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잡담
2019.11.01 18:56

아마존 정말 빠르네요??

profile
조회 수 652 댓글 15

DDB6DE0D-38A6-4F8B-BCFC-42E45D7C86F9.png

10월 27일에 주문한 케이스입니다. 다음주에 받을각오를 하고있었는데 오늘 아침에 도착했네요 ㄷㄷ



  • profile
    무명인사       Just freak out, let it go 2019.11.01 19:28
    아마존은 항상 예상 배송일보다 빨리 보내죠.
    아마존의 빠른 물류유통시스템+전략(?)
  • profile
    GODAMD      10850K+32G+RTX3080+4T+240Hz 2019.11.01 20:48
    요즘 엄청빨라요...
  • ?
    Gorgeous      정말 위대합니다 선생! 2019.11.01 20:49
    아마존 코리아 제발 ㅜㅜ
  • profile
    청염 2019.11.02 10:24
    나오면 무조건 상당한 적자에 1표입니다.

    워낙 한국은 반품제도 악용이 흔한 문화라, 미국처럼 당연한거라서 악용하지 않는 문화가 정착하기 이전에 아마존식 묻지마 반품을 하고 오픈마켓 열어버리면 아마존도 막대한 적자보고, 셀러들이 반품 때문에 죽어날걸요.

    한국은 기본적으로 배달이 빨라서 아마존 프라임도 메리트가 없고, 반품은 적자 덩어리인데다가, 간편한 결제 시스템은 카드사와 정부가 끼어있어서 간편하게 만들면 이곳저곳에서 미칠듯한 테클이 들어올테니 아마존의 메리트가 다 죽어버리는 결과라 저는 가능성 매우매우 낮다고 봅니다.
  • profile
    소망노인복지센터 2019.11.02 10:59
    아마존이 쿠팡 인수한대요
  • ?
    포인트 팡팡! 2019.11.02 10:59
    소망노인복지센터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5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 profile
    청염 2019.11.02 11:29
    근데 아마존이 쿠팡 인수한다고 해서 쿠팡이 아마존처럼 묻지마 반품 지원해주는건 아니니까...

    아직 많은 사람들이 바라는 아마존이 아마존 이름 달고 들어와서 아마존의 서비스가 본격적으로 들어온다고 보긴 힘들것 같습니다.

    무엇보다. 쿠팡 쪽을 인수한다면 아마존 입장에서는 손정의 아저씨를 견제해야할 필요성 같은 것도 있어서... 쿠팡의 인수만으로 아마존이 한국에 본격적으로 들어와서 아마존 서비스를 푼다는 메세지로 받아들이긴 힘들다고 봅니다.

    이랬든 저랬든 일단 아마존 입장에서 한국에서 최소한 묻지마 반품이란 서비스를 구현하는건 다른지역보다도 훨씬 부담가는 것만큼은 분명할거라 봅니다.

    아마존이 진짜 들어올지 안 들어올지는 두고봐야하는거지만 일단, 저는 그 가능성을 굉장히 낮게봐요.

    물론 아마존이 순이익이 조금 남는건 생각 안하고 시장 장악만 노리는 회사인건 알겠지만... 한국 시장에선 아마존처럼 하면 제가 볼때는 순이익이 조금 플러스 남는게 아니라 막대한 손해가 나는 시장이라고 보거든요. 단기간의 큰 손해는 투자라고 하면서 이 꽉 깨물고 들어올수도 있지만, 한국 소비자들은 너무 가성비에는 민감한 시장임에도 불구하고 소비자들은 최상의 서비스를 기대하고, 그러면서 진상은 많다보니 도,소매상입장에서는 지옥이거든요.
  • profile
    소망노인복지센터 2019.11.02 15:00
    장문의 댓글에는 황송하지만 그건 아마존이 해결하거나 당면할 과제라고 생각하네요
  • profile
    청염 2019.11.03 01:24
    어... 음... 그 표현은 “아마존이 한국 들어오는게 확정적일 경우” 라는 전제가 붙어야 적절한 묘사가 되죠. 그 전제를 부정하는게 제 댓글의 요지인데, 왜 아직도 그 전제를 당연하다고 밑바탕에 까시는지 모르겠습니다.

