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컴퓨터 / 하드웨어 : 컴퓨터와 하드웨어, 주변기기에 관련된 이야기, 소식, 테스트, 정보를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Extra Form
참고/링크 https://pc.watch.impress.co.jp/docs/colu...26221.html

ISA 시절에는 I/O 버스의 신호 속도가 8MHz나 12MHz였는데 PCI로 오면서 갑자기 33MHz로 올랐습니다. CPU의 클럭도 갈수록 올라가면서 펜티엄 3에서는 100MHz를 넘겼고 메모리도 PC 133을 지원하기 시작했지요.

 

메모리 클럭의 경우 PC-800에서 400MHz DDR, PC-1066에서 533MHz DDR을 달성했는데, 그 때만 하더라도 이 정도 신호에 맞춘 기판을 만들기가 힘들었다고 합니다. 당시 기판은 FR-4 등급을 사용했는데 이건 NEMA/ANSI에서 정한 난연 등급입니다. 

 

기판은 절연층과 신호층으로 구성되며, 절연층의 재료에 따라 FR 등급이 바뀝니다. 가장 불이 잘 타는 FR-1/2가 종이에 페놀 수지를 침투시킨 것이고 FR-3은 페놀 대신 에폭시, FR-4/5가 유리 기판에 에폭시를 넣은 것입니다. 이 FR-4 규격의 기판에서 1GHz의 신호를 통과시키기가 매우 어려웠다고 합니다. 

 

유전율을 낮춘 유리 에폭시 재료를 개발하던가, 재질의 균일도를 높이던가, 절연층/배선층의 두께 편차를 억제하던가, 배선층의 구리 순도를 높이는 등의 여러 해결책이 있었으며, 그 결과 2002년이나 2003년 쯤에 저렴한 4층 기판 메인보드에서 다이렉트 RDRAM을 쓸 수 있게 됐습니다. RDRAM은 비록 쫄딱 망했지만 이것 덕분에 기판이나 배선 기술은 많이 발전했다고 합니다. 

 

다이렉트 RDRAM 시절에 신호 속도가 GHz까지 올라갔고, PATA 다음의 SATA는 1.3GT/s에서 3GT/s를 거쳐 2009년에는 6GT/s의 SATA 3 버전까지 발전했습니다. PCie도 2004년의 1.1a는 2.5GT/s였는데 2007년의 PCIe 2.0은 5GT/s, 2010년의 PCIe 3.0은 8GT/s로 올랐습니다. 

 

차동 신호 방식인 시리얼 인터페이스라서 가능한 숫자이기도 하지만, 2천년만 해도 인텔 1세대 아이테니엄에서 133MHz/64비트 FSB도 제대로 쓰지 못했다가 2008년에 1600Mhz/64비트 FSB를 지닌 코어 2익스트림 QX9770이 나왔으니 2000년대에 신호 속도가 급격히 발전한 건 분명합니다. 

 

다만 여기서 신호 속도의 발전이 주춤했습니다. PCIe의 경우 16GT/s로 발전한 PCIe 4.0이 나온 게 2017년, 표준화까지 7년이 걸렸습니다. 물론 이것 외에 다른 고속 신호도 있긴 했습니다. 2010년의 자일링스 Virtex-7은 XC7VH580T나 XC7VH870T 같은 하이엔드 모델에 28.05Gbps로 송/수신이 가능한 GTZ 트랜시버가 탑재됐고, 메인스트림 모델도 13.1Gbps의 송/수신이 가능한 GTH 트랜시버를 탑재했습니다. 

 

자일링스 외에도 16Gbps를 실용화한 반도체 제조사는 꽤 많았으나, 이런 제품의 송수신기는 독자적인 신호 보정이나 필터, 에러 정정 등을 하드웨어에서 구현했습니다. 당연히 특허를 낸 기술이죠. PCI-SIG는 특정 회사의 독점 특허 기술을 쓰지 않고 일반적인 회로로 실현할 수 있는 기술 표준을 목표로 삼았기에, 그런 특허에 의존하지 않고 일반적인 회로로 16GT/s를 실현하는데 7년이 걸렸다는 이야기가 됩니다. 

