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대충 애들은 말 안들으면 패면된다는 인식에 마지막쯤 왔을때 다니던 학원입니다...

학원 자체는 아직 있고 그 학교는 당시나 지금도 영어로 유명한 정X 어학원

 

15년 전쯤에 부모님이 유치원부터 조금씩 배우던 영어를 더 깊이있게 배우려고 다니게 한 곳이었는데

상담하면서 그냥 수준에 따라서 반을 나눠가지고 제가 어느정도 알고있는지 테스트 하더라구요

저는 그때 banana 정도는 영어로 쓸수있었죠 ㅋㅋㅋ

 

아무튼 처음 며칠동안은 같은 반에 동갑 친구도 친해지고 좋았는데

 

한번은 수업중에 상담할때 왔던 젊은 실장이 들어오더니

이름을 부르고는 아이들한테 가서

손바닥 대라고 한 다음에 불규칙적으로 손을 때리는겁니다.

저는 뭔지는 몰랐지만 제 이름도 불렸었는데

 

"??이는 처음 숙제 안해온거니까 그냥 넘어가는거야. 다음에는 해와야된다. 안그러면 이거처럼 맞아"

 

아, 제가 숙제를 못해간거였습죠 ㅋㅋ

 

뭐 학원 자체는 스파르타면 스파르타는 맞는데

또 그렇다고 진짜 영어권 국가 원어민 강사도 많은 학원이라서 나쁘지는 않았어요

저희 담당 원어민은 캐나다 사람...

 

무튼 그 학원에서 또 무슨 시스템을 도입했는데

그 시스템이 저를 3년쯤 다니던 저를 그만두게 한 결정타가 됐습니다.

뭐, 물론 그 전부터 원어민 강사 수업 비율을 점점 줄이더니

그만둘때쯤에는 아예 원어민 수업 자체가 없기도 한것도 있지만요

14.PNG

 

어떤 다른 회사가 서비스하는 pc에서 영어 학습을 하는 프로그램이었는데

그걸 집 컴퓨터에 다 깔으래요.

 

깔고 매일 일정 진도 이상 학습을 해야됐는데

결과나 진도는 다 관리자인 학원장이나 담당 강사한테 넘어갔습니다.

 

원장이나 실장들은 더 적극적으로 매일 생기는 진도율에 못맞추면

맨날 들어와서 아이들을 패기 시작했고 나중에는 아파서 우는 친구들도 많았습니다.

 

문제는 저 시스템 자체가 너무 발적화에 허점이 많아서

인터넷 익스플로러 아이콘 클릭을 인식해서 프로세서를 강제종료했는데

저는 윈도우 탐색기 주소창에 주소쳐서 인터넷하는 편법쓰고

사전 찾아다가 했죠 ㅋㅋㅋ

다른 허점은 

 

정상적으로 진도율을 채우고 학습을 했음에도

관리자 페이지에서는 안했다고 뜨는 미친 상황까지 생기더라구요.

 

어떤 날은 저는 분명히 집에 들어가서 학습율 채웠는데도

그 다음날 들어와서 저보고 안했다고 책상위에 무릎꿇고 허벅지 패길래

너무 억울해서 했다고 하니까 실장은 내가 그걸 어떻게 믿냐고 하는겁니다.

 

그러고 남아서 다 하고 가라네요.

제가 따졌죠. 아니 했는데 뭔 소리냐고..

그랬더니 지네는 관리자 페이지 보여주면서 니가 안한걸로 나와있다 이러던데

그러고는 남아서 담당 선생이나 원장 보는 앞에서 제 계정으로 들어갔죠.

 

진도율을 다 채웠다고 나와요.

 

그랬더니 지네들은 이게 왜 이러지 이딴 소리밖에 안하고

 

그러고 너무 억울해서 30분 넘게 걸리던 거리 집까지 걸어가서는

부모님한테 말은 못하고 그냥

"너무 힘들어요... 저 학원 그만두면 안되요?"

이랬더니 담담하게 끊게 해주시더라구요.

아마 학원 다니기 시작한 처음에는 학원 끊어버린다고 하면 울고불고 하던 애가

너무 지친 모습으로 못하겠다고 하니까 마음 놓아버린거 같아요

 

그때 이후로는 뭐... 별로

학원이라는곳 자체에도 좋은쪽으로 생각은 안들고

초6부터 중학교 2학년때까지 다닌 종합학원 아니면 다른 학원은 쭉 안다녔습니다.

