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가전 / 가젯 / 테크 : 가전 제품, 멀티미디어, 각종 IT 기기와 여기에 관련된 기술의 이야기, 소식, 테스트, 정보를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디지털 뉴스 / 구 하드웨어 포럼 / 구 모바일 포럼 / 구 뉴스 리포트 / 구 특집과 정보 / 구 스페셜 게시판 바로가기

Extra Form

이 글은 전기기사 시험을 준비하며 제가 아는것들을 정리하고, 또 이를 통해 전기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들이 도음을 얻을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작성하는 글입니다.

 

따라서 태클은 언제나 환영하며, 이에 의해 얼마든지 글의 내용이 수정될 수 있음을 미리 알립니다.

 

=================================================================

전력전자의 기본에 관하여 1 : 옴의 법칙과 전압 강하

전력전자의 기본에 관하여 2 : 전압 분배 회로와 전력의 전달 방법

전력전자의 기본에 관하여 3 : 레귤레이터와 컨버터 1 ◀

=================================================================

 

돌고 돌아 드디어 레귤레이터에 대해 이야기할 시간이 왔습니다.

 

전편에서 바로 스위칭 레귤레이터에 대해 설명할 것 처럼 말하고 글을 끝냈지만 사실 원리적으로나 지금까지의 내용으로 보나 선형 레귤레이터를 먼저 다루고 넘어가야만 합니다.

 

 

레귤레이터란 무엇일까요?

 

선형 레귤레이터(Linear Regulator)

 

 

시간 널널하신 분들은 이 영상을 시청하고 오시는 편이 빠를겁니다. 자막도 있어요.
 

스위칭 레귤레이터라는건 기본적으로 전압 분배 회로와 비슷합니다.

 

원리적으로는 그렇다는 소리지 실제로는 좀 더 복잡하죠.

 

소자 내에는 비교기와 트랜지스터 등을 이용해서  전류를 부스팅해주는 방식으로 전류에 의한 전압강하를 보상해주는 구조로 되어 있습니다.

 

 

실제 구조는 이전 편에서 언급된 제너 다이오드를 이용한 전압 분배 회로에서 시작합니다.

 

zener_voltage_divider.png

 

이건 원래 전압이 너무 높은 편이지만 어쨌든 예시니까 일단 보도록 합시다.

 

이런식으로 구성한 뒤 중간 부분에 접점을 내서 전류를 적게 먹는 IC와 같은 소자에 공급해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 방식은 저항에 의해 날려먹는 에너지가 너무 많은데다, 저항때문에 전류가 제한되어 IC같이 전류를 적게퍼먹는 기기에나 사용할 수 있지, 휴대폰 충전이나 모터같이 전류를 되게 많이 퍼먹는 기기에는 사용할 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나온게 바로 아래의 응용 형태입니다.

 

 

 

figure-14.png

<이미지 출처 : http://electronicsbeliever.com/how-linear-regulator-provides-output-regulation/>

 

물론 이 이미는 최종 형태고, 실은 발전 과정이 따로 있습니다만, 이 중간부분의 발전과정을 제가 이해를 못한 관계로(...) 최종 형태만 다루도록 합시다.

 

 

일명 78 시리즈라고 불리우는(제품명이 78xx이며 앞이나 뒤에 알파벳으로 세부적인 정보가 기재되어 있는 식. 7805는 +5V, 7809는 +9V인 식으로 모델명이 구성됩니다.) 선형 레귤레이터는 이와같이 허용된 범위 안에서의 전압을 인가해주면 내부의 비교기(삼각형에 + -가 적혀있는 부품)가 끊임없이 피드백을 받아 트랜지스터의 통로를 여는 동작을 합니다.

 

정확히는 제너 다이오드가 출력 전압의 절반+0.7V정도 되는 값을 갖고 비교기의 +극에 인가되며, R1과 R2는 거의 같은 값을 가지거나 출력 전압의 절반 +0.7V정도가 되도록 조절되어 있습니다. 이 전압이 -극에 인가되면 비교기는 서로의 전압을 비교하게 되며, +극이 더 높을경우 출력과 같은 전압이 트랜지스터의 베이스에 가해지고 -극 측이 더 높을 경우 베이스에 가해지는 전압이 0이 되면서 조절이 되는 방식이죠.

이때, 트랜지스터의 V_CE부분이 전압 분배 회로에서처럼 원래 전압의 일부를 전압강하로 소모시켜버리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선형 전압 레귤레이터의 효율은 매우 좋지 않습니다. 

