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수상한 게시판, 개인적인 내용은 비공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두서가 없는 이유는

 

라섹수술하고난 직후 고통으로 기억이 뜨문뜨문 사라졌기(...) 때문입니다.

 

 

-수술 당일날, 1일차-

 

예약한 시간에 맞춰 수술 받을 병원으로 갔습니다.

일단 수술전에 시력 확인을 한번 더하고 수술 받으러 수술실에 갔습니다.

 

수술실이 다 그렇듯 춥습니다. 으슬으슬한게 더 긴장되더군요


수술이 시작되기 전에 파란색 부직포? 로된 가운과 모자를 씁니다.

모자끝에 머리카락이 안나오게 테이프로 잘 고정시켜주더군요


그리고 수술실 입장....

꽤 넓고 유리 칸으로 막혀있는 공간에 수술 기계가 덩그러니 놓여져있습니다.


누워서 기계 사이로 머리를 집어넣으니 무슨 약을 눈에넣어 마취를 시킵니다.

수술실 들어오기전에도 약을 넣었었나? 너무 긴장해서 정확히는 기억안나는군요


그리고 의사 샘이 오시더니 제 눈에 뭔가를 슥슥 문지릅니다.

아마 이게 각막상피를 제거하는 과정인거 같습니다.

근데 제가 눈을 정말 못뜹니다ㅠㅠㅠ 이것때문에 렌즈도 못사용했고, 안약도 잘못넣었엇지요

암튼 눈에 뭘 하는데 눈을 잘 못뜨니 그렇게 하면 안된다고 혼났습니다ㅠㅠ

 

그리고.... 라섹수술을 하는데...

기계에 초록불이 들어오고 그곳을 주시하라고 합니다.

눈을 안감게끔 눈꺼플을 고정하는 클립?을 눈에 끼워놨지만, 기계소리도 나면서

위이이이잉 거리는 기계소리, 여기서 내가 눈을 깜박이면 진심 좃된다 는 생각이 드니

집중 빡해서 초록 레이저를 처다봅니다.


그리고 레이저를 쏘기 시작하니... 진짜 오징어 타는 냄새가 진하게 나면서

눈이 조금식 뿌여집니다.

레이저로 제 눈을 지지는게... 보인다해야하나, 느껴진다해야하나.

그렇게 한쪽눈당 30여초씩 해서 수술은 진짜 금방 끝났습니다.

그리고 보호용 렌즈를 씌우고 라섹 수술과정은 정말 다 끝났습니다.


수술실에서 나와서 어두운 방에서 잠깐 쉽니다

살짝긴장이 풀리며 안도감이 듭니다...

그때까진 마취약 덕분이지만, 딱히 아픈것도 없어서

'수술 한번도 더 받을 수 도 있겠는데?' 라는 생각이 듭니다.


그리고 집에 옵니다..

버스를 탈까 하다가... 뭔가 느낌이 쎄 해서 택시를 타고 집에 돌오는데..


아... 슬슬 눈이 시리기 시작합니다.

아...... 여러 후기에서 보였던 '난 아프지 안던데?' 의 사례중 한명이 되고 싶었지만..

아............ 그건 부질없는 소망이였고... 고통이 찾아옵니다다ㅏㅏㅏㅏ.......

 

 

 

아 진짜 엄청 아픕니다.

 

아...

 

 

이건 제가 천인공노할 극악 무도한 죄를 저지르고, 지옥에가서 벌을 받는다면 느낄 고통이 이정도일까 합니다...

 

 

 

게다가 눈이 시려서 뭘 보지도 못하고, TV소리는 그저 듣기만 하고 있고,

누우려니까 고통에 이물감 까지 느껴져서 눕지도 못하고,

햇볕 보면 안된다 해서 집에 커튼은 온통 쳐서,  어두컴컴하게 해놓으니...

 

 

 

왠 어두운 거실에 의자하나 놓고, 거기에 하루종일 산송장 처럼 앉아있는 제가 있더군요...

 

수술후 팟케스트 들었단 사람이 많던데... 저는 아파서 이어폰을 꼽고 자시고 할 여유도,

눈이 시리니 폰을보고 팟케스트를 켤 그것도 없었습니다

 

 

이정도 되니 아프고 서럽고, 진통제가 섞인 안약을 하나 주긴 했는데

정확히 30분 효과가 있습니다. 넣고 진통효과가 발휘되기까지 10여분 남짓,

거의 40분마다 진통제 안약을 계속넣습니다.....ㅠㅠㅠㅠ

 

첫날에 반통을 썻더군요

 

 

아아....

