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사진 게시판 : 직접 찍은 사진을 올릴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그림이나 스크린샷은 안됩니다. 사진의 비중이 적은 글은 다른 게시판을 사용해 주시고 사진엔 최소한의 설명을 달아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사진 게시판 바로가기

풍경, 여행
2019.12.11 13:35

대만 가오슝 여행 4일차

profile
조회 수 298 댓글 19

20191204_130010.jpg

 

이 날은 아무런 계획도 없었어요. 정말 압축/집중해서 보면 가오슝은 3박 4일로 끝낼 수 있는 곳입니다. 그래도 왔으니 어디 가긴 해야겠고, 여기저기 찾아보다가 설탕공장에 가기로 하고 나섰습니다. 비도 조금씩 오고 온도도 꽤 내려갔네요.

 

20191204_131721.jpg

 

첫날 저녁 때 먹었던 오리 덮밥을 또 먹었습니다. 주문 실수로 국물이 안 나와서 그런가, 이미 아는 맛이라서 그런가 첫날만큼의 감흥은 없지만 그래도 맛있습니다. 

 

20191204_142809.jpg

 

가오슝 북동쪽으로 가면 나오는 설탕공장. 지금 운영하는 곳은 아니고 옛날 시설을 볼 수 있어요. 전철역 바로 옆에 있어서 가기 편합니다. https://goo.gl/maps/EzM1ruZUDrREq7oUA

 

20191204_145216.jpg

 

땅은 넓고 볼거리는 가득한데 시설만 있고 관리는 하나도 안 된 그런 분위기입니다. 사무실 동에 보니 사람들은 엄청 많던데, 정작 시설에서 관리인원은 한 명도 못 봤네요.

 

20191204_151324.jpg

 

이 설탕 공장을 운영하던 업체가 여전히 갖고 있는 곳이라서 그런가, 회사 차원에서 생뚱맞은 것들을 소개한 것도 섞여 있어요. 뜬금없이 돼지 전시관이 나온다던가..

 

20191204_151426.jpg

 

하지만 폐허같은 옛날 공장 안에 들어가 볼 수 있다는 점에서 매우 마음에 듭니다. 폐허 좋아하는 분들은 강추, 개인적으로는 가오슝에서 봤던 곳 중 최고였어요.

 

191204-P3090540.JPG

 

공장 안. 날이 흐려서 그런가 분위기가 더더욱 살벌합니다. 콜 오브 듀티에서 총 쏘던 그 곳? 이런 느낌이 확 들어요.

 

191204-P3090542.JPG

 

너무 어두워서 마누라는 입장 거부. 저 혼자 도느라 1층은 제대로 못 봤네요. 그냥 뭐가 있나 후두둑 들어가서 돈게 끝.

 

20191204_151807.jpg

 

동선이 좀 이상해서 입구가 두 곳이 있는데, 2층은 그나마 빛이 들어오니 마누라랑 같이 들어갔습니다.

 

191204-P3090557.JPG

 

녹슨 철과 기름을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꼭 오셔야 할 곳.

 

191204-P3090558.JPG

 

설탕 제조 과정에 대한 설명도 물론 있습니다. 영어 설명이 부실해서 추천은 못하겠는데..

 

191204-P3090560.JPG

 

대만의 설탕 산업은 상당히 긴 역사를 자랑합니다. 일제 시대까지 거슬러 올라갔던걸로 봤지만, 설명을 대충 봐서 기억은 안 나네요(?)

 

191204-P3090563.JPG

 

이 공장은 1990년대 초반까지는 작동했습니다. 그래서 아주 옛날은 아니고 적당히 옛날 물건들이에요. 너무 옛날이었으면 오히려 관심이 없었을지도.

 

191204-P3090567.JPG

 

컨트롤 센터. 핵 미사일 통제실이라고 속여도 믿을 것 같습니다. 

 

191204-P3090569.JPG

 

이런 걸로 어떻게 저 많은 기계들을 조종하고 모니터링했는지 신기합니다. 