 

일반적으로 선형 레귤레이터의 손실은 아래와 같이 계산합니다.

 

gif.latex?(V_{in}-V_{out})\times&space;I

 

이는 전압 분배 회로에서처럼 전압의 일정 부분을 전압강하로 손실시키고 남는 전압을 부하에 전달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나올 수 있는 수식입니다.

수식에서 보이듯 입력과 출력 전압의 차가 작을수록 손실이 적어지는 구조죠.

 

 

 

이러한 효율 나쁜 방식으로부터 탈출하기 위해 여러가지 방법들이 연구되었고, 그중 하나가 바로 스위칭 레귤레이터입니다.

 

 

펄스 폭 변조(PWM)

 

 

하지만 스위칭 레귤레이터 방식에 대헤 논하기 전에 우리는 PWM이라고 하는 것에 대해 알아야합니다.

 

PWM은 Pulse Width Modulation의 약자로, 펄스 폭 변조라는 의미입니다.

본래는 통신쪽에서 쓰이던 기술이었으나, 이게 반도체를 활용한 고속 스위칭으로 전압의 조절에 매우 용이하다는 점이 재조명되면서 본격적으로 개발되기 시작했습니다.

 

우리 기글분들이 좋아 마지않는 컴퓨터, 컴퓨터의 메인보드에도 MOSFET과 스위칭 레귤레이터가 전원을 공급하고 파워 서플라이 자체도 PWM을 응용한 직류 변환으로 동작합니다.

 

 

그렇다면 PWM의 원리는 무엇일까요?

 

 

duty_cycle.jpg

PWM은 디지털 신호의 ON/OFF를 사용해 신호의 크기를 조절하는 방법입니다.

 

1을 5V, 0을 0V라고 가정했을 때, 켠 부분의 비율과 끈 부분의 비율을 조정하면 실제로 기기에 가해지는 신호의 크기는 켠 부분과 끈 부분의 평균적인 값이 되게 됩니다. (물론 그렇다고 실제로 기기측에 측정되는 신호가 평균값으로 측정되는건 아니고, 켜졌다 꺼졌다가 반복하는 형태로 측정됩니다. 오실로스코프로 측정하면요.) 이를 듀티비라고 하며, 아래와 같이 씁니다.

 

gif.latex?D&space;\equiv&space;\frac{t_{

 

이와같이, 실제로 인가할 수 있는 전압의 크기는 기기가 요구하는 정격에 비해 한참 큰데 반해 인가하는 시간의 비율을 조절함으로서 평균적으로 인가되는 전압의 효과를 낮추어 기기가 고장나지 않고 정상 동작할 수 있도록 해주는 것이 PWM 제어 방식의 핵심입니다.

 

 

PWM 방식은 크게 모터와 같은 인덕터 부하나 LED 등에 이미 사용되고 있는 방식입니다. 특히 모터의 경우 "플라이백 다이오드"라는 이름(프리휠링 다이오드, 역 바이어스 다이오드, 안티 패러렐 다이오드, 캐치 다이오드 등 이름은 많습니다.)으로 불리는, 역방향 다이오드 설치를 수행해주기만 하면 아주 저렴하게 추가적인 회로설계 없이 직류 모터의 회전수를 조절할 수 있습니다.

이는 인덕터의 특성 중 하나인 전류 관성에 의해 PWM제어를 해도 전류가 끊기지 않기 때문에 외부에서 인가되는 전압은 빠르게 ON/OFF를 반복하는 것 처럼 관측되더라도 내부에서는 전류의 변화가 그렇게 급격히 일어나지는 않기 때문에 가능한 특성입니다. (물론 이 전류 관성을 유지하기 위해 전압이 순간적으로 끊기거나 인가되는 경사 지점에서 급격한 역기전력이 발생합니다. 그것을 해소해주기 위해 플라이백 다이오드가 필요합니다.)

 

혹은 LED와 같은 조명기구 제품을 사용할 때, 전압에 따른 밝기 조절을 위해 사용되기도 합니다. 무엇보다 아두이노 예제중 LED가 천천히 깜빡거리는 예제 또한 바로 이 PWM 제어를 이용한 방식이구요.

