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이루파 https://gigglehd.com/gg/5888250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조회 수 1058 댓글 26

판결 전 기사

https://n.news.naver.com/article/422/0000397814

 

판결 기사

https://n.news.naver.com/article/008/0004297117

 

설명

 

1.불임(무정자증)인 A씨가 아내와 합의하에 정자은행에서

정자를 기증받아 첫 째를 봄.

 

2. 아내가 자연임신으로 둘째를 봄.

 

3. 불화로 이혼, 그 후 A씨가 두 자녀 모두 친자가 아니라며

소송을 검.

 

4. 대법원에서는 첫째, 둘째 모두 A씨의 친자라고 판결함.

 

사실 첫째는 별 문제가 없는 판결입니다.

부부 합의하에 기증받은 정자로 얻은 아이니까요.

문제는 둘째인데 남편이 무정자증이라 아이를 갖을 수 없는

상황인데 자연임신을 해서 태어났고 의사의 진단이

잘못되거나 정말 기적이 아닌 이상은 불륜으로 얻어진

결과라는 것인데....

(댓글에서 다들 뻐꾸기 탁란 표현을.. 절묘하군요)

 

아이 둘다 친자라고 하니 친자검증검사가 있으나 마나 한

판결이라는 것이지요. A씨만 새 된 판결입니다.

 

결론 : 그냥 싱글라이프를 즐깁시다. 결혼은 무슨....

 

 



  • profile
    가우스군      푸른 풍경속으로..... 2019.10.23 14:55
    아니 남편이 무정자증인데 어떻게 자연임신이 가능한거죠
  • profile
    이루파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2019.10.23 14:57
    별거하거나 해서 지내지 않은 이상 불륜이라는
    결과가 나오겠지요.
  • profile
    벨드록 2019.10.23 15:18
    무정자증이라는게 정액중에 정자가 완전히 없는 걸 무정자증이라고 하는게 아니고.......
    정액내의 정자 전체중에 정상 활동하는 정자의 비율이 일정 비율 미만일 때 무정자증이라고 하는데.......
    그 비율이 0이 아니면 임신확률이 0은 아닌거죠.
    물론 그 확률이 극히 낮아서 임신확률이 0에 수렴하긴 합니다만........

    정관수술등으로 후천적인 무정자 상태가 되더라도 우리몸의 신비(?)에 의해
    그 정관 끊은게 복구가 되는 경우도 있다고 하니...........

    DNA를 검사를 해보지 않으면 확실한 건 알 수 없을거 같네요.
  • profile
    이루파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2019.10.23 15:53
    확률로 인한 친자라면 문제가 없을 듯 한데..
    (이혼 사유도 안되겠지요)
    유전자 검사에서도 아니라고 나오면....
    안습한 판결이겠네요.
  • profile
    판사      흑우 2019.10.23 14:58
    종교드립 치려다 수게가 아니라서 참습니다.
  • profile
    이루파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2019.10.23 14:59
    수게에다 올려야 하려나요..?
  • profile
    쿤달리니 2019.10.23 15:13
    대법원 전합까지 바뀌려면 좀 시간이 걸리는 일이라.. 그리고 혼인 지속 기간이 너무 길었고, A씨와 자녀의 유대관계가 단절되었다고 판명난 게 아니라면 승소 확률이 거의 없는 경우일거에요.
  • ?
    RuBisCO 2019.10.23 15:17
    이맛헬!!!
  • profile
    벨드록 2019.10.23 15:22
    그리고 아이 둘다를 소송 걸어서 문제였을거 같습니다.
    둘째에 대해서만 유전사 검사등을 통해서 소송을 걸었다면 결과가 달랐을지도요.
  • profile
    이루파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2019.10.23 15:50
    저도 A씨가 홧김에 둘 다 아니라고 했거나 양육비
    소송을 생각해서 저랬을 것 같다고 생각은 하는데..
    둘째로 인한 이혼인데 둘째까지 인정하라는 건 좀
    그렇다고 느껴지기는 합니다.
  • profile
    소스케 2019.10.23 15:33
    둘째는 혼외자라고 기사에 적혀있군요.
    혼외자는 DNA가 다르며, 동의가 없는 자식일테니 불륜일것 같고요.
    첫째는 본인자식이 맞고 둘째는 아니라고 보는게 맞는것 같은데 말이죠.
  • ?
    진외자 2019.10.23 15:59
    흠... 이건 법 자체가 바뀌어야 해결이 될려나요;;;
  • profile
    title: 귀요미knock      대신 귀-여운 개구 리를 드리겠습니다. 2019.10.23 16:04
    무서워서 결혼못하겠군요
  • profile
    Retribute      안녕하세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https://blog.naver.com/wsts5336     2019.10.23 16:11
    명예로운 죽음을 당할 기회군요?
  • profile
    부전나비 2019.10.23 16:34
    다른 기사를 살펴보니 "혈연관계 없이 형성된 가족관계도 헌법과 민법이 보호하고자 하는 가족관계에 해당된다"며 "이러한 가족관계가 오랜 기간 유지되는 등 사회적으로 성숙해지고 견고해졌다면 그에 대한 신뢰를 보호할 필요성이 크다" 라고 하네요.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POD&mid=sec&oid=001&aid=0011163398&isYeonhapFlash=Y&rc=N