 

191204-P3090571.JPG

 

설탕 제조 기준. 당도 98% 이상, 수분 0.25% 이하. 

 

 

20191204_151838.jpg

 

공장을 나와서 옆으로 돌아 봅시다. 소도구를 전시한 건물들도 몇 개 있어요.

 

20191204_153852.jpg

 

진짜 현장에서 썼던 공작 기계라는 티가 팍팍 나는군요. 환타 통에 기름을 담아서 썼나봐요.

 

 

20191204_154331.jpg

 

공장의 모형.

 

20191204_154539.jpg

 

설탕 운반용 차량. 공장 특성상 전철 바로 옆에 있을 수밖에 없었을거란 생각도 드네요. 지금 전철이 옛날의 그 철길을 그대로 쓰는지는 모르겠지만, 공장 안에 철도도 있고요.

 

20191204_154549.jpg

 

어렸을때 학교에서 봤던 그 물건들..

 

20191204_154735.jpg

 

아날로그! 기계식!

 

20191204_154818.jpg

 

이 건물은 출구 유리가 깨져서 막아뒀습니다. 입구로 도로 가서 나가야해요. 관리가 안 된다고 말한 것도 이런 이유.

 

20191204_160531.jpg

 

지하 방공호를 거쳐서 나갑니다. 지름길이거든요.

 

20191204_182704.jpg

 

전철역 앞에서 고기만두를 팝니다. https://goo.gl/maps/1Cuzm34GaoSWYDBK8 저 두꺼운 고기를 보세요. 떡갈비 만두라고 해도 믿겠네요.

 

20191204_171637.jpg

 

저녁을 먹으러 갑니다. 환영한다니까 찍어봤어요.

 

20191204_173934.jpg

 

비싼 라멘을 먹었습니다. 타이페이에서 몇 번 먹었는데 가오슝에도 지점을 냈군요. 백화점에 입점한 음식치곤 평범한 가격인데, 가오슝에서 먹었던 다른 먹거리에 비하면 월등히 비쌉니다. 오리 덮밥하고 비교하면 5배 쯤 되려나?

 

20191204_173652.jpg

 

대신 반찬을 줍니다.

 

 

20191204_175353.jpg

 

깨 푸딩도 줍니다. 

 

 

20191204_191816.jpg

 

오밤중에 다음 행선지로 이동. 한국에선 볼 수 없는 자동차를 파는군요.

 

20191204_200726.jpg

 

수족관/애완동물 용품 가게입니다. 지도를 둘러보다 리뷰가 겁나 많아서 봤더니 스케일이 장난 아닙니다. https://goo.gl/maps/jYUgv8w8BLjxsWuo9

 

20191204_193051.jpg

 

이렇게 네 줄의 어항이 있습니다. 한국에서 봤던 그 어떤 수족관도 이런 규모는 없었어요. 물덕인 마누라 말로는, 아주 비싼 건 없는데 싸고 만만한 건 많다고. 그리고 한국하고 취급 품목이 상당히 다르고 이름도 모르니 비교가 쉽지 않다네요.

 

20191204_192337.jpg

 

풀!

 

20191204_192402.jpg

 

통에 담에 파는 풀!

 

20191204_192408.jpg

 

작게 구획을 나눈 풀!

 

20191204_192412.jpg

 

베타! 베타를 일삼았던 마누라 말로는 아주 비싼 건 없다고 합니다. 그런 고급은 전문 매장에 가야겠지요. 여기는 그냥 대중적인 취향의 가게고.

 

20191204_192546.jpg

 

거북이!

 

20191204_192548.jpg

 

빨간 가재!

 

20191204_192551.jpg

 

검은 가재!

 

20191204_192553.jpg

 

우파루파!

 

20191204_192649.jpg

 

거북이!

 

20191204_192656.jpg

 

손가락 따라오는 거북이!

 

20191204_192856.jpg

 

게!

 

20191204_193116.jpg

 

츕츕 츄릅츄릎!

