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리뷰 / 사용기 : 직접 작성한 사용기를 올릴 수 있는 곳입니다. 다른 곳에 중복해서 올렸거나 다른 사이트의 필드테스트, 업체 이벤트 관련 사용기는 홍보 / 필테 게시판에 올려 주세요. 이를 지키지 않을 시 삭제 및 글쓰기를 막습니다.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메인 리뷰 / 구 사용기 게시판 바로가기

1.JPG

 

누나가 쓰던 노트북이 고장났습니다. 아주 만족스러운 물건은 아니었으나, 한성 노트북이 별로라곤 말 안하렵니다. 조카몬이 키보드에 물을 살짝 엎지른게 화근이거든요. 제가 '저런 회사가 아직도 장사하다니 용산의 생태계는 참 신비롭다'고 빈정거리는 악플러일지는 몰라도, 명백한 원인을 외면하고 제조사 탓으로 돌리는 무개념 진상은 아닙니다. 어쨌건 다음 노트북 선택에선 한성을 배재했습니다. 귀한 A/S 센터를 찾아 용산(지금은 가산)까지 몇 번 가고 나니, 다음번에도 그렇게 하기는 몹시 귀찮다고 누나가 주장했거든요. 오해를 살 까봐 말해두는데 한성이 A/S 센터가 부족하진 않습니다. 직영 센터보다 훨씬 더 많은 수의 서비스 지정점이 있거든요. 그저 그 둘 사이에 애플 스토어와 공인 서비스 센터만큼의 큰 차이가 있을 뿐이죠. 그 두개가 같다고 주장하는 '완벽무결하며 유일한 진리인 애플을 믿는 신도들'도 가끔 출몰하지만, 거기에 말을 섞을 시간에 기글에 올릴 글을 준비하는 게 훨씬 더 아름답고도 정신 건강에 이로운 일입니다. 그래서 지금 이걸 쓰고 있지요. 

 

1-1.JPG

 

A/S 때문에 한성을 배제한다면 남는 선택은 삼성과 LG밖에 없습니다. 삼성은 지금의 위치에 오르기까지 설명이 필요없는 숱한 악행을 저질렀습니다. 그럼 이제 남은 선택이 LG밖에 없는 것 같은데 거기도 만만찮습니다. 삼성을 욕하고 그 대체제를 만들기 위해, LG가 대단히 괜찮 또 정의로운 것처럼 띄워주는 사람들이 종종 있는데 거기도 심각합니다. 자세한 건 쓸 수 없으나 제가 LG 알바 해보고 나서 LG 물건은 가급적 내 돈 주고 안 사겠다고 다짐했습니다(딱 두번 샀네요. 그리고 공짜로 주면 좋아합니다). 하지만 삼성과 LG를 모두 까겠다고 둘 다 선택에서 빼는 건 지금 상황에서 썩 효율적인 선택처럼 보이진 않습니다. 국내 정치 상황처럼 말이죠. 지금 나온 당과 정치인들이 모두 마음에 들지 않는다고 욕할 수는 있어요. 하지만 욕한다고 해결되나요? 결국은 싫어하는 당과 정치인 중 하나가 권력을 잡기 마련입니다. 그러니 둘 중에서 뭐가 덜 나쁜지 따져서 선택해야 합니다. 그걸 하지 않고 욕만 하는 건 이상만 쫓는 몽상가던가, 머리 쓰기가 귀찮거나, 쓸 머리가 없는 사람 뿐이죠. 

 

2.JPG

 

요새 쌓인게 많아서 쓸데없는 소리가 길었습니다. 진짜 본론을 이제 시작해 보죠. 노트북 제조사가 정해졌으니 다음은 크기와 무게, 성능, 예산입니다. 이런 기본적인 것도 정하지 않고 노트북 뭐가 좋냐고 물어보는 글을 보면 온 힘과 열의와 정성을 다해 구박하고 싶은데, 그랬다간 저 사이트는 운영자가 까칠하다고 소문날테니 자제하는 편입니다. 어찌보면 위 요소들은 따질 게 없기도 합니다. 크기는 적당하고, 두께는 얇고, 무게는 가볍고, 성능은 좋고, 가격은 쌀 수록 좋거든요. 유일한 문제는 그 모두를 갖춘 노트북이 없다는 겁니다. 그러니 타협이 필요합니다. 일단 조카몬이 언제 또 고장낼지 모르고, 누나가 이걸로 거창한 작업을 하는 것도 아니니 가급적 싼 걸로 정했습니다. 가격을 낮추니 다른 요소들도 자연스레 정해졌습니다. 두껍고 무겁고 성능은 별로인 걸로요. 하지만 그 중에서 최대한 성능이 덜 별로고, 덜 무거운 제품이 무엇인지를 찾는 수고는 필요합니다. 모르면 어쩔 수 없지만, 일단 이 글을 보는 분들은 그걸 따져볼 충분한 배경 지식을 갖췄을 가능성이 높겠죠?

 

2-1.JPG

 

가격은 50만원 이하로 잡았습니다. 삼성/LG를 포기하면 40만원 이하도 가능하다는 거 저도 압니다. 하지만 생크림 케이크 위의 쁘띠한 데코레이션같은 A/S를 제공하는 레노버 노트북을 직접 쓰면 몰라도, 웬수도 아닌 가족한테 권할 정도로 관계가 원한을 지진 않았습니다. 하지만 이 가격대의 삼성/LG 노트북 중 상당수가 가족한테 권했다가는 웬수가 될것 같은 제품 뿐이네요. 누나가 혼자서 몇 번씩이나 A/S 센터에 직접 찾아갈 정도로 참을성이 좋은데, 여기서 아톰, 셀러론, 펜티엄 골드처럼 허약한 듀얼코어를 탑재한 노트북을 쓰면 인내심이 더더욱 함양될 것 같았습니다. 그래서 누나의 득도를 막기 위해 그 선택은 배제했습니다. 물론 없으면 그거라도 쓰는 게 맞습니다. 지금까지 그렇게 살아오기도 했지요. 하지만 지금은 대안이 하나 있습니다. 4코어 CPU에 괜찮은 내장 그래픽과 저렴한 가격까지 갖춘 AMD 프로세서를 탑재한 노트북 말이죠. 문제는 이겁니다. 'AMD를 가족한테 추천해도 될까?' 아무리 고민하고 찾아봐도 답이 안 나오길래 직접 사 봤습니다. 

