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title: 하와와까마귀 https://gigglehd.com/gg/2681796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조회 수 494 댓글 15

열렬 고기 신자인 까마귀라도 가끔은 외도가 걷고 싶은 겝니다. 안타깝게도 이 선택지는 꽤 꽝이었습니다.

 

IMG_20180407_180513.jpg

문제의 음식은 이렇게 생겼습니다.

 

라지 사이즈의 베-컨 포테-토 피-자- 입니다. 대체 어디가 라지인 거냐고 울분을 토하곤 싶으나 그런 피자가 한둘이어야지 더이상 뭐라 할 여력도 없습니다. 가격은 방문포장으로 40퍼센트 할인된 19740원.

 

거기에 문화시민인 까마귀의 카카오페이지 5000캐쉬 서비스까지 받았습니다. 이거 없으면 오늘 저녁은 평범하게 한치 고추장 볶음이었을 터인데! 

 

제 단순하기 그지없는 사고가 말했습니다. 

피자헛? 거기 고작해야 15분 거리잖아! 질러! 

제 지갑도 말했습니다. 어차피 지를거잖아! 질러! (눈물)

제 위장도 말했습니다. 뭐든 됐으니까 먹자!

 

500쯤 되는 거울 속의 아해들 덕에 지름욕으로 불타오른 까마귀는 가장 빨리 받을 수 있는 시간대를 선택해 주문했습니다.

 

 

그러고는 대충 차려입고 나오는데 뭔가 쌔-합니다.

 

그래서 주위를 둘러보니 롱패딩에 털코트에... 왠지 춥더라니! 꽃샘추위가 열일하고 있었군요. 방구석폐인이라 몰랐습니다.

 

동여맬 옷도 없이 주머니에 손 꽂아넣었다가 그래도 자세한 위치는 확인해봐야겠다 싶어 카카오버터맵에 검색해 봅니다.

 

어라.

 

버스로 25분! 도보로 35분! 

 

거리에 있다고 합니다. 다른 건 몰라도 도보 거리에서 매우 여유를 두는 카카오맵이기에 일말의 희망을 가지고 상세한 도착지의 위치를 확인합니다.

 

눈을 깜빡이고 다시 봅니다.

 

제자리에 멈춰서서 눈을 비비고 다시 봅니다.

 

 

망했어요! 멀어요!

 

간만에 찬바람을 맞았다고 돌아가기 시작한 제 머리가 문명의 이기를 쓰라고 조언해줬습니다. 달달 떨리는 손으로 전화번호를 찾아 연락해 봅니다. 페이지에서 확인했을 때 '토핑중' 상태.

 

하지만 전화가 연결되었을 때는... '오븐에서 굽는 중' 상태가 되었습니다. 꺼이꺼이.

 

 

늦게오면 피자가 식는다길래 간만에 달렸습니다. 추운 날씨에 추운 옷 입고 뛰려니까 막 막 폐도 아프고 배도 아프고 머리도 어질하고 귀도 아프고 손도 시리고 엉엉 

 

2분 초과된 시간에 맞춰 도착했습니다.

 

 

안타까운 사실은 어차피 집에 돌아가는 시간이면 이미 피자가 식어버릴 시간이란 겁니다. 실제로 그랬구요.

 

...멍청이...

 

집에 도착하니 정말 어질어질해서, 산소 공급을 위해 그대로 주저앉아 입에 피자를 우겨넣었습니다. 

 

차가워요. 맛없어요! 

 

어쩔 수 없이 비적비적 일어나서 전자렌지에 돌려 먹었습니다. 비로소 맛나더군요. 맛을 설명하자면 맛있는 걸 넣어 맛있는 걸 만든 맛이라고 할까. 집에서도 만들려면 만들 수 있을 것 같은 조합? 

 

새삼 방금 쓴 돈이 머릿속에 떠올라 아련하게 허공으로 사라지는 환영이 보였다가 목이 타길래 입에 있던 걸 마저 씹어 삼키고, 오늘 버릴 쓰레기를 버릴 겸 해서 마트에 들려 음료수를 사가지고 왔습니다. -_- 요새 이런 배달음식점들 음료 가격이 올랐더군요. 슬픈 일입니다.

 

 

 

 

 

 

 

지금은 카카오페이지 캐쉬를 어디에 쓰면 좋을까 고민하고 있습니다. 볼 것들은 이미 다 질러 놔서;;



  • ?
    포인트 팡팡! 2018.04.07 20:05
    까마귀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30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 ?
    에이징마스터 2018.04.07 20:18
    피자 하나에 3~4만...
  • profile
    title: 하와와까마귀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2018.04.07 20:22
    비싸요... 40퍼 할인이 저 가격이라니;;
  • ?
    에이징마스터 2018.04.07 20:27
    치킨도 2만원에 족발도 3만원
    너무 비싸요 ㅠㅠㅠㅠ
  • profile
    title: 하와와까마귀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2018.04.07 20:32
    족발은 많이 비싸군요...?

    전 그냥 집 근처 식육점에서 삽니다. 가격이 쬐끔 올라서 12000원인데 근방 족발집 중에서 제일 맛있어요. 족발집이 아니란 게 함정. 다른 고기들도 맛난 편이고요.
  • profile
    0.1      글 못쓰는 문과 / 딜을 넣읍시다 딜 / 2020 Summer&Winter학기 교환학생 2018.04.07 20:41
    피자라면 홈플러스랑 이마트도 있자나양
    물론 딴곳도 있져. 코스트ㅋ...
  • profile
    title: 하와와까마귀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2018.04.07 20:42
    코스트코 피자 제주까지 배달 되나요.