 

20191204_193341.jpg

 

왜죠 왜 서있는거죠

 

20191204_193406.jpg

 

...

 

20191204_193414.jpg

 

복어!

 

20191204_193447.jpg

 

츕츕

 

20191204_194027.jpg

 

어항에 넣을 나무들.

 

20191204_194203.jpg

 

뭔지 모르겠지만 많군요.

 

20191204_194316.jpg

 

개인적으로 마음에 드는 물고기. 생긴 게 인상적이라서요.

 

20191204_194432.jpg

 

검은 물고기

 

20191204_194435.jpg

 

빨간 물고기

 

20191204_194443.jpg

 

하얀 물고기

 

20191204_194956.jpg

 

큰 물고기

 

20191204_195117.jpg

 

위에서 마음에 드는 물고기라고 했던 애가 이렇게 커지네요

 

20191204_195451.jpg

 

해마

 

20191204_195919.jpg

 

큰 거북이

 

20191204_195923.jpg

 

도마뱀. 뱀 중의 뱀은 목도리 도마뱀인데 그건 없군요.

 

20191204_200136.jpg

 

고양이나 개도 있긴 합니다. 판매용이라기보다는 임시 보호하는 것 같던데.

 

20191204_200355.jpg

 

쥐나 토끼도 딱 구색 맞추는 용도로 갖춰놨네요.

 

 

191204-P3090578.JPG

 

미려도역보다 더 마음에 들게 생겼던 가오슝 역.

 

20191204_205756.jpg

 

하츠네 미쿠는 누구인가 설명해둔 홍보물. 

 

20191204_205802.jpg

 

 

이 캐릭터들도 종류가 많던데 세어보는 걸 포기했습니다.

 

20191204_210201.jpg

 

엽문 4가 나오는군요. 완결편이니 그 다음은 없겠죠. 견자단 아저씨도 연세가..

 

20191204_211509.jpg

 

란치아 몬테카를로. 이런 곳에서 이런 차를 볼 줄이야.

 

20191204_211548.jpg

 

어제 먹었던 소룡포 가게. 시간이 늦어서 그런게 퇴근하셨군요. 소룡포 찜퉁은 저렇게 건조 중.

 

20191204_212347.jpg

 

과일가게에서 마지막 과일을 삽니다.

 

20191204_212444.jpg

 

대만의 선물세트. 한국 김은 여기에도 들어가는군요.

 

20191204_213243.jpg

 

마지막 빙수. https://goo.gl/maps/tqdBaixR4yLNE1qm8 망고나 빙수를 썩 좋아하는 건 아닌데 여긴 정말 맛있어요. 간이 진짜 절묘합니다.

 

20191204_220914.jpg

 

이번엔 석가를 잘라놨군요. 숙성도나 과일 상태에 따라서 다른가 봅니다. 어쨌건 맛있게 얀냠.

 

20191204_221931.jpg

 

파인애플. 대만 파인애플이 훨씬 달고 덜 십니다. 한국 와서 파인애플 먹고 싶긴 한데, 저 맛이 안 나니까 선뜻 사지진 않네요.



