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잡담
2018.08.09 23:31

일본 갑옷이 좀 재미있는게...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https://gigglehd.com/gg/3323038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7797 댓글 15

그 갑옷의 발전 양상이 다른 아시아와는 전혀 다르다는 겁니다. 먼저 조선을 보죠.

25763b6be16d62ca72fda107125163ff.jpg

찰갑. 한국 역사의 시작부터 조선 중기까지 쓰였습니다. 중국도 마찬가지.

download.jpg

사슬갑. 강철 사슬을 마치 옷처럼 엮은 갑옷으로 유라시아와 아프리카까지 안 쓰는 곳이 없었습니다.

c0036507_4d47a63185384.jpg

경번갑. 사슬갑의 단점인 짜르기 공격이나 강력한 타격을 대응하기 위해 철판을 덧댔습니다.

fa03073ae57e4140bbd.png

두정갑. 천옷 안에 철판이 숨어있습니다. 방어력은 서양의 판금갑보다 살짝 모자란 정도이나 유지는 훨신 쉽습니다.

 

중국과 조선의 경우 갑옷이 찰갑과 사슬갑-경번갑-두정갑 테크를 탑니다. 하지만 판금갑까지 발전하지 않았는데 그건 두정갑이 판금갑과 비교해서 방어력은 살짝 낮지만 대신 유지와 보수가 쉬워서 방어력은 좀 높지만 관리가 귀찮은 판금갑과 트레이드 오프가 됬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그 이후는 총과 대포의 시대라서 갑옷이 의미도 없고요.

0cb28a61b2072f31db75be6cd9593e4f58dd52c965bc29e5d717cace3e135b953c5a395d7b1ba0307732e8ce49df50d812cfc9d5c272f919fbd5dd5e99ec62692f6bd3e943ae2db916624f319373abbc.jpg

왼쪽부터 고대부터 전국시대까지 일본 갑옷. 고대의 찰갑에서 통풍과 활동성만 높여갑니다.

1533824391.jpg

전국시대 후반 일본갑옷은 스페인이나 포르투갈 갑옷처럼 변해갑니다. 이 갑옷 주인은 오다 노부나가.

 

그런데 일본 갑옷은 외부와의 교류가 거의 없어서 옛날 찰갑을 계속 개량하다가 16세기부터 서양과 교역하면서 서양식

갑옷을 점차 참조해나가기 시작해서 서양+일본의 특이한 갑옷이 나타나다가 에도 막부가 들어서면서 멈춰 버리죠. 

 

주로 이런 서양식 갑옷은 유럽제인 경우가 많았는데, 이는 일본의 철강기술과 철광석으로는 유럽의 톨레도나 졸링겐 강철만큼 강력한 강철을 만들기 힘들어서였습니다. 그래서 가격과 수입 문제, 그리고 제작의 어려움으로 일본 갑옷을 완전히 평정하지는 못합니다.

 

일본은 보면 역사 발전도 석기시대에서 갑자기 청동기시대를 건너뛰고 철기시대로 바뀌어버리고, 갑옷도 보면 찰갑에서 갑자기 판금갑으로 뛰어건너가는 등(물론 사슬갑이 있긴 했는데 비주류) 재미있어요. 다행인 점은 판금갑으로 완전히 넘어간 후 임진왜란에 처들어오지는 않았다는 점입니다. 17세기까지 동서양 막론하고 판금갑옷을 입은 중기병이나 중보병은 최악의 적이었거든요.