 

3.JPG

 

제품명  LG전자 2019 울트라PC 15UD490-GX36K
CPU

AMD 라이젠 3 2300U

(레이븐 릿지, 4코어 4스레드, 클럭 2~3.4GHz, 2+4MB 캐시, TDP 15W)

칩셋 카리조 FCH
메모리 DDR4-2400 4GB 기본 장착. 메모리 슬롯 2개
그래픽

라데온 베가 6 내장 그래픽

스토리지

M.2 128GB SSD 기본 장착

2.5인치 SATA 6Gbps 공간 제공

디스플레이

15.6인치(39.62cm), 풀 HD(1920x1080), 16:9 비율 IPS LED

웹캠 HD 웹캠
네트워크

기가비트 랜

802.11ac 2x2 867Mbps

블루투스 

색상

화이트

I/O 포트

3.5mm 오디오 콤보

USB 3.0 x2(1개는 고속 충전, 휴면 충전 가능)

USB 2.0 x1

HDMI x1

RJ45 x1

DC 입력

켄싱턴 락

카드 리더(MMC/SD/SDHC/SDXC)

배터리 3200mAh, 48.8Wh
전원 어댑터 DC 19V 3.42A 65W 9.23A
크기 382x256x20.9mm
무게

1.94kg

운영체제 없음(윈도우 10만 설치 가능)
소프트웨어

DnA 센터 플러스

참고 

http://prod.danawa.com/info/?pcode=8878310

가격

469,000원(2019년 10월 다나와 최저가 기준)

 

 

저가형 노트북 특: 2cm, 2kg

 

4.JPG

 

그래서 고른 게 LG전자 2019 울트라PC 15UD490-GX36K입니다. 레이븐 릿지를 탑재한 47만원 짜리 노트북이죠. 왜 안 삼성이냐고요? 삼성은 AMD를 탑재한 물건이 아예 없어요. 마우스, 가방, 파우치, 키스킨 등 따로 사긴 싫고 그냥 줘도 애매한 물건들을 함께 주는데, 그래도 오픈마켓에서 뭐 사면 끼워주는 웹하드 쿠폰보다는 훨씬 쓸모있습니다. 사은품보다는 출시 시기와 가격이 중요합니다. 출시되자마자 재고가 없어서 순차 발송한다고 약을 팔다가 그래도 잘 팔리니까 가격을 은근슬쩍 올렸습니다. 9월 말에는 쇼핑몰 자체 할인까지 더해서 38만 6천원이었어요. 사은품은 똑같았고요. 레노버, 에이서, ASUS, HP에서 신형 피카소를 쓴 노트북이 50만원 이하에도 나오는데 구형 프로세서를 탑재한 LG 47만원은 아쉽죠. 정리하면 LG라는 이름과 편리한 A/S를 위해 돈을 더 주고, 현 시점에서 재고 처리처럼 보이는 레이븐 릿지에, 싱글채널 4GB 램, M.2 SSD 128GB SSD라는 별 볼일 없는 구성의 노트북이 되겠습니다. 그래도 램/스토리지의 업그레이드는 되니까 별 불만은 없습니다. A/S 봉인 씰이 없고, 분해도 자유롭고, 안에 여분의 슬롯도 있습니다. 39만원에 이 정도면 됐죠. 47만원은 글쎄요.

 

4-1.png

 

크기는 15인치입니다. 데스크북 대용으로 쓰기엔 무난무난한데, 원래 누나가 쓰던 게 13인치 급이라서 좀 커보입니다. 크기보다 더 중요한 건 두께와 무게. 그 가장 좋은 예시가 LG 그램입니다. 결코 작지 않은데 얇고 갸볍죠. 그리고 비쌉니다. 그러니까 이런 저가형 노트북에서 얇은 두께와 가벼운 무게를 기대하지 말라는 소립니다. 그래픽카드를 장착한 본격 게이밍 노트북도 아닌데 그렇습니다. 뜯어보니 내부 공간도 썩 효율적이진 않습니다. 기판에 빈 공간이 원형 탈모처럼 많네요. 다른 부분에서도 고급진 구성은 실종됐습니다. 키보드 백라이트는 없고, 화면 베젤은 탈모가 진행되는 이마처럼 광활합니다. 입출력 포트도 마눌 고양이처럼 못마땅합니다. 15인치 노트북에 풀 사이즈 HDMI와 유선랜 포트는 기본이니 넘어가고, 2019년 7월에 나온 신제품인데도 USB-C 포트 하나가 없습니다. USB PD 충전까진 바라지도 않았지만 USB-C 데이터 포트마저 없네요. 

 

5.JPG

 

사은품. 노트북 파우치, MS 무선 마우스, 스크린 보호 필름, 키보드 키스킨, 마우스 패드, 마우스 장패드. 마우스 패드 2개가 겹치고, 노트북 파우치는 박스 안에 들어있는 가방과 역할이 또 겹칩니다.

 

6.JPG

 

노트북 박스.

 

7.JPG

 

 

박스의 절반은 가방이 차지합니다. 

 

8.JPG

 

설명서, 전원 케이블, 2.5인치 드라이브 가이드, 전원 어댑터.

 

9.JPG

 

어댑터는 크지 않습니다. 내장 그래픽 모델이니 클 필요도 없겠죠.

 

10.JPG

 

전형적인 노트북 완충제.

 

11.JPG

 

어댑터 얹고 마우스까지 더하면 대충 2kg 쯤 되겠죠?

 

12.JPG

 

LG전자 2019 울트라PC 15UD490-GX36K입니다.

 

13.JPG

 

뚜껑을 닫았을 때. 순수한 하얀색. 보이는 건 LG 로고밖에 없군요.

 

14-1.JPG

 

크기는 382x256x20.9mm

 

15.JPG

 

화면 안쪽을 봅시다. 화면 반사가 아주 죽여주는군요. 천장 전등의 무늬가 선명하게 보입니다.

 

16.JPG

 

화면 상단 카메라. 화질은 사소하지만 여기에 많은 걸 바라는 분은 안 계시죠?

 

17.JPG

 

베젤. 15인치 노트북의 베젤이 65인치 TV의 베젤 https://gigglehd.com/gg/5857622 과 동급입니다. 넓다는 소리죠.

 

18.JPG

 

때가 잘 탈것 같은 새하얀 순백의 화이트 팜레스트.

 

19.JPG

 

 

화면 크기가 15.6인치 씩이나 되다보니 째째하게 키보드를 줄일 필요는 없습니다.

 

20.JPG

 

터치패드 크기도 평범합니다.

 

21.JPG

 

특수 키의 배열도 나쁘진 않습니다. 전원 버튼은 따로 분리했고, 아래쪽엔 빛나는 라이젠과 라데온 스티커를 붙였습니다.

 

22.JPG

 

화면이 180도로 열리길 기대하진 않았습니다. 그랬다간 제품 D/B에 대문짝만하게 써놨겠지요. 그냥 평범한 노트북 수준으로 열립니다.

 

23.JPG

 

두껑 닫고 두께는 2cm 쯤 됩니다. 

 

24.JPG

 

왼쪽은 DC 전원 입력, USB 2.0, SD 카드 리더, 3.5mm 잭, 3개의 상태 표시 LED가 있습니다. LED를 상판으로 옮기고 USB-C 하나 넣어줬으면 완벽 무결했을텐데요.

