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리뷰 / 사용기 : 직접 작성한 사용기를 올릴 수 있는 곳입니다. 다른 곳에 중복해서 올렸거나 다른 사이트의 필드테스트, 업체 이벤트 관련 사용기는 홍보 / 필테 게시판에 올려 주세요. 이를 지키지 않을 시 삭제 및 글쓰기를 막습니다.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메인 리뷰 / 구 사용기 게시판 바로가기

DSC08925.jpg

 

현대 키보드의 배열은 좋으나 싫으나 국가 표준에 기반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ANSI-INCITS 154 표준이나, ISO/IEC 9995-2, 우리나라의 KS X 5002 등이 이러한 국가 표준의 예입니다. 여기에서 오른쪽의 숫자 패드를 떼어내면 소위 말하는 텐키리스가 되는 것이고, 하다 못해 포커 배열이라는 이름으로 잘 알려진 60% 배열이나 해피해킹 키보드 배열마저도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일단은 여기에 근본을 두고 있습니다.

 

여기에서 벗어난 키보드 배열을 그래서 변태 배열이라고 부릅니다.

 

변태 배열에는 기본이 되는 국가 표준도 없는 만큼 다양한 형태가 있습니다. 그런 형태 하나하나가 보는 사람들의 관심을 끌기에는 부족함이 없지만, 그 중에서도 오쏘리니어 키보드는 더더욱 호기심의 대상입니다. 쓰는 사람들은 (저를 비롯해서) 오쏘리니어가 그렇게 좋다고 하는데, 이건 정말로 직접 써 보지 않고서는 알 수 없는 것이니까요. 그렇다고 매장에 전시되어 있거나 한 것도 아니고, 사기 쉬운 것도 아니고, 산다고 하더라도 손에 안 맞으면 내보내는 것도 골칫거리가 될 수 있습니다.

 

오쏘리니어 키보드에 대한 전반적인 설명을 하려는 것은 아니고, 그 중 하나인 플레이드라는 키보드의 소개를 해 드릴까 합니다.

 

플레이드는 이런 호기심을 채워 주기에 딱 알맞은 키보드입니다. 키보드를 직접 만든다고 하면 아무리 가격이 저렴하더라고 하더라도 부담이 가지 않을 수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플레이드는 납땜이 쉬운 쓰루홀 소자만을 사용하여 조립할 수 있도록 설계되어 있습니다. 구성도 단촐하게 구성되어 공제가 기준 기판과 소자 등을 모두 포함하여 6만원이 안 되는 가격에 판매가 되었고, 기판과 소자를 별도로 주문한다면 개당 가격은 더 낮아집니다.

 

그래서 오쏘리니어를 써 보고는 싶은데 큰 돈을 들이기에는 부담되는 사람들에게 썩 괜찮은 장난감이 아닐까 싶습니다. (물론 그래도 스위치와 키캡 가격까지 하면 10만원은 가까이 됩니다.)

 

아래는 오늘 조립을 하면서 찍은 사진들입니다. 조립 설명서로 쓸 수 있는 정도는 아니고, 그냥 조립을 기록한 사진 정도라고 보시면 될 듯.

 

DSC08878.jpg

 

공제 구성품은 위와 같습니다. 주 기판, 바닥용 기판, 투명 아크릴 창, 소자 봉투.

 

DSC08880.jpg


소자 봉투의 내용물입니다. 소자 개수는 얼마 안 되는 데다가 전부 쓰루홀 납땜용 소자.

 

왼쪽 위부터 USB 쇼트 방지용 제너 다이오드, 16MHz 크리스탈, 리셋/부트용 택타일 스위치 두 점, USB 데이터 신호용 75옴 저항 둘, 2x3핀 ISP용 헤더, IC 소켓, 디커플링용 필름 캐퍼시터 100nF 둘, 크리스탈용 20pF 필름 캐퍼시터 둘, MCU로 사용될 ATMega328, USB 과전류 보호용 퓨즈, 디커플링용 전해 캐퍼시터 4.7uF, USB Mini B 소켓, USB 데이터 라인 풀업 및 LED용 1.5k 저항 셋, 리셋 신호 풀업용 10k 저항, 적색 및 녹색 LED 각 하나.