    아마존 입장에서는 한국 안 들어오면 그 문제 해결할 필요도 없고, 당면할 필요도 없습니다.

    쿠팡을 아마존이 인수한다는게 확정적이라도 저는 그 문제 해결이 불가능에 가까우므로
    그냥 아마존이 한국 안들어올거라고 본다고 말한겁니다.

    그 쿠팡 인수마저도 지금 이 시점에서는 카더라에 불과합니다.

    제가 아마존이 한국 들어오기엔 문제가 많으니 안 들어온다는 말을 하는데
    “무조건 들어올거야. 문제 많은건 걔네들이 들어오면 어떻게든 하겠지.” 라고 말하시는 격인데요.
  • profile
    소망노인복지센터 2019.11.03 16:03
    말미의 그런 내용의 확정적이라는 말은 안했습니다. 왜이렇게 논쟁적이신지 모르겠네요.
  • profile
    청염 2019.11.03 18:52
    그 아마존이 한국에 들어온다는 명제를 확정 안 짓는 경우라면 “그건 아마존이 해결하거나 당면할 과제”가 전혀 아니게 되는데 그럼 그 발언을 어떻게 해석하라구요?

    확정적이라고 직접 말을 안했더라도 문맥상에 깔려있는 내용을 이제와서 본인이 부정하십니까?

    다시 생각해보시죠. 아마존이 한국에 안 들어온다면 본인이 단 댓글의 명제가 참이 되는지, 부정이 되는지, 그 중간이 되는지 말이죠.
  • profile
    소망노인복지센터 2019.11.04 10:28
    쿠팡을 인수할거라는 찌라시 정보로 확정적이라고 우리가 이럴 필요까지 있을까요? 아마존 관계자신지 여부는 모르겠지만 저는 제3자 입장에서 어떻게든 잘 서비스되면 좋다는 입장입니다.

    “무조건 들어올거야. 문제 많은건 걔네들이 들어오면 어떻게든 하겠지.” 청염님이 다신 댓글인데요. 저는 그런 논조가 아니거든요. 피곤하시네요.
  • profile
    청염 2019.11.04 13:22
    저도 아마존 관계자 같은거 아닙니다. 제 3자죠.
    근데 저는 "이랬으면 좋겠다." 하는 희망사항을 이야기하고 싶지 않아요.

    저는 냉정한 눈으로 지금 상황을 분석하고, 살피고,
    나아가 우리가 무엇을 할수 있을지 찾자는 관점에 가깝습니다.

    우리나라 지금 상황에 아마존이 못들어와서 개판인 상황이라면
    "아마존아 너희가 들어오면 참 좋겠다" 하는 장밋빛 희망사항을 늘어놓기 보다는
    "아마존이 들어오기에는 이러 이러한 문제가 있으니 못 들어와, (그러니 이런 문제를 우리가 해결하던가, 차라리 아마존 들어오는걸 포기하는게 차라리 낫지)" 라는 관점으로 봅니다.

    자, 그럼 위의 문제들에 대해서 우리가 할수 있는게 뭐가 있을까요?
    아마존의 특장점은 아주 강력한게 3개입니다. 빠른 배송, 관대한 반품 서비스, 간편한 결제 시스템.

    근데 한국은 이미 배송이 상당히 빠른게 기본이라 아마존 급의 속도는 큰 변화가 아니니 일단 넘어가도 됩니다.

    가장 중요하다고 할수 있는 부분은 반품 정책인데, 정착을 위해서 반품 악용을 나부터 하지 말고, 이런 행동을 배척하는 문화를 만들어가는걸 생각할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서 고가 이어폰 교환받겠답시고 보증기간 끝나갈때 일부러 고장 내트리고 교환받는 방법을 커뮤니티에다가 퍼트리질 말아야죠.