 

25.JPG

 

오른쪽은 USB 3.0 포트 2개...아니 USB 3.1 Gen1이라고 해야 하나요? USB IF 사람들은 도대체 무슨 생각으로 이름을 이렇게 바꿨는지 모르겠어요. 그리고 풀 사이즈 HDMI 포트, 기가비트 이더넷, 켄싱턴 락이 있습니다. 

 

26.JPG

 

바닥입니다. 제품 정보, 시리얼, 통풍구가 있고, 나사 구멍 위에 워런티 보이드 스티커는 없습니다. 내 맘대로 뜯어도 된다는 소리죠. 이건 칭찬해 줘야 합니다. 

 

27.JPG

 

바닥 케이스 안쪽. 마누라가 사진만 보고 구리판으로 만들었냐고 물어보던데 그럴리가요. 구리가 얼마나 비싼데.

 

28.JPG

 

게이밍 노트북만 뜯어보다 저가형 노트북의 기판을 보니 빈 공간이 정말 허전해 보이는군요.

 

29.JPG

 

배터리의 각종 인증 로고.

 30.JPG

 

 

 

전압은 15.26V, 일반 용량은 3320mAh/50.7Wh, 최소 용량은 3200mAh/48.8Wh. 정격 용량 3200mAh, 충전 제한 전압 17.6V의 배터리입니다. 

 

31.JPG

 

2.5인치 드라이브 공간입니다. 바로 위에 연결 커넥터가 있는데, 부속품으로 준 가이드와 케이블을 사용해서 드라이브를 장착합니다.

 

32.JPG

 

왼쪽엔 확장 포트, 위에는 힌지와 스피커가 있습니다.

 

33.JPG

 

가운데엔 CPU, 그 아래엔 메모리 슬롯 2개. CPU 전원부는 2페이즈로 보이며, 1개의 히트파이프로 열을 전달합니다.

 

34.JPG

 

히트파이프 끝에는 작은 쿨링팬이 있습니다. 쿨링팬 옆에는 무선랜 모듈, 팬 아래에는 M.2 SSD가 달렸습니다. 

 

35.JPG

 

샌디스크 X600 SSD M.2 2280 128GB.

 

36.JPG

 

ITE IT8987E 전원 관리 칩. 배터리 바로 위에 있군요.

 

38.JPG

 

정체 불명의 빈 공간. 위에는 꽃게텍 로고가 보이는데, 돈 받고 쓰는 리뷰도 아니니 대충 넘어갑시다.

 

39.JPG

 

비싼 노트북이라면 이렇게 빈 공간이 많진 않았을 겁니다.

 

40.JPG

 

왠 무게추를 넣은줄 알았는데 터치패드 프레임인듯 합니다.

 

 

시스템 메모리 4GB는 부족하죠? 

 

41.JPG

 

성능을 비교하려면 최하 8세대 인텔 저전력 프로세서를 탑재한 비슷한 가격대의 노트북이 필요합니다. 하지만 그런 게 없습니다. 애시당초 아톰, 셀러론, 펜티엄 골드를 사기 싫어서 이걸 샀잖아요. 이런 물건보다는 성능이 무조건 높을 거라 확신합니다. 그래픽 성능은 더 말할 게 없습니다. 본격 게이밍 노트북 수준은 당연히 아니지만 롤은 충분하고 오버워치까지도 비벼볼만 합니다. 배틀그라운드는 좀 어렵지만 그래도 돌아는 갑니다. 인텔 내장 그래픽이라면 절대로 이 정도가 안 나옵니다. 하지만 정말 이 노트북으로 게임을 하겠다면 메모리 증설을 적극적으로 고려할 필요가 있습니다. '라이젠 내장 그래픽은 무조건 듀얼채널' 같은 소리를 하려는 게 아닙니다. 그럼 인텔은 듀얼채널 쓰면 성능 향상이 없나요? 어디던 마찬가집니다. 여기서 말하려는 건 용량입니다. 4GB의 기본 메모리는 시스템과 비디오 메모리로 나눠 쓰기에 너무나도 부족합니다. 4GB에선 로딩조차 안 되는 해상도 설정이 있더군요. 여기에선 기본 메모리에 8GB를 더해 12GB로 만드니 성능이 상당히 올랐습니다. M.2 SSD의 성능은 어중간합니다. SATA 6Gbps 대역폭을 다 쓰지 못합니다. 요새 SSD가 싸니 2.5인치 슬롯을 채워도 될 겁니다.  

 

42.JPG

 

화면은 무난합니다. 딱히 좋지도, 나빠 보이지도 않습니다. 보급형 노트북에서 보이는 흔한 IPS 패널입니다. 앞에서 많이 까칠하게 말했지만 그렇다고 39만원 짜리 노트북에서 아주 많은 걸 바라는 몰양심한 사람은 아닙니다. 이 정도면 합격입니다. 배터리도 별 특색이 없습니다. 아이들 상태에서 8시간 넘게 버티고, 웹서핑이나 동영상은 4시간 반은 갑니다. 충전은 1시간 반이 걸립니다. 고속 충전과 USB PD가 없다는 건 앞에서 말했고, AMD 모바일 프로세서가 배터리 관리 성능이 떨어져서 배터리가 줄줄 샌다는 평이 있던데 실제로는 잘 와닿지 않더군요. 이게 칼날처럼 얇은 바디에 올데이 컴퓨팅을 주장하는 물건도 아니고, 그냥 보급형 노트북인데 이 정도면 충분하지 않나요? 소리는 음질이 좋진 않아도 일단 빵빵합니다. 배터리 테스트에서 볼륨을 30%로 맞춘 것도 너무 시끄러워서입니다. 다른 의미에서 시끄러웠을것 같았던 부분, 팬 소음은 전혀 없습니다. 그냥 없습니다. 온도도 나쁘지 않습니다. 휴대성이 좋진 않지만 캐주얼 게임과 동영상용 데스크노트로 쓰기엔 충분합니다. 

 

43.JPG

 

전원을 켜면 나오는 화면입니다. 솔직히 말해서 깜짝 놀랐습니다. 윈도우가 설치되지 않은 다른 회사 제품들은 빌 게이츠도 못 알아먹을 프롬프트 창 하나 띄워두고 알아서 하라며 배를 째는데, LG는 이미지 파일로 된 설명서를 매우 친절하게 제공하는군요. 

 

44.JPG

 

돈을 좀 더 주고서라도 LG 노트북을 사는 이유가 이런거 아닐까 싶네요. LG 노트북 사용자 중에 컴퓨터 지식이 부족한 사람들이 많으니 이렇게 한다고 볼 수도 있겠죠. 어쨌건 아주 마음에 듭니다.  

 

45.JPG

 

바이오스에 어떻게 진입하는지 알아내지 못했습니다. 제가 아는 모든 키를 다 눌러봤는데 실패. 부트 매니저만 나오네요. 