 

Photo01_o.jpg

 

그럼 그 다음 버전인 PCIe 5.0은 왜 2년 후인 2019년에 표준화가 가능했을까요? 그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지만 그 중 하나가 광 이더넷입니다. 이 슬라이드는 이더넷 신호가 어떻게 발전했는지를 표시한 것인데, 100GbE의 경우 가장 처음에는 10Gbps의 레인을 10개 묶어 2010년에 나왔지만 2015년에는 25Gbps 4개, 2018년에는 50Gbps 2개를 묶는 식으로 레인 숫자를 줄였습니다. 레인 속도를 100Gbps로 올려 하나로 끝내는 스펙은 2021년에 표준화가 끝났습니다. 

 

zu1_o.png

 

이건 광 이더넷 트랜시버의 구조입니다. 왼쪽은 전기 신호를 입력/출력하고 오른쪽은 광 신호를 출력/입력합니다. 실제로는 여기에 FEC(Forward Error Collection) 회로를 비롯해 다양한 구성이 포함되지만 여기에선 간단하게 그렸습니다. 100GBASE-SR4, 1레인 25Gbps를 4개 묶은 구성입니다. 다만 이건 전기 신호와 광 신호가 1:1의 경우에 이렇다는 거고, 두 신호 사이에 속도가 다르다면 바꿔줄 필요가 있습니다. 

 

zu2_o.png

 

광 이더넷 업계에서는 이렇게 신호를 바꾸는 걸 기어박스라고 부릅니다. 100Gbps의 100GBASE-SR4를 10Gbps의 전기 신호로 연결하려면 중간에 10:4나 4:10의 기어 박스를 넣어 10Gbps x10과 250Gbps x4 사이에 변환을 해야 합니다. 이렇게 하면 광섬유와 전기 케이블의 신호가 똑같지 않아도 쓸 수 있지만, 기어박스를 넣으면 소비 전력, 제조 단가, 기판 패키징 너비가 늘어나기에 가급적 기어박스는 피하려고 합니다. 

 

이런 이유에서 이더넷의 고속화에 맞춰 이걸 연결하는 전기 신호의 속도도 높이는 방법을 연구하기 시작했습니다. MII(Media Independent Interface)가 전기 신호 쪽 인터페이스의 이름인데, 이것의 속도를 계속해서 높이게 됐습니다. 위 그림에서 25Gbps/레인의 실용화가 2010년인데 PCIe 4.0에는 넣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2018년에는 50Gbps/레인이 실용화되며 PCIe 5.0에 넣을 수 있게 됐습니다. 

 

이 50Gbps의 레인은 0이나 1로 구성된 바이너리 신호인 NRZ가 아니라 한 번에 4개의 값인 2비트를 전송하는 PAM-4를 쓰기에, 신호의 속도 자체는 25GT/s(오버헤드나 에러 보정을 더하면 26.5625GT/s) 수준이지만, 이더넷-그 중에서도 IEEE에서 표준화한 100GBASE-xxx 시리즈는 PCI-SIG처럼 특허에 묶이지 않은 표준 기술로 실형해야 한다는 제약이 있으며, 25G PAM-4로 신호를 묶는 건 NRZ보다 더 까다롭습니다. NRZ를 그대로 쓴다면 32GT/s로 높이긴 어렵지 않으며 이걸로 PCIe 5.0의 스펙을 빠르게 정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이더넷 업계는 전기 신호를 100Gbps로 높였습니다. 50GT/s의 신호에 PAM-4를 조합한 것이고, 오버헤드까지 더하면 53.125GT/s가 됩니다. 인텔은 2018년에 58G PAM-4 PHY의 동작 데모를 공개했는데, 이는 2021년에 표준과하 끝난 100Gbps/레인 세대의 이더넷을 위한 것입니다. 또 자일링스를 비롯한 FPGA 회사도 50Gbps 급의 PHY를 비슷한 시기에 출시해 PAM-4 기반에 전기 신호의 속도는 50Gbps까지 올라갔습니다. 

 

그 다음은 2026~2027년에 표준화가 진행될 것으로 예상되는 200Gbps 레인입니다. 이건 100GT/s의 신호를 PAM-4 변조로 전송하는 방식이며, 인텔은 224G PAM-4(112GT/s + PAM-4 변조) PHY 데모를 공개했으니 실용화도 진행 중입니다. 

