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리뷰 / 사용기 : 직접 작성한 사용기를 올릴 수 있는 곳입니다. 다른 곳에 중복해서 올렸거나 다른 사이트의 필드테스트, 업체 이벤트 관련 사용기는 홍보 / 필테 게시판에 올려 주세요. 이를 지키지 않을 시 삭제 및 글쓰기를 막습니다.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메인 리뷰 / 구 사용기 게시판 바로가기

1.JPG

 

AMD가 CPU 시장에 괴물을 풀었습니다. 라이젠은 괴물처럼 압도적인 피지컬을 지녔으며, 괴물답게 업계의 판도를 싹 뒤집어 엎었습니다. 데스크탑 PC에서 4코어 CPU로 충분하다는 고정 관념이 깨진 건 순전히 라이젠 덕분이죠. 갈수록 더 많은 소프트웨어와 게임이 더 많은 수의 코어에 맞춰서 개발되고 있으니, CPU,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게임 개발 업계까지 판 전체를 흔들어버렸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새로운 세대가 나올 때마다 끊임없이 진화하는 것마저도 괴물같습니다. 처음에는 코어 수를 눌리더니 나중에는 싱글스레드 성능을 확보하고 이젠 게임에서도 뒤지지 않습니다. 저걸 잡아야 하는 입장에서는 참 한숨나올 거에요. 어떻게 손 쓸 방법이 생각나지 않는 흉칙한 괴물이니까요. 대신 이 괴물을 잘 써먹을 수 있는 소비자들에게는 그저 기대의 대상일 뿐입니다. 이번에는 어떤 괴물이 어떤 놀라운 스펙으로 등장할까 이런 기대 말이죠.

 

얼마 전에는 라이젠 9 3950X가 나왔습니다. https://gigglehd.com/gg/6023846 일반 데스크탑 플랫폼인 AM4 소켓에서 무려 16코어 32스레드를 달성한 괴물이었지요. 1세대 HEDT 프로세서인 라이젠 스레드리퍼가 딱 16코어 32스레드였으니, 라이젠이 3세대만에 데스크탑 CPU의 한계를 넘어서는 모습을 보여줬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자연스레 3세대 스레드리퍼에 걸린 기대도 더욱 커졌습니다. 라이젠보다 더 많은 수의 코어는 당연하고, 각각의 코어가 지닌 성능도 더 높아야 기대를 충족시킬 수 있을테니까요. 이번에 나온 3세대 스레드리퍼인 3970X와 3960X는 최대 32코어에 달하는 코어 구성과 젠 2 아키텍처의 기본기를 조합해 그 기대를 훌륭하게 채웠습니다. 앞으로는 이보다 더 많은 수의 코어까지 기대할 수도 있지요. 3세대 스레드리퍼의 전체적인 소개는 발표회 글을 참조하시고, https://gigglehd.com/gg/6091625 여기에선 그 성능에만 집중해서 보도록 하겠습니다. 

 

2.JPG

 

제품명 AMD 라이젠 스레드리퍼 3960X AMD 라이젠 스레드리퍼 3970X
아키텍처 Zen 2
제조 공정

CCD 코어: TSMC 7nm FinFET

I/O 다이: 글로벌 파운드리 12nm

다이 크기

CCD 코어: 74제곱mm

I/O 다이: 416제곱mm

코어/스레드

24 코어

48 스레드

32 코어

64 스레드

CCD 구성

6코어 CCD 4개

8코어 CCD 4개

클럭

기본 3.8GHz

부스트 4.5GHz

기본 3.7GHz

부스트 4.5GHz

캐시

L2: 12MB

L3: 128MB

L2: 16MB

L3: 128MB

TDP

280W

지원 소켓/칩셋

소켓: sTRX4(LGA 4094)

칩셋: TRX40(14nm GF, 15W)

공식 메모리 지원

DDR4-3200

4x8 싱글랭크 32GB

4x16 듀얼링크 64GB

4x32 듀얼링크 128GB

권장 쿨러

기존 스레드리퍼용 쿨러와 호환

https://www.amd.com/ko/thermal-solutions-threadripper

참고 링크 https://www.amd.com/ko/products/cpu/amd-ryzen-threadripper-3960x https://www.amd.com/ko/products/cpu/amd-ryzen-threadripper-3970x
공식 가격 1399달러 1999달러

 


새 소켓 sTRX4. 새 칩셋 TRX40

 

3.JPG


3세대 스레드리퍼는 sTRX4라는 새로운 소켓과 TRX40이라는 새 칩셋을 사용합니다. 기존의 TR4 소켓과 X399 칩셋 메인보드에서 3세대 스레드리퍼가 작동하지 않으며, 반대로 새로운 메인보드에서 기존 CPU도 작동하지 않습니다. 칩셋과 소켓 호환성을 악착같이 놓지 않았던 AMD가 이러다니 실망이라고 한숨을 쉬실 분들이 분명 있을 겁니다. 이해합니다. 하지만 호환이 되지 않을만큼 많은 부분이 달라졌습니다. 어디의 누구처럼 핵심 아키텍처가 그대로고 코어 구성도 뻔한데 주구장창 칩셋과 소켓을 바꿔대는 회사도 아니고(이것도 결국은 다 뚫렸지만), 코어 수가 2배인 64개로 늘어나고 PCIe 4.0 지원을 추가했으며 토플러지 구성도 새로 바뀌었습니다. AM4처럼 그 규모가 작은 것도 아니고 PCIe 4.0 레인 수만 해도 어마어마하죠. 그러니 소켓의 디자인은 그대로여도 그 안은 완전히 달라졌을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니 새 술은 새 부대에 담도록 합시다.  

