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생활 / 가젯 / 테크 : 가전 제품, 멀티미디어, 각종 IT 기기와 여기에 관련된 기술의 이야기, 소식, 테스트, 정보를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디지털 뉴스 / 구 하드웨어 포럼 / 구 모바일 포럼 / 구 뉴스 리포트 / 구 특집과 정보 / 구 스페셜 게시판 바로가기

일반
2019.06.15 19:59

90년대의 커넥티드 카

profile
title: 고삼Veritas https://gigglehd.com/gg/5080537
「꿈꾸는 요정」 /  이 요정은 존버합니다. 오직 ZX507을 위하여.  / 취향은 이래도 고삼 맞습니당
조회 수 1294 댓글 6
Extra Form

(여러분께서 좋아하시는 현대차 사진 가져왔습니다. 물론 저도 좋아합니다.)

image.png

 

2010년대 이후, 스마트폰이 보급됨과 동시에 실외에서는 휴대폰이 통신의 Hub 역할을 하게 되었습니다.

이 스마트폰을 다른 '멍청한' 장비들과 연결함으로써 스마트하게 만들 수 있는 것이죠.

 

다양한 예시가 있습니다. IoT, 스마트 워치, 차량 제어 등...

그 중, 차량 제어 및 인포테인먼트를 위해서는 Android Auto와 Apple Carplay가 시중에 출시되어 있습니다.

 

이 기술로 인해, 그저 길 안내와 음악 재생만을 담당하던 '멍청한' 차량용 오디오 장치가 인공지능 비서를 겸비한 차량용 컴퓨터로 한층 진화할 수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 기술의 역사는 의외로 길다는 사실을 알고 계셨나요?

 


97년, 윈도우 CE 2.0이 출시됩니다.

 

이 버전의 OS는, 기존의 16 계조 디스플레이와 함께 256컬러 디스플레이를 지원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 장점을 응용하여 차량용으로 개조된 OS가 동시에 출시됩니다.

 

바로 이 시스템이 AutoPC입니다.

Auto+PC 그러니까 '차 안에서 쓰는 PC' 라는 뜻이죠.

 

https://news.microsoft.com/1998/01/08/microsoft-announces-auto-pc-pc-companion-powered-by-windows-ce-2-0/

 

CES 1998에 이 시제품 모델들이 시연되었으며, 삼성과 클라리온 등의 회사에서 출품하였습니다.

image.png

 

image.png

 

image.png

image.png

 

image.png

image.png

 

비교적 신형의 시트로엥 Xsara 차량에는 

 

image.png

 

이렇게 차량의 트립 컴퓨터 스크린에 통합하는 방식으로 기본 옵션이 됩니다.

 

image.png

 

원래 이게 들어갈 자리죠.

 


그리고 실제 상용으로 출시된 제품은 딱 두 제품, Clarion사의 310C와 Citroen Xsara 옵션품 입니다.

전자는 1998년 1월 출시. 후자는 정보를 찾을 수 없었습니다.

기기의 Retail Price는 $1299.

 

모든 AutoPC는 동일한 스펙으로 제공되었습니다.

  • Hitachi의 32bit SH3 프로세서
  • 8MB ROM
  • 8MB 또는 16MB RAM (인터넷 상에 두 정보가 혼용되어 있는데, 아마도 램디스크 사용을 염두에 둔 듯 합니다)
  • CD-ROM 드라이브
  • FM / AM 라디오 수신기 (프리셋 각각 10개)
  • 외부 장치 연결용 플러그 앤 플레이 지원 USB
  • 외장 GPS 연결용 시리얼 포트
  • 적외선 포트
  • 타입 II CF 슬롯
  • 마이크로폰
  • Windows CE 2.0

당시 PDA와 유사한 스펙이었습니다.

 

또한, 오디오 스펙은 다음과 같습니다.

  • CD 플레이어 부
    • 주파수 응답 10 - 20,000Hz
    • SNR 95dB (1kHz) IHF-A
    • DR 85dB(1kHz)
  • 최대 출력 40W*4
  • 정격 출력 14W*4

이 스펙 역시 당시 기준으로 고성능에 속했습니다.