 

하루종일 거실에 덩그러니 앉아 있다가 잘시간이 되어 잘려고 하니

아파서 잠을 못잡니다ㅠㅠㅠ

 

그래서 진통안약 넣고 누워 잘려고 했지요, 하지만

눈 건들지 말라고 물안경 같은걸 끼고 자라고 준게 있는데,

 

눈물이 계속 펑펑 나니까, 거기에 눈물이 고여서 계속 잠을 설칩니당...ㅠㅠㅠ

 

 

으아아....

 

 

그렇게 불현듯 깨어보니 동이 터오르더군요...

 

다시 진통안약을 넣고 잠을 청했습니다.

 

그렇게 첫날이 지났습니다....

 

 

 

-2일차-

 

일어났는데... 어?

 

통증의 90%정도가 사라졌습니다?

 

 

신기할 정도로 통증이 없더군요

 

진통제 안약을 넣으면 가벼운 생활도 가능합니다.

 

커피도 한잔 먹고 밥도 먹고....

 

 

그래도 눈은 시려서 TV를 보거나 이런건 못합니다.

 

또다시 어두운 거실에서 덩그러니 앉아 귀로만 TV를 듣습니다......

 

어제의 산송장이 오늘도 있군요

 

 

그렇게 시간되면 약넣고, 시간되면 밥먹고.... 하루가 지납니당.....

 

 

 

 

-3일차-

 

일어 났습니다.

 

??? 눈의 초점이 엄청 안맞습니다???

 

 

병원에서 안내하기를 3~4일간은 각막 상피가 부어서

흐릿하보일수 있다고 했는데 그거 인거 같습니다.

 

음...

 

느낌은 김이 빡시게 서린 안경으로 자동차 후미등 볼때의 그런느낌?

 

우울해 지는군요... 보여도 보이질 않다니...

 

 

 

오늘은 병원에 방문해서 상태를 점검합니다.

 

의사샘말로는 한쪽눈에 아직 안나은 부분이 보인다고,

하지만 잘 상피가 잘 낫고 있다고, 예정대로 5일째 다시 검사 해보자 합니다.

 

 

 

그리고 집에 왔습니다.....만

 

 

그렇습니다.

 

 

오늘도 저는 할 수 있는게 없습니다.

 

또다시 산송장 모드로 어두운 거실에서 하루종일 앉아있습니다.....

 

그나마 다행인건 통증이 99%사라졌습니다!

오늘은 하루종일 진통 안약을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그나마 좋은 일이군요

 

 

 

-4일차-

 

??? 일상생활이 거뜬합니다?

 

뭐 안픈거 없어요, 빛나는 밝은 무언가(휴대폰, 컴터, TV, 불켜진 방)를 볼때

눈 시림이 조금 있지만, 선글라스를 쓰니 여차저차 괜찮습니다.

 

 

수술전에 수술후 TV를 봐도 되냐고 물어봤었는데

된다고 했지만 아파서 못볼것이다....라는 뉘앙스로 말씀을 했으니

 

아프지 않으니 조금씩...봅시다.

 

 

아, 역시 TV는 봐야합니다ㅠㅠㅠㅠ

오랜만에 보는 뉴스 앵커가 왜이렇게 반갑던지.....

 

 

오늘은 그래도 사람답게 하루를 보낼 수 있었습니다

 

 

아!

 

수술후 보호렌즈를 뺄때까진 샤워, 머리감기 금지입니다

거울을 보니 사람의 몰골이 아니게끔 머리가 떡져있고 초췌하군요(...)

 

 

그렇습니다

 

 

사랍답게 하루를 보낼 수 있어도, 사람다운 몰골은 아니었습니다(....)

 

 

 

-5일째-

 

병원을 갔습니다.

 

의사샘을 만나고 한번 눈을 확인하더니,

바로 보호 렌즈를 뺍니다!

 

조금 이물감이 있지만 나쁘진 않군요

 

그리고 이것저것 물어보니

 

일하고 TV보고 컴퓨터보고 이런거저런거 다 할 수 있다고 합니다.

 

 

다만 자외선 받는건 철저히 막아야 하니 야외 돌아다닐때 선글라스는 필히 챙기라 합니다.

 

 

그리고 이제껏 넣는 약 몇가지는 그만 넣으라 하고 다른 약 한가지+인공눈물을 처방해줍니다.

 

기존의 약은 스테로이드제 약? 그런건데 쫌 독한거라 바꾸는거라고 합니다.

 

 

그렇게 집에오고, 당장 샤워부터 합니다

 

 

아... 개운합니다아.ㅠㅠㅠㅠㅠㅠㅠㅠㅠ

 

머릿기름을 담백히 빼고 안약을 넣고...