 

소켓의 물리적인 구조 자체는 같습니다. 그래서 CPU의 생김새부터 장착 방식까지 똑같습니다. 기존 스레드리퍼에서 쓰던 쿨러를 3세대에서도 그대로 쓸 수 있다는 소리죠. 물론 더 많은 수의 코어를 커버할 성능을 갖췄다는 전제 조건이 붙지만요. AMD 홈페이지에 가면 호환되는 쿨러를 소개하고 있으니 구체적인 정보는 그 쪽을 참고하세요. 이 괴물이 제 역할을 다하도록 뒷바침하는 건 결코 쉬운 일이 아닙니다. 칩셋은 아무리 봐도 X570이랑 똑같이 생겼습니다. 하나의 칩으로 I/O 다이부터 X570과 TRX40까지 참 알뜰살뜰하게도 활용합니다. https://gigglehd.com/gg/5064908 생산과 관리에서 극도의 효율을 추구한 결과라고 봐야겠지요. 당연히 PCIe 4.0도 지원합니다. 일반 데스크탑보다는 스레드리퍼 같은 워크스케이션과 HEDT에 더 잘 어울리는 스펙입니다. PCIe 4.0의 고성능 스토리지를 장착하는 것만으로도 멀티코어 시스템의 활용 가치는 극적으로 오르니까요. 앞으로 등장할 고성능 그래픽카드나 다양한 주변기기와의 조합은 말할 것도 없습니다. 
4.JPG

 

라이젠 스레드리퍼 3960X와 3970X. 구성품은 똑같으니까 언박싱은 하나만 보겠습니다.

 

5.JPG

 

3세대 스레드리퍼의 박스 전면.

 

6.JPG

 

박스 측면과 뒷면.

 

7.JPG

 

바닥. 샘플이라서 AMD SAMPLE. NOT FOR RESALE이라 써졌습니다. 그리고 저 스티커를 칼로 째는 순간이 가장 기분이 좋더군요.

 

8.JPG

 

플라스틱 케이스가 나오네요.

 

9.JPG

 

CPU를 수납한 플라스틱 케이스 아래에는 쿨러 가이드와 조립용 드라이버, 설명서가 있습니다.

 

10.JPG

 

플라스틱 케이스의 뚜껑을 열었습니다.

 

11.JPG

 

측면의 고정 장치 제거.

 

12.JPG

 

보호 가이드에 꽂혀진 스레드리퍼를 빼냅니다.

 

13.JPG

 

AMD 라이젠 스레드리퍼 3970X.

 

14.JPG

 

sTRX4 소켓. LGA 4094입니다.

 

15.JPG

 

AM4 소켓의 라이젠 데스크탑 CPU와 크기 비교. 

 

16.JPG

 

두께.

 

17.JPG

 

무게는 134g.

 

18.JPG

 

스레드리퍼는 플라스틱 가이드 안에 끼워진 채로 출시됩니다. 사진 촬영을 위해서라면 모를까, 여기서 가이드를 빼낼 필요는 없습니다. 왜냐면 가이드에 넣은 상태로 메인보드에 장착하거든요.

 

19.JPG

 

TRX40 메인보드의 sTRX4 소켓. 별모양 드라이버가 필요합니다. 스레드리퍼 박스 안에 들어있는 걸 깜빡하고 다른 드라이버로 풀었네요.

 

20.JPG

 

3 -> 2 -> 1의 순서대로 나사를 풀면 지지대가 위로 올라옵니다.

 

21.JPG

 

CPU 고정 트레이도 위로 올립니다.

 

22.JPG

 

CPU 소켓을 보호하는 커버를 제거합니다.

 

23.JPG

 

CPU 고정 트레이에 스레드리퍼를 가이드째로 밀어 넣습니다.

 

24.JPG

 

CPU 고정 트레이를 아래로 내려서 끼워줍니다.

 

25.JPG

 

이제 지지대를 내려서 고정합니다. 조립할 때의 나사 순서는 1 -> 2 -> 3

 

26.JPG

 

이제 CPU 쿨러를 준비합시다. 스레드리퍼에 동봉된 쿨러 고정 가이드를 쓰면 됩니다.

 

27.JPG

 

써멀을 발라줍니다. 너무 커서 글자도 쓰겠네요. 뭐라고 썼는지는 따지지 말고 그냥 넘어가세요. 부끄러우니까.

 

28.JPG

 

쿨러를 장착하고 조여주면 조립은 끝납니다.

 

29.JPG

 

CPU 소켓 양 옆에 메모리 슬롯이 붙어있는 구조 특성상, 쿨러 오른쪽의 메모리 슬롯 하나는 쓸 수가 없네요.

  

30.JPG

 

수냉 쿨러의 호스가 오른쪽이 아닌 위쪽을 향하도록 배치하면 메모리 슬롯과 간섭 문제는 없으리라 생각됩니다.

 


성능. 괴물 그 자체

 

31.JPG


인텔에게 악감정이 있어서 코어 i9-9900K를 비교 대상으로 삼은 건 아닙니다. 도저히 마땅한 비교 대상을 구할 수가 없어서 그냥 기존에 테스트했던 걸 그대로 넣었습니다. 3세대 스레드리퍼의 바둑판같은 작업 관리자를 보고도 지리지 않을 CPU와 그 시스템을 공수하기란 보통 어려운 일이 아니더군요. 그런 CPU는 스레드리퍼보다 훨씬 비싸고, 갖고 있는 사람들도 없거든요. 사람이 아닌 단체나 시설 차원에서 보유하는 장비니까요. 공식적인 경로로 빌려볼까 생각했지만 '당신들 제품이 떡실신하는 벤치마크를 해야 하니 협조해 주세요'라고 말해야 하는데, 그렇게 정중하고도 예의바르게 엿을 잡수시라 권할 정도로 인성이 파탄난 사람은 아닙니다. 그래서 무슨 결과가 나올지 뻔히 알고 있으면서도 그냥 전에 라이젠 9 3950X를 테스트했던 자료를 그대로 가져와 비교했습니다. 다시 한번 강조하지만, 이것들이 동급이라서 같이 둔 게 아닙니다. 데스크탑 CPU 중 가장 잘난 제품들조차도 HEDT와 비교하면 이거밖에 안 된다는 걸 보시라는 의미에서 함께 넣었습니다. 

