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잡담
2019.11.11 16:58

여행타입 어떠신가요?

profile
조회 수 374 댓글 27

오늘 여행다녀온 동료가 있어서 자연스레(?) 주간회의의 주제는 여행. ㅋㅋ

말씀들 하시는거 보니 대부분 명소관광이나 먹을것위주네요.

 

저의 여행 스타일은 명소관광을 극단적으로 하는편 입니다, 다시오려면 비싼돈과 그보다 비싼 시간을 내야하니 비용을 뽑자주의라서..


제가 여행계획을 짜면 아침6시부터 밤 10시까지 명소관광 및 체험 그리고 마치 삼국지의 강행같은 이동뿐이죠

같이 간 사람들은 2일차에 거의 퍼지죠 ㅋㅋ

분단위까지 쪼개가며 완벽한 시뮬레이션과 혹시 모를 사고에 대비해 플랜B까지 세워놓는 절 다들 싫어해요 ㅠㅠ

친구는 물론 가족까지도 너랑은 다시는 여행 안간다고 해서 여행은 혼자 다닌기억밖에 없습니다(진정한 아싸의 정도를 걷고있는..)

 

제가 먹는것에 크게 관심이 없어서 그런지, 평소에도 줄서는 맛집보다는 그냥 위생적으로 깨끗하고 간단하게 먹는곳을 선호합니다. 길거리 음식도 안사먹구요.

제 성향때문인지 여행시 맛집은 전혀 고려하지 않아요

 

다른사람들하고 여행가면 너무 지루해요. 먹고 먹고 또 먹고..

다들 맛있는검 먹는 재미로 여행가고 그런다는데 전 그게 잘 안되네요 ㅠㅠ

 

물론 지금은 여행도 마음대로 못하는 신세지만, 여행은 역시 식도락인거죠?



  • profile
    파인만 2019.11.11 17:00
    전 마음 가는대로 느긋느긋하게 다니는걸 좋아해요.
  • profile
    급식단 2019.11.11 17:34
    제 성격이 이상한게 맞습니다 ㅠㅠ
  • profile
    title: 폭8kEnyy      1600, 970, 320,16 2019.11.11 17:14
    먹고 먹고 먹고...ㅋㅋ 베트남 여행갈때 그래서 소화제를 가져갔었죠
  • profile
    급식단 2019.11.11 17:34
    그렇게 먹고도 호텔에서 술을 마시더라구요 ㅋㅋ
  • profile
    기온      세상, 그 유쾌한 전장 2019.11.11 17:15
    최대한 현지느낌 나게 다닙니다. 맛집도 구글지도로.ㅎㅎ
  • profile
    급식단 2019.11.11 17:35
    음식을..가리는게 가장큰것 같아요.
    올해가 가기전에 순대와 족발을 먹어보기로 약속했는데 얼마 안남았네요 ㅠㅠ
  • profile
    title: 야행성가네샤      https://924717.tistory.com/ 2019.11.11 17:35
    저는 음식위주 입니다. 딱히 안먹는 식재료나 향신료가 없고 먹는걸 좋아하다보니 해외여행을가면
    먹고 이동하고 먹고 이동하고 중간에 소화시킬겸 관광지 돌아보고 해떨어질때까지 무한 반복이에요.
    그리고 해 떨어지면 술을...

    뭐..국내여행은 먹는거보다 관광지 위주이긴 합니다.
  • profile
    평범한드라이버      자동차를 고치는 일을 하는 운전자 입니다. 2019.11.11 17:35
    끝이없는 다이어트를 하고있는 저도 식도락으로 여행 가는건 별로 안좋아 합니다.
    그 지역 아니면 돈주고 못 찾아먹는 음식 정도 되면 먹어보는 편이지만 타지에서도 맛을 볼수 있는 종류라면 잘 안먹는 편이예요
  • ?
    Porsche911 2019.11.11 17:54
    그 나라의 음식을 먹는건 좋아하는데 그렇다고 해서 비싼걸 먹진 않네요. 금전상황은 둘째치고 그 나라에서 파는 비싸고 호화로운 음식들을 과연 현지인들이 즐겨 먹기나 할까 라는 생각이 들어서 말이죠. 그래서 여행 가서 먹는것들을 보면 간단하고 격식을 차리지 않는 식당이라던지 길거리 음식들을(물가 비싼 동네의 경우) 주로 먹네요.