 

이처럼, 최근의 트렌드는 고속 신호에 PAM 변조를 조합하는 방식입니다. 이더넷 뿐만 아니라 PCIe도 마찬가지인데, PCI-SIG는 PCIe 6.0을 32GT/s + PAM-4로 구축하겠다고 2019년 6월에 공개하고 올해 월에 스펙도 밝혔습니다. PCie 6.0은 이더넷처럼 FEC를 넣어 에러를 처리하면 지연 시간이 너무 늘어나기에 FEC는 최대한 줄이고 물리층에서 에러 재전송을 수행하는 FLIT를 넣어, 지연 시간을 최소화하면서 PAM-4를 넣고 전송 대역을 2배로 늘렸습니다. 

 

마이크론과 NVIDIA는 PAM-4를 쓴 독자적인 규격인 GDDR6X를 2020년 9월에 공동 발표했습니다. 처음에는 21Gbps(5.25GT/s DDR PAM-4)였지만 2022년 4월에는 24Gbps(6GT/s DDR PAM-4)를 로드맵에 올렸습니다. 그럼 이제부터가 본론인데요. 그 다음은 뭘까요?

 

Photo02_o.jpg

 

6월 13일에 열린 2022 IEEE 심포지엄 VLSI/서킷에서 공개된  Session C17-1(A 40-Gb/s/pin Low-Voltage POD Single-Ended PAM-4 Transceiver with Timing Calibrated Reset-less Slicer and Bidirectional T-Coil for GDDR7 Application)라는 세션입니다. 

 

JEDEC에선 GDDR7이나 LPDDR7, DDR6 같은 차세대 메모리 인터페이스의 스펙을 책정하고 있는데, 삼성은 GDDR7에서 PAM-4를 사용할 가능성이 매우 높으며, PAM-4를 쓴 40Gbps(10GT/s DDR PAM-4) 트랜시버를 실장한 연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즉 핀 1개에 40Gbps 전송까지는 가능하다고 보는 것입니다.

 

Photo03_o.jpg

 

이건 삼성의 A 68.7-fJ/b/mm 375-GB/s/mm Single-Ended PAM-4 Interface with Per-Pin Training Sequence for the Next-Generation HBM Controller입니다. HBM4 이후에서 핀 한개에 12Gbps(3GT/s DDR PAM-4)를 실현하겠다는 발상입니다. HBM4 이후를 위한 제안을 겸한 논문으로, PAM-4를 쓰면 12Gbps 전송은 비교적 쉽다고 설명합니다. DDR7이나 LPDDR7은 계속해서 NRZ를 쓰지만 그 다음 세대는 PAM으로 바뀔지도 모릅니다. 

 

6월 23일에 PCI-SIG 디벨로퍼 컨퍼런스 2022에서 PCI-SIG는 PCIe 7.0을 발표했습니다. PCIe 6.0에서 PAM-4를 사용하고, 여기에선 전송 속도를 2배로 높인 64GT/s입니다. PCIe는 매 세대마다 최대 속도를 계속해서 두배로 높여 왔으나, 그렇게 하려면 타이밍 마진을 확보하거나 지터를 없애는 등 많은 노력이 필요합니다. 그래서 PCIe 7.0 수준의 속도라면 기판 배선 길이가 6.0의 절반밖에 안 되냐는 지적도 있습니다. 3년 안에 기술을 발전시켜 어떻게든 해결하려는 듯 합니다만.

 

인텔은 2021년 8월에 이스라엘 연구소에서 80GT/s PAM3의 신호를 이용한 썬더볼트 5 프로토타입을 공개한 바 있습니다. 이더넷 뿐만 아니라 전기 신호가 고속에 PAM 변조를 조합하는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는 건 분명합니다. 