 

옵션품으로는 오디오 CD만을 지원하는 6-CD 체인저와 USB 타입 휴대전화 크래들이 있었으며, $350에 'GP8' GPS 모듈이 제공되었습니다.

 

장치는 다음과 같은 기능을 제공하였습니다.

  • 음성 인식 및 음성 응답
  • CD 오디오 플레이어 및 FM / AM 라디오 수신
  • 네트워크로부터 이메일 / 교통 정보 / 뉴스 수신 후 음성으로 읽어주기
  • Windows CE 휴대용 장치와 송수신
  • GPS를 통한 길 안내
  • 세밀한 설정이 가능한 오디오 이퀄라이저
  • USB 휴대전화 크래들을 통한 전화 송수신
  • 연락처 관리
  • 보이스 메모 기능
  • CF 카드 및 CD-ROM에서 Windows CE AutoPC용 프로그램 설치

 

image.png

그림과 같이 적외선 포트를 통하여 윈도우 CE 장치와 동기화할 수 있습니다.

 

네비게이션 기능의 경우, Turn-By-Turn 네비게이션과 2D 지도를 지원하였습니다.

작은 화면에서 2D 지도를 보는 것이 어려우므로, 일반적으로 주행 중에는 TBT 네비게이션이 전체 화면으로 표시되었습니다.

 

물론 당시의 네비게이션이 그렇듯, 민간용 GPS가 교란을 받던 시기이므로 정확성이 상대적으로 떨어졌기에 관성 항법 장치 (INS) 가 동시에 포함되어 있었습니다. 또한 CD-ROM에서 지도를 불러오기 때문에 네비게이션 사용 중에는 내장 CD 플레이어를 사용할 수 없다는 단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MP3 플레이어는 순정 상태에서 지원하지는 않았지만, $19에 판매되었던 MP3 플레이 프로그램을 설치하면 CD 또는 CF 카드의 MP3 파일 재생이 가능했습니다. MP3 디코더가 내장되어 있는지, 소프트웨어 디코딩을 실행하는지에 대해서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멀티 태스킹이 가능하며, CD 오디오를 듣는 중 메시지 알림을 들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는 한정적이며, 네비게이션 사용 중 CD 오디오를 들을 수 없는 등의 소소한 제한점이 있습니다. CD 체인저는 사용 가능.

앞서 언급한 MP3 플레이 프로그램을 실행함과 동시에 네비게이션을 실행 가능한지에 대해서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만, 아무래도 불가능할 것이라는 추론을 해봅니다.

 

DVD 재생이 가능하다는 언급도 과거 커뮤니티의 흔적에 남아있으나, 이는 루머입니다.

애초에 장치가 DVD를 시청할 수 있는 환경이 아니며, DVD 드라이브도 존재하지 않습니다.

 

음성 인식 및 안내 기능이 발군이었는데, 200개 이상의 음성 안내 명령어를 인식할 수 있으며 성능도 나쁘지 않았다고 전해집니다.

메시지 읽기, 전화 걸거나 받기, 이메일 보내기, 연락처 관리, 오디오 컨트롤 등을 모두 음성으로 진행할 수 있습니다.

 

1998년에 이 모든 기능을 제공한다는 것은 혁신에 가깝습니다만,

이 기기가 빠르게 사장된 이유는 딱 하나.

 

"Windows CE 기반이었기 때문"

 

Windows CE가 언제나 그러하였지만, 초기 버전이니만큼 상당히 불안한 동작을 보였습니다.

안정성이 중요한 차량용 임베디드 OS임에도 불구하고 '알 수 없는' 이유로 인해 자주 리셋을 실행해야 하였으며,

리셋 과정도 전면 패널을 분리한 후 리셋 버튼을 뾰족한 도구로 누르는 복잡한 방식이었습니다.

 

또한, CF 카드 중 5V 입력을 버티는 카드 중에서도 호환되는 일부만이 사용 가능하였으며 최대 용량 제한은 512MB로 알려져 있습니다. 일부 CF 카드에는 3V의 전압을 걸어야 하는데, 오류로 인해 이 종류의 CF 카드에 5V를 걸어서 말그대로 '구워버리는' 참사가 발생하였다고 합니다.