 

테스트 결과는 크게 두 가지로 나뉩니다. 스레드리퍼를 쓸 줄 아는 프로그램과 그렇지 못한 프로그램으로 말이죠. 스레드리퍼의 압도적인 코어/스레드를 활용하는 프로그램에서는 숫자를 비교하기가 미안해지는 결과가 나옵니다. 라이젠 9 3950X만 해도 괴물이라고 부르기에 충분했는데, 스레드리퍼 3960X와 3970X를 보고 나니 그때 흥분했던 기억이 싸늘하게 식어버렸습니다. 스레드리퍼까지 리뷰할 거라고는 생각지도 못했는데, 이럴 줄 알았으면 수위를 조금 조절할걸 그랬나봐요. 멀티스레드 성능은 설명이 필요없고 싱글스레드도 만만치 않습니다. 라이젠 9 3950X와 비슷하거나 살짝 낮은 수준입니다. 3세대 라이젠의 그 아키텍처, 그 공정 그대로 가져왔으니 기본이 되는 싱글스레드 성능이 비슷한 것도 당연합니다. 다만 많은 수의 코어를 넣기 위해 클럭을 조금 조절할 수밖에 없었는데, 이 때문에 3세대 라이젠의 최고 버전보다는 싱글스레드 성능이 조금 낮습니다. PC마크 10 같은 일부 프로그램들에서도 제 성능이 나오지 않았는데, 이건 패치가 되면 나아지리라 보입니다.

 

32.JPG

 

스레드리퍼 3960X와 3970X의 테스트를 위해 ASUS ROG ZENITH II EXTREME과 MSI Creator TRX40 메인보드, 커세어 DDR4 메모리와 PCIe 4.0을 함께 받았습니다.

 

33.JPG

 

다만 한정된 시간 안에 테스트를 진행해야 하다보니 메인보드는 MSI Creator TRX40만 사용했습니다. 의리

 

33-1.JPG

 

메인보드의 소개는 나중에 따로 포스팅하겠습니다. 일단은 TRX40 칩셋만 보시죠. 그런데 이 녀석, 어디서 많이 본 물건입니다.

 

34.png

 

3세대 스레드리퍼와 함께 출시된 TRX 40 칩셋입니다. 하지만 여기에 그 정체가 드러나는군요. 사우스브릿지 AMD X570.

 

35.JPG

 

커세어 도미네이터 플래티넘 RGB 메모리입니다. 16GB 메모리 4개로 구성된 64GB 키트입니다.

 

36.png

 

메모리는 2개의 듀얼 채널, 쉽게 말해서 쿼드 채널 구성입니다. 클럭은 DDR4-3200Mhz 로 설정했습니다. CPU-Z에서 제대로 인식하진 못하네요.

 

37.JPG

 

SSD는 커세어 포스 시리즈 MP600을 사용했습니다.

 

38.png

 

PCIe 4.0답게 높은 스토리지 성능을 뽑아냅니다. 아직까지는 AMD에서만 볼 수 있는 특징이지요.

 

39.JPG

 

그래픽카드는 MSI 지포스 RTX 2070 SUPER 게이밍 X D6 8GB 트윈프로져7 https://gigglehd.com/gg/5583876

CPU 쿨러는 280mm 크기의 라디에이터가 장착된 일체형 수냉 쿨러인 NZXT KRAKEN X6

다른 테스트 환경은 윈도우 10 1903, 1000W 파워, 2개의 2.5인치 SSD입니다. 

 

40.JPG

 

테스트 값을 비교하기 위해 라이젠 9 3950X의 테스트 결과를 함께 넣었습니다. https://gigglehd.com/gg/6023846 

스펙으로 보니 성능으로 보나 비교 가능한 플랫폼은 아닙니다. 스레드리퍼와 체급이 얼마나 차이나는지 참고하는 용도로만 보세요.

 

41.png

 

라이젠 스레드리퍼 3970X

 

42.png

 

64개의 스레드가 표시된 작업 관리자

 

43.png

 

라이젠 스레드리퍼 3960X

 

44.png

 

48개의 스레드가 표시된 작업 관리자

 

45.png

 

3세대 라이젠 스레드리퍼는 최신 버전의 AMD 소프트웨어와 라이젠 마스터가 필요합니다. 기존 버전에서는 지원하지 않습니다. 

 

46.jpg

 

PC마크 10처럼 신형 CPU를 제대로 인식하지 못해서, 제 성능을 뽑아내지 못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새 CPU에 맞춰 최적화가 되면 성능은 더욱 나아질거라 판단됩니다. 

 

47.jpg

 

CPU-Z 17.01.64. 싱글스레드 성능은 라이젠 9 3950X보다 조금 낮습니다. 동일한 아키텍처에서 부스트 클럭이 낮으니 당연한 결과입니다. 대신 멀티스레드 성능은 압도적입니다. 때론 단위가 다를 정도로요. 아래 테스트의 전반적인 경향이 모두 이렇다고 보면 되겠습니다. 

 

48.jpg

 

CPU-Z 19.01.64 베타. 여기에선 싱글 스레드의 성능 격차가 많이 줄었으나, 멀티스레드의 엄청난 차이는 그대로입니다.

 

49.jpg

 

CPU-Z 19.01.64 AVX2. AVX2 명령어의 처리 성능 자체는 인텔이 더 높지만, 멀티스레드로 밀어부치면 최종 승자는 AMD입니다. 라이젠 9 3950X에서 증명했고 스레드리퍼 3970X에서 쐐기를 박았군요.

 

50.jpg

 

시네벤치 R15. 라이젠 9 3950X가 인텔 코어 i9-9900K의 두 배, 스레드리퍼 3970X는 거기서 다시 두 배의 멀티코어 성능을 뽑아줍니다.

 

51.jpg

 

시베벤치 R20. 여기서도 숫자만 다를 뿐, 거기에 담긴 의미는 똑같이 나옵니다.

 

52.jpg

 

wPrme. 이 테스트가 이렇게 짧게 끝날 수도 있다는 사실을 이번에 처음 알았습니다. 30초가 채 안 걸릴 줄이야.

 

53.jpg

 

WinRAR. 멀티스레드를 지원하긴 하지만 최적화가 전혀 안 됐습니다. 하기사 32코어 프로세서에서 압축을 풀고 있을거라고 생각하진 않았겠지요. 

 

54.jpg

 

7Zip. 여기에선 늘어나는 코어 수의 위력을 제대로 보여줍니다. 인텔 CPU와는 모든 항목에서 자릿수가 다릅니다. 