    홈플러스도 한시간 넘는 거리;;

    이마트 말고 좀 다른 피자집에서 먹고 싶긴 했습니다. 주된 이유는 본문에도 있지만 덤으로 주는 5000캐쉬.
  • profile
    0.1      글 못쓰는 문과 / 딜을 넣읍시다 딜 / 2020 Summer&Winter학기 교환학생 2018.04.07 20:42
    저-머얼리 부-욱쪽까지 오시면 사드릴게양(...)
  • profile
    아즈텍      https://blog.naver.com/billywagner 2018.04.07 21:09
    피자는 역시 마트표 피자가 저렴하고 양도 많고 좋죠. 한 판 사서 이틀 내도록 먹는...
  • profile
    이루파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2018.04.07 21:28
    피자헛 피자를 딱 한번 먹어보았던 적이 있는데..
    (자취생인지라 고오급 피자는 먹을 기회가.... 예전에 삼성 공장에서 알바할 적에 삼성에서 전 직원에게 한조각씩 주었었죠)
    정말 고오급 피자는 식어도 맛있다는 걸 알려준 피자이기도 하지요.
  • profile
    title: 하와와까마귀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2018.04.07 21:29
    그래도 식은 피자헛 피자보단 따끈따끈한 이마트 짠 피자가 맛있습니다.

    난탸5000피자보단 맛있었어요.
  • profile
    이루파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2018.04.07 21:31
    가성비+따뜻함은 진리입니다!!
  • profile
    난젊어요 2018.04.08 02:12
    7번가에서 주로 시켜먹다가 트레이더스 생기고는 트레이더스 피자만 먹는것같네요
  • profile
    그라나다      보이는 것이 다가 아니다. 2018.04.08 02:48
    한국 피자헛과 도미노피자는 한식이라죠~!~!!
  • profile
    title: 순수한(삭제 예정)애플마티니      양고기를 좋아합니다. 2018.04.08 10:59
    방문포장은 코앞이거나 어차피 갈 길에 있는 게 아니면 할게 못됩니다.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552 잡담 [확정-스포주의]올리 없는 무언가가 오고 있습니다. 26 file title: 가난한AKG-3 2018.05.22 525
17551 잡담 tn vs va 6 file 뚜까뚜까 2018.05.22 650
17550 볼거리 고추참치! 뚜까뚜까 2018.05.22 404
17549 볼거리 지옥철은 명함도 못내미는 인도 철도 12 file 프레스핫 2018.05.22 751
17548 볼거리 약장수 북한 12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5.22 620
17547 볼거리 고독한 미식가 한국 특별편 스틸컷 9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5.22 584
17546 잡담 실물 보고 있습니다. 고민중... 41 file 슈베아츠 2018.05.22 473
17545 잡담 결국 못참고 서울 올라가려는 중입니다. 4 슈베아츠 2018.05.22 481
17544 잡담 PS4 PRO에 물릴 디맥콘 수배중입니다. 4 Ahn 2018.05.22 626
17543 볼거리 문가지고 함부로 장난치면 안되는 이유 4 프레스핫 2018.05.22 692
17542 볼거리 [Reddit] 서버실에서 발견된 폭발물. 15 file PHYloteer 2018.05.22 954
17541 잡담 큰일이 났네요 22 ChrisR 2018.05.21 509
17540 잡담 용산으로 마실갔다 왔습니다 13 file Retribute 2018.05.21 585
17539 가격 정보 어디선가 주워온 칼라풀 스스디 핫딜 240GB / 34,... 28 슈베아츠 2018.05.21 649
17538 잡담 폰이 죽여달라 외치는데 돈이... 7 슈베아츠 2018.05.21 344
17537 잡담 오래된 노트북들의 특징 4 file 프레스핫 2018.05.21 606
17536 볼거리 엑티브 엑스에 절절한 분노가 느껴지는.interview 3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5.21 498
17535 잡담 많이알고싶어님의 나눔 인증 1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5.21 113
17534 잡담 누워서 애니보기 4 file 뚜까뚜까 2018.05.21 269
17533 잡담 60프레임! 3 뚜까뚜까 2018.05.21 543
17532 잡담 PC기반 라우터 갑자기 갖고 싶어집니다 16 title: 고양이인민에어 2018.05.21 535
17531 잡담 터져버린 견적 5 file 오므라이스주세요 2018.05.21 288
17530 잡담 모니터가 작다면... 15 file 뚜까뚜까 2018.05.21 378
17529 잡담 맘에 안들어요..... 5 file 뚜까뚜까 2018.05.21 295
17528 잡담 믿고 거르는 지하철 1호선 18 프레스핫 2018.05.21 1111
17527 잡담 에즈윈 as는 역시가 역시인가봅니다. 9 역률 2018.05.21 5776
17526 잡담 맘편한 컴퓨터 추천? 22 허태재정 2018.05.21 553
17525 볼거리 일본 고양이 근황 3 title: 문과호무라 2018.05.21 824
17524 잡담 버블 메모리 잡설 4 file 숲속라키 2018.05.21 788
17523 잡담 방화벽에 윈도우 설치.. 10 file 노코나 2018.05.21 44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06 807 808 809 810 811 812 813 814 815 ... 1396 Next
/ 1396

최근 코멘트 30개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