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사진 게시판 : 직접 찍은 사진을 올릴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그림이나 스크린샷은 안됩니다. 사진의 비중이 적은 글은 다른 게시판을 사용해 주시고 사진엔 최소한의 설명을 달아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사진 게시판 바로가기

MSI의 제안을 받아 CES 2020에 다녀왔습니다. 그런데 비행기 요금을 떠나서 비행기 자리 자체가 없네요. 다른 사람들은 도대체 어떻게 표를 구한건가.. 이때부터 CES의 규모를 짐작했어야 했습니다. 

 

결국은 어떻게 비행기표를 구하긴 했어요. 그러다보니 의도치 않게 하와이를 경유해서 하는 여정이 나왔습니다. 그래서 첫 글도 하와이로 시작합니다. 

 

20200104_202004.jpg

 

인천공항에서 흠칫. 저랑 똑같은 MSI 가방을 메고 계시는군요. 후다닥 가봤으나 전혀 모르는 외국인이었어요. 저 분도 제 가방을 보고 흠칫했을듯.

 

20200104_210313.jpg

 

동네 중국집의 가격과 수준에 불만이십니까? 인천공항 제1터미널 출국장에서 짬뽕을 하나 드셔 보십시오. 평소 먹던 가게를 좀 덜 원망하게 될 것입니다. 

 

저희 동네에선 삼선짬뽕 곱배기가 8000원인데, 여기선 해물의 존재가 말살당한 밍밍한 빨간 국수가 그 가격이군요. 하지만 이 가게에 욕은 안 하렵니다. 인천공항 버거킹 월세가 한달에 3천만원이라고 했던가... 그러니 욕은 다른 곳에 해야죠.

 

20200104_212024.jpg

 

물 하나 사려는데 그것도 가격들이 다들 미쳐 날뛰고 있습니다. 그러던 와중에 이 젤리 가게에서 대단히 양심적인 가격에 물을 파는 걸 발견. 다른 분들도 물은 여기서 사시라는 의미에서 사진을 올려봅니다.

 

20200104_220124.jpg

 

하와이 경유라서 하와이안 항공입니다. 의미를 전혀 알 수 없는 단어가 은근히 많이 나오네요. 하와이안 에어를 타고 하와이까지 가다보면 알로하 카코, 마할로 같은 단어에 세뇌가 됩니다. 

 

그리고 이 봉지는 결국 뜯지 않았습니다. 뜯어봤자 이어폰이나 들어 있을텐데, 그걸 쓸 일이 없어서요. 리뷰가 2개 밀려있는채로 비행기를 타서, 비행기에서 그거나 쓰고 있었거든요.

 

20200104_231649.jpg

 

기내식은 평범하군요. 기내식을 맛으로 먹겠습니까. '나 비행기 탄다'고 티를 내거나 배를 채울려고 먹는 거죠. 

 

저 중에서 가장 못마땅했던 음식은 볶음고추장. '볶음'이 아니라 그냥 고추장이에요. 고기 비슷한 건더기도 없고..

 

20200104_112009.jpg

 

지금까지 가본 나라 중에선 미국의 입국 절차가 가장 까다로웠어요. 중국이요? 기껏해봤자 스티븐 호킹 박사의 '호두껍질 속의 우주'를 들어 보이면서 '이거 기독교 책 아니냐?' 이런 개그를 쳐서 사람 괴롭게 하는 게 고작인걸요.

 

그런데 미국의 입국 심사를 받다 보면 이 흑인인지 히스패닉인지 헷갈리는 매력적인 아줌마가 나한테 관심이 있어서 호구조사를 철저히 하는건가 망상이 들 정도로 꼬치꼬치 캐묻...는 건 아니고요. 꼬치꼬치 캐묻긴 하는데 대답을 잘못하면 엄청나게 귀찮은 일이 벌어질것 같아서 두뇌풀가동하느라 그런 망상이 들 여유는 없더라고요.

 

DSC09019.jpg

 

호눌루루 공항에 도착했습니다. 좀 덜 덥고 덜 습한 대만같은 느낌입니다. 그리고 이제 현실을 깨달았습니다. 밀린 리뷰 준비 때문에 미국에서 구체적으로 어떻게 해야 하는지 매우 대충 검색한 것밖에 없다는 사실을요.

