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수상한 게시판, 개인적인 내용은 비공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https://gigglehd.com/gg/10723040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922 댓글 19

813e0d9ff8da2.jpg

 

813e39cb2394f.jpg

 

812477ea34721.jpg

 

가끔 일본 애니메이션이나 드라마를 보면서 "얘네 참 자폭 좋아하네." 이런 생각이 들었다면...네 그거 맞습니다. 일본 전반에 어느 정도 스며들어 있다는 것은 부정할 수 없는 사실입니다. 

 

저 경향은 빠르면 전국시대, 늦어도 일제시대부터 이러져왔죠. 대표적으로 일본군 사관학교가 본받으라는 사람을 보면 구스노키 마사시게(짤의 다이난 공이라 불리는 사람)가 대표적이고, 그 외에 다카하시 쇼운, 사나다 유키무라 등도 거론됩니다. 이들의 특징이 상관(천황이나 다이묘)에게 절대 충성하면서 불리한 싸움에서 항복 안하고 끝까지 옥쇄했다는 겁니다. 반대로 불리하면 항복하고 때를 기다리던 도쿠가와 이에야스를 비하했죠. 

 

일단 사무라이들부터가 비겁하게 항복하기보다 싸우다 죽는게 가오가 산다는 생각이 강했고, 특히 윗사람들 입장에서 부하가 충성스럽게 섬기고 목숨을 바쳐 자기를 지켜주는 게 얼마나 보기 좋나요? 물론 반대로 지배층인 자기도 목숨을 바쳐 남을 구한다는 노블리스 오블리제를 실천하는 경우도 있지만 그런 경우는 흔한 일이 아니죠. 

 

결국 저 자폭은 지배층들이 자기를 위해 의미없는 죽음을 남에게 강요하고 그걸 애국, 충성으로 포장하던 흔적입니다. 



  • profile
    캐츄미 2021.08.18 09:30
    자기자신의 안위를 지키기 위한 지배층의 다양한 방법중의 하나라고 봐야죠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8.18 14:01
    저런 옥쇄 좋아하는 사람들 보면 백프로 기득권이더군요.
  • profile
    title: 공돌이방송 2021.08.18 09:38
    가상 미디어일뿐이니 실제로 배를 안 갈라보고 자폭을 안 하니 쉽게 난발하는 것 같습니다.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8.18 14:01
    포장만 잘 하면 뭔가 멋져보인다는 이유로 남발하는 느낌입니다.
  • profile
    title: 귀요미까르르      프사는 맥주지만, 술은 못 먹음 2021.08.18 09:48
    대 영웅 마츠나가 히사히데 ;)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8.18 14:03
    그 사람은 가오를 살린다면서 할복하기전에 뜸까지 뒀다고 합니다...
  • profile
    title: 야릇한동방의빛 2021.08.18 09:52
    보통은 후열에 남아서 아군이 도망칠 시간을 번다든지, 성직자가 자신의 목숨을 희생해서 아군들을 살리다든지 하는 자기희생 쪽인데 일본애들은 물귀신 쪽이더라고요. 인성이 참...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8.18 14:05
    저 일본도 보면 처음에는 자폭이나 옥쇄도 승리를 위한 전략적인 행동이었지 개죽음 당하려는 게 아니었는데 2차대전과 그 이후를 보면 물귀신 작전으로 변하더군요. 조상보다도 퇴보했죠.
  • profile
    title: 폭8야메떼 2021.08.18 11:40
    저 반자이 정신덕에
    미국이 과다카날 전투에서 한 단번도 전투를 치루지 않앗던 해병들에게 전투경험치를 쌓게 해줬....
    그리고 별개로 더 웃긴건 작전을 실패하면 수뇌부가 책임을 지는게 아니라
    일선 현장 지휘관을 책임을 물리고 참수했다는겁니다..
    이게 왜 웃긴짓이냐면 전투경험은 패하든 이긴든 얻기 힘든 부분인데..
    이걸 단순히 졌다고 현장지휘관을 댕강하면 결국 경험없이 같은짓을 계속 반복하죠..
    정말 일본 전국시대에서 단 한개도 발전을 하지못한 나라가 아닌가 싶습니다.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8.18 14:06
    사실 더 퇴보한 부분도 있어요. 최소한 전국시대 사무라이들은 전략적인 후퇴나 패장에게 자비를 배푸는 정도의 머리는 돌아갔거든요.
  • profile
    임시닉네임      미나토 유키나 사랑해 / N910S, A1687, G920S, N910V, 9860G, 570ES+2, PL380 2021.08.18 11:49
    전쟁 진 지가 한참인데 아직도 나아진 것이 없네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8.18 14:06
    극우들이 설치고 우경화되서 그렇습니다.
  • ?
    고자되기 2021.08.18 16:14
    일본도 진찌 혼란스럽던 전국시대에는 다이묘들이 줄을 바꿔타거나 뒤통수를 타기도 했고,사무라이들도 다이묘의 가문과 함께하는 사람도,주인을 바꾸는 사람들도 있았으며 바꾸는게 그다지 지탄받지도 않았고,절개가 그렇게까지 칭송받지도 않았습니다.끝까지 충성을 다해봐야 주군이 패배하고 자신이 죽으면 남은 가솔은 그땅을 차지한자가 멸문시키거나 종으로 삼아버렸죠. 히데요시가에 충성을 다한 고니시의 가문을 배신자(히데요시가 입장에서)가토가 가혹하게 대해도 아무런 비난같은건 없었습니다.그런 충성파들을 축출하고 자리를 차지하고 멸문시켜버린 다이묘나 사무라이가 많았으니까요.

