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제대로 된 사진 없습니다. 벤치 점수나 디자인 같은 거야 2017년에 다 아는 거잖아요.

 

 

KakaoTalk_20170301_185133232.jpg

 

 

정확히는 사용기라기보단 2년 반 간의 사용 종료기입니다. 내일 개강한 후 그 다음날 휴대폰을 바꾸거든요.

그래서 지금 이 시점에 정리도 할 겸 작별인사로서 글을 쓰면 객관적이고 좋겠다 싶어 잡설 좀 풉니다.

 

엑스페리아 Z3 컴팩트는 2014년에 출시한 폰입니다.

스펙은 Z3랑 거의 같지만 램이 2GB, 해상도가 720p고 배터리도 약간 줄었습니다.

그래도 출시할 때는 4.6인치에 이런 스펙은 구세주였죠.

갤럭시 노트 4가 나올 때였는데 지금이나 예나 스마트폰 제조사들은 작은 폰에 별 관심이 없잖습니까.

지금은 소니도 XC라는 요상한 거나 내놓다 보니 저도 작은 폰을 언제까지나 붙잡고 있을 순 없어졌네요. 슬픕니다.

 

얘가 왕년에는(카악~) 화면 켜짐 7시간은 그냥 가는 배터리 깡패였고,

스냅드래곤 801에 720p였으니 온스크린 벤치도 당연히 무지막지했습니다.

발열도 같은 800인 G2랑 비교하면 별로 없고요.

 

방수도 그땐 지원하는 휴대폰이 소니 빼면 갤럭시 S5밖에 없었고, 카메라도 화소빨인지 소니 이름 치고 못 볼 정도는 아니었고요.

720p지만 화면 밝기는 요즘 아이폰하고 엇비슷합니다. 출시 당시엔 화면 밝기로 엑스페리아가 1위를 찍었던 것 같아요.

 

듀얼심은 아니지만 온갖 통신사도 지원하고, 마이크로 SD 슬롯도 무탈하십니다.

살 땐 당연했는데 S6가 나오면서 장점이 되었습니다.

 

노캔 이어폰 괜찮습니다. 소리는 당연히 별로지만 지하철 타고 다닐 때는 유용했어요.

MDR NC750이라고 후속 이어폰이 나왔던데 걔도 지원합니다. 써 보진 않았어요.

 

또 소니폰+민트색이라 어그로도 많이 끕니다. 장점인지 단점인지 모르겠지만.

항상 듣는 말이 소니가 폰도 만들어? 하니까 매크로성 답변을 생각해서 들고 다니시는게 좋습니다.

제 친구는 이거 케이스 씌운 거 아니냐고...

 

그리고 여러 저가형 폰에서 볼 수 있는 기본기가 안 되었다는 느낌이 없습니다.

터치 칼 같이 받고, 센서 쳐낸 것 없고, 뭐 그런 것 들이요.

과연 그런 게 있기나 할까 싶었는데 2017년에도 그거 안 된 폰들 많던데요.

 

 

2년이 넘은 지금은 어떻냐.

 

배터리는 줄었습니다.

액정을 간 뒤에 초기화를 딱 한번 하고 썼는데 이젠 LTE에서 화면켜짐 4시간 정도 가면 거의 죽습니다.

용량을 확인하면 2400mAh정도 남았으니 심각하게 많이 단 편은 아닌데 그래도 많이 가진 않습니다.

대충 요즘 하이엔드 폰들 배터리랑 비슷한 수준까지 줄어들었습니다.

스태미너 모드도 어디로 증발. 예전 스태미너 모드랑 지금 스태미너 모드랑 좀 다릅니다.

 

성능은 스냅드래곤 801이 아무리 좋아도 젊은 650보다 아랩니다.

쓸 수도 있고 실제로 성능이 많이 부족하다는 생각은 안 들지만 다른 폰보다 여기저기서 느리다는건 확실합니다.

램도 2GB니까 리프레시가 있고.

 

내구성은 별롭니다.

방수 플랩은 1년 쯤 전에 진작 고무 씰링이 나가서 덜렁거렸고, 몇달 전부턴 막 빠져서 중간에 일본 간 사이에 잃어버렸습니다.