 

55.jpg

 

산드라 2020의 연산 성능입니다. 스레드리퍼가 '기가'가 아니라 '테라' 단위에서 놀다보니 단위를 일일이 새로 맞췄습니다. 

 

56.jpg

 

산드라 2020의 멀티미디어 성능. 여기서도 압도적인 차이를 보여줍니다. 

 

57.jpg

 

산드라 2020 암호화 테스트. '압도' 어마어마한 차이' '놀라운' 이런 단어는 이제 식상에서 안 쓰고 싶은데 다른 말을 쓸게 없네요.

 

58.jpg

 

산드라 2020 금융 분석 테스트. 설명이 필요 없습니다.

 

59.jpg

 

60.jpg

 

산드라 2020 이미지 처리. 영상과 사진 작업 하시는 분들이 라이젠 9 3900X, 3950X를 많이들 쓰시던데, 좀 더 높은 작업 효율을 위해 스레드리퍼를 써볼법도 하겠네요.

 

61.jpg

 

산드라 2020의 멀티코어 효율. 스레드리퍼의 코어 연결과 다이 구성은 다른 CPU와 아예 다르기에, 대역폭과 레이턴시를 단순 비교하는 건 의미가 없습니다. 

 

62.jpg

 

산드라 2020의 전력 효율 테스트. 스레드리퍼의 전원 효율이 더 높게 평가됐습니다. 코어 수가 워낙 많아서 전력을 많이 쓸 뿐, 코어 하나하나의 전력 사용량은 결코 높지 않습니다. 

 

산드라 2020 테스트는 과학 연산과 AI/ML 테스트가 스레드리퍼 시스템에서 실행되지 않았습니다. 산드라가 아직 스레드리퍼를 지원하지 않아서 그런 것이리라 보입니다. AI/ML 테스트의 경우 AMD가 압도적인 성능을 발휘하는 분야인데, 그 결과를 확인하지 못해 아쉽네요.

 

63.jpg

 

아이다 64의 메모리 테스트. 라이젠 9 3950X와 코어 i9-9900K는 메모리 용량도, 채널 구성도 다르기에 직접적인 비교는 어렵습니다. 스레드리퍼가 쿼드채널을 지원하니 대역폭이 이만큼 나온다고 참고만 하세요.

 

64.jpg

 

아이다64 L1 캐시 테스트. L1 캐시쯤 되면 레이턴시가 원래 짧다고 해도, 캐시의 속도에서 큰 차이를 보여줍니다. 

 

65.jpg

 

아이다64 L2 캐시 테스트. L1캐시와 비슷한 결과입니다. 큰 차이가 난다는 점에서 비슷합니다.

 

66.jpg

 

블렌더. 코어 수가 2배로 늘더니 테스트에 걸리는 시간도 절반으로 줄었습니다. 

 

67.jpg

 

코로나 벤치마크. 코어 수가 2배로 늘더니 테스트에 걸리는 시간도 절반으로 줄었습니다. (2)

 

68.jpg

 

모질라 크라켄 자바스크립트 테스트. 24코어, 32코어 씩이나 활용하는 테스트가 아니다보니 이 정도 결과가 나왔네요.

 

69.jpg

 

POV-RAY. (3)이 나올 뻔했으나 이번에는 삼가하겠습니다.

 

71.jpg

 

X.264 인코딩. 여기에선 압도적이라 할 만큼 큰 차이가 나지 않습니다.

 

72.jpg

 

X.265로 바꾸니 여기에선 제 성능을 내는군요. 같은 영상 인코딩 테스트라 해도 방법과 조건에 따라서 성능은 크게 달라집니다.

 

73.jpg

 

74.jpg

 

SPECviewperf 13. 3ds 맥스 06, 마야 05처럼 오래된 프로그램들이 포함된 테스트입니다. 당연히 멀티코어에 최적화됐을리가 없지요. 2세대 스레드리퍼까지만 해도 다소 뒤쳐졌던 싱글스레드 성능을 상당 부분 끌어올렸다는데 의미를 두면 되겠습니다.

 

75.jpg

 

PC마크 10

 

76.jpg

 

PC마크 10 익스프레스

 

77.jpg

 

PC마크 10 익스텐디드

 

78.jpg

 

79.jpg

 

PC마크 10의 테스트 상세 항목. 스레드리퍼의 장점인 렌더링/시각화, 영상 편집에서 오히려 점수가 낮게 나왔는데요. 이건 위에서도 말한대로 PC마크 10이 3세대 스레드리퍼의 구성을 제대로 활용하지 못해서 생긴 일이라 보입니다. 실제 테스트 환경에서 성능이 어떤지는 다른 테스트를 통해 봤으니 설명이 더 필요 없으리라 보입니다.

 

80.jpg

 

VR마크. 이것도 다른 테스트 항목은 비슷하게 나왔으나 유독 시안 룸만 점수가 크게 낮게 나왔습니다. VR마크의 호환성 문제인듯.

 


스레드리퍼로 게임하는 법

 

81.JPG


AMD는 이제 게임에서도 멀티코어 성능이 중요한 시대가 왔다고 목놓아 부르짖었습니다. 하지만 그럼 AMD조차도 게임에 24코어 32코어씩이나 필요하다고 말하진 않을겁니다. 지금 나온 거의 모든 게임에서 3세대 스레드리퍼의 완전체가 활약할 상황은 나오지 않습니다. 거의 나오지 않는다도 아니고 그냥 나오지 않습니다. 굳이 따지자면 힘을 반에 반도 쓰지 않을 겁니다. 라이젠 9 3950X과 비교해도 대다수의 게임에서 비슷하거나 조금 낮은 결과를 보여줬습니다. 더 많은 코어 수를 위해 부스트 클럭을 조절한 결과라고 봐야겠습니다. 하지만 이게 스레드리퍼의 흠은 아닙니다. 애시당초 순수한 게이밍 시스템 구축을 위해 만든 물건이 아니니까요. 결론은 이렇습니다. 3세대 스레드리퍼의 게임 성능은 분명 나쁘지 않습니다. 최고급은 아니나 거기에 버금가는 성능이 나옵니다. 하지만 다른 건 필요없고 오직 게임만을 위한 시스템이 필요하다면 이보다 훨씬 더 저렴한 CPU, 하다못해 라이젠 7 3700X 같은 걸 사는 게 경제적인 방법입니다. 