 

그리고 키보드 매트릭스 구성용 1N4418 다이오드 50개가 기판에 장착됩니다.

 

DSC08882.jpg

 


기판에 소자를 심을 때는 보통 높이가 낮은 소자부터 높은 소자 순으로 작업합니다. 제 경우에는 조립 설명서의 순서대로 USB쪽의 제너 다이오드부터 작업.

요렇게 이쁘게 각을 맞춰 다리를 굽혀줍니다.

 

DSC08883.jpg


그리고 장착. 무연납을 썼더니 아직 인두가 열을 덜 먹어서 이쁘게 나오지는 않았네요.

다이오드는 극성이 있는 만큼 잘 보고 붙여야 합니다. 이 경우 검은색으로 칠해진 쪽이 사각 패드(>| 기호의 |쪽)로 가는 식.

저는 그나마 작업성 괜찮은 SCS7 무연납을 썼는데, 굳이 무연납을 쓸 필요는 전혀 없습니다. 키보드 기판을 혀로 핥거나 할 것도 아니고...

 

DSC08886.jpg

 


저항도 적절히 붙여줍니다. 색깔을 보고 용량을 맞춰서 붙이면 됨.

R1/R7/R8 자리에 1.5k옴, R2/R3 자리에 데이터 라인용 75옴, R4 자리에 10k옴이 들어갑니다.

R3 납땜 하는 위치랑 D49 제너다이오드 사이 간격이 좁다 보니 다이오드보다 이쪽을 먼저 붙여주는 것이 편할 수 있겠네요.

 

DSC08887.jpg


키보드 매트릭스용 저항을 꼽아줍니다. 마찬가지로 방향을 잘 보고.

나중에 안 사실이지만 매트릭스 자체는 N키 롤오버가 지원되도록 설계되어 있지만 현재 ATMega328용 QMK 펌웨어에서는 지원이 되지 않습니다. 굳이 필요는 없긴 한데...

 

DSC08889.jpg

 


48회 반복. 키 숫자만큼 해 줘야 합니다. 여기가 시간이 제일 오래 걸리는 부분.

저는 이쁘게 하나하나 핀셋으로 각 잡아서 굽혀서 더 오래 걸렸습니다.

 

DSC08890.jpg


크리스탈을 박아줍니다. 납땜은 기판 뒷쪽에서.

 

DSC08891.jpg

 


필름 캐퍼시터들도 박아줍니다. 다리 사이 간격이 좁은 것들은 크리스탈 옆 C1/C2 위치에, 간격이 넓은 것은 C4/C5에.

 

DSC08893.jpg


USB 포트를 달아줍니다. 이 기판에서 제일 난이도가 높은 작업.

 

DSC08894.jpg

 


뒷면을 보시다시피 5개의 USB 핀이 오밀조밀하게 붙어있습니다.

요령이라면 맨 위의 고정용 다리 둘을 먼저 가접해서 수평을 맞춘 후 신호선, 그리고 다시 아래쪽 고정용 다리 순으로 납땜.

저는 수평 잡는 것을 까먹어서 포트가 약간 비뚤어졌습니다.

 

DSC08895.jpg


LED를 박아줍시다. LED도 다이오드인 만큼 극성이 있으니 잘 확인. 다리가 짧은 쪽이 사각 패드로 들어갑니다.

나중에 안 사실이지만 제가 받은 녹색 LED는 불량품이었습니다.

 

DSC08896.jpg

 


LED용 점퍼 패드를 이어 줍시다. J4와 J5.

플럭스를 너무 먹이면 표면장력 때문에라도 두 패드가 잘 안 붙으니 요령껏.

 

DSC08900.jpg


중간에 사진이 한 장 사라진 느낌인데...

 

퓨즈, 전해 캐퍼시터, IC 소켓과 ISP 헤더, 리셋과 부트 스위치를 꼽아 줍니다.

ISP 헤더는 사실 굳이 안 꼽아도 되는데, 구멍이 있는데 남겨놓자니 그건 또 그것대로 아쉬워서...