 

47.png

 

128GB SSD 중 5GB를 LG 기본 소프트웨어가 차지합니다. 남는 공간이 살짝 아쉽지만 여기까지는 참아 줍시다.

 

48.png

 

LG 상담센터입니다. 윈도우 리소스를 차지하려는 무시무시한 흉계가 엿보입니다. 하지만 LG 노트북의 주요 고객층을 생각하면 마냥 나쁘다고 할 수도 없습니다. 

 

 

49.png 

 

DnA 센터를 사용해서 드라이버를 설치했는데 특정 드라이버는 몇 번이고 재설치하더군요. D 드라이브에 저장된 1.0을 설치하고, 업데이트를 검사해보니 1.1이 있어서 설치하고, 1.1에서 검사하니 1.2가 있어서 설치하는 듯 합니다. 어쨌건, 될 때까지 켜두면 다 됩니다. 

 

50.png

 

LG 전자 챗봇입니다. 제가 컴맹이지만 이걸 뒤져보며 공부할 정도는 아니고요. 저 FAQ 외에도 상담사 채팅은 유용해 보이는군요. 상담사 연결이 제대로 된다는 전제 조건 하에요. 

 

51.png

 

시큐리티 센터. 비밀번호를 정해야 합니다. 안 정하고 쓰는 방법은 없습니다. 종료를 누르면 꺼집니다. 제 노트북이 아니니 더 이상 진도를 빼진 않겠습니다.

 

52.png

 

LG 상담 센터가 따로 있습니다. 이런 프로그램을 쓸 일이 있어선 안되겠지만, 만약을 대비해서 넣어주면 좋겠죠.

 

53.png

 

LG 컨트롤 센터입니다. 지금까지 지겹게 봤던 MSI 드래곤 센터 같은 다른 프로그램과 비교하면 솔직히 기능이 많진 않습니다. 그래도 하얀색에 깔끔한 디자인이라 초보들이 접근하긴 편하겠네요. 

 

54.png

 

화면, 소리, 터치패드, 키보드 설정. 

 

55.png

 

전원 관리 설정. 전원이 꺼진 상태에서도 USB 포트로 충전하는 기능과, 배터리를 80%까지만 충전해 수명을 늘리는 기능이 있습니다. 

 

56.png

 

윈도우 제어판에서만 설정하나 싶었는데 여기도 있네요. 좀 성가신 옵션이긴 하죠.

 

57.jpg

 

AMD의 드라이버인 라데온 소프트웨어도 함께 설정합니다.

 

57-1.png

 

LG 노트북이라고 해서 라데온 소프트웨어가 특이할 건 없고요. 늘 보던 라데온 소프트웨어 그대로입니다. 

 

58.png

 

CPU-Z에서 본 라이젠 3 2300U의 스펙. 레이븐 릿지 아키텍처, 4코어 4스레드, 클럭 2~3.4GHz, 2MB L2, 4MB L3, TDP 15W입니다.

 

 

59.png

 

 

메인보드 칩셋이랄 건 없습니다. 분해 사진에서 나왔지만 CPU에 통합됐거든요.

 

60.jpg

 

기본 장착된 4GB 메모리로 벤치마크를 한 번 진행하고, 8GB 메모리를 추가해서 벤치마크를 또 진행했습니다. 8+8GB로 맞추긴 귀찮네요.

 

61.png

 

62.png

 

왼쪽이 기본 상태인 4GB 싱글채널. 오른쪽이 램 증설 후의 12GB 듀얼채널입니다. 8GB 램은 2666Mhz 짜리지만 기존에 장착된 2400Mhz에 맞춰져서 작동합니다. 2400Mhz나 2666Mhz나 엄청난 차이는 없겠죠.

 

63.png

 

4GB 메모리를 장착했을 땐 비디오 램이 512MB, 12GB에서는 2048MB로 늘어납니다. 요새 비디오 메모리 512MB는 딱 바탕화면 표시용이죠. 또 메모리 대역폭도 늘어났습니다. 4GB 시스템 메모리에선 버스 폭 64비트에 대역폭 19.2GB/s인데 4+8GB는 128비트 버스에 38.4GB/s의 대역폭이 나옵니다. 

 

64.jpg

 

4GB 시스템 메모리에서는 파이어 스트라이크, 울트라, 타임 스파이 익스트림을 비롯한 일부 테스트를 실행할 수 없다고 경고가 뜹니다. 파이어 스트라이크 울트라는 실행이 되긴 하더군요. 물론 4+8GB에서는 아무 지장 없이 잘 작동합니다.  

 

65.jpg

 

아래에서 보겠지만, 그래픽 벤치마크는 4+8GB의 성능이 더 잘 나왔습니다. 그러나 CPU 성능 벤치마크는 오히려 4GB 쪽이 조금 더 잘 나왔습니다. 왜 그런지 알기 위해 메모리를 계속 교체하며 확인해 봤는데, 4+8GB에선 메모리 속도는 오르지만 레이턴시가 떨어지고, L2 캐시의 속도와 레이턴시 역시 줄었습니다. 4+4GB나 8+8GB 듀얼채널이 아니라 4+8GB로 묶어서 이런 결과가 나왔으리라 생각됩니다. 

 

66.jpg

 

맨날 돌리는 4K 해상도 테스트 영상인 북경오리를 재생하니 CPU 점유율 100%를 유지했습니다. 다만 화면이 끊기거나 싱크가 밀린다는 느낌은 없었네요. 4K 영상 재생까지는 된다고 보면 될 듯 합니다. 메모리 용량/채널에는 영향을 받지 않았습니다. 

 

67.jpg

 

CPU-Z

 

68.jpg

 

시네벤치 R15

 

69.jpg

 

시네벤치 R20

 

70.jpg

 

wPrime

 

여기까지 순수 CPU 성능입니다. 4GB 기본 메모리만 사용했을 때의 성능이 조금씩 높게 나왔습니다. 하지만 그 차이가 크진 않습니다.

 

71.jpg

 

PC마크 10

 

72.jpg

 

3D마크 파이어 스트라이크

 

73.jpg

 

3D마크 파이어 스트라이크 익스트림

 

74.jpg

 

3D마크 파이어 스트라이크 울트라

 

75.jpg

 

3D마크 타임 스파이

 

76.jpg

 

3D마크 타임 스파이 익스트림. 여기에서 4GB 시스템은 테스트를 끝까지 마무리하지 못했습니다.

 

PC마크와 3D마크처럼 그래픽 성능이 큰 비중을 차지하는 테스트의 경우 4GB보다 4+8GB가 월등히 높은 성능을 보여주었습니다. 그래픽 뿐만 아니라 일상 작업에서도 이 차이는 결코 무시할 수 없을 겁니다. 시스템 메모리 용량이 크면 더 많은 작업을 원활하게 실행할 테니까요.

 

77.jpg

 

 

리그 오브 레전드. 4GB에서 풀옵 실행은 아예 안됩니다. 4+8GB에서는 풀옵션도 평균 60fps 이상을 유지합니다. 