  • ?
    Porsche911 2019.12.11 13:50
    홍콩을 가보고 싶어한다고 들었는데 몽콕의 골드피쉬 마켓을 가면 눈 호강을 하실것 같군요. 정작 저도 가본적은 없지만.....
  • profile
    낄낄 2019.12.11 14:09
    홍콩은 언제 갈 수나 있을지 모르겠네요. 물고기는 제 취향이 아니라 마누라 취향입니다
  • profile
    title: 저사양애플쿠키      2020년 목표는 저금! 또 저금! 2019.12.11 13:51
    빛바랜 곳을 좋아하시네요. 그나저나 입에 침 달린 물고기는 어마어마하게 크네요. 아쿠아리움에서도 본적이 있는 물고기 같은데...이름은 뭔지 모르겠습니다. 가오슝...대만 여행가실적에 가오슝이라는 지역을 미리 공부해두고 가신거죠?
  • profile
    낄낄 2019.12.11 14:08
    공부라고 할 정도는 아니고, 돈과 시간 들여서 가는건데 그 지역에 뭐가 있는지는 찾아보고 가는 게 맞겠죠
  • profile
    title: 명사수깍지 2019.12.11 14:20
    폐허의 미학 좋아하시는군요.
  • profile
    낄낄 2019.12.11 14:56
    비 오는 날이라서 더 좋았어요. 우산 들고 다니긴 귀찮지만..
  • ?
    MSI-KOREA 2019.12.11 15:06
    수족관이 가장 신나신 거 같습니다. 그나저나 미쿠가 많네요... 저희 전무님께서 좋아하실듯
  • profile
    낄낄 2019.12.11 15:50
    신기해서 사진은 많이 찍었는데 할 말이 없어서... 무성의하게 캡션을 달았더니 또 그런 오해를 사네요. 수족관은 제가 아니라 마누라 취향이어서 갔어요.
  • profile
    title: 월급루팡급식단 2019.12.11 15:46
    오리 덮밥옆에 있는 채소는 반찬인가요?
  • profile
    낄낄 2019.12.11 15:49
    따로 시킨 반찬입니다. 두사람이서 먹긴 양이 좀 많은데, 저렇게만 파네요.
  • profile
    title: 월급루팡급식단 2019.12.11 15:51
    대만은 오묘하네요.
    일본과 중국을 교묘하게 짬뽕해놓은듯 한 ㅎㅎ
    언젠가 한 번 가봐야겠습니다
    여행 사진 잘봤습니다~
  • profile
    낄낄 2019.12.11 17:00
    언어랑 입맛이랑 더위/습기만 극복한다면 좋은 곳입니다
  • profile
    어린잎      낄냥이는 제겁니다! 2019.12.11 19:49
    공심채를 삶은 건데 양이 많더라구요
  • profile
    title: 월급루팡급식단 2019.12.11 19:58
    처음들어봐요 메모메모 ㅎㅎ
  • profile
    title: 컴맹Induky      자타공인 암드사랑 정회원입니다 (_ _) 2019.12.11 15:58
    엌ㅋㅋ 공장은 꼭 배그에서 나오는 공장모습하고 비슷하네요 ㅋㅋ
    그리고 망고빙수도 가게마다 맛이 다른가보네영.. 전 싸구려입맛이라 그게 그거던데.
  • profile
    낄낄 2019.12.11 17:00
    저도 빙수는 좀 심드렁한 편이었는데.. 타이페이의 아이스 몬스터나 스무시에서도 먹어봤지만, 거기보다 훨씬 맛있었어요.
  • profile
    title: 고기Gorgeous      잘먹고 잘사는게 최고야 2019.12.11 17:52
    대만 빙수는 먹으면서 이게 뭐지... 했습니다. 팥같은 콩들도 많고...
  • profile
    title: 하와와기온      JE N  A 2019.12.12 01:26
    아 공장이 땡깁니다
  • profile
    낄낄 2019.12.12 15:01
    이분 느낌있는 분..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1. 대방어회는 제주도죠

          이모네 옆가게서 먹고 2차로 이모네 가게서 옴뇸뇸욤 중...       아귀포는...
    Date2019.12.11 고기(음식) Bytitle: 문과몌무링마지텐시 Reply19 Views306 file
    Read More
  2. GOWANUS, Brooklyn

          Epson R-D1xG / 삼반 쥬마론
    Date2019.12.11 일반 By갑충 Reply4 Views224 file
    Read More
  3. 대만 가오슝 여행 4일차

    이 날은 아무런 계획도 없었어요. 정말 압축/집중해서 보면 가오슝은 3박 4일로 ...
    Date2019.12.11 풍경, 여행 By낄낄 Reply19 Views298 file
    Read More
  4. 카메라를 샀습니다.