퓨즈는 저렇게 굽혀줄 수 있도록 공간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전해 캐퍼시터는 극성이 있으니 조심. 짧은 다리가 사각 패드로 들어갑니다.

 

DSC08902.jpg

 


MCU를 소켓에 넣으면 사실 키보드는 다 된 겁니다. USB를 연결해서 테스트.

공제품의 경우 MCU에 이미 부트로더가 입혀져서 나오는데, MCU만 별도로 구했을 경우엔 물론 그런 건 없습니다.

ISP 플래싱을 해야만 하는데, 이것은 음...


부트로더 모드에서 USBasp로 잡히는 것이 확인되면 Zadig으로 libusbK 드라이버를 잡아준 후 QMK로 펌웨어를 입혀 줍니다.

저는 미리 준비해 놓은 키맵을 입혔지만, 굳이 그럴 필요 없이 테스트 용도인 만큼 기본 키맵으로도 충분.

키보드로 인식이 되면 핀셋이나 클립 등으로 각 키가 잘 입력되는지 확인해 봅니다. 아쉽게도 LED를 테스트할 수 있는 방법은 없네요.

 

DSC08904.jpg


기판이 정상적으로 동작하는 것을 확인했으면 스위치를 심어 줍니다. 저는 미리 준비해 놓은 체리 MX 블랙 + TX 스프링 60g을 사용.

보강판이 없는 구조인 만큼 5핀 스위치만 사용 가능합니다. 3핀도 쓸 수야 있는데 수평 맞추기가 쉽지 않아요.

 

DSC08906.jpg

 


처음 보여주는 뒷면. 스위치를 이렇게 다 꼽고 나서 납땜해주면 됩니다.

제일 아랫줄 가운데에는 2u 키도 사용 가능.

 

DSC08909.jpg


납땜을 다 끝내고 하판과 결합한 사진. 결합은 간단하게 나사와 너트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DSC08911.jpg

 

 


키캡까지 씌워주면 완성.

 

일단 달려있는 LED는 동작하도록 하는 부분이 펌웨어에 없어서 직접 짜 주어야 합니다.

이 코드 자체야 그렇게 어려운 코드는 아닌데 문제는 QMK 개발 환경을 셋업해야 하니.

 

그런데 열심히 글을 써놓고 보니 사실 노임 감안하면 플랑크랑 비교해서 그렇게 싼 것도 아니긴 합니다.

주문하면 받는데까지 소모시간이 좀 있어서 그렇지, 플랑크 EOTW면 80불 정도 하고, 정말 저렴하게 간다면 중국에서 JD40같은거를 땡겨오는 것이 더 싸게 먹히겠고...

기판 조립 자체를 재미로 할 사람이라면 꽤 괜찮은 장난감이기는 하네요. 보기에 유니크한 점도 있고.

 



  • profile
    title: 저사양아라 2019.04.18 20:40
    실장후 소자 불량이 나오다니 읽으면서 저도 데미지를 입는것 같습니다.
  • profile
    마커스 2019.04.19 08:09
    다행히 조립은 단순히 나사만 돌리면 되니까 어렵지는 않은데 문제는 저런 LED를 하나만 달랑 구하기가 썩 쉽지는 않다는 게 문제네요.
  • profile
    낄낄 2019.04.19 03:28
    48회 반복을 보는 순간 정신이 혼미해 집니다
  • profile
    마커스 2019.04.19 08:10
    기성품처럼 안티 고스팅 매트릭스를 짠다면 소자 개수는 아낄 수 있겠지만 아무래도 굳이 그렇게 하는 경우는 잘 없죠. 그게 더 좋은 것도 없고... 웬만해서는 키 개수만큼 다이오드를 박는 방향으로...
  • profile
    레인보우슬라임 2019.04.19 10:24
    기판감성 + DIY 감성에 탐이 나는군요
  • profile
    int20h      메인: Intel i7-5960X@4.4GHz, DDR4 2666MHz 128GB RAM, GALAX GTX1080TI 서브: Intel Xeon E5-1620v2@3.7GHz, DDR3 1600MHz 32GB, AMD FirePro D300 2019.04.19 18:12
    어째 게임보이 어드밴스 미크로가 더 눈에 띄는건 뭐죠?
  • profile
    어린잎      낄냥이는 제겁니다! 2019.04.20 01:39
    키보드위에 기판이 보이는게 덕심을 자극하는군요
  • profile
    냐아      (=゚ω゚)ノ 2019.04.20 23:40
    정말 이쁘네요. 더 할 말이 없을 정도에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1. Parrot ANAFI EXTENDED 개봉기