 

DSC09023.jpg

 

하와이의 대중교통인 '더 버스'를 타면 와이키키로 갈 수 있습니다. 문제는 '더 버스'가 그나마 나은 편이긴 하지만 그래도 배차간격이 상당히 길다는 것과, 너무 큰 짐은 들고 탈 수 없다는 거지요.

 

짐이라고 해봤자 백팩 하나 뿐이라서 되겠거니 했는데, 45분을 기다려야 버스가 오네요. 다른 방법이 없나 찾아보기 위해 다른 곳으로 가봅시다. 

 

20200104_114737.jpg

 

뭔가 한잔 뽑아 마시고 싶은데, 받는 동전의 종류도 제한됐고 얼마인지 알기도 힘들군요. 앞으로 자동 판매기 앞에서 얼타는 외국인을 보면 친절하게 도와주기로 마음 먹었습니다. 

 

20200104_113129.jpg

 

히익 셰리프. 잘못한 건 없지만 뭔가 무서워 보입니다.

 

20200104_113247.jpg

 

셔틀을 타고 나갈 수는 있는데 가격은 둘째 치고 미리 예약을 해놔야 합니다. 택시는 너무 비쌀테고요. 그래서 포기하고 순순히 더 버스를 기다리기로 하고 다시 올라갑니다. 

 

공항을 돌아다니면서 일본인들이 정말 많다는 걸 느꼈어요. 일본 사람들이 요새 해외 여행을 안 가서 문제라는데, 버블이 한창인 시절에는 얼마나 많았을까 싶군요. 

 

 

20200104_133142.jpg

 

그 자판기에서 결국 하나 뽑았습니다. 물가는 (당연히도) 한국보다 비싸군요.

 

20200104_121024.jpg

 

더 버스는 원데이 티켓을 사면 하루종일 탈 수 있습니다. 두번 탈 요금이면 원데이 티켓을 사니까 무조건 사야 합니다. 공항에서 나가면 들어 오기는 할 거잖아요? 

 

20200104_130534.jpg

 

 

공항에서 와이키키까지 대충 40분 정도 걸렸던것 같은데요. 한국에서 40분 동안 버스를 타면 몹시 지겹지만 여긴 안 그렇더군요. 뭘 봐도 처음 보는 광경이라 그런가봐요.

 

20200104_133855.jpg

 

와이키키 해변에서 사람들이 수영하는 걸 볼 생각은 없고, 직접 수영할 생각은 더더욱 없고요. 거기서 더 내려가서 다이아몬드 헤드라는 언덕에 올라가려 했습니다. 

 

올라가려 했다는 건 시도로 끝났다는 소리죠. 뭐 그건 나중에 이야기하고. 하여간 버스로 갈 수 있는 곳까지 갔어요.

 

20200104_133456.jpg

 

새로운 지역에 가면 나무를 유심히 봅니다. 평소에는 절대로 보지 못하던 게 있거든요.

 

그런데 이건 평소에 절대로 보지 못하던 품종이 아니라... 2차 세계대전 때 상륙작전의 상흔이라도 남은건가 싶을 정도로 구멍이 많이 났군요.

 

DSC09025.jpg

 

신기한 나무 2. 따뜻한 남쪽나라의 나무는 대만에서 좀 봤다고 생각했는데, 거기랑도 분위기가 많이 달라요.

 

 

20200104_134020.jpg

 

바닷가에 왔으니까 일단 바다는 봅시다. 그런데 수영복 입은 사람들 사진을 함부로 찍을 수가 없네요. 

 

여기는 몸매가 어떻건 나이가 어떻건 무조건 비키니가 기본이군요. 그런 걸 신경쓰지 않는 분위기니까 그렇게 입고 다닐 수도 있겠고요. 

 

DSC09039.jpg

 

그 유명한 와이키키도 별거 없는데? 하고 생각이 들었지만 일단 물은 예쁘군요. 

 

사람이 없는 곳을 찾아서 겨우겨우 찍었어요. 사람 많은 곳의 물은 이보다 더 예쁠지도 모르겠군요.

 

DSC09041.jpg

 

바다 저 멀리를 보고 있으면 기분이 좀 이상해지는데, 하와이도 그건 마찬가지입니다. 저 혼자만의 감상이겠지만.