게임 테스트를 마친 후에 영 못마땅한 기분이 들었습니다. 넉넉한 공간과 뛰어난 연비를 갖춘 차를 드래그 레이싱에 내보낸 기분이라고 해야 할까요. 평범한 게임 플레이는 누가 봐도 스레드리퍼의 주 전장은 아니니까요. 이 거대한 괴물을 반납하기 직전에 좀 다른 식으로 생각해 봤습니다. 게임을 실행하는데 필요한 코어는 잘 쳐도 10코어 미만일테고, 시스템 메모리 대역의 일부와 그래픽카드 연산을 전부 게임에 소모한다고 보면 되겠습니다. 그렇다면 그래픽카드 부담이 덜하되 CPU 성능은 많이 필요한 다른 작업을 함께 돌릴 수 있지 않을까요? 이 발상을 확인하기 위해 게임 벤치마크와 인코딩을 함께 실행했습니다. 당연히 양쪽 모두 성능 하락은 있습니다. 하지만 그 폭은 결코 크지 않습니다. 평범한 시퓨에선 버겁게 프레임을 쥐어 짜냈을텐데 스레드리퍼는 여유가 넘칩니다. 게임과 다른 작업을 함께 돌리기엔 스레드리퍼같은 시스템도 없다고 보입니다. 렌더링이나 인코딩처럼 시간이 오래 걸리는 작업이나, 방송 송출을 컴퓨터 하나로 끝내는 용도로도 제격이지 싶습니다. 

 

82.jpg

 

3D마크 타임스파이

 

83.jpg

 

3D마크 타임스파이 익스트림

 

84.jpg

 

3D마크 파이어 스트라이크

 

85.jpg

 

3D마크 파이어 스트라이크 익스트림

 

86.jpg

 

3D마크 파이어 스트라이크 울트라

 

87.jpg

 

3D마크 포트 로얄

 

88.jpg

 

애쉬즈 오브 더 싱귤러래티

 

89.jpg

 

어쌔신 크리드 오딧세이

 

90.jpg

 

데이어스 엑스: 맨카인드 디바이디드

 

91.jpg

 

포 아너

 

92.jpg

 

기어즈 5

 

93.jpg

 

미들 어스: 쉐도우 오브 워

 

94.jpg

 

배틀그라운드

 

95.jpg

 

쉐도우 오브 더 툼레이더

 

96.jpg

 

토탈 워: 삼국

 

97.jpg

 

월드 워 Z

 

98.jpg

 

레드 데드 리뎀션 2 (4K 해상도에 최고 옵션으로 설정하면 요구하는 비디오 메모리가 8GB가 넘어가, 지포스 RTX 2070 슈퍼에서도 실행할 수 없었습니다. 그래서 4K 해상도 테스트는 빠졌습니다)

 

99.jpg

 

레인보우 식스: 시즈

 

100.jpg

 

디비전 2

 

101.jpg

 

X.264와 X.265 벤치마크를 실행할 준비를 마친 후, 디비전 2의 풀 HD 해상도 벤치마크를 창모드로 실행해서 로딩이 끝나자마자 다른 벤치마크를 시작했습니다. 게임보다 먼저 렌더링이 끝나기에 게임 플레이 환경에 100% 영향을 준다고 말하긴 어렵겠으나, 여러 작업을 함께 진행할 때 스레드리퍼의 성능이 어떤지를 확인할 수는 있겠습니다. 

 

102.jpg

 

스레드리퍼 3970X의 다중 작업 테스트. 단독 실행했을 때보다는 떨어지지만, 다중 작업이 가능한 성능을 충분히 뽑아줍니다. 

 

103.jpg

 

스레드리퍼 3960X의 경우. 게임에 렌더링 2개 동시 실행은 24코어 48스레드를 다 소모하네요. 

 

104.jpg

 

스레드리퍼 3960X의 다중 실행 테스트. 게임+렌더링의 동시 실행 정도라면 스레드리퍼 3960X로도 충분하겠군요.

 

 

온도와 전력, 숫자는 높지만 효율적

 

105.JPG


24코어, 32코어쩌리 CPU가 평범한 사무실 컴퓨터처럼 전기를 아담하게 쓰길 바라시는 분은 안 계시죠? 만약 있다면 양심과 지능 중 하나가 분명 없을 겁니다. 3세대 스레드리퍼의 온도는 높고 전력 사용량은 많습니다. 절대값이 그렇다는 소립니다. 400W를 드나드는 전력 사용량은 분명히 압도적인 값입니다. 하지만 전력 사용량 말고 다른 숫자를 봅시다. 코어 수가 8코어 프로세서의 3배와 4배로 늘었는데, 전력 사용량이 3배와 4배가 되진 않았습니다. 이쯤 되면 오히려 상당히 효율적인 CPU라고 해석해야 합니다. 7nm 공정의 기본기에 더해 CCD 칩렛과 I/O 다이로 분리한 구조가 여기서도 빛을 발합니다. 특히 스레드리퍼 같은 많은 코어를 탑재한 CPU를 만들 때 제격입니다. 사실 전력 사용량이 아주 많은 것도 아닙니다. CPU 치고 많이 쓰는 편이지 일반 데스크탑에 들어가는 파워로 감당 안 될 용량도 아닙니다. 스레드리퍼에 탑재된 많은 수의 코어를 제대로 활용할 방법과 환경만 구축된다면, 3세대 스레드리퍼는 그 어떤 시스템보다도 전력 효율이 좋은 시스템입니다. 