    그밖에 여행 스타일은 저랑 비슷하네요. 저도 계획 세워서 열심히 돌아다니는거 좋아합니다. 평소엔 저질 체력이지만 여행 할때만큼은 누구보다도 체력이 좋아져요. 근데 세계 어딜가나 치안은 다들 한국에 비해 약간씩 불안정한 면이 있는지라 밤 9시쯤에 일정을 마치는 편이에요.
  • profile
    Veritas      18歲 / 약팔이지망생 / ლ(╹◡╹ლ) 2019.11.11 17:55
    아예 테마가 식도락이 아닌 여행에서, 금강산도 식후경을 추구하는 자세는 그닥 선호하지 않습니다
  • profile
    title: 명사수달가락 2019.11.11 18:04
    느긋하게 돌아다니는 것을 좋아합니다. 힘이 딸려서... 욕심 내며 돌아다니면 이틀 내로 만사가 귀찮아지더라구요. 근래 기글에 여행 사진 보면서 식도락도 나쁘지 않을 것 같다는 생각이 막 드네요. 그것도 지금은 할냥이 보살피느라 못 가긴 하지만요.
  • profile
    title: AMD야메떼 2019.11.11 18:05
    전 3박4일 아키바만 털었습니다.
  • profile
    title: 야릇한미야™      #PrayForKyoani 2019.11.11 18:08
    나름의 계획은 세우는데 체력적인 문제, 시간 배분 등의 이유로 그때 그때 타협하는 편이에요.
  • profile
    애플쿠키      올해도 잘 버티자★ 2019.11.11 18:16
    전 생- 날것의 음식만 아니면 대충 잘 먹습니다 ㅎ
  • profile
    3등항해사      오늘도 꿈과 희망을 가지고! 맛있는 식사가 기다린다! 투쟁! 2019.11.11 18:27
    저는 가서 호캉스만 하다 오네요
  • profile
    title: 야릇한poin_:D      .............? 2019.11.11 18:28
    당일치기 명소 강행군이네요 드라이브 위주 입니다만 차가 갈수있으면 다 갑니다
  • profile
    title: 고기FactCore      Fact Bomber 2019.11.11 18:50
    생각 없이 그냥 싸돌아다니는 류의 여행을 합니다.
    그냥 핵심 목표 하나만 찍으면 나머지는 다 상관 없어요.
  • ?
    얄딘 2019.11.11 19:16
    저는 평이 좋고 깔끔한 맛집, 깨끗하고 안락한 숙소를 선호하는지라 근처에 명소가 있으면 가는 길에 살짝 들르는 정도에요.

    이번 대만여행 때 간 명소라 해봐야 중정기념관이랑 용산사, 단수이 홍마오청 정도가 있겠네요. 101타워는 1층이랑 지하 살짝 돌아보고 나온 게 전부였고요~

    가성비에 가심비를 적절히 섞어서 편하게 다닙니다.
  • profile
    프리지아      Facta, Non Verba 2019.11.11 19:26
    전 혼자 여행가면 타이트한 일정으로 박물관+미술관+유적지 위주로 다닙니다. 식사는 끼니 때우는 느낌으로만 동선에 있는 곳 적당히 가고요. 편식 심한 것도 영향이 있는 것 같네요.