대신 LED측의 경우, 인간의 눈으로는 감지가 불가능할 뿐, 인덕터와 다르게 그냥 반도체 부하라서 전압이 끊어질때 전류도 같이 빠르게 끊기는지라 보이지 않는 깜빡임이 계속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걸 플리커링이라고 하며, 휴대폰 카메라 등으로 촬영하면 플리커링을 관찰 가능합니다. 고급 회로는 플리커링이 발생하지 않게 아예 벅컨버터 회로를 붙여주기도 하는데 저렴한건 그런거 없이 눈속임만 시켜버리고 맙니다(...)

 

아무튼, 이런 PWM 방식의 단점을 극복하기 위해 인덕터와 커패시터를 적절히 추가해줌으로서 출력 전압을 아예 깔끔한 직류 전압으로 바꾸어 내놓는 것이 바로 DC-DC 컨버터입니다.

 

그러나 저러한 단점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당연히 PWM 방식을 사용하는 데에는 장점도 있겠죠? 바로 그 장점이 전력 손실이 선형 레귤레이터에 비해 현저히 적다는 점입니다. 저항을 사용해 전압강하로 필요없는 부분을 날리는 방식이 아니라서 손실이 크게 줄어들고, 회로 구성에 따라서는 전압을 줄이는 것 뿐만 아니라 올리는것 또한 가능합니다. 

 

 

 

 

스위칭 레귤레이터

 

 

스위칭 레귤레이터는 기존의 레귤레이터라고 하는 소자와 역할이 비슷한 데서 파생된 명칭으로, 이런 류의 제품은 오히려 스텝 업 컨버터(Step-Up converter) 혹은 부스트 컨버터(Boost Converter)라는 이름으로 승압, 스텝 다운 컨버터(Step-Down Converter) 혹은 벅 컨버터(Buck Converter)라는 이름으로 강압 컨버터를 찾을 수 있습니다. 

 

스위칭 레귤레이터부터는 제가 이 글을 쓰기 시작한 본격적인 전력전자 이론이 나오기 시작합니다. 갑자기 어려워지니 꽉 잡으세요!

 

switching_converter.png

<이미지 출처 : 김병준의 다락방(https://cafe.daum.net/mogunbang/RmLL/9)>

 

가장 기본적인 스위칭 방식의 직류 강압 변환기의 구조입니다.

 

그 원리는 PWM과 같이 전압을 스위칭을 통해 평균값을 낮춤으로서 부하에 인가되는 전압의 효과를 줄이는 데 있습니다.

 

다만 추가적인 소자가 있는데, 스위치 뒤로 다이오드와 인덕터(코일)가 추가된 것이 보입니다.

 

PWM방식과 같이 ON/OFF의 비율이 정해져있는 펄스 신호를 사용해 전자적 스위치인 트랜지스터를 ON/OFF하는것으로 전압을 쪼개어 부하로 전달합니다.

 

buck_converter.png

<이미지 출처 : 상동 / 상 : 스위치 ON시의 전류 흐름, 하 : 스위치 OFF시의 전류 흐름>

 

 

이 회로에서, 사각형은 부하를 의미합니다. 이러한 회로 해석에서 부하는 저항 부하로 모델링됩니다.

그리고 부하와 병렬로 연결된 커패시터, 부하와 직렬로 연결된 인덕터는 공통으로 저역 통과 필터(Low Pass Filter, LPF) 역할을 합니다.

 

저역 통과 필터란 고주파 성분을 필터링한다는 의미입니다. 일반적으로 PWM 파형과 같은 사각파는 직류가 ON/OFF되는 단순한 전압 파형이 아니라 피크치 전압의 절반 분량을 DC 바이어스한 교류 전압으로 해석합니다.

 

그리고 사각파는 푸리에 급수에 의해 삼각함수인 사인파와 코사인파의 합성으로 나타낼 수 있습니다.

 

 

인덕터와 커패시터

 

 

저는 당초에 컨버터와 전력전달에 관한 내용만 쓰려고 했기때문에 이 내용을 다룰까 말까 고민을 많이 했습니다.

 

하지만 이 내용을 이야기하지 않으면 나중에 변압기 내용도 설명할 수 없게 되기 때문에 여기서 간단하게 일단 설명을 한 뒤, 변압기를 다루기 전에 글 하나를 통째로 할애해서 설명해보려고 합니다.

 

인덕터는 흔히 코일이라고 불리는 소자입니다. 전류 관성을 지니는 소자이며, 정상 상태에 도달할 경우 저항이 없는 도선 역할을 하게 되는 특성이 있습니다. 순 한자어로는 유도자라고도 합니다.