      미러리스가 있음에도 들고다니질 않으니 대부분의 사진은 핸드폰으로 찍게 되더...
    Date2019.12.11 지름, 득템 Bytitle: 저사양Moria Reply7 Views521 file
    Read More
  5. 흔한 퇴근 길

                            항상 다니던 퇴근길인데 오늘은 안개가 껴서인지 완전...
    Date2019.12.10 풍경, 여행 By벨드록 Reply22 Views341 file
    Read More
  6. 대만 가오슝 여행 3일차

    같이 여행을 간 나무늘보 마누라가 이틀 연속 돌아다녀서 퍼져버렸습니다. 그래서...
    Date2019.12.10 풍경, 여행 By낄낄 Reply21 Views304 file
    Read More
  7. 대만 가오슝 여행 2일차

    첫날은 전철 타고 숙소 갔다가 밥먹은 게 고작이고, 여기서부터 본격적인 여행 사...
    Date2019.12.10 풍경, 여행 By낄낄 Reply31 Views429 file
    Read More
  8. 알바하다가 만난 고양이

      사람보면 밥달라고 울어댑니다     필살 - ¡뒷발로 긁으면서 혀낼름하기!     ...
    Date2019.12.09 동물, 식물 Bytitle: 고기Gorgeous Reply5 Views580 file
    Read More
  9. 근래 먹은 것

      신림 친한 언니네서 시킨 방어회(44,000)     얼마였는지 기억 안나는 가족회...
    Date2019.12.09 고기(음식) Bytitle: 문과몌무링마지텐시 Reply20 Views388 file
    Read More
  10. 주말 먹부림

            토요일은 노량진의 골든볼 9 뷔페.  한식 뷔페로 5500원입니다. 전 치킨...
    Date2019.12.09 고기(음식) Bytitle: 월급루팡호무라 Reply10 Views400 file
    Read More
  11. 산책하다 야옹이 만났어요

      어디서 많이 본 것 같은 뒷태가 보이네요 따라가봅니다.     따라가니 빤히 쳐...
    Date2019.12.09 동물, 식물 By파인만 Reply7 Views319 file
    Read More
  12. 중국집 앞 길냥이 모자

            바닥에 어미랑 먹으라고 츄르 좀 몇개 짜줬는데 옆에 있을땐 경계해서 ...
    Date2019.12.08 동물, 식물 Bytitle: 고기Gorgeous Reply6 Views314 file
    Read More
  13. 길고양이 병원 데려갔...

        여자친구가 길냥이들을 돌봐줍니다. 근데 너무 마른 치즈가 있어서 병원에 ...
    Date2019.12.08 동물, 식물 Bytitle: 고기Gorgeous Reply8 Views503 file
    Read More
  14. 고양이(못생김)

    경계 땅파기 경계 (2) 모쌩김         교회의 고양이입니다 물론 전 교회같은거 ...
    Date2019.12.08 동물, 식물 Bytitle: 컴맹인민에어 Reply9 Views399 file
    Read More
  15. 대만 가오슝 여행 1일차

    내년부터는 여행 갈 여유가 없을 듯 하여, 3세대 스레드리퍼 끝나자마자 짧게 다...
    Date2019.12.08 풍경, 여행 By낄낄 Reply24 Views524 file
    Read More
  16. 이벤트 응모 겸 신카이...

    대원에서 덕력 1+1 이벤트로 신카이 마코토 굿즈 인증 이벤트를 하더라구요. http...
    Date2019.12.08 시스템, 아이템 Bytitle: 가난한아스트랄로피테쿠스 Reply3 Views290 file
    Read More
  17. 홈플러스 스페셜

    저희 집 근처 홈플러스가 홈플러스 스페셜로 바뀐다고 써붙여 놨더군요. 19일에 ...
    Date2019.12.07 일반 By아즈텍 Reply17 Views474 file
    Read More
  18. 길냥이 정모

    시골집에 왔더니 고양이가 자고 있었습니다...내가 왔다냥...! 빨리 일어나라냥....
    Date2019.12.06 동물, 식물 Bytitle: 저사양애플쿠키 Reply21 Views538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90 Next
/ 190

MSI 코리아
쓰리알시스템
지원아이앤씨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