 

20200104_135247.jpg

 

원래 가려고 했던 다이아몬드 헤드 쪽으로 방향을 돌립시다. 거-대-한 공원이 있는데-

 

20200104_140849.jpg

 

야생 닭이 돌아다닙니다. 울음소리가 분명 닭울음이에요. 

 

DSC09050.jpg

 

내륙 쪽을 보니 언덕에 집이 쫙 깔려 있군요. 저런 곳을 직접 가보면 어떨까 궁금한데 교통편이 여의치 않아서 불가능.

 

DSC09060.jpg

 

공원 곳곳에 텐트를 치고 바베큐를 굽는 사람들이 있던데, 기내식 말고 뭘 먹은게 없어서 배가 슬슬 고픕니다.

 

DSC09059.jpg

 

이게 가려고 했던 다이아몬드 헤드입니다. 오른쪽 위의 높은 곳에 올라가면 뷰가 좋다고 하더군요.

 

 

사진을 찍는 높이를 다르게 하면 평소와는 다른 사진이 나오거든요. 그래서 관광지에 가면 높이 올라가는 걸 선호합니다. 

 

 

 

DSC09078.jpg

 

그래서 다음 글은 다이아몬드 헤드로...


TAG •

  • profile
    아즈텍      111photo.blogspot.kr 2020.01.23 21:20
    드디어 올라온 미국여행기군요. 저 셰리프 아래 사진 속 장소는 무한도전에서 본 것 같군요.
    저 구멍난 나무는 너무 징그럽네요.
  • profile
    title: 명사수Λzure      컴퓨터 사고싶어오 2020.01.23 22:07
    저도 나무는 너무 징그럽네요 ㅠ
    보자마자 소름돋았습니다...
  • profile
    린_ 2020.01.23 22:09
    하와이를 하와와로 봐서.. 순간 이상한 생각을 해버렸군요. 충성! ^^7
  • profile
    title: 저사양아라 2020.01.23 23:08
    산이 엄청 높아 보이는데 풍경이 대단했겠네요
  • profile
    title: AMD헥사곤윈      암드는 좋은것이에요! 2020.01.23 23:46
    하늘색이 엄청나군요.
  • profile
    0.1      글 못쓰는 문과 / 딜을 넣읍시다 딜 / 2020 Summer&Winter학기 교환학생 2020.01.24 01:56
    와우 저 하늘색 ㄷㄷ
  • profile
    title: 월급루팡급식단 2020.01.24 10:14
    하늘이 참 맑네요
  • profile
    title: 귀요미오므라이스주세요 2020.01.24 11:23
    msi 노트북백팩을 노트북백팩용으로 매고다니시는분 많더라구요
    저는 로고가 빨간거랑 빨간 줄 들어간 디자인이 죠큼 그래서 힘들던데
  • ?
    title: 공돌이에마 2020.01.25 01:26
    하와이를 가면 매력적인 아줌마가 호구조사를 해준신다
    메모....
  • ?
    포인트 팡팡! 2020.01.25 01:26
    에마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5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1. 강아지도 좋아해줘여 ...

    자기 전에 기분도 좀 풀겸 힐링할겸 해서 강아지사진 올려봄다 강아지사진밖에 없...
    Date2020.01.24 일반 By0.1 Reply20 Views626 file
    Read More
  2. 미국 여행기 1. 하와이...

    MSI의 제안을 받아 CES 2020에 다녀왔습니다. 그런데 비행기 요금을 떠나서 비행...
    Date2020.01.23 풍경, 여행 By낄낄 Reply10 Views350 file
    Read More
  3. 냉동피자 좀 더...

    냉동피자 매니아 까지는 아닌데 간편하다보니 자주 사먹게 되네요.   우선 얄딘님...
    Date2020.01.23 고기(음식) By아즈텍 Reply9 Views430 file
    Read More
  4. 크으~

      냉동피자를 보고 홈+에 다녀왔습니다. 참조 : https://gigglehd.com/gg/645671...
    Date2020.01.21 고기(음식) By얄딘 Reply9 Views469 file
    Read More
  5. 타이베이 여행 5일차(...

    5일차 : 동먼-타오위안공항-귀국   벌써 5일차 입니다. 이 날은 오전에 간단하게 ...
    Date2020.01.19 풍경, 여행 Bytitle: 흑우가네샤 Reply8 Views285 file
    Read More
  6. 타이베이 여행 4일차(...