 

커패시터콘덴서라고 불리는 소자입니다. 전압 관성을 지니는 소자이며, 정상 상태에 도달할 경우, 저항이 무한대인, 단선된 도선과 같은 역할을 합니다. 순 한자어로는 축전기라고 합니다.

 

 

직류 환경 하에서는 이러한 특성을 가지며, 둘 다 공통적으로 전기에너지를 축적한다는 특성이 있습니다.

 

하지만 시간에 따라 전원의 극성이 오가는 교류전기가 인가되는 환경 하에서는 이 에너지를 축적한다는 특성이 오히려 저항과 비슷한 작용을 일으키게 됩니다.

 

인덕터의 자기 에너지를 축적하는 성질에 의해 발생하는 저항은 유도성 리액턴스라고 불리며, 전류의 위상을 지연시키는 효과가 있습니다.

커패시터의 전기 에너지를 축적하는 성질에 의해 발생하는 저항은 용량성 리액턴스라 불리며, 전압의 위상을 지연시키는 효과가 있습니다.

 

그리고 교류전기에서 순수한 저항은 위상을 지연시키지 않습니다.

 

이 위상에 관한 정보와, 인덕터의 전류 관성에 의한 유도성 리액턴스, 커패시터의 전압 관성에 의한 용량성 리액턴스를 순수 저항과 모두 합쳐 임피던스라고 칭하며, 이 임피던스를 복소수로 표현해 한 식에 담은 수식이 바로 아래의 식입니다.

 

gif.latex?\dot{Z}=R+j\omega&space;L&spac

 

이 식에서 ω는 각속도로, 주파수 f에 2π를 곱한 값입니다. 중요한건 주파수가 들어가있다는 점입니다.

 

주파수는 전압의 주파수를 의미하는데, 유도성 리액턴스는 주파수가 높을수록 커지고, 용량성 리액턴스는 주파수가 높아질수록 낮아진다는 사실만 이해하시면 됩니다.

 

이는 원리적으로 따지면 당연한데, 하나씩 짚어봅시다.

 

인덕터를 저항과 함께 직렬로 배치하여 스위치를 올리면 순간적으로 인덕터에서는 전원 방향과 반대되는 방향으로 전압이 발생합니다.

 

이를 역기전력이라고 하며, 역기전력은 아래의 수식을 따르게 됩니다.

 

gif.latex?E&space;=&space;-L&space;\frac

 

(-) 부호가 반대방향을 의미하는 것이므로, 역기전력은 항상 전류의 변화에 대해 저항하는 방향으로 발생한다는 사실을 시사합니다.

L은 인덕턴스로, 저항의 저항성분 R과 같은 인덕터만의 고유 상수값입니다.

 

스위치가 꺼진 회로의 스위치를 올리는 것과 같은 상황으로 인덕터에 급작스럽게 전압의 변화가 가해지면 전류도 덩달아 같이 급격하게 증가하려고 할 것입니다.

 

하지만 회로상에 인덕터가 있다면 이러한 전류의 급격한 변화에 인덕터가 반발하여 역기전력을 발생시켜 전류의 발생을 저지합니다.

 

그리고 그 크기는 인덕턴스 값, 혹은 시간당 전류의 변화에 비례합니다.

 

그런데 스위치를 닫는 동작은 di/dt의 분모인 dt를 매우 작게 줄여 역기전력을 크게 뻥튀기시키는 효과가 됩니다.

 

따라서, 같은 교류전기가 인가되는 상황에서도 주파수가 크다면 시간당 변화하는 전류의 값이 더 크기때문에 역기전력을 더 크게 유도시키는 효과가 나게 됩니다.

 

때문에 유도성 리액턴스는 전압이 같더라도 주파수에 따라 더 높은 저항을 갖는 효과를 얻게 됩니다.

 

 

반대로 커패시터의 경우 전류가 아닌 전압 관성을 띕니다. 이는 아래의 수식을 따릅니다.

 

gif.latex?I&space;=&space;C\frac{dv}{dt}

 

전압이 급격하게 변하지 않도록 작용하는 커패시터는 주파수가 작을수록 충분히 충전되어 반대방향 전압이 가해졌을 때 더 많은 에너지를 갖고있어 더 큰 용량성 리액턴스에 의한 저항성을 보이게 됩니다.