 

이에 비해 UCIe(Universal Chiplet Interconnect Express)는 스피드 레이트가 4/8/12/16/24/32GT/핀이고 NRZ 방식을 사용해 확실한 속도를 안정적으로 내는 방향으로 가고 있습니다. 2021년 6월에 시놉시스가 발표한 DesignWave Die-to-Die IP는 USR(Ultra Short Reach: 10mm 이내)나 XSR(Extra Short Reach: 50mm 이내)로 배선 거리가 제한되지만, 레인당 112Gbps(변조 방식은 NRZ와 PAM-4를 선택할 수 있으니 56GT/s PAM-4로 예상)을 지원합니다. UCIe도 다음 세대에선 64GT/sec나 100GT/s까지 확장되리라 보입니다. 

 

2011년 IDF 즈음에 PCIe 3.0이 막 나오고, 4.0은 가능성 연구를 진행하던 시절에 PCIe 4.0은 광 통신으로 갈 거라는 이야기가 나왔습니다. 당시만 하더라도 32GT/s는 달성하기 힘든 목표였던 것입니다. 하지만 10년이 지난 지금은 100GT/s까지 꾸역꾸역 발전했습니다. 그 다음은 어디까지 올라갈 수 있을까요? 



  • ?
    Proshares 2022.08.08 03:35
    옛날 부품이나 지금이나 기판 만질때 느낌은 똑같은 것 같은데 의외로 화학적인 변화가 속도에 영향을 많이 줬군요..
  • profile
    title: 애플360ghz      12900KF+3080TI FE / M1 air / 12 mini 2022.08.08 04:42
    규모 발달 때문에 다소 뎌딘 느낌이지만 10년 주기로 물질적으론 10% 정도씩 발전했습니다 ㅎㅎ
  • ?
    마라톤 2022.08.08 08:57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_^
  • ?
    신지 2022.08.08 09:23
    그냥 막연히 전기의 속도일테니 광속아니야?라고 기계적으로 생각하다가 알게되면 알게될 수록 신기한 세계..
    정보 감사합니다.
  • ?
    Letrhee 2022.08.08 10:18
    이더넷 통신 규격을 잘 들여다보고 있으면, PCIe가 할 수 있는 선택이 뭐가 있는지 대충 알 수 있겠군용
  • profile
    큐비트      the last resort 2022.08.08 11:38
    신호 규격의 발전이 재료역학이나 신호전송방법 등에 발목잡힐 일이 늘어날수도 있겠네요.
  • profile
    니아옹이 2022.08.08 12:12
    상온 초전도체가 실현되면 완전 다른 세상이 펼쳐질 것 처럼 말하던데, 상온 초전도체가 물리학적으로 가능한 일인가요?
  • profile
    뚜까뚜까      마이너스의 손입니다. 2022.08.08 15:25
    100MHz는 486에서 넘기지 않았나요?
    그리고 400MHz DDR램은 PC 3200인걸로 알고 있습니다.
    533MHz는 PC2 4200이고요
  • profile
    title: 몰?루포인 2022.08.08 18:05
    볓년전에 pcie4.0 은 어짜어짜 근성으로 버티겟는데
    5.0부터는 광섬유 써야할수도 있다고 본거 같은데
  • profile
    가로수 2022.08.08 23:12
    여담으로 컴퓨터 개발 초창기엔 실리콘 소자의 크기에 발목잡힐 거라고 생각한 사람은 아무도 없었을 겁니다
  • profile
    이유제 2022.08.09 02:14
    어렷을적 pc100 133클럭에대해는 정말 아무것도모르고 꼐임만햇을뿐인데
    나이를먹고 업무와 관계해서 생각하다보니 쓰루풋은이제
    고속도가아닌 그저 처리량, 대역폭으로밖에 생각이안되는것같네요
    엄.. 술주정이엇읍니다
  • ?
    개념확립 2022.08.09 19:14
    PCIe 3.0 에서 4.0으로 버전업이 7년씩이나 걸린게 비전문가인 제가 생각했을때는 그냥 안일하게 일처리 하다가 갑작스레 NVMe같은 기술이 메모리급의 속도를 보여주니 그에 맞춰서 허겁지겁 내놓은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 profile
    title: 몰?루포인 2022.08.10 08:40
    그당시만 해도 3.0 대여폭 다 쓰는장비는 고사하고 부족할꺼 같으면 레인 더 끌어다 쓸뿐이였죠 레인을 고정시키니 대여폭 부족이 현기증 급으로 체감이 오고요 만약 m2 nvme가 4레인이 아니라 8레인 까지 썻다면 4.0대중화는 몇년 더 걸릴껄요..
  • ?
    염발 2022.08.10 14:43
    그래픽카드의 성능은 점점 올라가고 있지만 그만큼 전력 소모도 엄청 늘어나는게 참 아쉬워요
    전력 소모도 최소화 할수 있는 기술도 나왔으면 좋겠네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1. No Image

