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사진 게시판 : 직접 찍은 사진을 올릴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그림이나 스크린샷은 안됩니다. 사진의 비중이 적은 글은 다른 게시판을 사용해 주시고 사진엔 최소한의 설명을 달아 주세요.

시스템, 아이템
2022.05.11 21:40

Lian-Li PC-O11 AIR Mini 조립기

profile
조회 수 810 댓글 15

01.jpg

 

 

대문용으로 찍어둔 완성샷 먼저 보고 가시겠습니다. 한줄 요약 : 이쁩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01.jpg

 

 

순식간에 봄이 지나가고 여름이 코 앞까지 찾아온 지금, 더운 공기가 컴퓨터를 뜨겁게 달궈주고 있습니다.

 

제가 원래 쓰던 케이스는 NZXT의 H210. ITX 사이즈 중에서는 조금 큰 편이지만, 필요한 부품을 전부 우겨넣을 수 있어 선택했고 지금까지 잘 쓰고 있었죠. 하지만 역시 한계가 찾아왔습니다.

 

첫 번째는 SSD. NVMe SSD의 경우 속도는 정말 빠르나 기본적으로 발열량이 꽤 되고 냉각에 취약한 편입니다. 방열판을 달아도 공기가 순환되지 않으면 큰 효과가 없죠.

 

저같은 경우에는 메인보드 앞면에 980 프로, 후면에 970 EVO 플러스가 장착되어 있습니다. 둘 다 구리 방열판을 달았음에도 뒷쪽의 SSD는 공기가 거의 통하지 않아 앞면과 평균적으로 10도 이상의 차이가 납니다. 그래봤자 60도 전후라 사용엔 전혀 문제 없지만, 아쉬운 감이 없잖아 있는 것은 사실입니다.

 

두 번째는 PC 주변기기의 증가. 기존에는 2슬롯짜리 GTX 1070 하나만 사용하여 ITX 사이즈로도 충분히 만족하며 사용할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동시에 사용하는 모니터가 4개까지 늘어나고, 프로그램도 무거워지면서 슬슬 그래픽 카드 업그레이드를 할 시기가 찾아왔음을 느끼고 있죠.

 

애석하게도 요즈음 그래픽 카드는 기본 2.5슬롯, 3슬롯이고 심하면 4슬롯을 쓰는 친구들도 있죠. 뜨겁고 자시고를 논하기 전에 일단 케이스에 들어가지를 않습니다. 거기에 사운드 카드와 캡쳐 카드를 추가할 계획도 있는데 기존의 ITX 사이즈 메인보드로는 아무것도 안 되죠. 결국 장기적으로 볼 때 시스템 전반을 갈아엎을 시기가 온 것입니다.

 

그래픽 카드는 RTX 40번대를 기다리고 있고, 캡쳐 카드나 사운드 카드는 가지고 있지만 메인보드는 인텔 13세대나 AMD Zen 4가 출시될 때 갈아탈 것이니 이 친구들은 바꿀 수 없습니다. 따라서 지금 상황에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선택은 바로 케이스를 교체하는 것이죠.

 

 

KakaoTalk_20220511_183056236.jpg

 

 

 

...라고 뇌속 합리화를 끝마친 뒤 곧바로 주문했습니다. 

 

전부터 눈여겨 보고 있던 Lian-Li의 O11 AIR Mini. 그리고 추가로 장착할 쿨링팬들입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02.jpg

 

 

저는 녹투아 팬들을 주로 사용하고 있었는데 이번에는 다른 브랜드를 선택해 봤습니다.

 

서린씨앤아이에서 정식으로 유통을 담당하게 된 써멀라이트의 TL 시리즈입니다. 전부터 한번쯤 써보고 싶어서 구매했습니다. 성능도 녹투아와 비슷하다고 하고, 가격도 비슷합니다.

 

C12R의 경우 흡/배기 방향이 반대로 되어 있는 리버스 사양입니다. 별 뜻은 없고 그냥 신기해서 주문해 봤어요.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03.jpg

 

 

O11 AIR Mini는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미니타워 사이즈의 케이스이지만, ATX 메인보드와 ATX 파워가 들어가고 수직 HDD 베이가 따로 있으며 140mm 팬이 6개, 120mm 팬은 3개나 들어갑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04.jpg

 

 

이런 구성이 가능한 이유는 바로 일반적인 케이스보다 두꺼운 케이스 폭에 있습니다.