 

 

 

참조.

https://www.youtube.com/watch?v=Wvt8xVPUbSg

https://www.youtube.com/watch?v=sidNJTkEKWA

https://www.youtube.com/watch?v=raMucvxSaVQ

https://www.youtube.com/watch?v=TNWuMmBjeXU

https://www.pocketpcfaq.com/wce/20/autopc.htm

https://www.diymobileaudio.com/forum/old-school-car-audio-discussion/36261-old-school-showoff-thread-124.html

http://www.todoautos.com.pe/f15/autopc-de-competencia-clarion-autopc-joyride-como-nuevo-lo-estoy-rematando-127512.html

https://www.montrealracing.com/forums/showthread.php?501780-FS-Clarion-Computer-AutoPC-310C

https://usermanual.wiki/Clarion/ClarionAutopc310CUsersManual411368.341872665.pdf

https://arstechnica.com/civis/viewtopic.php?f=6&t=872920



  • profile
    title: 컴맹쮸쀼쮸쀼 2019.06.16 00:05
    시대를 앞서간 옵션치고는 생각보다 괜찮은 가격인 것 같은데, 안정성이 문제였군요.
  • profile
    title: 고삼Veritas      「꿈꾸는 요정」 /  이 요정은 존버합니다. 오직 ZX507을 위하여.  / 취향은 이래도 고삼 맞습니당 2019.06.16 00:09
    사용하는 것도 꽤나 불편하여서 살 사람만 사고 대부분 다시 팔았다네요.
    MP3 플레이백도 2000년 중반에는 충분히 매력적인 기능이지만, 1998년에는 그렇게 내키는 기능은 아니었을 겁니다.

    참고로 저 오토피씨는 현대모비스 (구 현대전자) 에서도 개발하려고 했는데, 당시 IMF가 터져서 포기했다는 증언이 있습니다.
  • ?
    재성이 2019.06.16 21:13
    97년 이후 춢시일텐데, 생각보다 퀄리티가 별로네요.
    제대로 큰 액정을 넣어도 되었을텐데, 왜 저렇게 작게 만들었을까요?
    기술이 안 된다고 하기엔 이미 저당시 나온 체어맨경우 7인치 LCD를 탑재한 오디오+Navi 가 있었거든요
  • profile
    title: 고삼Veritas      「꿈꾸는 요정」 /  이 요정은 존버합니다. 오직 ZX507을 위하여.  / 취향은 이래도 고삼 맞습니당 2019.06.16 21:18
    1DIN 오디오가 설치되어야만 하는 차량에 호환성을 보장하기 위함이었을 것 같네요.
    어떤 차량은 2DIN 오디오가 설치되지 않으니...
  • profile
    title: 공돌이방송 2019.06.17 00:57
    커넥티드 카가 현 시대에서는 당연한 기본옵션으로 자리잡은 것은 바로 스마트폰과의 연결인 것 같습니다.

    터널이나 넓은 건물내에서 GPS 신호가 없어도 LTE신호로 정확한 위치판독이나 실시간 교통 상황을 반영하는 부분도 대단히 놀랍지만 스마트폰으로 시동을 키며 차에 자연스럽게 탑승해서 운전하는 것이나 차에 이상 징우(충격이나 도난...)가 포착되면 스마트폰으로 알려주고 에어백이 터지면 자동으로 전화가 차량이나 등록된 폰으로 오는데 안 받으면 곧바로 119와 경찰과 보험사에 알려 자동으로 위치 추적하는 것도 커네티드의 실질적 능력이라 생각됩니다.

    그리고 애플 카플레이마냥 운전중 최대한 화면을 보지 않고 동작하기 위해 단순한 UI 그래픽이나 강력한 음성 인식으로 운전을 산만하게 만들지 않고 적당한 기능을 추가시켜야 되는 매우 고난이도 연구도 동반되는 것도 필수라 생각됩니다.

