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https://gigglehd.com/gg/4973025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1319 댓글 21

188e72a0ec01e0.jpg

 

188e7a69a7f53d.jpg

 

188e7cbeb6acc5.jpg

자기 본위적 상황인식과 해석...  

고로 뭐든지 양쪽 이야기 다 들어야 합니다.

 

후기

https://m.bobaedream.co.kr/board/bbs_view/best/218642

http://www.bobaedream.co.kr/view?code=freeb&No=1663182&rtn=%2Fmycommunity%3Fcid%3Db3BocXJvcGhxcW9waHIwb3BocWRvcGhyMG9waHNob3Boc2lvcGhzaG9waHNrb3BocjVvcGhybQ%3D%3D



  • ?
    mnchild 2019.05.28 08:07
    '죄송합니다'를 보기가 힘든 세상이예요. 저기가 저지른 잘못보다 자기 자존심에 스크래치난게 더 중요해서.
  • profile
    title: AMD야메떼 2019.05.28 08:22
    생각이 1도없는 사람이네요.
  • profile
    Adora27 2019.05.28 08:24
    버스기사도 택시기사못지 않죠....정차후에 일어서서 내리라고 해놓고 미리 안기다리면 헐레벌떡 출발하고 정류장에도 미리 나와서 서있지않으면 그냥 지나가버리는경우도 부지기수구요...제가 사는 동네만 이런가요?
  • profile
    title: 가난한celinger      AMD Harder Faster Fire??? 2019.05.28 08:38
    그 상황을 은근히 접하는 저도 그 부분에서는 공감합니다만...
    위의 내용과는 별개인 것 같습니다. 뒷문승차 관련 내용이니까요.
  • profile
    판사      흑우 2019.05.28 08:48
    경기도신가요? 저도 당연해서 몰랐는데 제가 사는 곳이 그걸로 유명하더라구요.
  • profile
    Adora27 2019.05.28 09:05
    경상도요....
  • profile
    title: 귀요미호토코코아      HW업체가 SW못만드는건 국룰입니다 살려줘요 으악; 霊夢 랑 729일 2019.05.28 12:45
    천안도 비슷하더군요 아니 더했으면 더했으려나...ㅠㅠ
  • profile
    title: 고기FactCore      Fact Bomber 2019.05.28 08:27
    개념과 상식이라는 것이 안드로메다로 날아간 분이군요 ㄲㄲ
    뒷 문 승차라.... 진짜 콩나물 시루 버스에서 뒷문 가까이 타고 있는데 다른 분이 내려야 하는데 비켜줄 공간 없을때 어쩔 수 없이 내렸다가 다시 타는 경우와 한적한 마을 버스에 자전거까지 실어야 할 때 양해 구하고 자주 하게 되긴 합니다 ㅋㅋ;;;;
    헌데 사람 적게 탄 상황에서 문이 먼저 열린다고 생각없이 뒷문으로 뛰어드는 양반은 처음보는군요. 우르르 내리거나 뒤늦게 내리는데 자신이 뛰어들어서 충돌하는 것은 생각도 안해보는 모양이군요.
  • profile
    판사      흑우 2019.05.28 08:47
    맞춤법은 그 와중에 썩 괜찮네요. 그렇다고 개소리가 개소리에서 벗어나진 않지만, 맞춤법이 너무 틀리면 어떤 맞는 소리라도 개소리로 읽히니까.
  • ?
    title: RGBASTRAY      레이라고 불러주세오 ' ㅠ' 2019.05.28 08:56
    뒷문으로 타는건 센서가 인식안해서 잘못하면 크게 다치는데......
  • profile
    스위키 2019.05.28 08:57
    음.........
  • profile
    나이      동경하던 시즈쿠를 모니터에서 꺼내 합법 여고생과 결혼에 이르게 된 남자사람 2019.05.28 11:05
    뒷문승차가 위험한건 센서에만 의지하고 보통 출구를 닫아버리는데 안에서 밖으로 나가는 상황이면 상관없지만, 밖에서 안으로 탈 때는 센서가 동작 안할 가능성이 있기때문에 몸의 일부가 협착될까봐 하지마라는게 제일 크지 않나요?
    내리는 사람이 한명이었다고 원글작성자가 주장했는데, 그럼 당연히 기사님도 인지하고 있었을테고 내리시는거 보자마자 출입문을 닫으시느라 레버를 조작했을 가능성이 높잖아요.
    이래서 완전체 상대하는게 힘든거네요
  • profile
    유카 2019.05.28 11:10
    앞문도 바깥에 센서 없는 건 같아영 앞문승차중에 버스기사가 문닫아서 밀려서 떨어진 경험 있읍니다.
  • profile
    title: 가난한celinger      AMD Harder Faster Fire??? 2019.05.28 13:44
    앞문에 센서가 없기는 합니다.
    다만 앞문은 기사가 잘 볼 수 있어서 그나마 빠른대처가 가능하단게 있긴하죠.
  • profile
    캐츄미 2019.05.28 13:42
    음.. 이정도면 중증이네요.. 사회생활이 가능하실지..
  • profile
    Dr.Lemon 2019.05.28 13:52
    상대적박탈감을 심하게 느끼시는 분들이 점점늘고있어 어떤 문제상황에 직면했을때 인식자체를 거부하는 분들이 늘고있는느낌이네요. 이는 현재의 교육과 무관하다고 생각되지않는면이 있는것같습니다.
  • profile
    Veritas      18歲 / 약팔이지망생 / ლ(╹◡╹ლ) 2019.05.28 17:27
    뒷문 승차는 욕먹을 일이 맞습니다.
  • profile
    애플쿠키      2020년 목표는 저금! 또 저금! 2019.05.28 18:33
    장날에 비좁으면 뒷문으로 타고 뒤에서 카드 찍고 탔었는데... 흠...뭐지....
  • profile
    5KYL1N3      읭 2019.05.28 19:00
    진짜 사람 꽉차서 앞문으로 승차하는게 불가능하면 그때만 뒷문승차하는데 이건 뭐...
  • ?
    테브리오 2019.05.28 19:16
    저 상황에선 글쓴이가 잘한 게 1도 없어보이는데요.
    그냥 죄송합니다. 한마디만 하면 끝날 상황인데...

