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https://gigglehd.com/gg/4999263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864 댓글 14

61D3A654-3C2D-4C1C-AAE5-616434E96210.jpeg

 일본의 역사서 <일본서기>에 의하면 527년 일본(이하 왜)의 케이타이 천황은 신라를 침략하려고 6만 명의 군사를 일으킵니다. 목표는 일본서기에 따르면 가야를 지키려 그랬다고 합니다만, 그건 일본서기에 흔히 보이는 구라로 보입니다. 아마 백제나 대가야의 요청으로 신라를 견제하려 했다는 게 더 설득력이 있겠죠. 

15ABA156-8FE6-4F87-8A37-08083C293B8E.jpeg

하지만 신라는 군대 하나 안 쓰고 왜의 6만 군대를 물리치고 오히려 막대한 피해를 주었습니다. 바로 당시 규슈 츠쿠시(현재의 후쿠오카 근방)의 태수인 이와이를 충동질한 것이죠. 이와이는 당시 케이타이 천황과 왜에 불만이 많았습니다. 그래서 신라는 재물과 사신을 보내 그를 살살 꼬드기고 왜군을 막아주면 독립을 지원하겠다고 했습니다. 

0F18AE0E-99DA-4C67-A111-EBC04AF449A3.jpeg

이와이는 이에 거병하여 히노쿠니(큐슈 중부) 및  도요노쿠니(큐슈 북부)를 제압함과 동시에 왜국과 한반도를 잇는 해상로를 봉쇄하여 무역선을 막고 보급선단의 진로를 막은 후 신라를 침략하려 한 왜군 6만을 막아섭니다. 이와이의 반란은 1년 후 겨우 제압되었으나 왜는 큰 피해를 입었습니다.

E6CCDDAE-3A38-4C73-86C1-31E4BE689B06.jpeg

 이와이의 난에 대해서는 여러 학설과 해설이 존재하지만 확실한 것은 이 일이 사실이라면 신라는 약간의 돈과 외교술로 일본을 엿먹인 샘이고, 사실이 아니더라도 일본이 굳이 신라의 외교력을 부각한 것이라 신라가 만만한 상대가 아님을 인정한 샘입니다. 그리고 가야 전역은 결국 신라가 다 차지해 버리는 건 덤. 



  • profile
    이루파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2019.06.01 18:57
    역시.. 조선 건국 때 성리학을 받아들인 것은 크나큰 잘못이었던....
    변질된 유교문화가 나라를 망치고 지금까지 망령이 되어 남아있으니..ㅉㅉ..
    관심이 가서 찾아보니 유교가 우리나라에 유입되면서 변질된 점들이 나오기도 하네요.
    https://namu.wiki/w/%EB%B3%80%EC%A7%88%EB%90%9C%20%EC%9C%A0%EA%B5%90%EC%A0%81%20%EC%A0%84%ED%86%B5

    https://namu.wiki/w/%EC%9C%A0%EA%B5%90/%EB%B9%84%ED%8C%90%EA%B3%BC%20%EB%B0%98%EB%A1%A0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9.06.01 18:58
    유교 자체는 문제가 아니에요. 신라도 중국이 인정할 만큼 유교에 숙달했어요. 문제는 그걸 교조적으로 떠받드는 사람들입니다.
  • profile
    아스트랄로피테쿠스 2019.06.01 19:02
    일본의 메이지 유신의 사상적 기반도 변질된 유교였습니다만.

    그리고 당시 삼국 중 유학 받아들이지 않은 동네는 없었습니다.
  • ?
    포인트 팡팡! 2019.06.01 19:02
    아스트랄로피테쿠스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5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 profile
    이루파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2019.06.01 23:46
    받아들이기는 했으나 조선시대처럼 국교마냥 숭상하지는 않았던걸로 알고 있네요.
    당시에는 학문에 가까웠지만 조선시대에 접어들고 시간이 흐르면서 종교처럼 변화한....
    그나마도 파가 갈려서 자기네들끼리 싸우고 점점 변질되면서 나라를 좀먹었죠.
    시대의 변화와 해외의 선진화를 받아들이려는 쪽도 있었지만 세력이 작아서 대세가 되지를 못했구요.
    오리지널 유교 자체는 나쁜 것이 아니었겠지만 결국 이를 받아들이고 신분계급을 굳건히 하려 했던 고위 양반들이나
    권력에 눈이 먼 자들이 나쁜 것이겠지요.
  • ?
    고자되기 2019.06.01 19:05
    다른 종교..기독교,도교,불교나 이슬람교도 받아들인후 왜곡된방향으로 편한대로 써먹거나 권력유지수단으로 썩은물 나오도록 써먹은곳들은 부작용이 심했었죠.
    조선 초기의 승유억불 정책도 고려말에 불교이미지가 나빠져서 한거라.
    유교같은 종교나 학문보다는 사람들이 문제인거 같습니다.
  • profile
    이루파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2019.06.01 19:28
    과거나 현대나 이용해먹는 세력들이 문제겠지요..
  • ?
    금산조 2019.06.01 20:57
    조선 건국 초의 성리학은 지금 봐도 이정도면 꽤 합리적인 사상기반이었어요 다른 나라에 비교해봐도... 근데 그게 고이고 썩은채 방치돼서 문제였던거지
  • profile
    아스트랄로피테쿠스 2019.06.01 21:34
    조선이고 청이고 일본이고 유학자들이 전부 현실에 안주해서 썩은건 아닙니다.
    한정된 창구로나마 외부 문물을 받아들이며 나름대로 시대 변화를 따라가려 노력했습니다.
    …조선과 청은 돌이킬 수 없는 상황이 될 때까지 이들이 정계 주류로 올라오지 못했고,
    일본은 막부와 천황의 갈등이 심화되는 와중에 천황측의 나팔수로 간택되서 성공했다는 차이가 있을 뿐.
  • ?
    analogic 2019.06.02 00:28
    식민주의사관에 너무 잠겨버린게 아닌지 싶군요.
  • profile
    3등항해사      오늘도 꿈과 희망을 가지고! 맛있는 식사가 기다린다! 투쟁! 2019.06.02 06:07
    성리학이 이상주의 이긴 하지만 너무 이상만 추구하다보니 현실이 시궁창이 된것 같네요
  • ?
    별밤전원주택 2019.06.01 21:28
    그럼 반란 세력은 어찌 되었나요???
    신라는 지원을 안해준걸까요??
  • ?
    별밤전원주택 2019.06.01 21:32
    역사와 신화의 경계: 86. 이와이의 난(磐井の乱)을 보는 새로운 시각 - http://gudaragouri.blogspot.com/2014/01/86.html?m=1