    스레드리퍼 프로 5000 시리즈, 조립 시장에 출시, 리뷰 공개

    스레드리퍼 프로 5000 시리즈가 조립 시장에 출시되면서 리뷰도 공개됐습니다. 성능은 그냥 압도적입니다. 라이젠 스레드리퍼 프로 5995WX, 5975WX의 리뷰 https://www.tomshardware.com/news/amd-threadripper-pro-5995wx-5975wx-cpu-rev...
    Date2022.08.09 소식 By낄낄 Reply2 Views441
    Read More
  2. No Image

    마이크론 24Gbps GDDR6X 메모리가 양산 시작

    마이크론 24Gbps GDDR6X 메모리가 양산에 들어갔습니다. 올해 말에 출시될 NVIDIA의 차세대 GPU에 탑재됩니다. 이 칩을 12개 써서 384비트 메모리 버스를 구축하면 24GB의 용량이 나옵니다.
    Date2022.08.08 소식 By낄낄 Reply3 Views793
    Read More
  3. No Image

    IP가 구려서 개발에 차질을 빚었다며 Tachyum이 Cadence를 고소

    Tachyum는 범용 프로세서인 프로디지를 개발하는데 Cadence의 IP를 일부 사용했습니다. 프로디지 프로세서에는 최대 7200MT/s의 속도를 내며 8TB의 용량까지 지원하는 16채널 DDR5 메모리와 128개의 코어가 있습니다. 총 대역폭은 921.6GB...
    Date2022.08.08 소식 By낄낄 Reply2 Views1125
    Read More
  4. 인텔 아크 A380이 탑재된 에이서의 게이밍 PC

    인텔 아크 A380이 탑재된 에이서의 게이밍 PC가 프랑스에서 판매 중입니다. 배송은 10월 8일입니다. https://www.boulanger.com/ref/1179602 코어 i5-12400F, 16GB DDR4 메모리, 500GB SSD 기준 949유로입니다. 많이 비싸네요. MSI 프로 D...
    Date2022.08.08 소식 By낄낄 Reply1 Views557 file
    Read More
  5. 레노버, 아크 GPU 탑재 일체형 PC 발표

    레노버 샤오신 프로 27 일체형 PC입니다. 12세대 코어 프로세서와 인텔 아크 그래픽 조합을 사용합니다. 화면 크기는 27인치, 2560x1440 100Hz 패널, 5W JBL 스테레오 스피커, 2.5K 카메라가 있습니다. 리그 오브 레전드는 2K 해상도 매우...
    Date2022.08.08 소식 By낄낄 Reply3 Views545 file
    Read More
  6. 코어 i9-13900K, 5.8GHz 전력 무제한으로 시네벤치 R23 4만점

    코어 i9-13900K를 기본 클럭, 기본 전력으로 시네벤치 R23을 실행하면 싱글코어 2290점, 멀티코어 35693점이 나옵니다. 이 때 전력 사용량은 254W입니다. 여기에서 전력 제한을 풀면 345W로 늘어나며, 싱글코어 점수는 떨어지지만 멀티코...
    Date2022.08.08 소식 By낄낄 Reply5 Views819 file
    Read More
  7. 점점 더 빨라지는 전기 신호의 속도

    ISA 시절에는 I/O 버스의 신호 속도가 8MHz나 12MHz였는데 PCI로 오면서 갑자기 33MHz로 올랐습니다. CPU의 클럭도 갈수록 올라가면서 펜티엄 3에서는 100MHz를 넘겼고 메모리도 PC 133을 지원하기 시작했지요. 메모리 클럭의 경우 PC-80...
    Date2022.08.08 소식 By낄낄 Reply14 Views4170 file
    Read More
  8. 라이젠 5000 임베디드 프로세서가 장착된 보드가 발견