온도도 높긴 합니다. 280mm 수냉 쿨러를 썼는데도 90도가 넘습니다. 여기서 AMD는 온도가 높아서 못 쓰겠구만!이라고 말하는 사람이 있다면 역시 능지를 의심해보게 됩니다. 히트 스프레더 아래에 깔린 코어가 몇 개인가요. 스레드리퍼가 큰 편이라고는 하나 결국 CPU, 한정된 공간 안에 이렇게나 많은 다이를 몰아넣고 그게 전부 작동하는데 이 정도에서 운용된다면 오히려 양호한 편이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겠습니다. 원래 스레드리퍼급 CPU가 들어가는 서버는 고회전 쿨러의 소음이 하루 24시간 365일 내내 고막을 뚫고 달팽이관을 한바퀴 도는 것도 모자라서 공조기의 한파가 휘몰아치는 곳에서 작동해야 합니다. 그런 CPU를 물 흘러가는 소리도 안 나는 수냉 쿨러로 덮어두고 조용히 쓸 수 있다는 점만으로도 감사한 줄 알아야 합니다. 3세대 스레드리퍼에서 요구하는 쿨러는 기존 2세대 스레드리퍼와 똑같습니다. 소켓의 물리적인 구조는 똑같으니 기존에 쓰던 쿨러 그대로 3세대 스레드리퍼에서 사용 가능합니다. 
 

106.jpg

 

CPU 온도. 280mm 크기의 라디에이터가 장착된 일체형 수냉 쿨러인 NZXT KRAKEN X6를 장착하고 테스트했습니다. 32코어에서 95도, 24코어에서 93.5도면 높은 게 아니라 낮다고 해야 되겠지요?

 

107.jpg

 

소비 전력입니다. 스레드리퍼 3970X는 CPU만 100% 썼을 때 400W가 넘습니다. 2개의 SSD로 구성된 시스템이니 400W 정도 쓴다고 보면 되겠네요. 같은 조건에서 스레드리퍼 3960X는 390W를 기록했습니다.

 


3세대 스레드리퍼. 3970X, 3960X

 

마지막.JPG


압도적인 스펙만으로도 설명이 더 필요가 없는 CPU입니다. 경쟁 상대의 CPU 중에도 비슷한 수의 코어나 성능을 지닌 제품은 분명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가격에 나오진 않지요. PCIe 4.0도 지원하지 않고요. 더 많은 코어, 더 높은 성능, 더 넓은 대역폭, 보다 저렴한 가격을 무기로 삼은 AMD의 3세대 스레드리퍼는HEDT와 워크스테이션 시장의 판도를 바꿔버리기에 충분한 힘을 가진 CPU입니다.  



  • profile
    title: 고기Gorgeous      잘먹고 잘사는게 최고야 2019.11.26 00:44
    64쓰레드 보고 와 많긴많다.... 생각했는데 3990X의 절반이군요...?
    아니 쓰레드리퍼 이 믿힌...
    (동공지진..)
  • profile
    하드매냐 2019.11.26 01:04
    엄청난 코어갯수네요.....-ㅁ-;;;;
    구석에 있는 1950x와 x399는 벌써 퇴물이네요. ㅠㅠ
    보드라도 쓸수있기를 바랬는데.
  • profile
    슬렌네터      Human is just the biological boot loader for A.I. 2019.11.26 01:07
    과연 최강의 괴수 CPU네요... 그CPU에 낄낄기글하드웹 이라고 싸인하는 패기 -.-b
  • profile
    HP 2019.11.26 01:16
    '당신들 제품이 떡실신하는 벤치마크를 해야 하니 협조해 주세요'라고 말해야 하는데, 그렇게 정중하고도 예의바르게 엿을 잡수시라 권할 정도로 인성이 파탄난 사람은 아닙니다.
    -----------------------------------------------------------------------------------------
    와....저 부르신 줄....ㄷㄷㄷㄷ
  • profile
    title: 착한쿤달리니 2019.11.26 01:26
    H.264가 아마 8스레드 넘어가면 지원이 좀 그런 코덱이라.. 개발할 때 32코어까지 생각하면 이상한거겠죠?
    진짜 격세지감이네요. H.265 초반에는 와 이걸 언제 써먹으려나 했는데 3950 기준으로 3배속, 스레드리퍼 기준으로는 5배속에 달하는 속도가 나오는군요..
  • profile
    title: 컴맹쮸쀼쮸쀼 2019.11.26 01:38
    크으… 워크스테이션이란 것이 뭔지 제대로 보여주기 위한 CPU로군요.
  • profile
    title: 17세TundraMC      자타공인 암드사랑 TundraMC/十七세 2019.11.26 01:43
    저 글씨가 저리 써지는군요. 크다,...
  • ?
    이계인 2019.11.26 01:44
    이정도면 실시간 초고화질 영상 인코딩이 되네요.. 렌더링도 실시간급이고..
  • profile
    Retribute      안녕하세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https://blog.naver.com/wsts5336     2019.11.26 04:48
    패키지 상자가 매우 인상적이네요, i9 9900K 시리즈들보다 훨씬 보관하기도 장식하기도 좋아보여요
  • ?
    고자되기 2019.11.26 08:20
    4.0 ssd... 인텔로는 그림의 떡..
  • profile
    title: 폭8poin_:D      간혹 정신없음 2019.11.26 08:29
    담에 3990wx 할때 고기주세요 헝헝 적어주세요 찡긋^_-
  • profile
    준0111      i5 8500, 16GB, GTX 1650 2019.11.26 08:41
    X570이 굉장히 많은 씨퓨를 아우르는 칩셋이군요?
  • profile
    아즈텍      111photo.blogspot.kr 2019.11.26 08:53
    써멀로 글자 쓰는 거 재밌네요. ㅎㅎ
  • ?
    마라톤 2019.11.26 10:16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_^
  • profile
    판사      흑우 2019.11.26 10:20
    아직 네이밍 공개도 안 한 48/64 코어 TR은 어떻게 될까요. 너무 압도적인데요.
  • profile
    낄낄 2019.11.26 10:21
    64코어는 3990X라고 공개했습니다. https://gigglehd.com/gg/6091625