    서울 옆동네를 살아서 출퇴근 시간에는 버스가 미어터집니다.
    그 상황에선 앞문으로 승차가 힘들땐 뒷문으로 타기도 하죠.
    뭐 이건 어느 동네나 매한가지겠지만, 일단 글쓴이의 상황은 그게 아니니..
  • profile
    Lynen      벗어날 수 없는 병의 굴레 2019.05.29 04:33
    승객도 답이 없는 사람 많고 기사도 서비스가 개판인 경우가 많은 거 같아요
    승객에 경우
    제가 경험한 건 버스가 떠나가도록 1시간 넘게 신나게 전화 통화 하거나 수다 떠는 사람들이 가장 많았고
    그 다음이 이어폰 음악을 어찌나 크게 틀었는지 클럽 온 줄 알았던 적도 있었네요
    아이팟의 차음성이 안 좋다는 걸 덕분에 잘 알게 되었지요
    저는 이동 할 때 잠깐 눈 좀 붙이는 게 그나마 피로를 덜어 주는 방법인데 저런 사람 걸리면 끔찍합니다.
    기사의 경우에는
    정류장에서 승차 거부는 부지 기수이고
    안내문에 분명 정차 후 일어나서 내리세요 라고 되어 있는데
    멈추고 내릴려고 하면 문 열었다가 칼같이 닫아버리고
    퇴근 길에 가축 수송 28도의 날씨에 에어컨 안 트는 기사