 



  • profile
    title: 폭8야메떼 2018.08.09 23:37
    일본말의 크기가 매우 작은편이여서 중기병운용은 힘들었지 싶습니다...
    그리고 일본 제련기술을 살펴보면 대규모 중기병을 운영할만큼의 판금갑옷을 만들기도 힘들었을껍니다.
    일본은 대부분 사철이여서 그 품질이 매우 떨어지는 편이였죠...
  •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8.09 23:49
    기후와 가격때문에 가죽이나 나무로도 갑옷을 만드는 판이기도 했는걸요...
  • profile
    title: 고양이설아      ShellCat ː 雪雅 - 1st shell 2018.08.10 00:04
    조선 두정갑이 역시... 한 디자인 하죠...크윽...(국뽕이 치사량입니다.)
  •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8.10 15:01
    판금갑과 비교해서 딱히 아쉬운 게 없죠. 그리고 판금갑은 유럽에서만 널리 쓰였기도 하고요.
  • profile
    파팟파파팟      슈슉슈슈슉이 아닙니다. 파팟파파팟 이죠. 2018.08.10 02:24
    듣기로는 일본은 화산활동으로 만들어진 땅이 대부분이라 질좋은 철광이 없었다라고 들었습니다.
    반대로 우리나라에선 철도 잘나오고 금도 많이 나왔다고 하죠.
    지금은 우리나라엔 금광은 없는 수준이라고 하지만
    신라나 백제시대의 금귀금속이 대량으로 나오는 것을 보면 알 수가 있다죠.
    게다가 섬나라라는 특성상 외래와의 교류가 쉽지 않고 일본이 오랜시간동안
    도시국가나 여러 군락으로만 흩어져있다 제대로된 국가로서의 면모를 갖추는데 까지도
    좀 시간이 걸렸다 들었습니다. 최초통일이 도요토미 히데요시가 성공하고
    교토에 수도를 정하면서라고 했던가...? 그랬네요. 그게 16세기였다고 합니다.
  •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8.10 14:52
    일본의 역사를 보면 자신들은 기원전 660년 진무 덴노가 처음 즉위해 나라를 새웠다고 합니다만 기록상으로 서기 3세기 경 무녀 겸 왕인 히미코가 등장해 중국 위니라에 사신단을 파견하고 자신들도 왕과 관료(대부), 노예를 갖춘 어엿한 국가임을 선언합니다. 그리고그 이전부터 해적인지 정규군인지모를 군대가 신라를 못 살게 괴롭혔고요.
    이후 5세기가 되면서 왜5왕이 다시 중국에 사신을 보내는데 그 중 하나인 무(유라쿠 덴노) 시기가 되면 이미 일본 조정은 규슈에서 지금의 사이타마까지 지배하면서 곳곳에 지방관과 군대, 둔창 등의 정부기관을설치합니다. 귀족들도 우지가바네 제도로 통제하기 시작하고요. 이후 7세기에는 쇼토쿠 태자가 관위 12계를 반포하고 다이카 개신을 거치면서 율령까지 나오면서 한반도와 중국과 같은 강력한 중앙집권국가가 나옵니다.
    그게 무너진 건 귀족들이 멋대로 자기땅을 넓혀서 장원을 만들고 그 땅 관리를 위해 사무라이를 고용하면서였죠. 이후 사무라이들이 힘이 세지다가 조정은 장식이 되고 사무라이가 실권을 쥡니다. 하지만 그래도 엄연히 정부는 있었고 단지 봉건제였을 뿐입니다. 님이 아는 도시처럼 쪼개진 시기는 전국시대로 1467년에서 1615년까지 있던 일이고요.
  • profile
    파팟파파팟      슈슉슈슈슉이 아닙니다. 파팟파파팟 이죠. 2018.08.10 18:08
    아... 그렇군요.
    제가 전국시대 전의 고대의 이야기를 빼먹고 말했군요;;
    워낙 일본 16세기의 이후의 역사가 서양권과의 개방적 교류로 크게 발전하면서 혁명수준의 발전이 이루어져서
    그때 역사만 집중적으로 많이 배워서 그런지 반쪽짜리 지식이네요 ㅎㅎ;;
  • profile
    파팟파파팟      슈슉슈슈슉이 아닙니다. 파팟파파팟 이죠. 2018.08.10 02:30
    한 술 더 떠서... 일본도 얘기도 해보자면요...
    일본은 강철의 질도 문제지만 제련기술도 훌륭한 편은 아니었다고 하네요.