    그러니 48코어는 자연스레 3980X?
  • profile
    판사      흑우 2019.11.26 10:24
    그렇겠네요. 스레드분쇄기가 아니라 에픽급 성능이겠군요.
  • profile
    벨드록 2019.11.26 10:38
    멀티쓰레드 압축은 반디집 쪽이 잘 지원했던거 같은데 그쪽에서 테스트 해보면 어떨까요?
  • profile
    낄낄 2019.11.26 13:19
    반디집이 정확하게 숫자로 나오는 벤치마크가 없습니다. 정확한 비교와 공정성을 위해서 내장 벤치마크가 있는 것 위주로만 씁니다.
  • profile
    벨드록 2019.11.26 16:36
    아......... 그렇군요. 벤치마크가 없군요.
    반디집 홈페이지에 한번 건의 해볼까요?
  • profile
    title: 명사수깍지 2019.11.26 12:24
    다중코어뽕에취하는벤치..
  • profile
    title: 가난한AKG-3 2019.11.26 14:04
    써멀 바를때는 '낄낄 기글하드웨어'로 발라야 성능이 잘나오는거군요.
  • profile
    title: AMDHD6950      AMDCoreIIX43570/GeForceRX7750XT/DDR120TBROM/275MBMX440HDD/500mWPOWER 2019.11.27 22:59
    쓰레드리퍼 한정입니다. 그 이외의 씨퓨에선 자리가 좁아 못쓰는데, 그러면 EMP를 빨리 맞는다 합니다
  • ?
    미주 2019.11.26 17:27
    싱글 멀티 다 때려 뿌수는 군요...IO레인도 많고...
  • profile
    title: 하와와증강가상      Augmented Virtuality 2019.11.26 18:17
    그저 아름답다...
  • ?
    18476 2019.11.26 19:13
    3950x가 전력, 온도 생각하면 딱 맞네요.
  • profile
    title: 저사양아라 2019.11.27 02:13
    작업관리자가 초현실적이네요.
    Fx8300 구입후에 원컴 방송 버벅이지만 그럭저럭 하던 기억이 나는데 이런 컴퓨터가 있으면 가볍게 돌리겠습니다.
  • profile
    title: 랩실요정깻잎 2019.11.27 02:30
    역시 이런 시스템에는 64코어 전부 끌어다 쓸 수 있는 젠투 리눅스를...

    (emerge chromium)

    그나저나 확실히 컴파일 성능 하나만큼은 죽여주게 생겼군요 존버한 보람이 있습니다(??)
  • profile
    레나 2019.11.27 11:02
    성능도 성능이지만 패키지가 ...
  • ?
    지르고모아 2019.11.27 14:38
    3970X 성능이 정말로 그야말로 미쳤군요.. 이런거 보면 열심히 돈벌어야지 합니다.
  • ?
    자칭 2019.11.27 15:23
    저 써멀은 부끄러운 써멀이다 (???)
  • profile
    RGB뽕      DELL XPS 13 9360/ Apple iPhone 11   2019.11.27 19:40
    온도 쪽에 탈자가 있네요 "CPU 온도. 280mm 크기의 라디에이터가 장착된 일체형 수냉 쿨러인 NZXT KRAKEN X6를 장착하고 테스트했습니다"
  • profile
    벨드록 2019.11.27 20:29
    전 언제쯤 이런걸 써볼 수 있을까요........ 하악하악;;
  • ?
    포인트 팡팡! 2019.11.27 20:29
    벨드록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10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 profile
    히토히라      show runningconfig... 2019.11.28 11:42
    샤오미 드라이버를 쓰시는군요~
    나름 좋긴 한데 손잡이가 너무 얆아서 힘을 쎄게 못주는게 단점...
  • profile
    소고기죽      R7 1800X / vega56 2019.11.29 00:44
    fx9590시절의 amd를 생각하면... 정말 하늘을 뚫고 떡상해버렸군요
  • profile
    title: 고양이부천맨      Life is not a game 2019.11.29 23:57
    제게는 인간계의 물건으로 보이지 않는 그런 세계로 보입니다.
  • ?
    chilich 2019.12.04 10:44
    32코어 하악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1. 레이스 프리즘 이상. 3RSYS Socoool RC100 RGB

    요새 CPU는 간단한 구성의 기본 쿨러만으로도 괜찮을 줄 알았습니다. 처음에는 실제로 그랬으나, 가을과 겨울, 봄이 지나고 여름이 오자 혁신적인 아키텍처와 최신 공정으로 발열을 낮추는 데에도 한계가 있음을 깨달았습니다. 만약 대한...
    Date2019.11.30 사용기 By낄낄 Reply30 Views3238 file
    Read More
  2. 피닉스 A2 마사지건

    한때 인터넷에서 마사지건이 유행했던적이 있었습니다. 이름이 테라건인가 그랬을거에요. 이게 생각보다 가격이 비싸서 쉽게 구매할 수준은 안되었습니다. 그렇게 잊고 지나가던 와중에 유튜브에서 피닉스 마사지건이라는 녀석을 봐버렸습...
    Date2019.11.28 사용기 Bytitle: 저사양Moria Reply31 Views2928 file
    Read More
  3. 샤오미 A3 약 3주 사용기

              위 사진들은 샤오미 a3로 찍은 사진들입니다. 아무런 보정과 편집을 안 한 날것 그대로입니다. 전면카메라는 약간 뽀샤시하고 밝게 나옵니다.   뭐 사용기를 제 느낌대로 솔직히 적어보려고 합니다. 사용기는 처음 써봐서 많이...
    Date2019.11.28 사용기 Bytitle: 문과3등항해사 Reply17 Views2010 file
    Read More
  4. Colorful NVIDIA 지포스 GTX 1650 super 개봉기 - 1

    구매는 다나와 특가몰에서 196,000원에 하였습니다. http://dpg.danawa.com/bbs/dasale/view?boardSeq=265&goodsSeq=20476 159.99 달러에 출시하였으니 아직 프리미엄가가 붙어있다고 생각이 듭니다만 196,000원이면 $166.6 꼴이기에 ...
    Date2019.11.27 사용기 By올해도즐겁게 Reply6 Views854 file
    Read More
  5. 판도를 바꾸다. 3세대 라이젠 스레드리퍼 벤치마크

    AMD가 CPU 시장에 괴물을 풀었습니다. 라이젠은 괴물처럼 압도적인 피지컬을 지녔으며, 괴물답게 업계의 판도를 싹 뒤집어 엎었습니다. 데스크탑 PC에서 4코어 CPU로 충분하다는 고정 관념이 깨진 건 순전히 라이젠 덕분이죠. 갈수록 더 ...
    Date2019.11.26 메인 리뷰 By낄낄 Reply38 Views6494 file
    Read More
  6. 3세대 스레드리퍼 발표. 새 소켓, 새 칩셋, 64코어까지