 

그리고 잠깐 잤습니다..

 

병원갈때 뭔가 잘못되지 않았을까 걱정되어서 긴장했었나봐요...

 

 

 

 

 

아무튼 이렇게 수술하고 5일이 지났습니다.

 

현제 상태는 나쁘진 않는데, 초점이 잘 맞지 않습니다.

 

일단 오른쪽 눈이 수술 직후부터 조금 잘 보이긴 했습니다.

첫날의 그 고통(...) 속에서도 약을 넣고 눈을 깜박일때

안경안쓰고는 흐릿하게 보이는 달력 숫자가 보였거든요

 

왼쪽눈은 영 흐릿합니다.

대충 50cm 거리의 일회용 점안액 박스의 글자가 초점이 잘 안맞는군요

 

 

제 주시안이 오른쪽 눈이라, 다행이 일상 생활은 어느정도 가능합니다.

버스탈때 버스 내부의 글자,숫자는 어느정도 보이고,

먼곳의 간판글자도 어느정도 보이고,

지금 기글을 보는것도 어느정도 보입니다.

 

다만 초점은 쫌 잘 안맞네용ㅠㅠ

 

 

 

일단 수술후 상피가 회복되는데 3~4일 걸려서,

이건 다 회복된거 같은데,

 

시력이 회복되는데는 한달가량 시간이 걸린다고 합니다.

 

 

여담이지만,,,

 

이건 개인차가 크더군요, 라섹 수술 후기에서 쭉 모아져있는곳에 보니

2달~3달에 걸쳐서 회복되었다는 경우도 꽤 있었습니다.

 

이게.... 무서운건 후기중에선 자신은 몇년이 지나도 회복이 안되었다... 하시는 분들도 있더군요

그래서 쫌 무섭긴합니다.ㅠㅠㅠㅠㅠ

 

관리 잘하고, 회복이 잘되길 바래야 겠지요


 

그리고 빛번짐!

 

제가 동공이 쫌 큰편이라고 했는데, 그래서 인지 빛번짐이 있습니다.

 

뭐라 해야하지... 자동차 헤드라이트를 보면

카메라 크로스 필터를 거쳐서 보는느낌?

빛이 쫙쫙 갈라짐이 있어 보이는군요

 

근데 이건뭐

빛번지는게 수술전에도 있었더라구요

수술후 빛 갈라져서 보이는게 보이면서

'아, 수술전에도 빛번짐이 있었구나 했습니다'

 

그냥 밤에 보는 빛의 모양만 바뀐거지요

 

 


일단 닷세간의 후기는 이렇습니다.

 

 

혹시,

 

수술전으로 돌아가서 수술을 다시 할 의향이 있느냐를 물어보신다면

전 안할래용ㅠㅠㅠㅠ

 

하루였지만 고통이 너무 심했고, 그 상화에서 눈을 뜨지 못하니

심적인 공포와 스트레스가 너무 심했습니다ㅠㅠㅠㅠ

 

쩝.. 말을 하자면 그렇습니당...

 

수술은 이미 한거고 하니

앞으로 약잘챙겨먹고, 비타민C가 좋다고 하니 그것도 먹고..

관리 잘하고, 얼른 시력 회복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ㅠㅠㅠ

 

혹시 궁금한거 있으시면, 아는 한도내에선 답변해드릴꼐용 :D

 

 

 

 