반대로 주파수가 클수록 충전될 시간이 모자라서 저항성이 낮게 되는거죠.

 

이 특성들이 왜 나오는가? 하고 물으실 수 있겠습니다.

 

앞서 말했듯, 직류 회로상에서 사각파는 일반적으로 직류 바이어스(DC bias)된 교류 사각파로 보기 때문입니다.

 

예를들어, 12V 전압을 ON/OFF 50:50 비율로 인가해주고 있다면, 해당 전압 파형은 12V ~ 0V의 리플을 갖는 직류 전압이 아니라, 6V 바이어스된 +6V ~ -6V의 교류 사각파로 보는것이지요.

 

게다가 사각파라는건 푸리에 급수로 분해시 사인파, 코사인파로 분해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 사인파와 코사인파는 바로 방금까지 이야기하던 교류전압에 해당하는 이야기구요.

 

즉 사각파는 6V DC + 사인파 + 코사인파의 종합선물세트로 분리할 수 있다는 말이지요.

 

그리고 이렇게 덧셈으로 결합된 전압 중 한개의 항을 골라 회로에 적용시킨 뒤 결과값을 나중에 다시 더해주어도 같은 결과로 수렴합니다.

 

이를 중첩의 원리라고 하죠.

 

이 중첩의 원리를 십분 활용해, 펄스파를 직류+사인파+코사인파+사인파2+코사인파2+­… 로 해석해서 더하는 식으로 인덕터와 커패시터의 동작 원리를 해명할 수 있습니다.

 

 

길게 돌아왔습니다.

 

즉, 인덕터는 주파수가 높은 전압이 인가될 시 높은 저항을, 커패시터는 낮은 저항을 갖는 소자로서 작용한다는 사실을 알았습니다.

 

그리고 이 성질을 1편에서의 전압강하와 연관지으면 이런 결론이 나옵니다.

  • 주파수가 높은 전압은 인덕터를 통과할 때 높은 리액턴스에 의해 전압 강하를 일으켜 사라진다
  • 주파수가 낮은 전압은 인덕터를 통과할 때 낮은 리액턴스에 의해 전압 강하를 거의 일으키지 않고 통과한다
  • 주파수가 높은 전류는 부하와 병렬로 연결된 커패시터의 낮은 리액턴스에 의해 대부분 유실된다
  • 주파수가 낮은 전류는 부하와 병렬로 연결된 커패시터의 높은 리액턴스에 의해 대부분 부하 측으로 흐른다.

인덕터는 고주파 성분에 대해 마치 값이 높은 저항처럼 작용하여 고주파성분을 저지하며, 결과 대부분이 전압강하에 의한 감쇠로 사라지게 만들고 주파수가 낮은 부분만을 통과시키게 됩니다.

 

커패시터는 반대로 병렬 연결된 부하 옆에서 높은 주파수에 대해서는 낮은 저항으로, 낮은 주파수에 대해서는 높은 저항처럼 작용해 고주파는 자신을 통해 대부분 흘려버리고, 저주파는 부하쪽으로 흘리는 역할을 하게 되죠.

 

이 결과, 사각파의 고주파성분은 대부분 열로 소모되어버리고, 저주파성분만이 남아 깔끔한 직류의 형태로 부하에 인가되는 결과를 낳습니다.

이 결과, 사각파의 고주파 성분은 무효 전력으로서 인덕터와 커패시터의 에너지 축적 효과에 의해 방해를 받아 감쇠되어 마치 저항 부하에서 전압이 전압강하를 일으켜 열로 소모되는 것과 비슷한 효과를 낳습니다. 특히, 실제 회로에서는 도선에도 저항이 조금씩 존재하기 때문에 전원 소스와 인덕터/커패시터 사이를 계속 오가면서 손실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글이 너무 길어졌습니다. 다음 글에서 이러한 스위칭 컨버터가 동작할 때 전력이 어떻게 이동되는지를 본격적으로 수식을 통해 살펴보도록 합시다. 그리고 이것이 이 시리즈를 작성할 때 서두에 언급되었던 컨버터 전류제한과 어떠한 연관이 있는지를 알아보겠습니다.

