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픔스 https://gigglehd.com/gg/3663237
2018년도 비봉클럽의 해
조회 수 391 댓글 6

이건 어쩌면 언어학의 음운론과 연관지어 볼 문제라고도 생각해요. 통시적으로 접근해야 할 문제라…

 

표준중국어는 네 가지의 성조가 있다고 하죠. 성조 같은 초분절음 요소에는 고저(음의 높낮이), 강약(소리의 강약), 장단(소리의 길이) 등이 있고, 현대 한국어에서는 장단음만 운소로 인정됩니다. 그리고 현재, 한국어에서는 아예 장단마저도 사라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한문 교육에서는 장단음을 반드시 배웁니다. 못해도 준4급부터는 시험에도 나오는 걸로 알고 있어요.

 

당장 발화에서 /ㅔ/랑 /ㅐ/도 구분 못하는 인간들이 수두룩한데 한자어에서 누가 장단음을 따져서 발음하나요? 그저 외우는 수밖에 없습니다.

그나마 쓰기는 영자팔법이라 해서 대부분의 글자는 永을 쓰는 순서와 비슷하다고 해 예외사항만 주의하면 대부분의 한자는 특정 방향으로 그려주면 됩니다. 그런데 한국어 화자로서 이미 사라지고 있는 장단음을 숙지하라는 건 사실상 암기의 영역으로 넘어가게 되죠. 그리고 이 점이 개수는 별로 안 되지만 사람을 짜증나게 만듭니다.

 

더 골때리는 건 몇 글자는 한자어에 따라 장단음이 붙기도 그렇지 않기도 합니다.

예를 들면 정월正月은 [정월]이지만 정직正直은 [정:직] 입니다. 이게 뭐죠? 正月은 평성+입성 조합이지만 正直은 거성+입성 조합이라 그런 걸까요? 빌어먹을 성조는 제가 잘 모르겠고, 한때 근체시 쓴다고 사성에 덤볐다가 피똥쌌던 기억이 있으니 여기까지만 하겠습니다.

 

아무래도 한국어에서 장단음이 관 쳐내고 부활하지 않는 이상, 한자검정에서의 장단음도 현실적으로 빠지는 것이 맞다고 봐요. 그 전에 표준 한국어에서 국어의 운소에는 장단음이 있다는 것부터 개정해야겠지만요.

 

일각에서는 그나마 분별 요소로 작용했던 장단마저 사라져서, 경음화 중에서도 어두경음화가 빠르게 나타나는 현상이 바로 장단음의 부재로 인해 발생한 것이 아닌가? 라고 추측하기도 합니다. 이 주장이 나온 것도 제법 되긴 했네요.

 

아무튼 시험 기간에 주저리주저리 읊어 봅니다. 전 어휘론 마저 공부하러 가야겠네요.


TAG •

  • profile
    슬렌네터      Human is just the biological boot loader for A.I. 2018.10.14 23:51
    에구 화잇팅요 -.-/
  • profile
    title: 용사님까마귀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2018.10.14 23:54
    뭔가 굉장한 말이 훅하고 왔다가 훅하고 나간듯한 기분입니다.

    시험 잘 보시길
  • profile
    title: 공돌이숲속라키      숲속라키입니다 / ikamusume.moe / ika-musume.moe 2018.10.15 00:02
    저도 왜 장단이 교과서에 있나 모르겠네요.