    하지만 지금은... 식도락과 카페가 메인이 됐습니다. 흑흑.
  • profile
    title: 저사양아라 2019.11.11 19:49
    여행을 안가는 타입이에요
  • profile
    title: 어른이K_mount      고양이 확대중,. 2019.11.11 20:14
    여행을 못 가는 타입입니다
  • profile
    어린잎      낄냥이는 제겁니다! 2019.11.11 20:38
    관광지 구경도 재밌고 맛집을 가는것도 즐겁지만 시장이나 마트에 가서 사람과 물건 구경이 제일 재밌더라구요
  • profile
    title: 귀요미소망노인복지센터 2019.11.11 21:52
    저도 먹는 걸 줄이고 휴게소도 최소한 들리고 명소나 액티브, 멋진 경관 위주로 하긴 했었죠 그건 혼행일때고... 이성친구나 가족이랑 가게 되면 아무래도 짧게 몇 스팟 보고 대부분 맛집이랑 경관을 아우르는 곳에서 먹고 마시며 즐기다 오죠 ㅎㅎ
  • ?
    포인트 팡팡! 2019.11.11 21:52
    소망노인복지센터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10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 profile
    눈팅만4년째      2대의 라이젠 + 라데온 컴퓨터를 가지고 있는 AMD팬 입니다. 2019.11.12 08:18
    저는 현지 전통복장 모으는 취미가 있었어서 전통시장이나 옷가게에 가는걸 좋아합니다.
  • profile
    벨드록 2019.11.12 10:54
    여행가는거 싫어하는 타입이긴 한데........
    가면..... 그냥 맘대로 다니길 원하는 타입입니다.
    계획짜고 그런거 귀찮기도 하고.......
  • profile
    5KYL1N3      읭 2019.11.12 12:02
    반반이요 ㅎ 명소관광도 좋구 먹는 것도 좋구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922 볼거리 디씨인사이드의 햇반 멍청이.png 28 file title: 고양이인민에어 2019.12.16 1758
33921 잡담 스피커 설치 24 file TundraMC 2019.12.16 566
33920 잡담 포팡이 연속 두번 저에게...! 9 HD6950 2019.12.16 219
33919 잡담 쓸만한 300W 미만 파워가 없군요 9 title: 고양이인민에어 2019.12.16 525
33918 방구차 책상 변천사 9 file title: 고기FactCore 2019.12.16 372
33917 볼거리 실시간 탑 붕괴의 현장 9 file title: 고기FactCore 2019.12.16 869
33916 등산로(장터) 오피스 365 홈 시리얼키 팝니다 (판매완료) 3 file chofee80 2019.12.16 445
33915 볼거리 로봇 청소기의 일석이조 15 file title: 고기FactCore 2019.12.16 606
33914 잡담 (사진없음)--주의-- 강력한 기글EMP가 발생하였습... 43 HD6950 2019.12.16 370
33913 가격 정보 [11번가] 오늘까지 모바일앱 PC악세사리 15퍼센... 2 file 배신앙앙 2019.12.16 413
33912 잡담 오랜만에 폰 배경화면 변경 1 title: 야행성쿠민 2019.12.16 214
33911 가격 정보 [아마존] WD 5TB My Passport $89.99 직배가능 2 file title: 명사수깍지 2019.12.16 382
33910 등산로(장터) (완료) 4GB 짜리 DDR3 SODIMM, DDR4 DIMM 등산로 7 file 평범한드라이버 2019.12.16 256
33909 잡담 역시 연말직구는 존버가 생명입니다 6 file Elsanna 2019.12.16 873
33908 잡담 오랜만에 새 컴퓨터 구매 16 file 이카무스메 2019.12.16 726
33907 잡담 구독형 서비스의 즐거움 42 雨日 2019.12.16 721
33906 잡담 1.5주 전에 시킨 컨벡터가 도착했습니다. 2 리피 2019.12.16 335
33905 잡담 아이유 노래 때문에 애플뮤직 미국 계정으로 옮겼... 8 file 새벽안개냄새 2019.12.16 1632
33904 잡담 아이패드가... 42 file 히토히라 2019.12.16 3094
33903 잡담 건전지 번들상품이 신기하네요. 15 file 아인저 2019.12.16 660
33902 잡담 블프때 산 만년필이 왔습니다. 22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12.16 432
33901 가격 정보 인터파크] PS4용 GOTY최다수상 게임 각 11,400원 9 file title: 명사수깍지 2019.12.16 1166
33900 잡담 애플 공홈 거지 근황 24 file 새벽안개냄새 2019.12.16 4150
33899 가격 정보 [아마존] WD SN750 500GB 69.99달러(+$5.25) 4 file 하스웰 2019.12.16 408
33898 볼거리 BBQ 15000원짜리 신제품 11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12.16 780
33897 등산로(장터) [판매완료] PDF expert for mac 리딤코드 1 donky 2019.12.16 437
33896 볼거리 서강대 합격한 흙수저 12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12.16 1180
33895 잡담 구글카메라 천체모드 테스트 22 file 5KYL1N3 2019.12.16 1038
33894 잡담 뭐야 내 주말 돌려줘요... 26 슈베아츠 2019.12.16 646
33893 등산로(장터) 쓰지 않는 스맛폰 파실 분 찾습니다. 24 HD6950 2019.12.16 91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84 385 386 387 388 389 390 391 392 393 ... 1519 Next
/ 1519

최근 코멘트 30개
에마
16:50
람jae
16:49
푸른바다왕거북이
16:47
김부처
16:45
까르르
16:37
평범한드라이버
16:30
휀라디언트
16:26
성배안가는서폿
16:25
predator44
16:22
기온
16:21
청염
16:18
아리스
16:17
휀라디언트
16:16
predator44
16:13
TundraMC
16:13
TundraMC
16:12
까르르
16:12
포도맛계란
16:12
플라위
16:11
플라위
16:11
0.1
16:10
0.1
16:09
플라위
16:09
0.1
16:08
슬렌네터
16:08
플라위
16:07
늘보
16:07
까르르
16:07
플라위
16:06
플라위
16:05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