    그런데 이제 저런 내전을 할필요도 없고 해서는 안되는 에도시대가 오니 충성과 절개를 지키는 죽음을 강조하고 미화하게 됩니다.그냥 의심을 받은 명예훼손만으로도 자살을 해야지 불만이 있다고 칼빼들고 날뛰면 곤란하지 않겠어요?

    2차대전때 오히려 1차대전때보다도 정신력과 옥쇄를 강조한 이유유는 어짜피 위에서 조장한 상황이 막장이니까 그책임을 지기 싫어하는거죠.

    죽음에 대함 미화는 결국 내부 단속용이였던겁니다.

    현대의 일본인들은 실제로 배를 그을일이나 탱크에 폭탄들고 뛰어들일이 없어졌으니 편하게 그 갬성을 감상할수있죠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8.19 09:30
    솔직히 말해서 저 사무라이 정신도 보면 조선 성리학과 일본 에도막부의 통제, 하가쿠레같은 사이비(?) 서적의 나쁜 점만 모은 느낌입니다.
  • ?
    RPCH 2021.08.18 16:29
    아베를 위시한 일본 극우 정치인들이 과거사를 왜곡하고, 지들 잘못 절대로 인정 안하는 것도 저런 정서가 있기 때문입니다. 나름 정치 지도자 입장에서, 지금까지 저질러온 잘못과 거짓 인정하는 순간 배때지 갈라도 부족할 정도로 지들 체면이 상하는 꼴이거든요.
    즉, 그렇게 얼굴에 철판깔고 거짓말 하고 역사 왜곡 잔치 벌이는 것도, 지들 죽기 싫어서 그런겁니다. 요즘 일본 정치인들은 2차대전 일으킨 전범넘들만큼 배 가를 깡도 없는 넘들이라...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8.19 09:31
    냄새가 나면 일단 뚜껑덮고 나몰라라 하고 싶겠죠.
    특히나 자민당의 지도층들 보면 죄다 아버지 할아버지대가 전범이죠..
  • profile
    Lynen      벗어날 수 없는 병의 굴레 2021.08.18 22:10
    자폭을 좋아하는 건 적측 입장에서는 바람직한 행동이죠
    현대전에서 F-35 타고 가미가제하고 89식 소총 들고 착검 개돌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8.19 09:33
    지금은 저런 깡도 없는 애들 천지니 모르겠습니다.
  • profile
    Lynen      벗어날 수 없는 병의 굴레 2021.08.19 18:29
    저놈들 사회 풍조는 지금이나 옛날이나...
    깡다구가 있어서 시킨다고 자폭 했겠습니까
    솔직한 수기나 유언을 보면 대체로 살고 싶다고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었죠
    어쩔 수 없이 하게 만드는 곳이 저 나라죠
    지금도 사회 자체가 개인보다 전체를 우선 시 하는 건 여전하니까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사항 첨부 파일 용량 증가 26 file 낄낄 2021.11.15 1219
59138 잡담 모니터 지름 신고 9 file title: 가난한까마귀 2021.09.27 356
59137 가격 정보 이베이 리퍼) wh-1000xm4 $179.99 6 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2021.09.27 492
59136 볼거리(퍼온거) 북미에서 세대차이를 느낄 수 있는 과일 26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1.09.27 1063
59135 잡담 게임의 운동효과 14 file 레이 2021.09.27 675
59134 볼거리(퍼온거) 서드파티 배터리들의 사기 유형 4 file 북해도감자 2021.09.27 1097
59133 잡담 모기가 극성이네요 8 낄낄 2021.09.27 444
59132 볼거리(퍼온거) 공산당원 아버지를 둔 세계정복 목표 미국인 독재자 6 file bianryeast 2021.09.27 1039
