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안녕하세요

우중충한 날씨에 쓰고 보니 잡담인데 무지 길어서 불편할수 있겠네요. 별 글 아니니 바쁘신 분들이나 기분 별로인 분들 다른 글부터 읽어주세요


 

오래쓰고 있는 사무용 컴퓨터 할배분이 일어나지 않으시더군요

이전 토요일 밤까지는 그럭저럭 사용했으나

일요일 아침에 방문 앞으로 가서 톡톡 두드려도 말씀이 없으십니다

 

.

전원버튼을 누르면 지~~잉~~~~~~~~~ 작은 소리만 들리고

.

이제 보낼때도 됐다고 보고 무엇이 문제일까 싶었습니다

아는 게 없으니 몇가지 경우의 수 따지느냐고 일요일이 다 지나갔네요

경우의 수 1 메인보드(AM3 제품입니다. 2009년 혹은 2010년 제품인 듯)라면 새로 구매해야 함

경우의 수 2 파워서플라이(타간 이라는 이엠텍에서 유통하던 제품입니다)라면

뭐 하나 사서 바꿔보고 싶었습니다. 어차피 사면 구매해야 하니까요. 그리고 이전에 뭔가 이상한 징조는 있었습니다. 가끔 파워서플라이에서 무슨 소리가 있었거든요

.

이유야 어찌됐든 월요일 지나 방금전까지 인터넷을 못했어요(주문할때만 잠깐)

30시간 된거 같은데 주로 서식하는 제 방이 어떤지 보이더군요

 

.

디스플레이만 볼때는 몰랐는데 제법 넓은 공간이더군요

공기가 무척 나쁘다고 뉴스에 나와 청소 하고 싶은 마음은 뒤로 밀었고요

바삐 달리기만 하던 생각이 멈추니

.

휴대기기의 화면은 정말로 작은 세상이었고

모니터도 역시나 작았는데

돌이켜보면 저의 생각이 더 좁은 거 아닌가 싶더라구요

 

.

 

파워 서플라이 구매하러(저는 오프라인 취향이라 가능하면 방문수령 시도합니다) 새로운 곳도 가보고요(서울시 강서구 마곡지구)

 

.

 

.

아무튼 그렇게 구매해가지고 와서(이전 것보다 무거운 파워네요)

방금 연결해보니(컴맹이라 2시간 걸렸어요)

할배 다시 기운을 차리셨습니다 ;;;

.

그냥 이대로 창고로 넣기 아쉬워서

구형 파워 다시 재결속 해보니 할배 문 열고 잘 나오시네요(무언가 살짝 빠졌던 걸까요?)

.

.

.

마무리)

새로운 파워서플라이는 확실히 신제품 티를 내더군요

일단 봉지 뜯으면 냄새부터가 확실한 존재감을 나타냅니다(뜯으면 물리기 없다고 스티커 붙어있음)

환기도 못하는 우중충한 날씨인데 어쩔수 없이 메인보드 이상인지 파워서플라이 이상인지 구별하기 위해서라도 그냥 진행했습니다(원래 제 성격이면 한 이틀은 베란다에 두고 창문 열어놓고 싶은데요. 그냥 포기합니다)

설명서가 들어있긴 하지만 조립 초보자가 볼때 진짜 부실해요

메인보드 설명서나 기타 장치 설명서 보고 확인하라는데

으웅!!!

인터넷도 안되는데 고객센터(방문수령한 곳)에 전화해서 물어볼려다가 그냥 참고 했습니다

.

팬이 돌지 않는 기능이 있다는데

이게 되는건지 의구심이 듭니다

아무튼 정상인지 확인하려고 노력중인데 모르겠네요

특정 온도나 컴퓨터 작업량이 일정수준을 넘으면 저절로 가동된다는데

일반 문서 작업이나 동영상만 보는지라 ....

노인 학대(CPU, VGA 과부하) 프로그램으로 해봐야하나 싶다가

괜히 쓰러지실까봐 도전의지를 꺾습니다

.

갑자기 생각난 잡담)

고장이 발생하였을 시 지원기간이 10년이더군요(당연히 소비자 과실 제외)

고작 10만원 초반대 제품도 이러는데

휴대용 단말기기들은 100만원 넘어가면 양심적으로

전원장치(베터리)만이라도 서비스 기간을 늘려줘야 하는 게 맞지 않나 싶더군요

교체가 가능하게 해주고 베터리 가격이라도 인지상정이면 이해합니다

.

이런 파워서플라이 회사보다 여건이 어렵다거나

이윤이 없다고는 말 못하겠죠

현재는 100만원 넘는 제품도 교체하려면 수리 맡겨야 하는데 시간이며 가격이며 좀....

 

 

.

 

저는 현재의 풍토가 비정상이라고 봅니다

물론 TV 나 냉장고 같이 100만원 넘는 대형기기들도 지원기간이나 서비스에 불만족일수 있지만 휴대용 단말기기만큼 불만족이진 않습니다(물론 저만 그럴수 있습니다)

.