 

나중에는 아이가 생겨도 학원 자기 입으로 가고싶다는거 아닌 이상 안보내려구요.

공교육들도 문제지만 솔직히

사교육하는 그 사람들한테도 굳이 돈벌게 해줄 가치는 없어보입니다.

공교육이 그 모양이라서 그나마 사교육도 흥하는거지

그거 아니면 딱히 선생이라고 할 자질도 없는 인간들도 많구요

 

옛날에 아무렇지도 않게 패던 인간들이

지금까지 멀쩡한척 포장하고 계속 애들 가르치면서 돈받아먹을 생각하니까

소름돋고 그 인간들이 진짜 무서우면서 싸이코같아요



  • profile
    title: 이과이카무스메      숲속라키입니다 / ikamusume.moe / ika-musume.moe 2019.01.19 22:45
    비슷하게 전 기준 영어학원에 별로 안 좋은 기억이 있네요.

    아발론은 씨X론, 토피아는 아토피, 기준은 개준이라 불렀고, 강태우어학원에는 강태우 폭파버튼이라는 사각형 안에 원이 그려진 낙서가 여기저기 있었던 기억이 나는데 아직도 그러고들 다니는지 모르겠네요.
  • ?
    프레스핫 2019.01.19 22:50
    다 그냥 학위장사는 학위라도 주지 걔네는 놀고먹는 밥버러지 수준이었던거 같아요
  • profile
    title: 이과이카무스메      숲속라키입니다 / ikamusume.moe / ika-musume.moe 2019.01.19 22:51
    저도 희한하게 수학학원은 몰라도 영어학원에는 좋은 기억이 별로 없었네요.
  • ?
    산청군시천면 2019.01.19 22:51
    저는 정말 좋은 학원에 다녔습니다. 다만 제가 공부를 안했죠....
    선생님도 정말 실력이 좋으셨습니다. 선생님의 수능예상문제집에서 풀었던 빈칸문제가 전부 다 수능에서 그대로 나왔습니다... 하지만 제가 바보라서 3점짜리는 다 맞추고 2점짜리를 틀렸죠..
  • ?
    Soyuz      2등 명예 아리아인 헌터 2019.01.19 23:35
    영어학원 세군데 다녀봤는데 영어 성적은 그냥 유지만 되더군요.
    집에가서 외국 MMORPG만 죽어라 했더니(공부목적 아님) 문법 빼고 전부 성적 상승.
    나중에는 문법이 필요한 독해문제라던가 문법만 있는게 아니면 느낌으로 전부 풀게됬습니다.
    학원에서 배우는거보다 필요해서 쓰는게 훨씬 낫다는걸 알게됬죠.
  • profile
    부녀자 2019.01.19 23:51
    언어는 역시 덕질입니다! 제 프로필 사진을 보면 일본어 덕질을 하고 싶지 않으신가요?
  • ?
    Soyuz      2등 명예 아리아인 헌터 2019.01.20 14:45
    옛날에 하려다가 작심 12일로 때려치고 안보고있습니다..
  • profile
    dss180      헌내기입니다. 2019.01.19 23:59
    영어 공부방법을 고3와서야 간신히 절반쯤 깨달아서...
  • profile
    title: 하와와이루파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2019.01.20 00:10
    자신이 원해서 스스로 공부를 하는 것이 가장 효과가 좋겠지요.
  • profile
    청염 2019.01.20 10:47
    엄밀하겐 학원은 학생들 때릴 권리가 없죠.
    공부 못한다고 폭력으로 처벌하는 행위는 신고하면 한바탕 시끌시끌해질 것 같습니다.
    근데 요즘 학원도 그러는지 의문입니다.

    아주 좋게 해석해주자면 학원 입장도 아주 이해가 안가는건 아닌데, 사실 언어를 배우면서 필히 거쳐나가야하는 관문중 하나는 단어 외우기입니다. 특히 난이도 높은 영어시험을 겨냥할수록 그런 경향은 심하고, 그렇지 않아도 단어는 외어야해요.

    문제는 학원이란곳에서 돈 받고 가르치면서 단어 눈앞에서 외라고 하루 몇시간씩 꾸준히 시키기는 힘듭니다. 단어장 뽑아주고 해봐야 카드같은거 만들어주는것 외에는 학원이 단어외울때 뭘 가르칠게 없고 선생은 가만히 감독-대기만하고 있어야하거든요.