    나이 많은 사람들도 그거 지키는 경우 거의 못 본 것 같은데.
  • profile
    title: AMD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10.15 10:25
    뭐 성문영어나 맨투맨영어 보면 19세기의 낡은 영문법 실어놓은 것과 같은 이치죠.
  • profile
    title: AMD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10.15 10:25
    어문회 시험이군요.. 거긴 국어학계 원로들의 고집이 세죠..
  • profile
    부녀자 2018.10.15 15:32
    그분들이 아직 조선시대에 살아서 그렇습니다.
    사실 한문 교육도 왜 있는지 모르겠어요.
    국어 능력을 위해서라면 한문이 아니라 한자어를 익히기 위한 한자를 가르쳐야 맞는 것 같은데...
    한문 문법 같은 걸 중학교 때 왜 배우는지 모르겠네요
    ps.
    부산 사투리에서 정월正月에서 '정'은 빠르게 떨어지는 소리이고, 정직正直의 '정'은 낮고 긴 소리입니다.
    그리고 "부산, 창원, 울산, 서울"를 전부 다른 성조로 발음 해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벤트 [발표] MSI 용용이 인형 선정 결과 new 낄낄 2019.12.08 0
공지 이벤트 [13일] MSI 용용이 자석을 드립니다 newfile 낄낄 2019.12.08 72
공지 공지사항 "이사 준비할 때 꿀팁" 같은 글은 광고... 14 낄낄 2019.12.03 774
공지 공지사항 [재공지] KT M 모바일 언급하면 즉각 차단 31 file 낄낄 2019.11.19 2133
22110 잡담 자본의 맛 10 낄낄 2018.11.05 598
22109 잡담 리오 우주형 도착 8 file title: AMD호무라 2018.11.05 359
22108 잡담 11.11에 뭘 살지 고민중입니다. 18 뚜찌`zXie 2018.11.05 494
22107 잡담 냥냥이 6 file Crabian 2018.11.05 340
22106 잡담 오늘 사먹은 빵 12 file 아즈텍 2018.11.05 753
22105 잡담 페이스북 페이지 망했어요에서 기글 글을 퍼갔네요 19 title: 고기눈팅만4년째 2018.11.05 942
22104 잡담 불펌...... 9 title: 이과하드매냐 2018.11.05 492
22103 잡담 요즘 아침에 너무 춥습니다 15 shaks 2018.11.05 331
22102 잡담 쓰다보니 점점 업그레이드되는 천체망원경.jpg 19 file 갑충 2018.11.05 899
22101 잡담 어제부로 상꺾인 공군 상병의 몸 만들기 13 쩜치리하 2018.11.04 786
22100 잡담 파워! 14 문워커 2018.11.04 517
22099 볼거리 ThinkPad 동호회가 정모하면 생기는 일.jpg 25 file Mr.10% 2018.11.04 2686
22098 잡담 넷플릭스 일촉즉발 테러리즘 1 file nsys 2018.11.04 855
22097 볼거리 양심적 병역 기피 9 file 프레스핫 2018.11.04 726
22096 잡담 저도 아이폰 사왔습니다 10 file Iris 2018.11.04 490
22095 볼거리 런웨이닭을 배기구에 끼워봅시다. 6 타미타키 2018.11.04 564
22094 볼거리 70년대 우리나라 고등학교 홍보 영상 12 프레스핫 2018.11.04 717
22093 잡담 '후일'하면 뉘앙스가 어떻게 느껴지시나요? 21 타미타키 2018.11.04 358
22092 잡담 드디어 샀네요 2 file 0.1 2018.11.04 287
22091 등산로(장터) 안드로이드 태블릿 (레노버 탭4 10 플러스 64GB) ... file 곧미남 2018.11.04 556
22090 잡담 삼성 모니터 문의 결과... 16 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2018.11.04 486
22089 볼거리 대구 5500원 무한리필 돈가스 21 file title: AMD호무라 2018.11.04 1324
22088 잡담 생존신고 합니다. 10 해군은내사랑 2018.11.04 177
22087 잡담 단점이던게 장점도 될수있나봐요 5 프레스핫 2018.11.04 431
22086 볼거리 초등학생이 된 김두한 2 프레스핫 2018.11.04 798
22085 잡담 최고속 직구(?) 썰 2 title: 가난한AKG-3 2018.11.04 470
22084 잡담 이번 블리즈컨 간단 소감, 다섯 문장 4 file title: 고기노루 2018.11.04 381
22083 볼거리 엉덩국이 말하는 친구의 4단계 3 file title: AMD호무라 2018.11.04 813
22082 볼거리 속초 만석닭각정 위생불량 뉴스 이후... 12 file title: RGB양파구름 2018.11.04 897
22081 잡담 직구하면서 빨리받았던 썰 3 gri. 2018.11.04 63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03 404 405 406 407 408 409 410 411 412 ... 1144 Next
/ 1144

최근 코멘트 30개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