 

=================================================================

이전편 ◀

다음편 ▶

=================================================================



  • profile
    이리컴      고기와 기기를 좋아합니다.   아. 소니도 좋아해요. 2021.07.27 19:47
    인덕터와 캐패시터 파트에서 제가 이해한게 맞는지 궁금하네요.
    사각파는 사인파와 코사인파들의 합으로 분해가 될텐데, 이 중 고주파인 성분은 높은 전압 값을 갖고, 저주파인 성분은 낮은 전압 값을 갖게 될 것 같습니다(전기에너지는 전압과 시간이 곱해지는 형태가 되니까요).
    그러면 스위칭 레귤레이터는 인덕터와 캐패시터에 의해서 고주파와 저주파 성분을 제거하고 중간 세기의 전압 값에 중간 정도의 주파수를 갖는 성분만 통과시켜서 전압을 조절하는 역할을 하는건가요?
  • ?
    노예MS호 2021.07.27 20:39
    우선적으로, 전압의 크기 자체는 주파수에 영향을 받지 않습니다. 전력 자체도 마찬가지로 평균값이 0이 되기때문에 반파만을 계산해서 두배를 곱해주는 식으로 계산합니다.(x-y 평면 그래프에서 y축이 0 근처에서 오가는 그래프를 정적분하면 +값과 -값이 존재해서 그냥 정적분하면 값이 이상하게 나오지만 실제 넓이 부분에는 음수가 없어 절대값을 취해야 하는 것과 비슷합니다. 그냥 계산을 하면 전력의 방향이 반대인 부분이 서로를 상쇄시키는 방향으로 계산이 되기 때문에 반파만을 계산해서 두배로 해주는 식으로 계산됩니다.)
    말씀대로 전력에 시간을 곱한 전기에너지의 경우만이 주파수가 클 경우 짧은 시간동안 더 많이 전력이 들어가서 총 전기에너지가 증가한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는 사실과 다릅니다. 왜냐하면 주파수가 높아져도 결국 소자에 대해 한 일을 평균적으로 계산했을때 주파수랑은 별 상관이 없기 때문입니다. 이걸 댓글로 모두 설명하기엔 지면이 길어지니, 일단 평균 전기에너지가 주파수와 상관없어진다는 사실 정도만 기억하시면 되겠습니다. 자세한 해설을 원하신다면 번외글 한번 작성해보도록 할게요.

    그렇기 때문에 고주파성분을 필터하는 이유는 전압을 떨어뜨리는 것이 목적이 아니라 전기적 노이즈를 상쇄시키는게 목적이라 할 수 있습니다. 오디오쪽 파보신분들이라면 모두 공감할 전기노이즈가 사실 이런 전기적 잡음을 말하는건데 이 전기 노이즈라는게 트랜지스터에 공급되는 전원에 포함되어 있으면 이것까지 같이 증폭이 되는 결과를 낳거든요.
    특히 직류전원에 섞여있는 교류 노이즈를 리플(ripple)이라고 하는데, 이게 크게 관측될수록 좋지 않은 전원 장치로 봅니다. 리플이 크게 튀면 순간적이라고 하더라도 기기에 데미지를 줄 수 있거든요.
  • profile
    이리컴      고기와 기기를 좋아합니다.   아. 소니도 좋아해요. 2021.07.27 23:21
    친절한 답변 감사드립니다. 사실 연구하면서 전기적 측정법들을 쓰고 있지만 자세한 것들은 모르고 쓰는게 많아서(펄스가 인가되는 과정에서 회로에서 발생하는 변화 등), 작성해주신 글들이 그런 부분에 있어서 많은 도움이 됐네요. 여유가 되신다면 번외글도 써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 ?
    노예MS호 2021.07.28 05:59
    그럼 우선 제가 이 시리즈를 작성한 이유인 DC 컨버터 편을 전부 작성한 뒤 번외로 교류전기에 대한 기본적인 내용을 다룬 뒤 변압기 내용으로 연재를 마무리지어보도록 하겠습니다. 열렬한 호응 감사합니다 ( _ _ )
  • profile
    title: 야행성미쿠미쿠 2021.07.28 13:44
    "이 결과, 사각파의 고주파성분은 대부분 열로 소모되어버리고, 저주파성분만이 남아 깔끔한 직류의 형태로 부하에 인가되는 결과를 낳습니다."
    리액턴스는 커패시턴스와 인덕턴스를 저항처럼 계산하지만 실제로 다른 에너지의 형태로도 저장하기 때문에 무조건 열로 소모된다는 설명은 틀린것 같습니다.
    인덕터와 커패시터는 자기장과 전기장의 형태로 에너지를 저장하는 소자로도 보니까요.