 

78.jpg

 

오버워치에선 풀옵션은 힘들지요. 4GB에선 원활한 진행은 조금 힘들고, 4+8GB 조합은 옵션을 타협하면 평균 60fps 이상을 유지합니다.


79.jpg

 

배틀그라운드. 해상도와 옵션을 아무리 낮춰도 본격적인 게임 플레이는 힘들어 보이네요. 이쯤 되면 CPU/GPU 성능의 한계겠지요.

 

80.jpg

 

메모리 용량이 늘어나면 로딩 속도에도 영향을 줍니다. 배틀그라운드의 경우 차이가 상당히 크네요.

 

81.png

 

M.2 128GB SSD의 성능. SATA 6Gbps 대역폭을 꽉 채우려면 500MB/s는 찍어줘야 할텐데 400MB/s가 채 나오지 않네요. 아주 고성능 SSD는 아니란 결론이 나옵니다.

 

81-1.png

 

3D마크 스트레스 테스트를 40분 동안 실행했을 때의 온도. 최고 온도는 80도 가까이 올라가지만 대부분은 75도 쯤에서 유지됩니다.

 

82.jpg

 

스트레스 테스트를 진행할 때의 표면 온도. 화면 뒤쪽 통풍구가 43도입니다.

 

83.jpg

 

키보드 위쪽의 통풍구는 최고 48.5도까지 올라갑니다. 키보드 부분은 38도입니다. 체온보다 높으면 덥다고 느껴질테니 38도를 맞추는 듯 합니다. 

 

 

84.jpg 

측면 온도. 쿨링팬이 위치한 오른쪽은 42도네요. 배기구 쪽 온도는 42~43도라고 보면 되겠습니다.

 

85.jpg

 

바닥 부분의 온도가 가장 높습니다. 58도를 찍네요. 어댑터는 50.7도입니다.

 

86.jpg

 

내장 스피커의 출력을 소음계로 측정했습니다. 25%만 되도 54dBA입니다. 음질은 몰라도 출력이 부족하다고 느낄 일은 없을 것 같습니다. 

 

87.jpg

 

소비 전력은 아이들 시 11W. 풀로드에서 43W까지 올라갑니다. 이건 순수한 CPU 소비 전력이 아니라 어댑터 전환 효율, 화면 표시, SSD를 비롯해 노트북 전체 소비 전력이 모두 포함됩니다.

 

88.jpg

 

전원을 끈 상태에서 충전하면 34W, 전원을 켜면 41W입니다. 여기서 게임을 하면 43W까지 올라가겠군요. 

 

89.jpg

 

배터리 테스트입니다. 동영상 재생은 4시간 반 후에 배터리 잔량이 10% 남았다고 경고가 떴습니다. PC마크 8의 배터리 테스트는 4시간 13분이라고 측정됐습니다. 절전 모드를 끄고 무선 랜에 연결하며 모든 기능이 켜진 상태로 방치하니 8시간 15분 후에 배터리 경고가 뜨네요. 충전 시간은 1시간 반입니다.

 

90.JPG

 

화면. 1920x1080의 풀 HD 해상도입니다. 

 

91.JPG

 

화면 반사가 좀 있습니다. 조명이 잘 보이네요.

 

92.JPG

 

좌우 시야각 178도.

 

 

93.JPG

 

상하 시야각 178도.

 

94.JPG

 

명암 표현

 

95.JPG

 

색상 표현

 

96.JPG

 

사진 표시

 

97.JPG

 

동영상 재생

 

98.jpg

 

RGB LED 픽셀

 

99.png

 

HDMI 포트로 3840x2160 해상도에 60Hz 출력은 되지만 색 형식이 4:2:0으로 떨어집니다. 

 

99-1.jpg

 

라데온 설정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HDMI 2.0b는 아닌 걸로.

 

100.JPG

 

그래도 4K 해상도 모니터를 연결해서 쓸 수 있다는 건 장점이겠죠.

 

 

LG전자 2019 울트라PC 15UD490-GX36K

 

마지막.JPG

 

레이븐 릿지가 한 세대 전의 물건이긴 하지만 성능은 쓸만합니다. 요즘 세상에 듀얼코어 가지고 뭘 하냐고 못마땅한 분들에게 레이븐 릿지는 괜찮은 물건입니다. 일상 작업은 물론 간단한 게임까지 충분히 커버합니다. CPU 외에 다른 스펙은 그저 그렇지만 메모리와 스토리지 확장이 되니까 업그레이드할 공간은 충분합니다. 입출력 포트는 USB-C만 있었어도 깔 게 없었을텐데 아쉽네요. 다른 스펙은 평범합니다. 화면, 배터리 모두요. 평범한 보급형 노트북 수준입니다. 

 

문제는 가격입니다. 1세대 전 프로세서인 레이븐 릿지를 지금 시점에 산 이유는 LG라는 이름값과 편한 A/S 때문이었습니다. 그런데 지금은 10만원 가까이 올랐네요. AMD 노트북은 충분히 쓸만하지만 이 제품의 가격과 구성은 애매합니다. CPU를 신형으로 바꾸던가, 아니면 가격을 40만원 초반으로 내려야 합니다. 그렇지 않다면 추천하긴 어려운 물건입니다.   



  • profile
    title: AMD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9.10.21 15:34
    LG에서도 라이젠 노트북을 보는 걸 보니 세상이 바뀌긴 했습니다
  • profile
    Retribute      안녕하세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https://blog.naver.com/wsts5336     2019.10.21 16:05
    흔히 성능충이나 최신충이 아닌 사람 중 컴퓨터에 대한 지식이 전무한 사람한텐 전세대의 검증된 장비가 되려 낫다는 점에 깊이 공감합니다.

    동네 문방구급의 기업이 아닌 이상에야 어지간해선 초창기 대비 가용성 측면에서 훨씬 나을테니 말이죠

    리뷰 잘 봤습니다. 감사합니다.
  • profile
    title: 컴맹까르르 2019.10.21 16:19
    이제는 USB 3.2 Gen 1입니다 대인
  • profile
    낄낄 2019.10.21 21:53
    그런 걸 알리다니 나쁜 사람이다!
  • ?
    Unnamed 2019.10.21 22:41
    더 정확히는 USB 3.2 Gen 1x1 아닌가요...
  • profile
    title: 컴맹까르르 2019.10.21 23:26
    그런 걸 알리다니 나쁜 사람이다! (2)
  • profile
    중고나라VIP      (2700x / RX590) 원래 암드는 감성과 의리로 쓰는겁니다. 2019.10.22 19:07
    아 갑자기 보기만해도 머리가....
  • profile
    title: 컴맹까르르 2019.10.22 22:21
    하루빨리 USB4가 보급되어야 합니다
  • profile
    가우스군      푸른 풍경속으로..... 2019.10.21 16:27
    라이젠이라서 욕 먹을수도 있는 부분들 ("야 인텔 말고 이런 듣보잡 회사거 쓰니깐 문제가 생기는거야!")을 커버쳐주는 LG의 갓갓 A/S..... 믿습니다.