    4일차 : 황금박물관-스펀폭포   4일차 입니다. 일기예보에는 비가온다고 했지만 ...
    Date2020.01.19 풍경, 여행 Bytitle: 흑우가네샤 Reply17 Views544 file
    Read More
  7. 타이베이 여행 3일차(...

    3일차 : 예류지질공원-키키레스토랑-시먼   3일차 입니다. 아침에 일어나서 밖을 ...
    Date2020.01.19 풍경, 여행 Bytitle: 흑우가네샤 Reply14 Views237 file
    Read More
  8. 타이베이 여행 2일차(...

    2일차 : 고궁박물관-단수이-스린야시장   2일차가 시작 되었습니다. 푹 자고나서 ...
    Date2020.01.19 풍경, 여행 Bytitle: 흑우가네샤 Reply14 Views325 file
    Read More
  9. 타이베이 여행 1일차(...

    1일차 : 인천공항-타오위안공항-타이베이 메인스테이션-닝샤 야시장   2019년 마...
    Date2020.01.19 풍경, 여행 Bytitle: 흑우가네샤 Reply14 Views229 file
    Read More
  10. 지원아이앤씨 HDMI 2.1...

      고기 대신 책을 구워야 할 것 같은 택배가 왔습니다         네 그 케이블입니...
    Date2020.01.18 지름, 득템 Bytitle: 랩실요정깻잎 Reply4 Views346 file
    Read More
  11. 아베오랑 엘란

        아는 행님의 엘란을 잠시 구경하러 갔었습니다.   눈감은게 귀여워요 ㅎㅎ.. ...
    Date2020.01.17 일반 By용산급행 Reply9 Views557 file
    Read More
  12. 중앙탑막국수

    오늘 괴산에서 충주 갈일 있어서오   이길로 가면 이동네 에서 유명한곳 있습니다...
    Date2020.01.17 고기(음식) Bytitle: 폭8poin_:D Reply6 Views362 file
    Read More
  13. 또 다른 냉동피자

    새로 나온 피자는 아닙니다. 이전부터 팔던건데 저는 이번에 처음 사봤습니다.   ...
    Date2020.01.17 고기(음식) By아즈텍 Reply12 Views505 file
    Read More
  14. 지원아이앤씨 HDMI 2.1...

    익숙한 기글테이프로 포장된 택배가 왔습니다.     짜자잔! 채신 규격으 흐드미 ...
    Date2020.01.16 지름, 득템 By므시므시 Reply1 Views182 file
    Read More
  15. 알리에서 지른게 왔습...

      알리에서 한 무지 박스가 왔습니다. 겉비닐 포장 되어있지만 완전분해 해버렸네...
    Date2020.01.16 지름, 득템 Bytitle: 폭8poin_:D Reply12 Views421 file
    Read More
  16. 오늘 먹은것

          오랜만에 먹으니까 맛있네요!
    Date2020.01.16 고기(음식) Bytitle: 하와와쿠민 Reply5 Views287 file
    Read More
  17. 멍뭉이 어르신

      올해로 만 12세 되시는 저희집 "여왕님" 이십니다.   작년 5월에 심장에 무리...
    Date2020.01.16 동물, 식물 By평범한드라이버 Reply2 Views215 file
    Read More
  18. 나눔 수령

    짭제님의 펜티엄 나눔을 수령하였습니다.     시디롬, ide 하드디스크와 모니터는...
    Date2020.01.16 일반 By우즈 Reply1 Views228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5 Next
/ 195

최근 코멘트 30개
FactCore
14:25
쿤달리니
14:24
쮸쀼쮸쀼
14:23
슈베아츠
14:20
Λzure
14:19
쮸쀼쮸쀼
14:18
쿠민
14:17
슈베아츠
14:17
애플마티니
14:16
쿠민
14:16
Λzure
14:16
슈베아츠
14:15
고자되기
14:11
슈베아츠
14:10
슈베아츠
14:09
슈베아츠
14:08
슈베아츠
14:07
슈베아츠
14:06
낄낄
14:06
벨드록
14:06
슈베아츠
14:06
sdhm
14:05
슈베아츠
14:05
슈베아츠
14:04
슈베아츠
14:01
캐츄미
14:01
포인트 팡팡!
13:59
유우나
13:59
홍성혁
13:58
사과님
13:56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