    사실 저는 자기자식인줄 알고 오랫동안 계속 키웠으면 혼외자라도 친자로 인정해야 한다고 봅니다. 남편쪽은 억울할수있지만 사실 더 억울할 수 있는, 자신이 친자인줄 알고 계속 자란 아이의 입장을 생각해야죠. '태어남'을 선택하지 못하고 부모를 선택하지 못하고 자랄 수밖에 없는 자식의 입장을 우선해야 한다고 봅니다.
  • profile
    달가락 2019.10.23 16:42
    애시당초 유전자가 다른 자식이라는 것을 알았다면, 그 사실을 알게 된 시점으로부터 2년 내에 친생자 부인 소송을 내야 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 기간이 지난 후에는 소를 제기하기 어렵고, 이기기도 어렵다고 들었습니다.
  • profile
    title: 귀요미소망노인복지센터 2019.10.23 16:48
    가족관계법만 보아도 저것은...
  • profile
    title: 야릇한미야™      #PrayForKyoani 2019.10.23 16:53
    친자가 아님을 알았을 때 바로 소송하지 않고
    일정 기간이 지나버리면 법적으로는 친자로 인정해주나 보네요.
    처음에는 이상하다고 생각했는데 이의 제기 기간이 있었다면 문제 없는 판결 같아요.
  • profile
    3등항해사      오늘도 꿈과 희망을 가지고! 맛있는 식사가 기다린다! 투쟁! 2019.10.23 17:01
    위자료 소송인가요? 둘째가 내 자식이 아닌것을 알았을때 소송을 냈으면 이겼을텐데요 흠...
  • profile
    에마 2019.10.23 17:02
    둘째 보자마자 엎어버리지 않은 남편의 잘못인가요
    아니 무정자증 남편을 두고 자연임신을 해? 참;;;
  • profile
    title: 컴맹쮸쀼쮸쀼 2019.10.23 18:04
    듣자 하니 남자 쪽은 자기 무정자증이 고쳐진 줄 알았다나요.
  • profile
    에마 2019.10.23 18:14
    아이고 ㅠㅠㅠ
  • profile
    애플쿠키      2020년 목표는 저금! 또 저금! 2019.10.23 17:46
    정말 무섭고 황당한 일들이 많이 벌어지네요... 슬프다요. 흑흑
  • profile
    Veritas      18歲 / 약팔이지망생 / ლ(╹◡╹ლ) 2019.10.23 18:01
    법이 무려 초자연현상 위인 국가. 코리아.
  • profile
    스이드림      이리와요. 해치지 않아요. 2019.10.23 20:47
    이 판례로 알 수 있는건 의심스러울땐 유전자 검사를 꼭해야 한다 군요
  • profile
    라데니안 2019.10.23 21:34
    이거 전에 TV에서도 1, 2심 판결 내용 가지고 한 번 다룬 내용 같은데 둘째 아이 같은 경우 인지 기간이 지난 후에 소를 제기한 것이 패인이라 했던 것 같네요. 친자 확인이 기술적으로 어려운 옛날에 아이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해 친생자관계부존재 소송 판결 시 법리를 상당히 좁게 적용한 것이 지금까지 이어져 온다고 들은 것 같습니다. 다만 친자 확인이 용이해진 오늘날에도 기존 판례를 유지하는 것은 이번 사례처럼 모르고 혼외자를 기른 이들에게는 불공평한 처사가 될 수 있으니 법원에서도 새로운 시각에서 해석할 필요가 있지 않겠나라고 출연 패널이 의견을 남겼었지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벤트 [발표] MSI 하니 여름 장패드 선정 결과 10 낄낄 2020.08.06 217
공지 이벤트 [10일] 3RSYS Socoool RC1000 쿨러를 드립니다 2 updatefile 낄낄 2020.08.05 309
32284 잡담 결국 Keka를 구매했습니다. 7 file title: 야행성쿠민 2019.10.23 515
32283 잡담 요샌 이런 할인(?)방식도 있네영. 25 유카 2019.10.23 834