    현대에는 워낙 일본문화가 포장되어 좋게 보여지는 면이 많지만 일본도는 생각보단
    저질스러운 품질의 칼이었다고 하네요. 경우에 따라서 잘 휘기도 하고 물러서 날이 잘 나간다고 합니다.
    제일 문제는 일본에서 질 좋은 철이 안나서이기도 하지만 제련기술도 그러했고...
    그래서 만화나 영화에서 나오는 매우 긴 일본도는 실제로는 치장용이었다고 하죠.
    싸움났을 때 그런 장검을 뽑으려 하면 당시 일본인들의 신장으로는 절대 한번에 못뽑는다고 지적하더군요.
    그래서 닌자(암살단)들은 짧고 끝이 뾰족한 직선의 검을 이용했다고 합니다.
  •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8.10 14:55
    일본도가 내구성이 약해 보이는 건 그 시대 평균 기술 탓으로 전쟁에 문제는 없었습니다. 보통 칼날 길이도 50~80cm 정도로 어느 나라 어느 시대 칼과 비교해서 특별할 건 없고, 유난히 길거나 화려한 칼은 장식용이에요. 그리고 일본도가 아예 쓸모 없었다면 굳이 중국과 조선이 일본도와 일본 검술에 대응하려고 노력을 안 했을 거고요.
  • profile
    파팟파파팟      슈슉슈슈슉이 아닙니다. 파팟파파팟 이죠. 2018.08.10 18:14
    넵... 글 쓰다보니 뭔가 폄하하듯 적어졌네요 -ㅅ-;;
    글 쓰고 좀 다시 읽어봐야 하는데 읽지를 않았네요...
    워낙 대중적으로는 과장된 스펙(?)의 일본도가 알려져서 그에 대해 말하다 보니... 그리됐네요.
    예로들면 와패니즈들이 좀... 과장된 걸 좋아하다보니 그런 포장된 영상들이라던가...
  • profile
    title: 공돌이방송 2018.08.10 09:00
    머리급 일본 갑옷은 의전용 뽀대용일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무거운 갑옷 입어봤자 제대로 만든 조총에 맞으면 뚫리거나 큰 충격에 왕창 찌그러져 관짝이 될 것 같아요.
  •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8.10 14:59
    최대한 튀고 이름을 떨쳐야 출세할 수 있어서갑옷이 회려해졌어요.
  • profile
    무식한공병 2018.08.10 22:14
    맨 마지막의 일본 갑옷은 좀 위화감이 드네요. 호무라님..
    저희가 매체에서 흔히 접하던 갑옷은 밑에서 두 번째 사진같은 것들이잖아요
  •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8.10 22:29
    저 갑옷은 단지 크롬빛 색에다가 서양식 망토때문에 유난히 튀어보일 뿐입니다.
    투구는 모리용 투구를 개조했고 흉갑은 판금갑의 그 흉갑이지만 팔과 다리 부분은 전통적인 일본 갑옷이에요.
  • profile
    그레이색이야      어둠은 없고, 무지가 있을 뿐. 2018.08.15 07:40
    뭐.. 글로발파운드리가 혼자 사고치다가 삼숑 12nm 공정 이식받아 해결한 거랑 비슷한 거 아닝가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3969 잡담 LG는 지금 자아분열 중입니다 21 file Gorgeous 2020.04.30 6536
53968 잡담 컴퓨터 프리징의 범인을 잡고보니... 11 file TundraMC 2019.11.02 6521
53967 가격 정보 아마존 할인쿠폰들을 모아봤습니다. 1 file title: 마스크쓴깍지 2019.07.17 6489
53966 볼거리(퍼온거) 군머에서 지잡대를 느낀 한 서울대생.png 56 file title: 귀요미Veritas 2019.11.12 6488
53965 잡담 알리 처음 써보는데.. 역시 물류운송은 우리나라... 26 title: 문과AdorableZ 2017.08.03 6468
53964 잡담 AMD 주식 매도. 11 file title: 마스크쓴노코나 2019.08.23 6462
53963 잡담 엔진오일은 직접 사다가 공임만 주고 하는게 제일... 36 file title: 월급루팡poin_:D 2019.08.31 6431