    자동차는 안전한 주행이 무엇보다도 최우선적으로 달성될 첫번째 덕목이라 생각이 듭니다.
  • profile
    title: 고삼Veritas      「꿈꾸는 요정」 /  이 요정은 존버합니다. 오직 ZX507을 위하여.  / 취향은 이래도 고삼 맞습니당 2019.06.17 01:37
    손안에 인터넷이 들어오면서 주변의 기기까지 인터넷화하기 쉬워진 게 신의 한 수였다고 봅니다.
    저 카피씨의 윈도우 CE가 아무리 안정적이고 음성인식률이 높았다 하더라도, 이게 성공했을 거라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1. KZ ZS10 BA10 블루투스 케이블

    QCY 이어폰이 괴상한 프리미엄이 붙어서 가격이 올랐다가, 얼마 전에는 정가로 돌아갔습니다. 이게 그렇게 (가격 대비) 쓸만하다던데 하나 질러볼까 고민하다가 문득 깨달은 게 있으니. 왜 50만 원짜리 이어폰을 갖고 있으면서, 2만 원짜...
    Date2019.06.17 테스트 By낄낄 Reply10 Views1715 file
    Read More
  2. No Image

    축구 경기 시청을 방해해서 정말로 죄송합니다만,

    축알못이 축구를 시청하면서 한 가지 든 질문을 써 봅니다. 오 방금 전 한국이 한 골을 넣었네요. 좋은 징조입니다. 뭐 여튼 이게 중요한 게 아니고,   한국인들이 오직 한 장소에만 있지 않습니다. 대한민국 내에서도 한국인들의 분포는 ...
    Date2019.06.16 질문 Bytitle: 고삼Veritas Reply12 Views1193
    Read More
  3. 90년대의 커넥티드 카

    (여러분께서 좋아하시는 현대차 사진 가져왔습니다. 물론 저도 좋아합니다.)   2010년대 이후, 스마트폰이 보급됨과 동시에 실외에서는 휴대폰이 통신의 Hub 역할을 하게 되었습니다. 이 스마트폰을 다른 '멍청한' 장비들과 연결함으로써 ...
    Date2019.06.15 일반 Bytitle: 고삼Veritas Reply6 Views1294 file
    Read More
  4. 음식의 맛을 바꾸는 장갑

    일본 메이지 대학의 연구팀에서 개발한 음식의 맛을 바꾸는 장갑입니다. 숟가락, 포크, 컵 등의 금속 식기를 통해 혀에 전기 미각을 주는 식으로 작동한다네요. 바나나나 과일처럼 손으로 집어 먹는 음식에도 전기 미각의 부여 가능. 도...
    Date2019.06.13 소식 By낄낄 Reply13 Views2033 file
    Read More
  5. 감성디자인 프로젝터

    중국산 JMGO 에서 나온 프로젝터입니다.   요즘 나오는 프로젝터들이랑 디자인 결이 다른 복고풍 감성디자인(!)을 특징으로 하네요.   1080P 해상도에 2800안시루멘(이라고는 하나 90W의 전력소모량을 감안하면 믿기 힘든게 사실이네요.) ...
    Date2019.06.13 일반 By아즈텍 Reply12 Views1151 file
    Read More
  6. 삼성, 더 월 럭셔리 출시. 292인치에 120Hz, 2000nit

    삼성이 가정용 디스플레이인 '더 월 럭셔리'를 출시했습니다. 마이크로 LED 기술을 쓴 모듈형 디스플레이로, 베젤이 없고 두께는 29.9mm입니다. 8K 해상도, 최대 밝기 2000nit, 120Hz 리프레시율, HDR10+, AI 스케일링 업. TV가 ...
    Date2019.06.13 소식 By낄낄 Reply17 Views1906 file
    Read More
  7. LCD와 WiFi가 달린 아두이노 모듈 M5StickC

    0.96인치의 컬러 LCD가 달린 초소형 아두이노 모듈인 M5StickC입니다. 일본에서 판매 가격은 1944엔. 크기 48x24x14mm, ESP32 기반, 80x160 해상도, 전원 스위치/AB 버튼/마이크/IR 송신기/8핀 USB-C 포트/4핀 GROVE 포트. ESP32-PCIO Xte...
    Date2019.06.13 소식 By낄낄 Reply1 Views2219 file
    Read More
  8. 서브우퍼 그릴을 씌워야 할까요?