    근데 애들 단어만 외게 시키고 가만히 있으면 학부모의 항의가 날라오고 다른 학원으로 옮길게 뻔하기 때문에.... 단어장 외우긴 숙제로 넘어갑니다. 하지만 이것도 문제가 또 있는데, 단어 외우기란게 해오기는 드럽게 싫은 재미없는 공부의 대표주자라서 애들이 잘 안해옵니다.

    그래서 폭력이 아니더라도 애들에게 공부해오라는 강제력을 행사하는 곳에서 점수가 더 잘오른다는 문제가 있긴 합니다. 물론 최소한도의 필요한 수준의 강제력을 행사했으면 이정도는 아니고, 툭하면 때리니 문제인거겠지만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벤트 [12일] 3RSYS R410 케이스를 드립니다 6 낄낄 2020.04.07 301
25967 잡담 이게 EMP 비스무리 한것가요...? 1 포도맛계란 2019.03.19 223
25966 잡담 아이패드 라인업은 비로소 팀쿡 입맛에 맞게 정리... 8 file 픔스 2019.03.18 557
25965 잡담 창고 대 정리 4 file 평범한드라이버 2019.03.18 423
25964 볼거리 ??? : 형이 왜 거기서 나와? file title: 월급루팡노루 2019.03.18 578
25963 잡담 이번 아이패드 진짜 잘 나왔네요 14 file 데레데레 2019.03.18 517
25962 등산로(장터) 카메라 인터벌 릴리즈. 3 title: 저사양노코나 2019.03.18 321
25961 잡담 또 뭔가 일을 벌리고 있습니다 5 file title: 이과이카무스메 2019.03.18 356
25960 잡담 워드프레스 관련 주절주절 4 title: 순수한Rufty 2019.03.18 245
25959 잡담 동네 친구가 있으면 좋은점 18 file title: 문과몌무링마지텐시 2019.03.18 480
25958 볼거리 영 좋지 않은 스멜을 맡은 고양이 2 Veritas 2019.03.18 512
25957 잡담 타오바오 첫 구매 16 file 낄낄 2019.03.18 590
25956 잡담 감사인사 15 백여우 2019.03.18 229
25955 볼거리 아스퍼거 증후군.jpg 32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3.18 4972
25954 볼거리 ??? : 민주주의의 알을 낳아라...! 15 file title: 흑우FactCore 2019.03.18 772
25953 잡담 수리 끗. 7 file title: 고양이카토메구미 2019.03.18 286
25952 잡담 태블릿 노트필기 인증.. 10 file 뚜찌`zXie 2019.03.18 1342
25951 잡담 용산 왔어요 12 file 냐아 2019.03.18 370
25950 잡담 끼요옷 롬칩이 왔습니다. 5 file title: 고양이카토메구미 2019.03.18 337
25949 잡담 아 fire hd 10을 살까 고민입니다. 21 뚜찌`zXie 2019.03.18 2412
25948 잡담 얘들꺼 사오지마시라니까 또 사오셨어여 10 file 고자되기 2019.03.18 641
25947 잡담 모니터 케이스.자작. 16 file title: 저사양노코나 2019.03.18 554
25946 볼거리 케잌을 3조각으로 나눌때.math 6 file 슬렌네터 2019.03.18 693
25945 잡담 오! 셰계 1위 음원 스트리밍 스포티파이 한국 진... 7 TDKR 2019.03.18 649
25944 잡담 살면서 카드 엄청 써봤네요. 7 title: AMD야메떼 2019.03.18 429
25943 잡담 사람을 움직이는데 가격만한게 없나봐요 29 title: 월급루팡급식단 2019.03.18 569
25942 볼거리 왜 이런 짤이 존재하는 거죠 간호사 버전.jpg 15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3.18 983
25941 가격 정보 고프로7 실버 199$ 화이트 159$아마전 직배가능 2 file 고자되기 2019.03.18 516
25940 볼거리 고자되기2 (8M) 6 file 고자되기 2019.03.18 582
25939 볼거리 고자되기1. (8M) 6 file 고자되기 2019.03.18 693
25938 등산로(장터) [종료]아이패드 6세대 32gb wifi 등산로 개장합니다. 5 file 주황버섯 2019.03.18 14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19 420 421 422 423 424 425 426 427 428 ... 1289 Next
/ 1289

최근 코멘트 30개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