    그 외에도 간편한 결제를 위해서 말아먹을 신용카드 결제 과정에 들어가는 문제들의 법안 개정에 큰 지지를 하는 것도 방법이겠죠.

    이런 문제들은 오랜 시간이 걸리는 문제이지만 이러한 분위기를 차분히 만들어나가야지 나중에 아마존이 들어오던 말던, 국내에서도 아마존 벤치마킹한 업체 비슷한게 만들어지던 말던 할수 있을겁니다.

    제가 이런 상황에서 최종적으로 말하고 싶은건 정답은 결국 두개라는 말입니다.

    첫번째는 아마존 들어오는걸 아예 처음부터 포기하던지,
    두번째는 포기하지 말고 긴 노력을 들여서 하나 하나 바꿔나가는 걸 진행하던지.

    근데 지금 말씀하시는건 그 둘 중 하나도 아니에요. 말씀하신 내용 종합해서 정리하면 이렇게 들려요.

    "아마존아 한국 시장이 헬이지만 그래도 제발 들어왔으면 좋겠어. 어? 근데 쿠팡 인수 카더라 떴네? 쿠팡이 적자가 너무 심해서 팔지도 모른다고? 살수 있는 사람은 아마존 밖에 없네? (아마존은 쿠팡 사겠다는 의향을 밝힌 적은 없지만) 사서 한국 들어올지도 몰라" 라는 내용이 됩니다.

    구매자가 사겠다는 의향을 비친적도 없는데 판매자의 입장상 팔려고 할 것 같다고 설래발치는 상황입니다. 아무리 쿠팡이 하는 짓이 아마존이 하는것과 비슷해보인다고 하더라도 적자도 와장창에, 한국 시장의 문제도 산더미인 이 상황에서 쿠팡이 진짜 팔릴 가능성이 얼마나 높겠습니까? 인수도 아직 갈길이 한참 먼 이야기입니다.

    근데 이걸 이야기하면서 아마존 한국에 들어오면 좋겠다.... 라구요?

    그건 그냥 누워서 나무에서 사과가 자기 입으로 떨어지길 바라는것으로 보입니다.
    혼자서 그런 꿈 꾸시는건 좋은데, 제 댓글에 그런 장밋빛 꿈에 젖은 내용을 다시면 제가 뭐라고 답합니까?

    제가 그 나무를 보니까 사과가 전혀 떨어질거 같지 않습니다.
    그래서 그 나무 옆에 같이 누워서 입 벌릴 생각이 없다는 걸 말하고 싶었던겁니다.

    아마존 한국 들어오면 꿀이죠. 저도 좋아요. 근데 지금 이 시점에서, 그 가능성은 아주 낮을거 같고,
    그 가능성을 높이고 싶으면 우리나라 소비자 문화를 최대한 빠르게 개선해나가야합니다.
  • profile
    소망노인복지센터 2019.11.04 14:28
    알았습니다 좋은 사고방식 배울점이 많습니다 괜히 저때문에 수고 많으시네요
    저는 그런 논리로 생각한적이 없다는데도 아마존에게 피해 끼치는 사람으로 이해 하시는지 모르겠습니다만
    저 또한도 아마존이 따져봤을때 여의치 않다면 당연히 현 시스템대로 가는 편이 좋다 생각합니다 쿠팡은 거품 낀게 너무 많거든요 알리바바나 아마존이 뭉치면 몰라도 한국은 계륵 맞아요
  • profile
    title: 오타쿠poin_:D 2019.11.02 11:34
    그거 헬적화 된게 옥션 G마켓입니다.. 이베이 가 둘다 가지고 있는것들이죠,