    AMD의 라이젠 5000 임베디드 프로세서를 장착한 산업용 보드가 발견됐습니다. AMD는 임베디드 시장에 젠2 아키텍처 제품만 출시했고, 아직 젠3의 라이젠 5000 시리즈는 출시하지 않았습니다. X570 칩셋과 조합이라면 리네이밍이 아니라 ...
    Date2022.08.07 소식 By낄낄 Reply7 Views1650 file
    Read More
  9. 인텔/NVIDIA/AMD의 고용 감소

    인텔, NVIDIA, AMD가 고용을 줄이고 있습니다. 지난주와 비교해서 AMD는 공개 채용을 4%, 인텔은 9%, NVIDIA는 18% 가량을 줄였습니다. 최고치를 찍었던 5월달과 비교하면 그 차이는 더욱 커집니다. AMD는 별 차이가 없으나 인텔은 58%, N...
    Date2022.08.07 소식 By낄낄 Reply2 Views949 file
    Read More
  10. MSI, 9월 15일에 X670 메인보드가 출시된다고 발표

    MSI의 웨이보 공식 계정에서 9월 15일에 X670 메인보드가 출시된다고 발표했습니다. 이 날 라이젠 7000 시리즈 프로세서도 나올 가능성이 큽니다. EG X670E GODLIKE, X670 ACE, MPG X670E Carbon Wi-Fi, PRO X670-P Wi-Fi의 세 가지 보드...
    Date2022.08.07 소식 By낄낄 Reply5 Views1036 file
    Read More
  11. 코어 i9-13900K의 긱벤치 5 성능. 최고 5.8GHz의 클럭

    코어 i9-13900K의 긱벤치 5 성능이 나왔습니다. 애즈락 Z690 메인보드에서 싱글코어 2212점, 멀티코어 25497점, 그리고 싱글코어 2314점, 멀티코어 26464점이 나온 시스템이 있습니다. 클럭은 최고 5.8GHz까지 올라갔습니다. 점수만 놓고 ...
    Date2022.08.07 소식 By낄낄 Reply5 Views763 file
    Read More
  12. 코어 i9-12900K/10980XE의 프리미엄 패키징 단종

    9월 4일부터 코어 i9-12900K/10980XE의 프리미엄 패키징이 단종됩니다. 두 제품 모두 평범한 박스에 담겨서 배송됩니다. 전에도 인텔의 프리미엄 패키징 박스는 출시되고 한참 시간이 지난 후, 차세대 제품이 나오기 전에 단종 처리됐었습...
    Date2022.08.07 소식 By낄낄 Reply2 Views670 file
    Read More
  13. No Image

    인텔, 10nm 공정의 제조 원가를 8% 낮춤

    지난주 실적 발표에서 인텔 팻 갤싱어 CEO는 10nm 공정의 제조 원가를 8% 가량 낮췄다고 합니다. 여기서 말하는 10nm 공정은 인텔 7 공정이라 불리며, 12세대 코어 프로세서부터 쓰기 시작한 10nm ESF 공정을 가리킵니다. 또 인텔 7 공정...
    Date2022.08.07 소식 By낄낄 Reply3 Views922
    Read More
  14. 이노실리콘, 고성능 판타지 3 GPU를 개발 중

    이노실리콘 판타지 2 GPU 발표. 전작보다 느린 성능 https://gigglehd.com/gg/12693470 여기에 이어 판타지 3도 곧 개발이 끝난다고 합니다. 레이 트레이싱 성능이 뛰어나다고 하네요. 이 말인즉 윈도우 11과 다이렉트 X 12를 지원한다는 ...
    Date2022.08.07 소식 By낄낄 Reply0 Views514 file
    Read More
  15. MSI, arc A380 LP 버전 발매

    https://videocardz.com/newz/msi-introduces-arc-a380-low-profile-graphics-card https://detail.tmall.com/item.htm?id=656198759625&sku_properties=20105:41420     드디어 이 카드가 LP가 나왔네요... 누가봐도 풀사이즈는 정말...
    Date2022.08.06 소식 Bytitle: 애플360ghz Reply6 Views1136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 1558 Next
/ 1558

MSI 코리아
신일전자 QLED STV-65MQAEH68 안드로이드
AMD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