53962 잡담 rx470언더볼팅 10 file 야메떼 2016.12.01 6423
53961 방구차 이제 라이젠으로 갈아타야 할때가 온건가요? 11 file title: 흑우Pixel 2019.05.17 6421
53960 잡담 신발크기와 발볼크기 23 Koasing 2018.04.22 6421
53959 잡담 온라인뱅킹을 위해 결국 가상PC를 쓰게 되네요. 39 Minny 2016.10.30 6396
53958 등산로(장터) 그래픽카드 2개 판매합니다. 9 file 애플마티니 2019.04.19 6394
53957 볼거리(퍼온거) ?? : 나에게 축구는 살인이다. 5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20.01.07 6369
53956 잡담 30분동안 준비중 8 file 도개주 2018.10.25 6360
53955 잡담 모든 통신사 막혔답니다. 21 title: 마스크쓴카토메구미 2019.02.12 6348
53954 볼거리(퍼온거) (털)요즘 가장 귀여운 동숲 주민 이야기 5 file 부전나비 2020.03.30 6329
53953 잡담 RX 5700XT 쓰면서 짜증나는 점. 30 하루살이 2020.01.05 6301
53952 잡담 인텔 대행사 만나고 왔어요~ 52 file 낄낄 2019.11.26 6299
53951 볼거리(퍼온거) 전기공학vs전자공학.jpg 46 file title: 귀요미Veritas 2019.09.10 6267
53950 볼거리(퍼온거) 일본 여자교도소 썰 만화....JPG 28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9.16 6245
53949 잡담 최근에는 크롬 OS설치가 쉬워졌군요 15 file title: 랩실요정ForGoTTen 2020.05.24 6229
53948 잡담 개인용나스에 중국에서 미친듯이 들어와서 부적 ... 44 file 오버쿨럭커 2020.12.09 6219
53947 잡담 직구 되팔이, 중고 판매 문제 40 OrakiO 2018.05.29 6218
53946 잡담 여러분은 택배 보낼때 수령인 이름 어떻게 하시나요? 26 title: 마스크쓴깍지 2019.09.27 6209
53945 잡담 기어S3 구매 한지 1년쯤 되신분들 배터리 교체 하... 8 title: 마스크쓴키세키 2017.12.18 6200
53944 볼거리(퍼온거) 라이젠 가격 실화냐? 24 file Gorgeous 2020.05.10 6199
53943 잡담 여학생 교복이 상당히 불편한 것이였군요 45 file 부녀자 2017.07.04 6193
53942 잡담 맥은 최고의 윈도우 노트북입니다. 32 file title: 이과무명인사 2020.01.27 6191
53941 잡담 앱 플레이어는 왜 이렇게 중국산 비중이 클까요 ... 21 Rufty 2019.07.23 6144
53940 잡담 (진지) 친구와 우즈베키스탄 여행 다녀왔네요. 11 file 노노봉 2018.05.10 613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806 Next
/ 1806

최근 코멘트 30개
AbsolJu
18:49
동방의빛
18:49
타미타키
18:48
미사토
18:48
임시닉네임
18:38
R.Review
18:38
공탱이
18:34
2048
18:33
dss180
18:32
dss180
18:32
Rufty
18:30
Rufty
18:29
헤으응
18:28
하드매냐
18:27
Unnamed
18:24
BEE3E3
18:22
디렉터즈컷
18:20
디렉터즈컷
18:18
디렉터즈컷
18:18
방송
18:17
오꾸리
18:15
cowper
18:13
BEE3E3
18:12
미사토
18:11
헥사곤윈
18:10
미사토
18:10
유에
18:10
아란제비아
18:04
슈베아츠
18:04
드렁큰개구리
18:04

현아이디어
AMD
MSI 코리아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