    패럿 공식몰 할인 행사에 네이버 포인트 2% 추가 적립에 월급날이 붙은 덕에 이번에 큰 맘 먹고 1차 월급 전액에 카드 1장을 곁들어서 드디어 꿈에 그리던 패럿 아나피를 구매했습니다..   가격은 91만1500원 재산목록 0호 메인 데탑, 1호...
    Date2019.05.16 사용기 Bytitle: 흑우FactCore Reply20 Views1238 file
    Read More
  2. 알리발 납흡입기

    쓸만한 저렴이를 찾기위해 이번에도 알리에서 제돈주고 하나 줏어와서 리뷰해봅니다.(알리 갱장해엿~!!!!)   땜질하다보면 납을 적절히 제거해줘야 하는데 흡착식 심지를 자주 사용하기는 하지만 기판 홀 사이의 땜을 제거하려면 결국 납...
    Date2019.05.16 사용기 Bytitle: 이과하드매냐 Reply26 Views1873 file
    Read More
  3. AMD 50주년 쿠션 + 마우스패드

    커피 기프티콘을 기대하며 AMD 50주년 이벤트에 응모했었는데! 쿠션 + 마우스패드에 당첨이 되어버린거시에오!     하악! 라이젠 박스테이프!         몰캉몰캉!     크으... 로고를 보니 패드를 깔고 롤하면 티어가 올라갈것만 같아요(?)...
    Date2019.05.14 사용기 Bytitle: 가난한동글동글이 Reply2 Views902 file
    Read More
  4. 알리발 정전식 터치펜 사용기

    수게에 또치님이 올리신 터치펜을 보고 검색을 해보니 정전식 세밀한 터치펜이 있더군요.   원래 블루투스연동이라도 상관없으니 세밀한 입력이 가능한 제품이 있으면 좋겠다 생각하고 있던참이었습니다.   국내에서도 판매중이지만 알리...
    Date2019.05.14 사용기 Bytitle: 이과하드매냐 Reply11 Views1896 file
    Read More
  5. 쿨링의 체급이 다르다. ID-COOLING AURAFLOW X 360

    쿨러를 업그레이드하는 이유는 저마다 다르지만, 업그레이드의 방향은 대체로 비슷합니다. 오버클럭을 하려고, 날이 더워서, 소음을 줄이려고, RGB LED 구경을 위해서 쿨러를 업그레이드합니다. 슬림 PC나 미니 ITX에 맞춰 극단적으로 부...
    Date2019.05.13 메인 리뷰 By낄낄 Reply56 Views2389 file
    Read More
  6. Nspire CX CAS 리뷰: 뭔가가 아쉬운 100%

    Dad says that anyone who can't use an engineering calculator is a cultural illiterate and should not be allowed to vote. Mine is a beauty - a Ti-Nspire CX CAS. -From <Have Space Suit—Will Travel>   아빠는 공학용 계산기를 ...
    Date2019.05.12 사용기 Bytitle: 고삼Veritas Reply23 Views2839 file
    Read More
  7. 어른이 '핫' 노트북,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S340 14IWL

      "까똑!" 오랜만에 친구 여동생이 메시지를 보냈어요. 노트북이 고장나서 새 제품을 알아봐달라는 거였어요. 기존에 썼던 노트북은 한성컴퓨터 ForceRecon U35S(링크). 윈도10부터 오피스랑 이것저것 필요한 걸 깔면서 잘 쓰라고 직접 ...
    Date2019.05.06 사용기 By얄딘 Reply14 Views4242 file
    Read More
  8. 과연 삼성의 ssd에 도전할수 있는가? WD NVME SSD SN750 비교 테스트