 

상단에서 봤을 때 한 뼘 정도의 두께가 더 있죠.

 

그리고 그 부분을 알루미늄 패널을 덧대어 마감했습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05.jpg

 

 

측면에 120mm 팬 두 장을 더 장착할 수 있다는 것도 큰 장점입니다.

 

서론에서 밝혔던 케이스 갈이의 이유 중 "NVMe SSD의 온도" 에 대한 대안책이죠.

 

일단 디자인에서 후한 점수를 얻은 데다가 측면 공기 순환도 원활하니 이 케이스를 고르지 않을 이유가 없더군요.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06.jpg

 

 

조립에 들어가기 전, 케이스의 특징에 대해 자세히 살펴보고 가겠습니다.

 

O11 AIR의 외장 패널들은 전부 모듈식으로 만들어져 있어서 따로 나사를 건드릴 필요가 없습니다.

 

그나마도 손나사로 되어 있어서 드라이버를 쓰지 않아도 되죠. 매우 편리합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07.jpg

 

 

측면 유리는 걸쇠식으로 되어 있어서 손나사 두 개를 풀고 위로 들어주면 쑤욱 하고 빠집니다.

 

유리에 직접 나사를 조이는 것이 아니라 파손의 걱정도 없습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08.jpg

 

 

케이스 내부는 이런 형태입니다. 120mm 쿨링팬 두 장 또 HDD 장착을 할 수 있는 패널, 분리가 가능한 SSD 전용 패널, 핫스왑 형태의 HDD 베이, 그리고 파워 서플라이를 장착할 수 있습니다.

 

내부 구조가 앞면과 뒷면으로 따로 분리되어 공간 효율이 상당히 좋습니다. ATX 파워를 넣어도 선정리가 그렇게 불편하지 않았어요.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09.jpg

 

 

메인보드를 넣기 전에 먼저 구매한 쿨링팬들부터 장착합시다. 

 

140mm 4개, 120mm 2개로 총 6개입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10.jpg

 

 

전면의 흡기를 담당하는 기본 팬은 하단 흡기로 이동시키고, 새로 구매한 팬이 그 자리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11.jpg

 

 

모두 장착했습니다. 리버스 팬을 반대로 장착시켜(?) 결과적으로 배기를 담당하게 합니다.

 

측면 쿨링팬을 배기로 두느냐 흡기로 두느냐에 대해서 여러 갑론을박이 있습니다만, 실제 테스트 결과를 봤을 때 그렇게 큰 효과가 있지는 않다가 중론이었습니다. 따라서 저는 공기 흐름을 좀 더 중시하여 전면/하단 흡기, 측면/상단/후면 배기로 두었습니다. 이 방법이 유입되는 먼지가 더 적기도 하고요.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12.jpg

 

 

작업을 진행하면서 원래 사용하던 케이스와 크기를 비교해 봅시다. 

 

확실히 H210에 비해서 더 큽니다. 특히나 폭이 더 넓어졌죠.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13.jpg

 

 

측면에서 볼 때는 이렇습니다. 각도 덕에 큰 차이가 없어 보이네요.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14.jpg

 

 

하지만 정면 사이즈는 확연하게 차이가 있습니다.

 

둘 다 140mm 쿨링팬이 두 장 들어갔지만 미묘하게 체감 크기가 달라 보이기도 합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15.jpg

 

 

틈틈히 기존에 쓰고 있던 부품들을 탈거합니다. 그래도 꽤나 사용해서 그런지 팬 사이에 먼지가 있네요.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16.jpg

 

 

후면 HDD 베이에는 SSD를 넣어줍니다. 여기도 손나사만 풀고 곧장 트레이를 꺼낼 수 있어서 편리합니다. 

 

간이 서버로 사용할 때도 용이하겠네요.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17.jpg

 

 

녹투아 NH-D15를 올려놓은 모습.

 

전에 사용하던 H210에서는 공간의 1/4를 사용했었는데, 지금은 남는 부분이 많아 보입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18.jpg

 

 

하지만 H210과 마찬가지로 D15는 그 크기 때문에 상단 쿨링팬과의 간섭이 발생합니다.

 

따라서 둘 중에 하나를 포기해야 하는 불상사가 발생하죠. 하지만 이 케이스는 그 부분을 아주 간단한 방법으로 해결했습니다.