화면도 평범한 수준으로 튼튼하지만 교체 비용은 드럽게 비쌉니다.

XZ 화면 교체 비용이 10만원 초반이니까 차라리 그걸 깨세요.

 

뒷판도 유리라 제가 자전거 타다가 데꿀데꿀 굴렀는데 그 때 제 뼈랑 폰 뒷판이 같이 아작났습니다. 그런데 그 때 화면은 멀쩡한게 유머.

이어폰 잭 내구성은 최악입니다. 제가 자가수리를 2번 하게 될 거라곤 생각도 못했습니다.

파워 버튼 플렉스도 어찌 된 영문인지 교체했더니 진동이 안 와요. 그거 때문에 미밴드를 샀는데 사촌 동생이 돚거해갔..

 

마그네틱은 별로. 방수 때문에 넣은 거 같은데 괜히 빠진 게 아닌 듯 합니다.

소니 정품 독에선 케이스 씌우면 안 들어가고, 넣었다 뺄 때 마다 몇몇 앱들을 다시 로딩합니다.

 

16GB 기본용량은 애플이고 소니고 가릴 거 없이 정신나간 짓 맞습니다.

외장메모리 있으니 망정이지 이거 없었으면 진작에 갈았습니다. 시도때도 없이 스토리지 85% 찼네 95% 찼네 하는 알림 떠요.

 

스피커도 좀 별로고, 이어폰으로 듣는 소리도 좀 작고. 애플 인이어 헤드폰 리모콘도 안 되고. (안드로이드는 다 안 된다고 합니다만.)

그리고 이해가 안 되는 것 중 하나. 

음악을 듣다가 갑자기 소리가 작아져서 보면 청력 보호를 위해서 작게 들으라고 잔소리까지 합니다.

그건 주인을 사랑하는 고운 마음씨를 가진 폰이구나 하고 넘기면 좋겠는데 이게 계속 떠요.

한달에 두어번은 보는데, 다시 보지 않음이 안 됩니다. 부모님의 마음까지 가질 필요는 없는데.

 

이젠 소프트웨어 지원도 끊겼습니다. XDA는 답을 찾았겠지만 저는 귀찮아서 냅두고 있습니다.

누가 없습니다.

 

직접 휴대폰 뒷판을 많이 따 봐서 느낀 거지만 얘 설계도 참 요상합니다.

삼성이나 애플에서는 안 하는 플라스틱 쪼가리를 구석구석 박아놓는 짓을 잘도 아크로바틱하게 했는데, 이런 기행을 펼치고도 배터리가 이만큼 들어간 게 용할 따름.

그거 덕분인지 메인보드는 절대 고장이 안 났습니다만 분해조차 매우 골때립니다.

최신 소니폰은 이 짓을 더 다이나믹하게 하니까 단점이 아닌가...?

 

NFC 교통카드 안 됩니다. 무슨 약을 했는지는 몰라도 한국 NFC는 되는 게 없다고 보시면 됩니다.

안드로이드 빔이나 NFC 태그는 잘 되는 걸로 봐서 티머니가 개새X인걸로.

4.4까진 선불카드는 되었다는 기록이 있는데 그 이후 버전은 안 되나 봅니다.

트윅으로 뚫을 순 있다는데 삼엘 폰들은 그런 거 없이 된다는 데서 이미 단점 맞습니다.

 

 

요약하면 2년 반을 함께한 기기인데 만족스러웠습니다.

여러 단점에도 불구하고 2014년에 나온 유일한 컴팩트 하이엔드폰이었으니, 저는 그때로 돌아가도 얘를 예약구매 할 겁니다.

다만 추천은 좀. 자가수리도 각오하고 써야 되는 폰이고, 악세사리는 해외를 보는 게 빠르고, 이것저것 한국에서 지원 안 하는 서비스도 있고요.

이곳저곳 깨지고 금가서 어디다 팔기도 뭐하니,

나중에 이 할비가 고등학생 때 말이다~하는 소리를 하기 위해 집에 고이 모셔두어야겠어요.

 

 

 

 

 

그래서 다음 폰은 뭐냐고요?

 

XZ요.

 

 

 

 

 

 

 

.