32282 볼거리 수정)홍콩 경찰 번들 11 file 에마 2019.10.23 1105
32281 볼거리 막장 학교에 뿔난 학생들 23 file 에마 2019.10.23 1085
32280 잡담 폰 충전기로 노트북을 충전했었더랍니다 21 책읽는달팽 2019.10.23 1239
32279 볼거리 한국인 아동포르노 다크웹 운영자 미국 소환 검토중 18 title: 고기FactCore 2019.10.23 1177
32278 잡담 이번 한국인 아동포르노 운영자 여러가지로 골때... 21 title: 문과호무라 2019.10.23 1212
32277 등산로(장터) [너구리장터] iptime NAS와 스피커 팝니다 6 file THEHOONEY 2019.10.23 956
» 볼거리 '남의 정자로 태어난 자녀는 친자인가?' 판결 결과 26 이루파 2019.10.23 1058
32275 가격 정보 Windscribe VPN 월20GB 무료 6 title: 문과호무라 2019.10.23 1296
32274 볼거리 KBS 방송사고 15 file title: 고기FactCore 2019.10.23 1564
32273 볼거리 질량폭격 당하는 중인 장범준 인스타 16 file title: 고기FactCore 2019.10.23 1085
32272 잡담 (야구이야기) 언더독의 도전은 어려울까요? 5 title: 귀요미소망노인복지센터 2019.10.23 265
32271 볼거리 미국인들이 아침에 베이컨 먹는 이유 12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10.23 1222
32270 잡담 (롤) 랭크 폭풍상승 중입니다 5 file Gorgeous 2019.10.23 472
32269 잡담 그러합니다 PC를 사야합니다? 21 file 스파르타 2019.10.23 895
32268 잡담 역시 고전 컴퓨터에도 SSD를 끼워 주니 날라다니네요 26 HD6950 2019.10.22 873
32267 잡담 기글에 다크 테마는 없나요..! 23 justive 2019.10.22 600
32266 볼거리 모두가 고대하는 '그 영화' 예매율 36 file title: 고기FactCore 2019.10.22 1128
32265 볼거리 일본에서 감기약으로 많이 팔리는 것 10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10.22 1194
32264 잡담 영암 교통편이 영 별로네요 12 Blackbot 2019.10.22 382
32263 잡담 감사를 그만두십시오 20 file 판사 2019.10.22 679
32262 잡담 30 minutes mission은 갖고 놀기가 좋은 프라모델...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10.22 442
32261 잡담 블루투스 동글 중에서 블루투스 5를 정식 지원하... 27 file Rufty 2019.10.22 9850
32260 잡담 졸업 후 만들어보고 싶은 것 2가지 6 file Veritas 2019.10.22 600
32259 가격 정보 SN750 드디어 살만한 가격 돌아와. 5 file 고자되기 2019.10.22 792
32258 잡담 죽 나눔 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12 file 배신앙앙 2019.10.22 279
32257 잡담 지원아이앤씨 무지 노트와 스탠드 수령기입니다. 1 file Lua 2019.10.22 131
32256 잡담 나눔 당첨자 발표입니다. 11 file AleaNs 2019.10.22 213
32255 잡담 당신의 개간지 지천명으로 대체되었습니다. 9 title: 흑우아카츠키 2019.10.22 61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47 348 349 350 351 352 353 354 355 356 ... 1428 Next
/ 1428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