    플라이휠 다이오드는 flyback과 free wheeling 이 실수로 반반씩 섞인것 같네요!
  • ?
    노예MS호 2021.07.28 19:46
    앗.. 플라이백 다이오드를 플라이휠이라 썼군요 ㅡ0ㅡ;; 수정 완료하였습니다

    리액턴스 측 설명은 말씀하신것처럼 정확히는 자기/전기에너지를 저장했다가 방출을 반복하며 에너지가 오가는 도중에 손실이 발생하는 것이며 때문에 저항에서 발생하는 전력소모인 유효전력과 별도로 무효전력이라는 이름을 붙인다는 설명이 정석이죠. 그런데 이런 부분까지 자세하게 다루면 글이 너무 길어질까봐 생략을 한다고 했는데 너무 심하게 했군요. 이 부분도 시간날때 정확히 수정해야겠습니다.
  • profile
    title: 야행성미쿠미쿠 2021.07.28 21:37
    넵 감사합니다.
    전기장과 자기장의 형태로 저장하는 작용을 통해 전압을 변환하는거라
    열로만 소모되면 스위칭 레귤레이터가 갖는 중요한 장점인 (열로만 소모하는)리니어 방식에 비해
    효율이 높다는 점이 없어져 버리니 중요한 부분이라고 생각해서 말씀 드렸습니다~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1. No Image

    삼성 갤럭시 버즈 2의 언박싱 영상 등장

    삼성 갤럭시 버즈 2의 언박싱 영상이 나왔습니다. 이쯤 되면 몇몇 직원이나 관련자의 유출 문제가 아닌 것 같네요. 여기에선 갤럭시 웨어러블 앱의 설정과 페어링 모드 전환도 볼 수 있습니다.
    Date2021.08.07 소식 By낄낄 Reply0 Views476
    Read More
  2. [계산기/잡담] CASIO fx-9860G의 버그?

      실 기기 이것저것 만지다 이상해서 에뮬레이터로 확인했는데도 똑같네요. OS 버전은 둘 모두 01.03.0000입니다.
    Date2021.08.06 일반 By임시닉네임 Reply3 Views597 file
    Read More
  3. 갤럭시 버즈 2 전체 스펙 유출

    갤럭시 버즈 2의 전체 스펙이 유출됐습니다. 블루투스 5.2 61mAh 배터리 케이스 배터리 472mAh 광택 마감 앰비언트 사운드,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마이크 3개 노캔 쓰고 18시간(이어폰 5시간, 케이스 13시간) 노캔 안 쓰고 28시간(이어폰 ...
    Date2021.08.04 소식 By낄낄 Reply9 Views1078 file
    Read More
  4. No Image

    질문) 09년식 투싼의 에어컨 컨트롤러 고장?

    어머니 차가 09년식 투싼의 에어컨이 말썽입니다...   에어컨 버튼 모여있는 패널 중에 정상 작동하는 버튼이 거의 없습니다...   온도제어, 풍량, 흡기 버튼 등등 거의 다 작동하지 않습니다... 물론 온도센서도 고장났는지 이 날씨에 영...
    Date2021.08.04 질문 Bytitle: 민트초코헤으응 Reply10 Views597
    Read More
  5. No Image

    인터넷에 퍼진 이상한 자동차 상식?(수정)

    인터넷상의 고급유 vs 일반유 논쟁은 아직도 불이 잘타는 떡밥 중 하나지만, 이상한 명제가 떠돕니다. 여기가 자동차 사이트는 아니지만 구글이 로봇을 잘 돌리므로 한번 적어봅니다. <고급유 일반유 번갈아 넣으면 안좋다> 굳이 논박할 ...
    Date2021.08.03 일반 Bytitle: 가난한SOCOM Reply33 Views1695
    Read More
  6. 텍사스 인스투르먼트, 이번엔 TI-84에 파이썬을 직접 심어서 내놔

          가을 즈음에 계산기 회사에서 파이썬을 실행할수 있는 계산기를 내놓는다네요.   어떤 파이썬 버전이 들어갈지는 모르겠습니다만... 계산기 회사가 작정했군요.   (뭐 계산기만 만든게 아니지만... 인텔에게 로열티 받아먹고(최초...
    Date2021.08.02 소식 By책읽는달팽 Reply8 Views1358 file
    Read More
  7. No Image

    어댑터 여러개를 하나로 대체할수 있는 물건이 있을까요?