    0.들어가는 잡담     최근에 들어 플래시메모리의 가격이 떨어지고,초창기엔 절반에도 못미쳤다던 QLC의 양산이 좀더 순조롭게 돌아가며, NVME모델과 생산량이 증가하면서 NVME모델과 sata모델의 가격차이가 많이 줄었습니다.   제 핸드폰...
    Date2019.05.04 사용기 By고자되기 Reply22 Views5502 file
    Read More
  9. 만만한 쿨러 선택. ID-COOLING SE-224-RGB

    갑작스레 날이 더워졌습니다. 달력을 보니 4월도 이제 끝입니다. 겨울 옷을 세탁소로 보내고 선풍기를 꺼내고 에어컨이 곰팡이가 빌붙진 않았을까 걱정하며 근심을 달래기 위해 게임 한 판 돌렸더니 쿨러 소리가 유독 시끄럽게 느껴집니...
    Date2019.04.29 메인 리뷰 By낄낄 Reply37 Views2209 file
    Read More
  10. 갤럭시 s10e 개봉/사용기

    안녕하세요.  갤9 남은 약정깨고 갤10e로 바꿔온 사람말하는 흑우입니다.   드디어 갤10e 사용기를 올리네요.   어... 본문에 앞서...     전 디자인적으로 가장 마음에 드는 폰을 고르라면 1초도 고민하지 않고 HTC One M7, M8를 고를 사...
    Date2019.04.28 사용기 Bytitle: 흑우슈베아츠 Reply31 Views14246 file
    Read More
  11. 부담 없이 풀 HD 게이밍. MSI 지포스 GTX 1650 벤투스 S OC D5 4GB

    태초에, 그러니까 가상화폐의 고통에서 선량한 게이머들이 벗어날 때 쯤에 RTX가 있었고, 모든 사람들이 레이 트레이싱을 필요로 하진 않았습니다. 아직은 그렇단 말입니다. 언젠가는 그래픽카드와 게임의 필수 소양이 되겠지만(다이렉트...
    Date2019.04.25 메인 리뷰 By낄낄 Reply29 Views1846 file
    Read More
  12. 엄청난 가격 경쟁력. MSI 옵틱스 AG32C 커브드 게이밍 144

    게이밍이란 말이 흔해졌습니다. 게임 전용, 게임 특화, 게임 최적화임을 내세우는 제품들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기본기는 하나도 없지만 그럴싸한 껍데기를 씌워두고 LED 몇 개 박아둔 후 게이밍이랍시고 허세를 부리는 제품 이야기가 아...
    Date2019.04.24 메인 리뷰 By낄낄 Reply32 Views3410 file
    Read More
  13. 배터리 시간으로 본 로지텍 G900/603/602/MX master 2S

    제 마우스 선택 성향은 굉장히 편향되어 있습니다. 그립은 그렇게 신경을 쓰는 편이 아니지만 손이 작고 매크로는 쓰고 버튼은 많아야되고 케이블을 증오하다보니 결국 손이 가는거는 로지텍이 돼 버렸습니다.   결국 로지텍이 주는 편리...
    Date2019.04.22 사용기 Byu Reply12 Views1083 file
    Read More
  14. 의외로 괜찮은데? Razer Naga Trinity

    롱 텀 리뷰를 하고 싶습니다. 사진 촬영부터 포토샵에 테스트까지 마치고 글 쓰기까지 일주일이 채 안 걸리는 그런 거 말고요. 몇 달씩 두고두고 써 가며 스펙에 없었던 의외의 특징을 찾아가는 리뷰를 쓰고 싶습니다. 처음에는 분명 만...
    Date2019.04.21 사용기 By낄낄 Reply33 Views3102 file
    Read More
  15. 플레이드 // 쓰루홀 키보드 키트 조립기

      현대 키보드의 배열은 좋으나 싫으나 국가 표준에 기반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ANSI-INCITS 154 표준이나, ISO/IEC 9995-2, 우리나라의 KS X 5002 등이 이러한 국가 표준의 예입니다. 여기에서 오른쪽의 숫자 패드를 떼어내면 소위 말하...
    Date2019.04.18 사용기 By마커스 Reply8 Views1851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44 Next
/ 44

최근 코멘트 30개

지원아이앤씨
MSI 코리아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