    그냥 지금 그대로가 나은거 같습니다..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719 잡담 다시 pfSense를 사용할까 생각중입니다 2 title: 고양이(삭제예정)인민에어 2019.05.26 609
39718 잡담 전 모든 전자기기들 생각할때마다 신기해요 12 콩웰치스 2019.02.26 609
39717 퍼온글 가성비 콜라 추천합니다 13 file Gorgeous 2020.06.14 609
39716 잡담 i7-8086K 경품 건으로 메일 받으신분이 계십니까? 15 file potakol 2018.07.09 609
39715 잡담 반다이 피규어는 정말 싸요. 7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8.09.02 609
39714 잡담 농촌진흥청에 수박 모자이크병에 대해서 물어봤더... 10 Cluster 2017.07.28 609
39713 퍼온글 오늘은 운전을 조심해야 되는 날이라고 하네요. 9 file 동방의빛 2022.08.22 609
39712 잡담 KT LTE장비는 시도때도없이 먹통인가보군요,,, 8 file Minny 2020.11.02 609
39711 잡담 플루이드모션 좋네요 4 title: 흑우Koasing 2021.01.23 609
39710 잡담 램값이 비싸군요...흑 9 동전삼춘 2017.02.03 609
39709 잡담 사과는 하네요 4 file Retribute 2021.06.07 609
39708 퍼온글 말 그대로 새차 (2MB) 6 file 프레스핫 2018.02.04 609
39707 잡담 그냥 샀습니다. 25 file Retribute 2020.10.19 609
39706 퍼온글 금괴 11억어치 밀반입 11 file 슬렌네터 2017.11.27 609
39705 잡담 삼성 무선충전 듀오 만족스럽네요 10 file Blackbot 2022.12.04 609
39704 잡담 랩터레이크 가격 공개 8 file title: 오타쿠360ghz 2022.09.27 609
39703 잡담 전기장판같은(?) 재질의 장판을 뭐라고 부를까요 5 file Mannaz 2022.01.08 609
39702 잡담 의자를 샀습니다. 5 file Sin라면 2022.02.21 609
39701 잡담 한국에 오면 좀 갑갑해요 12 낄낄 2017.10.07 609
39700 잡담 [코인주의] 리또속이라고 들었던 리플 대단하네요. 13 file title: 애플미야™ 2017.12.29 609
39699 퍼온글 소녀전선 애니 근황 5 file title: 헤으응(삭제예정)TundraMC 2020.12.04 609
39698 장터 R5-3600, i7-4790, R5-5600X, B450m, H97, B550 상점 4 file title: 민트초코쿤달리니 2022.08.07 609
39697 잡담 프로그래밍 교수의 명언 22 타미타키 2017.10.08 609
39696 잡담 교수의 실험조작 때문에 수십억원대의 소송에 휘... 27 세상나래 2016.07.18 609
39695 잡담 AMD XConnect™ 5 file title: 헤으응(삭제예정)TundraMC 2020.02.01 609
39694 잡담 6700XT 성능은 공식발표끼리 비교해보면 되지요. 9 file 동방의빛 2021.03.11 609
39693 퍼온글 요즘 눈독들이는 모니터 5 file Semantics 2021.01.06 609
39692 잡담 잠시후 기글이 죽겠네여 15 title: 월급루팡카토메구미 2021.07.08 609
39691 잡담 신용도가 올랐네요 11 title: 공돌이(삭제예정)Centrair 2016.10.08 609
39690 장터 (끌올) 이거슨 삼성공책. ren. 2019.01.29 60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059 1060 1061 1062 1063 1064 1065 1066 1067 1068 ... 2387 Next
/ 2387

최근 코멘트 30개
카오스
00:36
세상
00:36
Kanyy
00:33
Kanyy
00:28
Kanyy
00:26
포인트 팡팡!
00:18
가우스군
00:18
니아옹이
00:02
니아옹이
23:59
白夜2ndT
23:59
白夜2ndT
23:58
검은숲
23:57
SUNBI
23:55
니아옹이
23:54
0.1
23:54
가지
23:49
임시닉네임
23:28
까마귀
23:28
까마귀
23:27
디렉터즈컷
23:25
MA징가
23:21
임시닉네임
23:20
MA징가
23:20
MA징가
23:18
임시닉네임
23:14
임시닉네임
23:02
니아옹이
23:02
Adora27
23:00
이유제
22:59
큐비트
22:58

더함 Ultra High Speed HDMI v2.1 케이블 (3m)
MSI 코리아
AMD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