    정말 자율 주행만 완벽하면 자차가 간절하죠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벤트 [23일] MSI 새로운 디자인의 장패드 증정 이벤트 2 file 낄낄 2020.09.18 365
29199 볼거리 일본에서 일하는 분이 말하는 일본의 혐한 23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7.20 1631
29198 잡담 알리에서 mi a2 를 질렀습니다 11 포도맛계란 2019.07.20 570
29197 잡담 갈데까지 가버린 암드 근황 10 file 새벽안개냄새 2019.07.20 3689
29196 잡담 K-ON! 오프닝 모음 16 title: 가난한celinger 2019.07.20 454
29195 잡담 삼성 D램양산 소식 5 file 이카무스메 2019.07.20 1143
29194 잡담 50년 전, 1969년 7월 있었던 일 3 file 냐아 2019.07.20 690
29193 잡담 쿄토애니메이션이 한 때 Key빠로 인식된 적이 있... 8 title: 가난한celinger 2019.07.20 630
29192 잡담 어쩐지 심리상담사 중 돌팔이가 많다 했더니... 9 title: 문과호무라 2019.07.19 1209
29191 잡담 으음 은축 키보드는 좀 미묘하네요 10 A11 2019.07.19 777
29190 등산로(장터) [정복됨]rx 580 4g asus 박풀 5 오므라이스주세요 2019.07.19 545
29189 잡담 호텔도 불매운동에 예외 없나 봅니다. 10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7.19 1622
29188 잡담 아니 디렘 상상도 못한 단점이 있었네요 24 새벽안개냄새 2019.07.19 1551
29187 등산로(장터) 자작나스 j3160+DDR3 2기가*2+dc to dc 120W+어댑... 4 file 오버쿨럭커 2019.07.19 573
29186 잡담 모노레일은 언제 타도 인상적입니다. 15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7.19 537
29185 잡담 으으 일렉트로마트는 무서운 곳읍니다.. 11 file 새벽안개냄새 2019.07.19 963
29184 잡담 안녕하세요 24 부전나비 2019.07.19 319
29183 잡담 노트북을 샀습니다. 8 file title: 저사양아라 2019.07.19 624
29182 잡담 [쿄애니] 바이올렛 에버가든 원화가 키가미 요시... 4 title: 월급루팡카토메구미 2019.07.19 1237
29181 볼거리 현대 닌자 인술의 뿌리는 왜구에서 시작됩니다. 2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7.19 625
29180 잡담 꺼무위키에 밀덕 자료는 정말 훌륭한 것 같아요 18 file AMDAthlon 2019.07.19 582
29179 잡담 카페인 음료 마시면 잠와요. 20 타미타키 2019.07.19 565
29178 등산로(장터) HIS 라데온 RX 570 IceQ X2 Turbo D5 8GB 1 title: 어른이푸하하 2019.07.19 658
29177 볼거리 라이온킹 뉴스 근황 24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7.19 824
29176 등산로(장터) (가격인하) 매직 키보드 2와 매직 마우스 2 등산로 1 판사 2019.07.19 459
29175 볼거리 수학 학습만화 문제 수준 7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7.19 1048
29174 잡담 이배이 판매자에게 연락이 왔는데 이거 뭐라고 답... 4 file hjk9860 2019.07.19 861
29173 등산로(장터) 완료! 2 3등항해사 2019.07.19 676
29172 볼거리 지금 봐도 정신사나운 광고 8 타미타키 2019.07.19 851
29171 잡담 한국에서 불방되었던 짱구는 못말려 모에피 2 레글로아고 2019.07.19 871
29170 가격 정보 에어부산 "부산 스탑오버" 8 file title: 착한(삭제예정)Centrair 2019.07.19 78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04 505 506 507 508 509 510 511 512 513 ... 1482 Next
/ 1482

최근 코멘트 30개
깍지
08:54
Semantics
08:54
오버쿨럭커
08:53
BlackBird
08:53
로리링
08:53
BlackBird
08:51
호무라
08:50
BlackBird
08:50
호무라
08:50
프리비
08:49
poin_:D
08:49
프리비
08:48
lightroo
08:48
Freud
08:44
슬렌네터
08:34
컴도깨비
08:29
애옹
08:26
나이저
08:22
BEE3E3
08:21
카스티코
08:21
sant
08:16
카스티코
08:14
까르르
08:11
카스티코
08:11
까르르
08:07
카스티코
08:06
카스티코
08:01
까르르
08:01
아리스
07:55
하스웰
07:55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