다른 고장 사유야 어쩔수 없지만

쓰면 쓸수록 소모되는 게 확인된 전원장치 관련된 부품은 지금하고 다른 관점에서 서비스 해주면 마음놓고 구매할수 있을꺼 같아요

.

특이하다면 특이할수 있는 희망사항으로 긴 글 끝냅니다
 



  • profile
    그레이색이야      어둠은 없고, 무지가 있을 뿐. 2018.11.27 19:19
    예전에 쓰던 콤퓨따 까봤을 때 파워에 중국어만 가득하고 날아갈 듯 가볍던 게 기억나네양.

    요즘 파워는 왠만해선 다 묵직하고 쓸만해양
  • ?
    Playing 2018.11.27 19:47
    예 댓글 잘 봤습니다.

    저는 잘 모르지만 이전때하고 뭐뭐 인증하는 절차도 달라졌다고 하고
    긴 기간 사업하려면 서로간의 진심이나 혹은 기술력 같은 차이가 들어날꺼 같아서 오래된 기업 제품군으로 구매해봤습니다
    (이전 타간 제품은 국내에서 없어져서 '나만 구입한 건가' 그런 생각도 들고 좀 이상했어요 ;;)

    요즘 여러 파워서플라이들 품질 좋길 희망합니다...
    아는 게 없어서 기대반 걱정반인데 이번 회사는 부디 향후에 단종되지 말고 잘 풀리길
  • profile
    까마귀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2018.11.27 19:19
    들어간 부품의 수가 다르다보니 그런기 아닐까요? 각각에 대한 기대수명도 다릅니다. 그리고 파워는 끽해봐야 전기가 불안정해서 터지고, 과부하 너무 자주 줘서 터지는 정도지만 휴대폰은 그보다 경우의 수가 많지요. 오히려 1년 보증 해주는 게 대단하다 싶을 때가 있습니다. 뭐, 뽑기 안좋으면 뭐든 1년 안에 자주 가게 되지만요.
  • ?
    Playing 2018.11.27 19:50
    예 댓글 잘 봤습니다
    제가 잘 모르고 막 이야기해서 그런거 같습니다

    저딴에는
    배터리만의 문제라고 볼수 있는 지점은
    다른 부품하고는 달리 서비스 기간을 대폭 길게 가져가는 게 무지 쉽게(?)
    가능하다고 보거든요

    아무튼 이건 제 수준에서의 판단이고
    말씀처럼 이 지점이 명확하지 않고, 각 회사의 여력(?)이 어떤지(안되는지) 자세히 알고 싶네요
  • ?
    포인트 팡팡! 2018.11.27 19:50
    Playing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5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 profile
    까마귀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2018.11.27 20:12
    각각 1년 이내 불량 방생률이 0.1%인 부품들을 쓴다고 할 때 부품 수가 10개인 제품하고 100개인 제품하고, 많이 차이가 날테니까요.

    좁은 공간에 넣다보니 하나의 문제가 반드시 그 하나만의 문제가 아닌 경우도 있고, 아예 설계 결함인 경우에도 일반적인 소비자 사용기간 내에는 그 결함으로 인한 문제가 발생하지 않는다면 뭐... 보증 기간이라는 게 책임지는 기간이니까요. 브랜드 신뢰도 때문에라도 사용자 수가 많을 경우 보증기간 밖이라도 봐주지만요. 결국 기업 이익에 직결된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불량률을 제조 과정에서 줄이는 것도 비용, 다 비용이죠..
  • profile
    하드매냐 2018.11.27 19:46
    정밀기기들은 내구도를 그렇게 기대하기는 힘들죠. ㅜㅜ
  • ?
    Playing 2018.11.27 19:56
    헤헤헤 댓글 잘 봤습니다
    인터넷 안되니까 별에 별 생각이 들더군요
    그냥 초보자의 막 생각이라고 봐주세욤

    말씀처럼 좁은 공간에 정말로 다양한 요소들이 몰려있으니 별에 별 일들이 다양하게 일어날수 있겠네요
    윗 까마귀님 이야기처럼 사용자들이 벌이는 행태도 매우 다양할수 있고요

    아무튼
    다른 부품이 아니라 배터리만 볼때
    어디 외력으로 구부러지거나 외부타격이 아닌
    실제 사용량으로 인한 노화라면(사용시간하고 여러가지 소모량 등등 확인 가능해야겠죠)
    1년은 100만원대로는 거친 거부감 표합니다
    (이 상태를 유지할꺼면 교체 가능하게 해주고 배터리 가격도 저렴하게 해줬으면 합니다)
  • profile
    하드매냐 2018.11.27 22:24
    솔직한 심정으로 100만원대에 이르는 휴대폰을 그런 내구성에 무상기간을 1년잡은것은 그냥 휴대폰을 소모품으로 보는거 아닌가 싶어서 너무하다는 생각은 듭니다.
  • profile
    title: 컴맹Induky      자타공인 암드사랑 정회원입니다 (_ _) 2018.11.28 10:32
    그래서 요즘은 비싼거 안사고 싼맛에 여러번 바꾸는게 더 나아보일 지경이더군요 ㄱ-....
  • profile
    캐츄미 2018.11.27 20:32
    이 글을 보니 올해 6년만에 고장난 냉장고를(당시에는 비싼 신형모델), 이 모델부터 7년 보증이라면서 무상AS받게된걸 감사하게 되네요
  • ?
    Playing 2018.11.27 20:40
    좋은 상황이네요