    쌤숭! 쌤숭 너네는 뭐하는가!

    근데 보통 가성비로 사는 라이젠 노트북의 가격이 50만원 미만이면 이해하지만 현재의 가격은. 좀 어렵습니다.
    LG의 A/S망이 필요한 경우에는 선택지가 없지만요.
  • profile
    낄낄 2019.10.21 21:53
    삼성은 인텔이 리베이트를 많이 주나봐요. 나올 생각을 안하는걸 보니
  • profile
    kEnyy      라이젠 1600, 조텍 GTX970, ECS A320, Klevv 16GB RAM... 램추가하고시퍼~ 글픽올리고시퍼~! 2019.10.21 16:38
    정말 군대가기전에 과제때문에 인텔 2코어를 68만원주고 샀었는데...
    4코어를 저가격에 살수있다니.. 사랑해요 리싸쑤우!
  • profile
    낄낄 2019.10.21 21:52
    요새 노트북이 참 싸졌어요. 인텔을 고집해도 40만원대에 있으니..
  • profile
    야메떼 2019.10.21 16:43
    회사에서 저걸 셋팅해 봤는데 그냥 무난한 정도 였급니다.
    물론 저돈이면 hp프로북 피카소가 가능하긴 하지만 국내한정에서누사실 선택지가 없긴합니다.
  • profile
    title: 어른이白夜2ndT      원래 암드빠의 길은 외롭고 힘든거에요! 0ㅅ0)-3 / Twitter @2ndTurning 2019.10.21 16:55
    말마따나 40만원 후반대에 책정되면 욕먹을 사양이지만, LG에서 넣어준 앱들이 초보자에 대한 배려가 잘돼있는 것 같습니다. 대기업 제품을 사는게 이런 편의성 때문이겠죠.
  • profile
    title: 저사양아라 2019.10.21 17:14
    내장그래픽에 메모리가 역할이 크네요.
    노트북은 음질이나 발열이 어떤지 제일 궁금한데 리뷰보니 사고 싶어 졌습니다.
  • profile
    낄낄 2019.10.21 21:52
    발열은 없다고 확신합니다. 음질은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들어줄만은 합니다
  • profile
    title: 명사수TundraMC      자타공인 암드사랑 TundraMC/十七세 2019.10.21 17:30
    카리조 FCH라니... 뭐 가격이야 절감되겠네요.

    한성노트북 보다 롤이 훨씬 잘 돌아갈듯요...당연하겠지만
  • ?
    steve 2019.10.21 18:00
    AMD 네이밍 꿀잼이네요 2200U는 2C/4T 2300U는 4C/4T....
  • profile
    title: 컴맹까르르 2019.10.21 20:47
    어엌!!!
  • profile
    낄낄 2019.10.21 21:52
    2200u 같은건 볼 생각도 안했네요. 한국에서 팔려나?
  • profile
    스티히      http://pixiv.me/illumore 2019.10.21 18:29
    저 진짜 아무생각 없었는데 이 글을 보고 라이젠 노트북 뽐이 왔습니다...
  • profile
    낄낄 2019.10.21 21:51
    LG를 포기하면 레노버 에이서 아수스 HP가 싼게 많더라고요
  • profile
    title: 귀요미카토메구미      카토릭교 신자 입니다.! 카토는 언제나 진리 입니다. 2019.10.21 20:37
    빈공간 모양이 딱 전지 홀더 모양이네요...

    그나저나 진짜 LG도 AMD 노트북이라니 격세지감이. ....
  • ?
    미주 2019.10.21 21:17
    요즘 LG가 그램 라인업 제외하고는 전부다 페가트론(아수스 자회사)에서 물건 떼오나 보네요
    울트라PC 상급모델도, 하급 모델도 구성/파트 전부 페가트론 스타일....
  • profile
    title: 순수한소망노인복지센터 2019.10.21 21:44
    아무래도 8+8이 좋겠지요?
  • profile
    낄낄 2019.10.21 21:51
    그게 최고겠지요. 그런데 노트북 램 빼서 팔기도 귀찮고, 다른데 쓸데도 없고..
  • profile
    title: 고양이케닌      모질라 불여우 2019.10.21 21:48
    4k 영상은 h/w 코덱 설정을 안했는데도 꽤나 잘 돌아가는군요. 보통 gpu 디코딩 중이면 gpu 이름이 나오는데 그렇지 않는걸 보니 s/w 코덱 모드인듯 합니다.


    ??? : 중간에볼륨이51인걸보니정말미칠거같아요살려주세요
  • profile
    낄낄 2019.10.21 21:51
    51에서 살짝 내리니 49가 되었습니다!
  • profile
    title: 고양이케닌      모질라 불여우 2019.10.21 21:55
    아아아아ㅏㅏㅏㅏㅏㅏㅏ
  • ?
    미주 2019.10.21 22:01
    근데 모바일 라이젠의 악평에 비해 생각보다 저부하시에도 배터리 지속시간이 꽤 기네요
    50Wh 배터리에 대강 250nit ips 밝기 100%로 저정도 지속시간이면 인텔 7/8세대 CPU 들어간 애들이랑 큰 차이가 안나는 수준인데...
  • profile
    낄낄 2019.10.21 22:04
    제가 이번에 테스트 돌리면서 가장 궁금했던 것도 그거였습니다. 게임이야 어차피 인텔 내장 그래픽보다 당연히 좋을테고...

    설정을 잘못 해놓고 라이젠이라는 이유로 까는 사람들이 있던게 아닌가 싶네요.
  • ?
    미주 2019.10.21 22:12
    레이븐릿지 초창기 레노버,HP등에서 출시한 제품들의 발로 만든 설계/셋팅을 생각해보면 출시된지 좀 지나 설계된 제품은 좀 안정되어 괜찮은걸수도 있겠네요
  • profile
    title: 이과무명인사 2019.10.21 22:05
    2000번대가 아이들 상태 배터리 소모로 말이 많았는데 저정도면,
    거의 개선되었다던 3000번대는 어떨지 궁금하네요
  • profile
    달가락 2019.10.21 22:07
    하도 노트북에는 전력이나 뭐나 아직 거리가 멀다고 하던 사람이 많았었는데... 편견이 좀 허물어지네요. 저렴한 가격으로 구성해볼만 할 것 같습니다. 잘 봤습니다.
  • profile
    title: 고삼Veritas      「꿈꾸는 요정」 2019.10.21 22:18
    전원을 켜면 설치 도우미 화면이 자동으로 뜬다..
    사용자를 배려하여 설계된 흔적이 보이네요.
  • ?
    title: 문과GTX야옹이 2019.10.22 01:23
    이제품 이해가 안되는 점은 다른 제조사들은 피카소로 이미 갈아탄 시점에서 LG 혼자 당당하게 라이젠 1세대 APU(레이븐릿지)기반 노트북을 출시한건데 내부사정인지 아니면 흔한 업무처리지연으로 인한 신제품 대응부족인지 잠깐은 아리송 할 정도였습니다.
  • ?
    title: 문과GTX야옹이 2019.10.22 01:25
    [...LG 전자 챗봇입니다. 제가 컴맹이지만 이걸 뒤져보며 공부할 정도는 아니고요...]