    AMD는 3세대 스레드리퍼의 발표에 맞춰 설명회를 열었습니다. AMD는 3세대 스레드리퍼가 CPU 업계의 발전을 견인해 나가는 뛰어난 성능과, 이를 뒷받침할 TRX40 플랫폼의 조합으로 헐리우드 영화 제작 현장에서 높은 효율을 인정 받았음...
    Date2019.11.25 탐방 By낄낄 Reply15 Views2892 file
    Read More
  7. 내장그래픽 비교 라운드 2: 코어 9세대 vs 라이젠 3000

    인텔과 AMD는 다릅니다. 그 근본적인 원인은 어디에 있을까요? 아키텍처, 팹의 소유 여부, CEO, 시장 점유율 등 다양한 변수들을 떠올릴 수 있겠죠. 여기에 한 가지 조건을 더하고자 합니다. 제품군 말입니다. 인텔은 원래 메모리를 만들...
    Date2019.11.23 메인 리뷰 By낄낄 Reply23 Views5587 file
    Read More
  8. 샤오미 초음파 세척기 간단사용기 입니다.

    지난달 알리에서 예구가 떳길래 구매하였던것이 몇일전 도착하였습니다. 구매 가격은 21달러 였으며 15일 부터 발송을 하였으니 약 1주만에 도착하였습니다. 구매 이유는 안경 딱는 용도보다 PCB 세척을 하기 위하여 구매하였기 때문에 사...
    Date2019.11.22 사용기 Bytitle: 랩실요정스파르타 Reply7 Views5385 file
    Read More
  9. ITX 케이스 STECK 구매랑 조립만 한 후기

    우선, 한참 전의 제 글을 보시면 케이스 쇼트로 의심되는 글이 하나 있었습니다. (https://gigglehd.com/gg/5860468)   그래서 일단 케이스를 하나 지르고 봤죠. 최우선 순위는 센트리 케이스지만, 매물이 없... ㅡㅡ; 그래서 신품으로 나...
    Date2019.11.19 사용기 Bytitle: 월급루팡AleaNs Reply22 Views2793 file
    Read More
  10. 문팬으로 포위된 알루미늄 전면 패널, 3RSYS L560

    쓰리알은 한결같은 모습을 보여주는 회사입니다. 한 탕 하고 무책임하게 사라지는 업체들이 수두룩한 용산 바닥에서 쓰리알만큼 한 분야를 오랫동안 걸어 온 회사가 드물고, 그렇게 내놓은 제품들 역시 한결같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
    Date2019.11.19 메인 리뷰 By낄낄 Reply54 Views3212 file
    Read More
  11. 지스타 2019 @ AMD

    11월 14일 목요일부터 17일 일요일까지 부산에서 지스타 2019가 열렸습니다. 국내 최대 규모의 게임 쇼이자, 부산에서 열리는 대표적인 지역 행사이기도 하고, 다양한 장르와 종류의 게임을 두르 아우르며, 수능이 막 끝난 학생들을 유혹...
    Date2019.11.18 탐방 By낄낄 Reply14 Views1944 file
    Read More
  12. echo buds 4일 사용기 : 가성비 오브 가성비

    에어팟 프로가 시장에 풀리는 시점에 당돌하게도 같은 날짜에 시장에 풀리는 코드리스 이어폰이 있습니다   바로 echo buds 입니다   보스의 기술을 활용한 노이즈 저감기술을 둘렀음에도 불구하고  129달러라는 충격적인 가성비 오브 가...
    Date2019.11.15 사용기 BySunA Reply16 Views4463 file
    Read More
  13. 괴물. 왕좌에 오르다. AMD 라이젠 9 3950X

    올해 AMD CPU는 놀라움의 연속이었습니다. 3세대 라이젠은 7nm 공정을 가장 먼저 도입했고, 제조 비용과 구성에서 모두 혁신적인 칩렛 구조를 채택했으며, 싱글스레드 성능에서 경쟁 상대를 따라 잡았습니다. 그리고 전통적으로 AMD의 강...
    Date2019.11.14 메인 리뷰 By낄낄 Reply42 Views9340 file
    Read More
  14. 빠르고 저렴한 4K 43인치. 지원아이앤씨 InstantON UHD UV430 UHDTV HDR

    소비자들은 갈수록 더 큰 화면의 TV를 추구합니다. 평범한 사람들이 사는 집의 크기는 크게 변하지 않았는데, 거기에 사서 넣는 TV의 화면은 전점 더 커지고 있습니다. 이제는 55인치가 기본, 65인치가 대세 취급을 받기까지 이르렀습니...
    Date2019.11.11 메인 리뷰 By낄낄 Reply9 Views3047 file
    Read More
  15. 소프트웨어는 로지텍이라고? 로지텍 G600 MMO 게이밍 마우스

    얼마 전에 사심을 잔뜩 넣은 뉴스를 쓴 적이 있었습니다. 버튼이 많이 달린 로지텍의 마우스였지요. '버튼 많이 달린 마우스'에 사심을 넣는 이유는 댓글로 달았는데, 클릭하기 귀찮은 분들을 위해 여기에 그대로 옮겨봅니다. 드...
    Date2019.11.10 사용기 By낄낄 Reply35 Views3150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49 Next
/ 49

최근 코멘트 30개
가우스군
07:06
가우스군
07:04
K_mount
06:11
K_mount
06:09
K_mount
06:08
K_mount
06:06
K_mount
06:05
K_mount
06:04
K_mount
06:03
Semantics
05:40
Semantics
05:38
poin_:D
05:26
TundraMC
03:59
리나인버스
03:39
히토히라
03:27
검사
03:23
검사
02:54
하이쿠
02:51
하이쿠
02:51
GXIID
02:47
오므라이스주세요
02:47
에마
02:46
유카
02:42
기온
02:32
애플쿠키
02:27
코알라
02:24
애플쿠키
02:24
코알라
02:23
코알라
02:22
애플쿠키
02:22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