    뭐 다들 치열하게 고민하고 열심히 일하시겠지만
    고객이 어떤 점에 만족하는지 한번 더 조금 더 숙고하면
    다른 회사나 제품들과의 차이를 만들수 있다고 봐요
    (혹은 자사 제품들간의 간격)

    그런 발걸음들이 많아지고 소비자에게 의미있는 보답을 주고 받길 희망합니다
  • profile
    title: 하와와선라이즈      세상, 그 유쾌한 전장 2018.11.28 16:46
    수필 글 잘 읽었습니다.
  • ?
    Playing 2018.11.28 17:02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답답한 날씨가 어영 풀리길 희망합니다^^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273 잡담 니어오토마타 출력해 보았습니다. 9 file title: 랩실요정스파르타 2019.03.07 722
25272 잡담 홍채인식 어디갔어?! 6 네모난지구 2019.03.07 565
25271 잡담 피규어 아이쇼핑은 시간이 훅훅 가는군요. 10 file 슈베아츠 2019.03.07 340
25270 볼거리 그대는 어디에 2 블루베리2 2019.03.07 745
25269 잡담 의식의 흐름에 따라 공기청정기 DIY에 대해 잠깐 ... 11 title: 컴맹쮸쀼쮸쀼 2019.03.06 885
25268 잡담 어... 맥북이 새일중이군요. 20 file 슈베아츠 2019.03.06 4427
25267 잡담 최근 근황 주저리 주저리 15 file 슈베아츠 2019.03.06 448
25266 잡담 이상하게 가지고 싶은 노트북 21 file title: 하와와쿠민 2019.03.06 1417
25265 잡담 아이폰만 쓰다가 갤럭시 잠깐 써보고 느낀 점 11 AMDAthlon 2019.03.06 803
25264 잡담 오늘 주워온 것+그리고 쓸모없어진 것. 6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3.06 425
25263 잡담 한 때 기대했던 모니터 2 file Kabini™ 2019.03.06 460
25262 볼거리 먼지반도 자기장 근황 6 file title: 흑우FactCore 2019.03.06 749
25261 방구차 집에서 즐기는 시네벤치 방구차 file int20h 2019.03.06 153
25260 방구차 집에서 즐기는 시네벤치 file quadro_dcc 2019.03.06 224
25259 잡담 Coms마트에서 건진 뜻밖의 횡재 16 file 4590T 2019.03.06 1033
25258 잡담 여행 3일차... 오늘은 잘 안풀렸네요 3 title: 가난한아스트랄로피테쿠스 2019.03.06 185
25257 잡담 드디어 이세계여행이 끝났습니다...! 60 file orz... 2019.03.06 506
25256 볼거리 스파르타 이야기 4 file title: 컴맹쮸쀼쮸쀼 2019.03.06 460
25255 잡담 다용도 아답터. 4 file title: 저사양노코나 2019.03.06 412
25254 볼거리 에로한 느낌의 방 11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3.06 787
25253 볼거리 흔한 s10e의 안면인식 속도.gif 14 file 케닌 2019.03.06 2188
25252 잡담 프로토타입 PCB 도착 8 file title: 이과이카무스메 2019.03.06 590
25251 잡담 ㄴ 키가 잘 안 눌리네요. 6 title: 고양이아카츠키 2019.03.06 235
25250 잡담 프로필 사진을 변경했습니다. 9 file 백여우 2019.03.06 206
25249 방구차 노트북 しね벤치 R20 8 file quadro_dcc 2019.03.06 482
25248 잡담 오늘도 중고로운 평화나라 10 file 자칭 2019.03.06 696
25247 잡담 어릴땐 뭔가 조립할떄 접착제를 쓰면 안좋은거라 ... 11 콩웰치스 2019.03.06 539
25246 잡담 고객의 눈에 띄지 않기 위한 노력 4 file 아즈텍 2019.03.06 473
25245 잡담 직장에서 컴퓨터를 메뚜기를 뛰면서 느끼는건데. 7 mnchild 2019.03.06 499
25244 등산로(장터) G41 DDR3 보드외. 6 file title: 저사양노코나 2019.03.06 43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12 513 514 515 516 517 518 519 520 521 ... 1359 Next
/ 1359

최근 코멘트 30개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MSI 코리아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