      서브우퍼를 책상밑에 두고 저기다 발을 올리기도 하다보니 실수로 유닛을 실수로 발로 차버릴까봐 그릴을 씌워야할지 고민인데     서브우퍼에 이런 그릴을 씌우면 음질에 영향이 많이 갈까요?   음질에 영향이 간다면 그 정도가 체감이...
    Date2019.06.12 질문 Bytitle: 17세뚜까뚜까 Reply4 Views673 file
    Read More
  9. 레이저, 음료수 사업에 진출

    레이저가 리스폰 바이 레이저(respawn by razer)라는 브랜드로 음료수... 정확히는 물에 타먹는 가루를 팔기 시작했습니다. 20봉지에 24.99달러. 4가지 맛. 95g의 카페인이 들어간 멘탈 퍼포먼스 드링크 믹스라니 에너지 드링크 종류인가 ...
    Date2019.06.11 소식 By낄낄 Reply10 Views1291 file
    Read More
  10. 벽에 구멍 못내는 사람들을 위한 파세코 창문형 에어컨

    이번 여름을 대체 어찌 나야 할까요. https://gigglehd.com/gg/4961567   여기서부터 시작됩니다.   2018년보다 더 더울거라는 이번 여름, 하필이면 출퇴근마저 편도 45Km   덥다고 잠을 설쳤다가는 졸음운전으로 저세상 갈수도 있는 상황...
    Date2019.06.09 테스트 By평범한드라이버 Reply15 Views4330 file
    Read More
  11. No Image

    NASA, ISS를 민간인에게도 개방하기로 결정

      미국 항공우주국(NASA)은 오는 2020년부터 국제우주정거장(ISS)을 상업 및 관광 목적으로 개방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민간인이 미국 회사의 우주선을 타고 ISS에 방문하면 최대 30일까지 체류 허가를 받을 수 있으며, 1일 숙박비는 약...
    Date2019.06.08 소식 Bytitle: 컴맹쮸쀼쮸쀼 Reply8 Views1197
    Read More
  12. 레이저 크라켄 X 초경량 헤드셋

    레이저 크라켄 X 초경량 헤드셋입니다. 오버이어 타입이지만 무게가 250g이며, 윈도우 10에선 7.1채널 가상 서라운드 사용 가능. 가격 49.99달러. 40mm 구경 드라이버, 저반발 이어 쿠션, 소프트 헤드밴드 패딩, 마이크 장착. 헤드폰의 주...
    Date2019.06.07 소식 By낄낄 Reply2 Views979 file
    Read More
  13. ASUS ROG Throne Qi 헤드폰 스탠드

    ASUS ROG Throne Qi 헤드폰 스탠드입니다. 베이스에 Qi 무선 충전, ESS DAC/앰프를 내장해 7.1채널 서라운드, USB 3.1 1.5A 2포트 허브, RGB LED 18구역.
    Date2019.06.07 소식 By낄낄 Reply3 Views844 file
    Read More
  14. No Image

    책을 구매하려고 합니다. E북 vs 종이책

    책을 좀 읽어야겠다 싶어서 책을 읽으려고 합니다. 마음에 드는 책은 골랐고 기술의 발전으로 선택지가 늘어난 바람에 어떠한 종류의 형식으로 읽는것이 좋을지 모르겠군요 전자책을 선택한다면 리더기는 현재 폰인 갤럭시 노트 FE로 사용...
    Date2019.06.06 질문 Byhjk9860 Reply52 Views848
    Read More
  15. No Image

    Pcb에 매니큐어

    케이스가 없어서 PCB 채로 사용해야 하는 물건들이 있습니다. 특히 자작 제품들의 경우입니다.   또한, 일부 기기는 벗겨서 누드로(...) 사용하는 편을 선호합니다. (심한 발열 등)   이때, 이물질이나 작은 전도성 조각들에 의해 오염되...
    Date2019.06.06 질문 Bytitle: 고삼Veritas Reply13 Views928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109 Next
/ 109

최근 코멘트 30개

MSI 코리아
와사비망고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