 

 

 

 

 



  • profile
    네모난지구      시급 1만원의 그날까지~ 2017.03.01 19:03
    조오금 크지만 갤럭시 알파도 있지요

    나올땐 아이폰의 아류다 했는데 시간이 흐르니
    더이상 삼성은 이것보다 작은 고성능폰를 만들지
    않아요

    아이폰 se도 써봤지만 iOS는 흐음...
  • profile
    마아유      흑우 2017.03.01 19:04
    알파도 고민했는데 배터리가 너무 심각하더라구요. 암만 최적화 어쩌고 해도 절대용량 차이가 너무 나니 그냥 Z3C로 왔어요.
    만져보니 얇고 가볍긴 하더라구요.
  • profile
    네모난지구      시급 1만원의 그날까지~ 2017.03.01 19:06
    대신 알파는 착탈식이였죠 그때만해도
    착탈식 선호하는 사람이 많았으니
    트렌드를 얼추 따라간듯은 합니다만
    요즘은 영...
    소니 아직도 콤팩트시리즈 내놓지 않나요?
    Z5까진 본거 같은데
  • profile
    마아유      흑우 2017.03.01 19:08
    갤3을 쓰고 착탈식이더라도 일단 용량이 딸리면 의미가 없다는 걸 뼈저리게 느꼈습니다 ㅡㅜ
  • profile
    케닌      모질라 불여우 2017.03.01 19:49
    작년에 나온 X 컴팩트가 있는데 이게 XZ의 컴팩트가 아니라 X의 컴팩트여서 타겟 과 성능 모두 플래그십 스펙은 아닙니다. (스냅 650이라던가...방수도 미지원)
  • profile
    마아유      흑우 2017.03.01 19:50
    말씀하신 이유도 있고 상하 베젤이 대칭이 아니라 보자마자 제했음다.
  • profile
    케닌      모질라 불여우 2017.03.01 19:52
    눈여겨 못 본 부분이라서 몰랐는데 정말 그렇네요. 하단이 훨씬 길게 되어있네요..? 뭐지;
  • profile
    단풍이      愛する霊夢 이 대학생은 "연약" 합니다 IBM ThinkPad W530 i7-3840QM RAM 1... 2017.03.01 21:07
    아아...쏘-니마저도 4인치 중후반의 플래그쉽급 휴대폰을 Z5c이후로 포기한걸 보고 탄식했습니다...
    갤3티이->갤오광으로 넘어왔는데 화면 0.몇인치 커지고 가로조금 커지고 세로조금커졌다고 한손으로 쓰기엔 무거운데다 크기까지;;
    그 뒤로 다음폰은 소니의 컴팩트라인업이다! 라고 맘속엔 정해두었는데...Xc는 보급형? 중급형?스펙이더군요...
    스냅드래곤 810을 4.6인치 스마트폰에 때려박던 패기는 어디간건지...아쉽습니다ㅠㅠ
  • profile
    마아유      흑우 2017.03.01 21:56
    그러게요. 성능 자체는 810 달린 Z5 시리즈나 XC나 비슷한 수준이라지만 기분이 나쁘죠.
    저도 그냥 포기하고 큰 폰 한번 잡아나 보자 싶어서 XZ를 샀어요.
  • profile
    늘푸른해리      히후미 귀여워요 히후미 2017.03.01 22:48
    지금도 현역으로 굴리고 있습니다. 저도 뒷판은 아작났는데 화면은 멀쩡합니다(...)
    못굴리는 게임 없고 아직 배터리도 쓸만하니 용량경고 빼면 저도 만족스럽네요.
    이런 플래그십급 소형폰이 더이상 안나오니 다음에는 확 XZP로 가버릴까 싶네요.
  • profile
    마아유      흑우 2017.03.01 23:24
    저도 XZP 보고 이건 사야돼 했는데 5월 출시더라고요.
    당장 내일부터 개강이라 그걸 기다릴 순 없으니 급하게 쓸 폰 하나 마련하느라 XZ로 넘어가게 되었슴다 ㅜㅜ
  • profile
    trueonot 2017.03.02 09:11
    소니는 감성이죠. ^^;

    전 Z 부터 해외구매해서 쓰기 시작하는데..
    이것저것 불편해서...폰 교체시기에는 면밀한 검토를 다시 합니다만..