    ???
  • ?
    위네 2019.10.22 01:37
    모든 하얀색 LG 노트북에서 돌려쓰는 쭈그러진 텐키는 납득할 수 없는 와중에 2.5인치 베이가 하나 더 들어가도 될 거 같은 휑함은 너무하네요
  • profile
    Henduino      Power to Perform. 2019.10.22 01:53
    엇, 메인보드 바이오스 전지를 아에 빼버렸네요. 저 리튬이온 베터리가 메인보드 전력공급 역활도 겸하나 봅니다(....)
  • profile
    copyleft 2019.10.22 10:15
    디테일한 사용기 잘 봤습니다.
    낄님 글은 읽고 있으면 참 맛깔나게 잘 쓰시는 같아요 ^^
  • profile
    급식단 2019.10.22 10:26
    가성비는 훌륭하네요 50언더에서 저정도라니... 다만 베젤을 줄여달라고 하면 너무 욕심이겠죠?
  • profile
    title: 하와와이루파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2019.10.22 15:06
    사무용으로 정말 좋겠군요.
    물론 그 이외에는 다른 모델이 낫겠네요.
  • ?
    Kreest 2019.10.22 18:22
    리뷰 잘 보았습니다. 대기업 저가형 모델은 리뷰하는 곳이 거의 없는데 원가절감한 부분 중점으로 보니 나름 재미있네요. 어댑터가 65와트인 부분이 제일 충격적입니다. 레노버 저가형은 45와트 넣거든요. 엘지가 깜빡한 모양입니다.
  • profile
    title: 고양이판사 2019.10.22 22:20
    배터리타임이 의외로 선방이네요. 이번 라이젠 탑재 서피스 랩탑 3가 배터리로 호평받은 것이 없어서 정말 의외입니다.
  • profile
    캐츄미 2019.10.23 13:41
    39면 경쟁력이 있는 가격인데 올랐다니 아쉽네요
  • profile
    AleaNs      iPhone 11Pro 256GB / 2018 iPad Pro 12.9" LTE 256GB / i5-8400 / GA-Z370N wi-fi / RX470 4GB / LG34UC98 / SilverStone FTZ01B / RAZER Kraken X / SONY MDR100A feat.HatsuneMiku / RAZER Huntsman Elite / RAZER DeathAdder Elite 2019.10.23 14:06
    저 챗봇은 U+ 통신사 상담시에 써봤는데, 나름.... 잘 잡힙니다.
    LG의 서비스품목엔 거의 다 저걸 넣었는데, 꽤... 괜찮은 수준입니다.
    매크로로 답변할 수준이면 그냥 챗봇이 이런 거 해봤어요? 정도로 알려주고, 상담을 원하면 상담사 연결시켜줍니다.
    전화가 힘든 사람들에겐 괜찮은 대안이죠.

    최신 모델로 리프레시되면 좋겠어요.
    구형은 좀..... ㅡㅡ;
  • profile
    어울림 2019.10.23 22:23
    50만원 정도하는 노트북도 의외로 많이 좋네요!!
    다만 2011년 말쯤 출시한 크로노스 7(i7 2675QM/8GB)
    보다도 성능상으로 부족한 것이 매우 아쉽습니다.

    배터리나 휴대성 신경을 안쓴다면 차라리 고성능 CPU가 달린 중고 20만원 정도 하는 노트북 구해서 ssd로 갈아 끼우는게 어쩌면 더 좋을 수도 있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 profile
    title: 신입하로루8 2019.10.24 16:14
    가격 대비 성능은 중고를 못 따라잡죠
    다만 크로노스 7의 초기가격이 100만원대였던것을 보면

    중고 풀셋 준중형 자동차랑
    신형인 깡통 경차와 비교하는 느낌이여서

    마치 소나타 살바엔 돈더보태서 (중략)
    그럴바엔 돈더보태서 헬기사지 라는 논리로가면
    할게 없으니 그냥

    상황에 맞는 걸 사는게 좋죠.

    어떤작업이던간에 풀스펙이면 좋지만
    풀스펙을 짜고서 하는건 웹서핑을 하는
    옆동네 검은 곳 유저들을 보면 ㅎㅎ
  • ?
    애돔아재 2019.11.17 01:27
    이젠 엘지에서도 amd를 사용하는군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1. 94대의 라이젠 시스템 피씨방. 아이센스리그PC 수원경희대점 인터뷰

    AMD CPU의 기세가 대단합니다. 다나와의 조립 PC 견적/판매 서비스인 샵다나와의 통계에 따르면, 3분기에 샵다나와를 통해 판매된 조립 PC 중에서 AMD CPU의 탑재 비중이 절반을 넘어섰다고 합니다. http://shop.danawa.com/main/?contro...
    Date2019.10.29 탐방 By낄낄 Reply17 Views2009 file
    Read More
  2. 삼성 갤럭시 A90 이틀 사용기

    오랜만에 리뷰를 올리네요. 심지어 가장 짧게 사용한 사용기...   뭐 폰이 다 거기서 거기죠.     아니 왤케 어둡게 나오지... 아무튼 박스는 이렇습니다. S10e 박스보다 큽니다. 뭐 크기가 크기나보니...     S10e 와의 배경. 지금보니까...
    Date2019.10.27 사용기 Bytitle: 흑우슈베아츠 Reply37 Views12009 file
    Read More
  3. 빠르고 인증된 넷플릭스 TV. 지원아이앤씨 4KFlex UN650 UHDTV HDR WiFi QuickBoot

    TV에서 가장 중요한 부품은 패널입니다. 그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부족하지요. 패널은 곧 화질이며, TV의 가치를 정하는 가장 큰 구성 요소입니다. 그럼 그 다음으로 중요한 건 뭘까요? 한 20년 전이었다면 스피커를 꼽았을 겁니다. ...
    Date2019.10.27 메인 리뷰 By낄낄 Reply3 Views1123 file
    Read More
  4. 샤오미 airdots pro 2 : 음질 빼고 벤치마킹.