 

바로 후면 패널이 분리가 가능하다는 점입니다. 이렇게 최하단 슬롯을 분리하고,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19.jpg

 

 

패널 전체를 뚝 뗀 다음에,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21.jpg

 

 

그대로 한 칸 내려주면 됩니다. 간섭 해결!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23.jpg

 

 

파워 서플라이도 장착해 줍니다. 모듈 사이즈에 맞게 부품들이 척척 들어가는 게 기분이 좋네요.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24.jpg

 

 

메인보드와 케이블 결착. 이렇게 보니 참 작아 보입니다.

 

새 CPU가 시장에 나오게 되면 그때는 더 큰 메인보드로도 갈 수 있겠네요. 기대가 됩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25.jpg

 

 

D15와 추가 히트싱크 커버를 장착한 모습.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26.jpg

 

 

그래픽 카드 장착. 아랫쪽으로 공간 여유가 많습니다.

 

추후에 저 공간에다가 각종 확장 카드를 달아주면 됩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27.jpg

 

 

선 정리도 착실하게 끝냅니다.

 

쿨링팬이 3배 늘어난 탓에 정리하느라 살짝 오래 걸렸습니다.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28.jpg

 

 

정리를 끝내고 책상 위에 올려놓은 모습.

 

 

KakaoTalk_20220511_183056236_29.jpg

 

 

뒤쪽은 미니타워 케이스 답지 않게 듬직합니다. 거의 정사각형에 가까울 정도네요.

 

케이스 커버를 덮기 전에 잘 작동하는지 테스트 해 봅시다.

 

 

KakaoTalk_20220511_183114124.jpg

 

 

시험 가동 결과 케이스 배기 팬이 D15와 걸립니다(...).

 

그래도 큰 삽질 없이 패널만 떼어내서 교체할 수 있어 다행입니다.

 

 

KakaoTalk_20220511_183114124_01.jpg

 

 

예전에 사용하던 15T 두께의 Prolimatech의 Voltex 쿨링팬.

 

얇은 만큼 성능은 다소 떨어집니다만, 없는 것 보다 확실히 낫습니다.

 

 

KakaoTalk_20220511_183114124_02.jpg

 

 

시험 가동 2번째. 이제 모든 부품들이 이상 없이 잘 작동합니다.

 

 

KakaoTalk_20220511_183114124_05.jpg

 

 

대문에 올렸던 완성된 모습. 정갈하고, 정숙합니다.
 

사진 아래쪽을 보시면 마우스 패드를 조금 침범한 모습을 볼 수 있는데, 딱 그 만큼의 두께가 늘어난 거라고 보시면 됩니다.

 

 

 

 

마치며

 

92e6d054cec6f6d97c08ea0411d35840.png

 

 

일자 흐름의 H210과는 달리 O11 AIR는 사방으로 공기 흐름이 뚫려 있어 동일 사양임에도 온도가 더 낮게 유지됨을 볼 수 있었습니다. 레이어 수백을 얹은 포토샵을 다룰 때도 50대 중반 선, idle 상태에서는 40도 정도입니다.

 

이전에는 평균 45~65 사이었으니 대략적으로 5도 정도 내려온거죠.
 

 

92e6d054cec6f6d97c08ea0411d35840 - 복사본.png

 

 

 

케이스 교체의 가장 큰 이유였던 NVMe SSD 쿨링도 크게 개선되었습니다. 운영체제가 담인 980 프로는 50도 초반에서 40도로 10도 가까이 내려왔고, 구리 방열판을 달고도 60도 언저리를 유지하던 970 EVO 플러스 역시 20도 가까이 내려오는 극적인 모습을 보여줍니다. 공기의 흐름이 이렇게 중요합니다.

 

 

 

단점이 없는 것은 아닙니다. 일단 크기. 미니타워라 함은 책상에 올려두고 쓰는 것을 상정하고 만든 것인데,
옆으로 크게 불어났기 때문에 충분한 공간이 확보되지 않는 책상에서는 사용이 조금 어렵고 그렇다고 책상 뒷쪽이나 아래에 두자니 또 미묘합니다. 

 

측면을 제외하고 모든 면을 메쉬 형태의 패널로 가공한 것은 좋지만, 결정적으로 먼지 필터는 하단부 흡기에 있는 탈착식 필터 하나가 전부입니다. 먼지가 많이 발생하는 공간에서는 사용이 어렵죠. 별도로 판매하지도 않으니 결국 청소를 주기적으로 하지 않으면 내부에 많은 먼지가 쌓이는 것은 어쩔 수 없고, 따라서 배기 흐름이 중요해집니다.