    이걸 뭐라고 해야하나....     어댑터를 이용해서 DC 12V나 DC 5V 같은 입력을 받는 동그란? 단자가 있지 않습니까... 노트북도 동그란거고 암튼...     이게 한두개면 모르겠는데 써야할 게 세개쯤을 넘어가게 되면 콘센트 확보가 일이더...
    Date2021.08.02 질문 Bytitle: 고양이자칭 Reply15 Views830
    Read More
  8. SKT 멤버십 개편안 변경

      SKT에서 적립형 멤버십으로 변경한다고 예고했었지만 고객의 의견을 수렴하여 적립형과 기존의 즉시 할인형 멤버십 중에서 원하는 방식을 직접 고를 수 있도록 개편한다고 합니다. 변경된 멤버십 프로그램은 4분기 중에 선보인다고 합...
    Date2021.07.29 소식 ByDecAF Reply9 Views1444 file
    Read More
  9. 애플, 에어태그에 쓴 맛이 코팅된 배터리를 쓰지 말라고 경고

    단추형 건전지는 크기가 작아 아이들이 삼킬 수 있습니다. 그래서 일부 건전지 제조사들은 건전지가 쓴 맛을 내도록 표면을 코팅해서 출시합니다. 하지만 애플은 에어태그의 배터리 교체 안내 문서에서 '쓴 맛이 나도록 코팅된 CR203...
    Date2021.07.29 소식 By낄낄 Reply11 Views1661 file
    Read More
  10. Bang & Olufsen의 첫 ANC TWS 인 Beoplay EQ 발표

        이름 : Beoplay EQ   판매일 : 7월 29일   가격 : 39,900 엔   블루투스 버전 : 5.2   코덱 지원 : apdX Adaptive , AAC , SBC   포트 : C타입   무선 충전 지원   E8 후속인지 아님 다른건지 모르겠네요  
    Date2021.07.28 소식 By단또 Reply0 Views747 file
    Read More
  11. Nothing Ear (1)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무선 이어폰 출시

    Nothing의 첫 제품인 Nothing Ear (1)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무선 이어폰이 출시됐습니다. 충전 케이스와 이어폰이 모두 투명 플라스틱입니다. 100% 투명은 아니고 다른 색도 섞여 있지만요. 이어폰 한쪽의 무게는 4.7g, 스피커 채임버 0....
    Date2021.07.28 소식 By낄낄 Reply7 Views1316 file
    Read More
  12. 전력전자의 기본에 관하여 3 : 레귤레이터와 컨버터 1

    이 글은 전기기사 시험을 준비하며 제가 아는것들을 정리하고, 또 이를 통해 전기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들이 도음을 얻을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작성하는 글입니다.   따라서 태클은 언제나 환영하며, 이에 의해 얼마든지 글의 내용...
    Date2021.07.27 일반 By노예MS호 Reply7 Views698 file
    Read More
  13. [보도자료+사견] LG전자, 무선이어폰 신제품 3종 출시

    요약부터 하겠습니다. 금일 공개한 제품은 '톤 프리' 신제품 3 종입니다. 세 제품 모두 ANC 기능 탑재하였으며 상위 두 개 제품은 자외선 살균 기능인 UVnano 기능 탑재하였습니다. 최상위 제품 하나는 플러그 & 와이어리스라는 기능...
    Date2021.07.26 소식 By임시닉네임 Reply10 Views782 file
    Read More
  14. 전력전자의 기본에 관하여 2 : 전압 분배 회로와 전력의 전달 방법

      이 글은 전기기사 시험을 준비하며 제가 아는것들을 정리하고, 또 이를 통해 전기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들이 도음을 얻을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작성하는 글입니다.   따라서 태클은 언제나 환영하며, 이에 의해 얼마든지 글의 내...
    Date2021.07.25 일반 By노예MS호 Reply7 Views1130 file
    Read More
  15. 전력전자의 기본에 관하여 1 : 옴의 법칙과 전압 강하

      이 글은 전기기사 시험을 준비하며 제가 아는것들을 정리하고, 또 이를 통해 전기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들이 도음을 얻을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작성하는 글입니다.   따라서 태클은 언제나 환영하며, 이에 의해 얼마든지 글의 내...
    Date2021.07.25 일반 By노예MS호 Reply16 Views1834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226 Next
/ 226

최근 코멘트 30개

현아이디어
AMD
MSI 코리아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