  • profile
    온기 2021.02.25 00:02
    수고하셨습니다~
    전 못하겠어요 ㄷㄷ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00:02
    제가 고도근시의 안경생활을 잘모릅니다만... 안경쓰고 살만하다면 안하시는걸 추천합니다ㅠㅠㅠㅠㅠㅠ
  • profile
    title: 명사수Semantics      ε=ε=ε=(~ ̄▽ ̄)~ 2021.02.25 00:03
    언젠가 라식이나 라섹 해야되겠다는 생각은 드는데 각막을 까서 수술한다는게 넘 무섭...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00:06
    저도 지금와서 돌아보면.. 무슨깡으로 수술한다고 헀었을까요...ㅠㅠㅠ
  • profile
    title: 민트초코헤으응      2주만에 다시 살찐 사람... +1Kg 감기 조심하세용!! 2021.02.25 00:04
    으으...스마일 해야하나... 너무 비싼뎅...8ㅅ8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00:06
    고거는 백만원정도 더 비싼거 같던데... 하기전에는 돈아까워! 였지만, 하고나서 안아프고 회복이 빠르다면 할만하지 않나 싶습니다ㅠㅠ
  • profile
    쿤달리니 2021.02.25 00:07
    글만 봐도 무섭네요.
    안구 재생이 가능해지기 전까지 그냥 안경잡이로 살아야겠어요..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00:10
    수술전에는 그깟 며칠 아픈거 대수냐... 라고 했는데
    안경잡이 생활도 나쁘진 않은거 같아요ㅠㅠ 시력 올라오는데까지 시간도 걸리니 답답 하기도 하구용ㅠㅠ
  • profile
    title: 하와와미사토      여우 사토에요 ! 2021.02.25 00:17
    초등학교 6학년 말 부 터 23살인 지금..까지 렌즈를 끼니..약 렌즈 생활만 10년이 넘었습니다. 양쪽에 심하게 짝눈이 있습니다
    라섹이나 라식 하려고 해도 눈동자 표면이 울퉁불퉁해서 깎을 때 고생한다고 말씀 하셨어요 , 수술을 받아도 책을 읽거나 할 땐 안경을 써야 한다고 지금은 미뤄두고 있는 상태입니다 .. 후기 잘 읽었습니다.. ;ㅁ;.. 역시나 또 고민을 해봐야겠어요..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00:21
    아...렌즈.... 렌즈를 착용한다면 수술전 사전검사에서도 렌즈 2주간 빼고 오라 하더군요. 안경이 아닌 렌즈 생활을 오래하셨으면, 또 거기에 고도근시라면, 라섹이든 라식이든 가급적 고민 많이 해보셔용ㅠㅠㅠ
  • profile
    title: 여우하뉴      루이 2021.02.25 00:26
    수술 받은 사람들이 부작용?으로 강한 빛같은걸 너무 눈부셔 하면서 잘 못보는거 같은데

    그리고 안구건조증인가....

    그런게 요새도 있나 궁금하군요 완전히 회복 되고 난뒤에 알려주세요

    근데 이건 몇년 뒤에 나타난다는 말도 있다보니 으음 ==;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00:31
    일단 안구건조증은 안나타 나고 있습니당, 그나마 다행이랄까용 ; ㅁ;
    인공눈물을 30분에 한번식 넣어라고 되어있는데, 그렇게 까지 안넣어도 눈이 건조하거나 그런건 현제로썬 없군용
    다만 컴터로 기글하고 있으니 평소보단 쫌 피로한게 느껴지긴 합니당