 

 

 

그 외에는 전부 만족스러운 케이스 교체였습니다. 빠르게 신제품이 출시되어 메인보드를 교체했으면 좋겠네요. 과연 다음 CPU는 인텔로 가게 될지, AMD로 가게 될지 기대됩니다.


 

 

 

KakaoTalk_20220511_183114124_06.jpg

 

연초에 받은 유키 미쿠 넨도로이드를 올리며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선글라스와 모자가 너무 귀여워서 질렀습니다.
 

 



  • profile
    낄낄 2022.05.12 00:44
    네모 반듯한 케이스로군요
  • profile
    Lave 2022.05.12 08:14
    지나치게 화려한 케이스가 범람하니 오히려 이런 부류가 더 좋게 보이기도 합니다.
  • profile
    ExyKnox      예비역 하사 2022.05.12 08:22
    선정리 실력이 대단하시네요 ㄷㄷㄷㄷ
  • profile
    Lave 2022.05.12 09:46
    H210 시절의 부족한 공간으로 크게 데여서 많이 는 것 같습니다 :)
  • profile
    kh179 2022.05.13 00:32
    춘추RGB시대에 맞서 눈뽕도 없고 내부공간도 여유로운 컴퓨터를 보니 제 맘이 평화로워졌습니다
  • profile
    Lave 2022.05.13 13:49
    저는 은은하게 들어오는 깔맞춤 단일 LED가 좋습니다. 아예 없는게 제일 좋구요.
  • ?
    포인트 팡팡! 2022.05.13 13:49
    Lave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10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 profile
    title: 흑우Moria 2022.05.13 15:04
    리버스팬은 신기하네요ㅎㅎ 잘봤습니다.
  • profile
    Lave 2022.05.16 12:44
    저도 궁금해서 사봤습니다. 쿨링팬 케이블 안 보이게 두고 싶으신 분들한테는 좋을 지도 모르겠네요.
  • profile
    소주 2022.05.15 16:58
    케이스가 매우 아릅답네요.
  • profile
    Lave 2022.05.16 12:46
    넴모넴모해서 좋아요!
  • profile
    title: 월급루팡애플쿠키      일찍일어나자 2022.05.15 19:06
    내부 선정리가 아주 깔끔하네요.
  • profile
    Lave 2022.05.16 12:47
    ITX 조립하다 넘어오니 상대적으로 정리도 쉽네요.
  • ?
    leesoo      raysoda.com/user/leesoo 2022.05.16 19:56
    정갈하니 깔끔하고 좋네요. 제 컴피터는 파워를 뜯어서 팬을 빼냈고 케이스에도 안달아서 CPU에만 팬 한개가 있는데 여기는 도당체 팬이 몇개인지 ㄷㄷㄷ 하고갑니다. 역시 고성능 컴피터는 다르군요.
  • profile
    Lave 2022.05.17 20:24
    그래픽 카드는 파스칼이라 그렇게 고사양은 아닙니다만, 포토샵이 갈수록 무거워져서 여름철에 화르륵 불타더군요. 나중에 40번대도 달아야 해서 케이스 고민을 참 많이 했습니다.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1. 맛있는 미제 소고기

      평소 착하게 살았더니 소고기를 먹을 일이 생겼습니다.     소고기를 먹는 자...
    Date2022.05.17 고기(음식) By소주 Reply9 Views804 file
    Read More
  2. [사진/풍경] 하루의 시작

    2022. 5. 16. 4:54 / K-55비행장사거리, 남서측에서 북동 방향 SM-N910V / S5K2P...
    Date2022.05.17 풍경, 여행 By임시닉네임 Reply6 Views176 file
    Read More
  3. 롤러코스터 타이쿤에 ...

    지난 주 주말에 또. 정읍에 내려갔었는데   이번엔 범퍼 보트를 타봤습니다.   롤...
    Date2022.05.16 일반 By노코나 Reply9 Views312 file
    Read More
  4. 요 일주일 간 먹은 것들.