    검색을 해보니 다른 복잡한 사정이 있었나보네요 ㅎ
  • profile
    그뉵미남좌식 2019.06.02 00:20
    잘봤습니다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331 잡담 ??? : xxx 멍멍이 해봐 3 file 새벽안개냄새 2019.07.21 261
29330 방구차 마지막 BIOS 시간 방구차 1 file title: 월급루팡카토메구미 2019.07.21 189
29329 방구차 마지막 BIOS 시간 방구차!! file 이선예 2019.07.21 196
29328 볼거리 뭔가 다른 기동전사 건담 2 아스트랄로피테쿠스 2019.07.21 308
29327 방구차 3700x 마지막 바이오스 시간 방구차 1 file 케닌 2019.07.21 196
29326 잡담 인터넷을 바꿨어요. 4 file title: 가난한AKG-3 2019.07.21 319
29325 방구차 마지막 BIOS시간 방구차 (???? 0초?? ) 2 file 꼬부기 2019.07.21 208
29324 방구차 마지막 BIOS 시간! 3 file 가우스군 2019.07.21 190
29323 방구차 마지막 BIOS 시간 1 file title: 야행성쿠민 2019.07.21 290
29322 볼거리 은평 유니클로 손님 많네요. 4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7.21 488
29321 방구차 마지막 BIOS 시간 방구차 3 file Retribute 2019.07.21 285
29320 등산로(장터) 갤럭시노트5, 소니 1000Xm2 팝니다. 4 file 우냥이 2019.07.21 684
29319 잡담 6년 늦은 가입인사(?) 16 file zlzleking 2019.07.21 268
29318 잡담 살빠지네요 11 Kabini™ 2019.07.21 386
29317 등산로(장터) [정복됨]울트라샤프 u2719 3 오므라이스주세요 2019.07.21 597
29316 잡담 부적절한(?) 용도로 사용하는 파워 서플라이, EMP... 18 file Veritas 2019.07.21 1356
29315 잡담 쿄애니 사건으로 방영 중지된 애니메이션 2 file 에마 2019.07.21 814
29314 잡담 나스 emp맞았습니다... 18 슈베아츠 2019.07.21 467
29313 잡담 퀘이사존 영자 취향 14 file 에마 2019.07.21 637
29312 잡담 오래간만에 EMP 8 file TundraMC 2019.07.21 292
29311 잡담 기글 1000페이지 달성 9 file 기온 2019.07.21 405
29310 등산로(장터) 비 콰이어트 다크락 프로 4 정복됨 7 file 고자되기 2019.07.21 662
29309 잡담 삐에로쇼핑이란 데 가봤는데요 10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7.21 467
29308 볼거리 호사카 유지 교수가 말하는 일본 정서 11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7.21 890
29307 잡담 지진이다!!!! 11 file 제한회원 2019.07.21 516
29306 잡담 스타벅스 플로랄 더블샷 후기 10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7.21 727
29305 잡담 오리진 이중환전없이 결제가능하네요. file 파인만 2019.07.21 437
29304 가격 정보 [아마존]프라임데이때 구매하신분들 이벤트 크레딧 6 file 깍지 2019.07.21 648
29303 잡담 1만원짜리 건전지, 몇십만 포인트 상품권. 11 file 평범한드라이버 2019.07.20 707
29302 잡담 소소하게 뭣 좀 샀어요 4 file 0.1 2019.07.20 38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20 421 422 423 424 425 426 427 428 429 ... 1402 Next
/ 1402

최근 코멘트 30개
애옹
03:54
슬렌네터
03:03
슬렌네터
03:01
파인만
03:00
슬렌네터
03:00
슬렌네터
03:00
포인트 팡팡!
02:58
Gorgeous
02:58
슬렌네터
02:57
슬렌네터
02:56
까마귀
02:56
까마귀
02:55
Gorgeous
02:54
Lynen
02:51
깍지
02:48
신경성위염
02:47
skyknight
02:40
PHYloteer
02:33
깍지
02:32
화수분
02:30
깍지
02:29
Gorgeous
02:27
skyknight
02:26
쿤달리니
02:22
우즈
02:20
TundraMC
02:15
Gorgeous
02:12
미주
02:11
유우나
02:05
미주
02:04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