    3주전 부터 작년 qcy대란때 산 2만원짜리 TWS가 맛이 가기 시작했습니다. 또, 커널형(인-이어) 이어폰을 안좋아 하기도 했지요.   오픈형 진형의 큰 형손(?)인 애플이 세미 오픈형을 출시해서 많은 중국 제조사들이 출시를 해주었습니다. ...
    Date2019.10.26 사용기 By뚜찌`zXie Reply25 Views2319 file
    Read More
  5. 라이젠 3700X 조립 사용기

    계획이 많이 뒤틀렷지만 이러나 저러나 라이젠을 드디어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조립사양은   시피유 AMD RYZEN 3700 X  쿨러  ID-COOLING SE-224-RGB 메모리 SAMSUNG 21300 16gb X 2 메인보드 GB B450 AORUS ELITE 그래픽 SAPPHIRE 라데...
    Date2019.10.23 사용기 Bytitle: 17세로리링 Reply6 Views2055 file
    Read More
  6. AMD 노트북을 가족한테? LG전자 2019 울트라PC 15UD490-GX36K

    누나가 쓰던 노트북이 고장났습니다. 아주 만족스러운 물건은 아니었으나, 한성 노트북이 별로라곤 말 안하렵니다. 조카몬이 키보드에 물을 살짝 엎지른게 화근이거든요. 제가 '저런 회사가 아직도 장사하다니 용산의 생태계는 참 신...
    Date2019.10.21 사용기 By낄낄 Reply49 Views3294 file
    Read More
  7. 고성능 프로세서의 힘. 지원아이앤씨 InstantON UV650 UHDTV HDR

    65인치. 이제는 아주 크지도 않고 그냥 적당히 큰 크기입니다. 30평형대 집에서 65인치 정도는 아무렇지도 않게 놓고 쓰는 분위기더라고요. 이 정도 크기에서 해상도는 당연히 4K UHD TV지요. 4K라고 해서 호들갑을 떨던 시절은 진작 지...
    Date2019.10.18 메인 리뷰 By낄낄 Reply18 Views3287 file
    Read More
  8. 더 길고 넉넉한 M-ATX. 3RSYS S350 에스프레소 CT

    쓰리알 에스프레소가 또 다시 돌아왔습니다. 지난 여름에 4년의 공백을 깨고 3RSYS S700 에스프레소 CT https://gigglehd.com/gg/5249168 가 출시됐는데 이번에는 3RSYS S350 에스프레소 CT가 나왔습니다. 전면 패널을 가득 채운 RGB 서...
    Date2019.10.16 메인 리뷰 By낄낄 Reply40 Views2363 file
    Read More
  9. 빠른 넷플릭스 TV. 지원아이앤씨 4KFlex UN550 UHDTV HDR WiFi QuickBoot

    사람들은 갈수록 더 많은 것을 원합니다. 먹고 살기에 벅찼을 시절엔 세끼 밥만 먹고 잠만 자도 감지덕지였지만, 이제는 무엇을 먹을지 어떻게 잘지를 고민하지요. '요즘 사람들 거 되게 깐깐하게 따지네'같은 꼰대같은 소리를 ...
    Date2019.10.11 메인 리뷰 By낄낄 Reply24 Views2652 file
    Read More
  10. 보급형 AMD CPU, 저가형 메인보드, 저렴한 램 호환성 테스트

    AMD CPU를 둘러싼 분위기가 많이 달라졌습니다. 불과 몇 년 전만 하더라도 그걸 왜 쓰냐고 물으면 그나마 예의라는 걸 아는 편이었고, AMD라는 회사도 있었냐는 말이 나와도 솔직히 이상하진 않았습니다. 물론 이제는 아닙니다. 라이젠의...
    Date2019.10.09 메인 리뷰 By낄낄 Reply34 Views5708 file
    Read More
  11. 2만원도 안하는 모니터암 간단 테스트기

    얼마전 2만원도 안하는 모니터암을 발견하였습니다. 심지어 가스피스톤 방식에 도리도리 까딱까딱도 다 되는 절대 이가격이 나올만한 물건이 아닌데 재고처리 내지 회사 부도라도 난건가 싶은 제품이여서 2개를 주문하였습니다. (제가 구...
    Date2019.10.07 사용기 Bytitle: 고양이스파르타 Reply17 Views3444 file
    Read More
  12. 커세어 하푼 RGB 무선(Corsair Harpoon RGB wireless) 0-day 사용기

    수정: 세세하게 작성된 리뷰가 있습니다. 단순 사용기이니 리뷰는 다음 URL의 게시글을 보시길 바랍니다!   ( CORSAIR HARPOON RGB Wireless 게이밍 마우스 리뷰 https://gigglehd.com/gg/adreview/4507210 )   G703이 자꾸 휠 인코더 이...
    Date2019.10.07 사용기 By달가락 Reply13 Views1309 file
    Read More
  13. 콕스 엔데버 풀윤활 후기

      https://gigglehd.com/gg/4715464   이전에 작성했었던 간단 후기에서 6달이 지난 후에야 이어집니다.   6개월 후에 윤활은 한건 아니고 구매하고 일주일 뒤 쯤에 했는데 언제 리뷰 쓸까 하다가 이제야 올립니다.   모니터도 새로 구매...
    Date2019.10.05 사용기 Bytitle: 순수한파팟파파팟 Reply24 Views1827 file
    Read More
  14. 3열 라디 수냉이 참 싸요. BYKSKI B-FRD 360 RBW

    라떼는 말이에요. 수냉 한번 할려면요. 집에 고무통 하나 들여놓고 정자 감소에 탁월한 효과를 보인다는 냉각수 가득 부어 방 안을 달콤한 냄새로 가득 채우고요. 대구 성서공단에서 라디에이터 주문해다가 세워놓고 그랬어요. 워터블럭...
    Date2019.10.03 사용기 By낄낄 Reply23 Views2387 file
    Read More
  15. Withings Move ECG - 당신의 심장은 안녕하십니까?

    요번 CES 2019에 재미난 상품이 등장했습니다. Withings에서 Move 시리즈와 Move ECG 시리즈를 발표했거든요. 그리고 툭하고 이노베이션 상을 가져갔습니다.   그후, 시간이 엄청나게 흘러(Withings사는 Q2를 말했지만...) 9월 5일날 EU에...
    Date2019.10.01 사용기 By책읽는달팽 Reply14 Views2149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6 Next
/ 46

최근 코멘트 30개
Veritas
20:54
Porsche911
20:52
헥사곤윈
20:52
헥사곤윈
20:50
별밤전원주택
20:48
잎샘바람
20:39
울트라메시징
20:39
BEE3E3
20:38
Marigold
20:37
poin_:D
20:35
3등항해사
20:33
투명드래곤
20:31
Gorgeous
20:30
KOZ39
20:26
Veritas
20:24
KOZ39
20:23
주황버섯
20:20
Veritas
20:13
IT가좋은뚱이
20:12
호무라
20:11
KOZ39
20:08
Adora27
20:04
Veritas
20:04
TundraMC
20:02
TundraMC
20:01
KOZ39
20:01
Gorgeous
20:00
Veritas
20:00
쿤달리니
19:59
KOZ39
19:59

MSI 코리아
쓰리알시스템
지원아이앤씨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