59131 볼거리(퍼온거) 예림이 그 패 까봐 10 file Kanyy 2021.09.27 893
59130 잡담 뭐야.. 내 주말 돌려줘요.. 12 file title: AMD포인 2021.09.26 682
59129 잡담 주말에는 RG 건담 Mk-2 완성을. 18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1.09.26 352
59128 볼거리(퍼온거) 요즘 한국에서 떠오르는 버츄얼 유튜버 26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1.09.26 2716
59127 볼거리(퍼온거) RR,B-52 엔진 교체사업 우선협상자 선정 19 Elsanna 2021.09.26 909
59126 잡담 무지성 아이폰 13 프로 결제각이었는데 약간 고민... 15 Rufty 2021.09.26 816
59125 잡담 골프채 구입 9 file 우냥이 2021.09.26 657
59124 볼거리(퍼온거) 그래도... 고양이 사랑하시죠? 24 file title: 민트초코헤으응 2021.09.26 1270
59123 잡담 백신 접종 48시간째입니다. 6 title: AMDExpBox 2021.09.26 512
59122 볼거리(퍼온거) 카우보이 비밥 실사판 오프닝 17 낄낄 2021.09.26 1026
59121 잡담 블랙 프라이데이도 금방 다가오겠네요.. 9 title: 민트초코헤으응 2021.09.26 922
59120 잡담 초기불량에 걸려도 하필... 9 file PARK_SU 2021.09.26 1030
59119 잡담 드비알레는 암만 봐도 뻥스펙 같아요 12 file 뚜까뚜까 2021.09.26 892
59118 잡담 전역했습니다 22 file Eriol 2021.09.25 522
59117 잡담 곧 기변합니다... 12 file title: 민트초코맥주쥐 2021.09.25 511
59116 잡담 EWI USB를 구매했습니다 15 file veritas 2021.09.25 811
59115 잡담 폰을 바꿔야할것같네요. 11 file 차단 2021.09.25 581
59114 잡담 고물이지만 보물인 선풍기 줍템기. 9 file Sunyerid 2021.09.25 703
59113 잡담 멀티태스킹 3 file DecAF 2021.09.25 405
59112 볼거리(퍼온거) 한식뷔페가 많이 사라지는게 아쉽네요. 24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1.09.25 967
59111 잡담 5252 3 file Loliconite 2021.09.25 420
59110 볼거리(퍼온거) 사이언스 베슬 참교육 20 file title: AMD포인 2021.09.25 1097
59109 볼거리(퍼온거) 프로그래밍을 배우게된 계기 8 file title: 여우하뉴 2021.09.25 97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 ... 2041 Next
/ 2041

최근 코멘트 30개
호무라
12:28
MUSCLE
12:21
MUSCLE
12:20
MUSCLE
12:12
MUSCLE
12:08
steve
12:04
Kylver
12:01
AltAir
11:59
이계인
11:58
아라
11:58
아라
11:57
이계인
11:56
라푸아
11:56
이계인
11:56
이계인
11:55
이계인
11:55
analogic
11:53
아스트랄로피테쿠스
11:50
아루곰
11:49
아스트랄로피테쿠스
11:47
analogic
11:46
포인
11:39
아수슨스브
11:36
아수슨스브
11:28
하뉴
11:28
analogic
11:27
Mr.10%
11:26
cowper
11:26
아수슨스브
11:25
analogic
11:24

현아이디어
AMD
MSI 코리아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