    Z, Z1, Z3, ZX 네요.(그 앞에 x1, ray 등은.... 쳐주지도 않고. ㅋㅋ)

    아마... 다음 폰도.....


    X든 Z든 Y든 Xperia 로 시작할 거 같아요.

    매출이 줄어든다니.. 좀 걱정이 됩니다. ^^;


    엑페 쓰시던 분들은.. 못 벗어나더군요.. 여기도 몇분 계신걸로.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벤트 [발표] ID-COOLING PINKFLOW 240 쿨러 2 new 낄낄 2020.01.26 80
공지 공지사항 서명 출력 글자수 제한 14 낄낄 2020.01.11 973
7798 잡담 뉴아패로 기글을! 21 file title: 명사수넥부심 2017.04.20 266
7797 잡담 선물을 받았는데 8 file 냐아 2017.04.20 193
7796 가격 정보 [부산] 파블로 피카소展 15%할인. 1 title: 하와와선라이즈 2017.04.20 223
7795 등산로(장터) MSI GS30 + 게이밍독 / RX480 8GB 니트로(거래완... 11 file 하루살이 2017.04.20 439
7794 잡담 요새 근황 12 멘탈적분 2017.04.20 245
7793 잡담 집에가자 우쭈쭈 12 file 슈크림 2017.04.20 207
7792 잡담 힘드네요. 4 픔스 2017.04.20 324
7791 등산로(장터) (완료)알텍랜싱 MX5020 스피커 판매합니다. 3 file title: 하와와선라이즈 2017.04.20 374
7790 잡담 하*미트라는 고기뷔페가 너무 좋습니다 10 폴짝쥐 2017.04.20 420
7789 잡담 컴업글은 끝이 없는것 같습니다. 13 슈베아츠 2017.04.20 287
7788 잡담 낄댄님이 수식어를 주셨군요.. 5 int20h 2017.04.20 234
7787 잡담 간만에 앨범 구입 5 file quadro_dcc 2017.04.20 167
7786 잡담 명기는 명기일 뿐이네요. title: 하와와선라이즈 2017.04.20 428
7785 잡담 문자로 게임쿠폰 받으신 분들 사용하신 분 계신가요? 3 문어땅콩 2017.04.20 189
7784 가격 정보 [Amazon] EVGA 280 Liquid CPU Cooler ($99.99/ $... 6 title: 가난한AKG-3 2017.04.20 274
7783 잡담 SOYO M/B가 아직 나오네요? 7 file 훅크선장 2017.04.20 365
7782 볼거리 고양이가 밥 먹는 방법.avi 7 낄낄 2017.04.20 424
7781 잡담 구글 15기가 용량이 다 찼군요... 4 mnchild 2017.04.20 481
7780 이벤트 [발표] 7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와 함께하는 퀴... 24 file 낄낄 2017.04.20 494
7779 잡담 촌놈 된거 같아요 12 쥬신제국 2017.04.20 313
7778 잡담 오늘의 큰 지름 12 file KSP공돌이 2017.04.20 478
7777 잡담 아 EMP라는게 실존하는 거였군요! 7 Brillo 2017.04.20 409
7776 잡담 오늘의 크로스핏 11 file title: 어른이celinger 2017.04.20 387
7775 잡담 소니가 미쳤어요!! 26 file 슈크림 2017.04.20 718
7774 잡담 시노부님의 B85M-D3H나눔! 입니다만 ...! (절망) 16 file 류체 2017.04.19 287
7773 잡담 로지텍이 비싼이유가 있네요 15 file yamsengyi 2017.04.19 1036
7772 잡담 드라마틱한 변화를 가져오는 다이어트 중 입니다. 20 미스터빈 2017.04.19 315
7771 가격 정보 지마켓 슈퍼 브랜드딜-오버워치 4 title: 17세TundraMC 2017.04.19 450
7770 등산로(장터) [판매완료] (키보드팔림) 키보드 하나, 장패드 하... 2 우워어어어어 2017.04.19 361
7769 잡담 디지털 회로실험시간에 실험하다가.... 34 file title: 가난한BlooShak 2017.04.19 46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35 936 937 938 939 940 941 942 943 944 ... 1199 Next
/ 1199

최근 코멘트 30개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