    풍요롭기 그지없는 식생활을 누리고 있는 쿤달리니입니다. 그냥 밥 먹은 것들 보...
    Date2022.05.16 고기(음식) By쿤달리니 Reply13 Views636 file
    Read More
  5. 간만의 축구 직관

      코시국으로 인해 무관중에서 제한적 관중으로 전환했지만 시즌권자 이외에는 ...
    Date2022.05.15 일반 By반다크홈 Reply1 Views263 file
    Read More
  6. 망중한

                                                                                ...
    Date2022.05.14 풍경, 여행 ByMr.10% Reply2 Views326 file
    Read More
  7. 용산공원

                                                                                ...
    Date2022.05.13 풍경, 여행 ByMr.10% Reply2 Views295 file
    Read More
  8. Lian-Li PC-O11 AIR Mi...

        대문용으로 찍어둔 완성샷 먼저 보고 가시겠습니다. 한줄 요약 : 이쁩니다. ...
    Date2022.05.11 시스템, 아이템 ByLave Reply15 Views810 file
    Read More
  9. 0511(47/11.80MB)

      슬슬 오리들 부화철 아닌가 싶었는데 아니나다를까 마침 운 좋게 발견했읍니다...
    Date2022.05.11 일반 Byquadro_dcc Reply8 Views194 file
    Read More
  10. 순창 - 발효소스토굴

    음 순창하면 뭐가 생각나시나요?   전 늘 고추장이 생각나는데   저번주 연휴때  ...
    Date2022.05.11 일반 By노코나 Reply4 Views310 file
    Read More
  11. 자연의 신비

    4월 9일 촬영   벚꽃 만개할 무렵...   겨울   4월 30일 촬영   순식간에 여름이...
    Date2022.05.11 일반 Bytitle: 흑우FactCore Reply5 Views262 file
    Read More
  12. 텐동

            텐동 처음 먹어봤어용 닭꼬치텐동+단호박+꽈리고추+김튀김 프랭크버거도...
    Date2022.05.11 고기(음식) Bytitle: 여우헤으응 Reply6 Views532 file
    Read More
  13. 바질 페스토

    안녕하세요. 오늘도 저질렀습니다. 오늘 만들 건 바질페스토 1.8kg입니다. 왜 1.8...
    Date2022.05.10 고기(음식) By쿤달리니 Reply20 Views358 file
    Read More
  14. 은두야(Nduja) 소시지

    전역한지 며칠 됐네요. 제가 후임들 데리고 노래를 부르던 게 소시지 만들기였는...
    Date2022.05.09 고기(음식) By쿤달리니 Reply30 Views802 file
    Read More
  15. 이 음식들에는 슬픈 전...

    총 15개의 메뉴입니다. 순서는 업로드된 랜덤 순서대로.. 귀찮아서 회전처리도 안...
    Date2022.05.08 고기(음식) Bytitle: 가난한AKG-3 Reply20 Views1800 file
    Read More
  16. 단출촐허게

        적적한 일요일 저녁   맥주 한캔에 호두 뽀개먹기       헤이네켄 실버    ...
    Date2022.05.08 고기(음식) ByHack Reply3 Views388 file
    Read More
  17. 최근 먹은 것들 + LED ...

    돼지국밥보다 뼈다귀탕을 더 좋아합니다. 매일 먹으면 물려서 한 달에 한 번 머...
    Date2022.05.08 고기(음식) Bytitle: 월급루팡애플쿠키 Reply7 Views316 file
    Read More
  18. 굿

          플렉스 했네요,   오늘 쉬고, 다시 힘냅시다                
    Date2022.05.06 풍경, 여행 By치달 Reply5 Views541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7 Next
/ 287

최근 코멘트 30개
까메라GT
11:31
슬렌네터
11:30
유니
11:28
K_mount
11:18
Elsanna
11:18
배신앙앙
11:15
배신앙앙
11:14
배신앙앙
11:14
배신앙앙
11:14
배신앙앙
11:13
배신앙앙
11:13
skyknight
11:12
까메라GT
11:10
FactCore
11:07
fefe80d5
11:02
도토로이
10:46
까르르
10:43
포인
10:42
야메떼
10:39
야메떼
10:38
까메라GT
10:33
동글동글이
10:29
배고픈돼지
10:27
포인트 팡팡!
10:24
배고픈돼지
10:24
포인트 팡팡!
10:23
까르르
10:23
배고픈돼지
10:22
Kanyy
10:19
까르르
10:15

AMD
신일전자 QLED STV-65MQAEH68 안드로이드
MSI 코리아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