    추후 후기도 더 올릴꼐용!
  • pro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사람말을 할수 있는 흑우가 있다? 뿌슝빠슝 2021.02.25 00:44
    이정도면 휴가내서 수술받기도 힘들겠네요 ㄷㄷ...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00:47
    휴가를 내신다면 필히 최소 일주일은 잡으셔야 하고, 그 이후에 보이긴 보이면서, 일상생활은 가능한데... 시력이 완연하게 올라오기까지 시간이 또 걸리니 그것도 감안하셔야 할꺼같아용ㅠㅠ
  • profile
    title: 공돌이방송 2021.02.25 00:56
    고생 많으셨습니다.
    저도 시력이 무척 나쁜편이라 오랫동안 안경을 쓰고 있습니다.ㅠㅠ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01:06
    고도 근시이신가 보군요ㅠㅠ 만약 수술을 고려하신다면 스마일쪽으로 알아보셔요, 그건 덜아프고 회복빠르다하니....ㅠㅠ
  • profile
    가다랑어 2021.02.25 00:59
    저는 상담받으면서 스마일이 회복기간이 제일 빠르다고 해서 그걸로 받았습니다
    수술하고 2일뒤에 출근해서 일상생활이 가능한거 보고 확실히 비싼놈이 성능 확실하다는걸 느꼈습니다
    한 1년 반 정도 지난거같은데 건조증이나 눈시림은 없고 제가 느끼기로는 수술 직후보다 시력이 좀 떨어진듯하네요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01:05
    확실히 비싸긴 해도 좋긴 좋군요ㅠㅠ 지금 심정으로 수술전으로 돌아간다면 할 수 있다면 적극적으로 알아봤을꺼 같아요
    물론...눈 시력 조건이 안맞아서도 스마일은 못했겠지만..ㅠㅠ
  • profile
    가다랑어 2021.02.25 01:13
    라섹은 한쪽눈당 수술시간이 짧은가본데 스마일은 레이저로 샥샥 하고나서 의사가 잘라낸 각막 조각을 눈에서 꺼내는 과정이 정말 고통의 시간이었습니다
    왼쪽 눈 끝내고 드는생각이 '이걸 한번 더해야한다고??' 했으니까요
  • ?
    위베스트 2021.02.25 07:20
    저도 5년전에 라섹을햇었던 기억이 새록새록나네요ㅎㅎ
    마침 친구가 라식햇다가 한쪽눈 절개하고 수정체가 얇아서 덮고 라섹한 일을 알고있기에 라섹을 선택했습니다.
    시력은 1년동안 꾸준히 올라가실거예요
    저는 통증도 통증이지만 시력이랑 빛번짐 안구건조가 짐하게왓는데 시력은 6개월쯤에 거의 정상화되었고 빛번짐, 안구건조는 한 3년쯤되니까 많이 나아져서 거의 잊고 삽니다
    다시태어나도 꼭 라섹 할겁니다!!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12:20
    6개월, 1년.... 길게 봐야되는군요..ㅠㅠㅠㅠ
  • profile
    하드매냐 2021.02.25 07:52
    으아아아......각막이 찢어졌을때의 고통을 알고 있어서 눈이 불타오르는듯한 느낌이 아직도 기억나네요...
    그걸 다시 하라니 전 라섹 못할듯요...그냥 안경낄래요....ㅠㅠ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12:20
    안경은 참 좋은 발명품인거 같습니다.. 안경 쓰세용ㅠㅠㅠㅠㅠㅠ
  • profile
    title: 어른이허태재정      본업보다는부업 2021.02.25 08:38
    사람은 적응의 동물입니다.
    한달 후 추천 글 올린다에 100원 걸겠습니다..
    하여간 빨리 쾌유 하길 기원합니다.
    -35년째 안경 사용자-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12:21
    쾌유되어 한달뒤 100원을 잃고 싶어용..ㅠㅠ 엉어유ㅠㅠ
  • profile
    title: 저사양아라 2021.02.25 08:41
    감사합니다 너무 무섭네요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12:22
    역시 눈은 함부로 건드리는게 아니었나봐용...ㅠㅠ
  • profile
    캐츄미 2021.02.25 10:27
    전 라식하고 하루쉬고 출근했었습니다 ㅎㅎ
    빛번짐은 개인적으론 좋았어요
    밤만되면 세상조명이 너무 아름다워 보이더라구요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12:18
    마자용ㅋㅋ 빛번짐이 예쁘게 번지긴 하더라구요
    근데 부럽네용... 라식은 하루만에 시력 올라온다면서요??
  • profile
    캐츄미 2021.02.25 13:18
    눈이 시려서 그렇지 시력은 수술직후부터 쭉 유지됩니다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16:27
    띠용..... 부럽네용... ㅠㅠㅠㅠ
  • profile
    아즈텍      111photo.blogspot.com 2021.02.25 11:00
    와, 글로만 봐도 너무 실감나게 무섭네요.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12:17
    이렇게 아프고한걸 알았으면.... 아마 라섹 수술하는걸 심각히 재고 해봤을 껍니당ㅠㅠㅠ
  • profile
    Yukirena      유키레나에요! 2021.02.25 11:04
    무서워서 엄두도 못내고 있는데 무서운게 맞는것 같아요!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12:17
    무서운것이였어용,,,ㅠㅠ 특히나 눈도 못뜨는 상태이다보니...ㅠㅠ
  • profile
    라임베어      성공한 사람은 포장되어 일반인을 망친다. 2021.02.25 11:07
    d-30hr

    글을 보고나니

    사형 집행일을 기다리는 기분이네요...
  • profile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25 12:16
    아마 진통안약을 주는게 있을껍니다... 조금 시리다 하면 아낌 없이 사용하십쇼... 아끼면 안되옵니다아아ㅏㅏㅏ....ㅠㅠ
  • profile
    붉은찌찌샤아 2021.02.25 19:56
    라섹 관심을 갖다가두 곶통 밑 부작용 등 글을 보면 너모너모 무습습니다아 (>_<。)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617 잡담 만우절 분위기 즐길 수 있어서 나름 행복했네요 겜메 2021.04.02 160
52616 잡담 익명화 되어서 글 많이 쓸 줄 알았는데 아니군요 2 title: 흑우Pixel 2021.04.02 293
52615 잡담 만우절이 끝나서 아쉽네요 11 title: 하와와미사토 2021.04.02 247
52614 잡담 만우절 끝이네요. 2 title: 명사수미나토유키나 2021.04.02 137
52613 잡담 만우절 FAQ 24 file 낄낄 2021.04.02 771
52612 잡담 끝난겁니까? 1 슬렌네터 2021.04.02 143
52611 잡담 마법이.. 풀렸나요 3 skyknight 2021.04.02 215
52610 잡담 섹스! 54 clowl 2021.04.02 1397
52609 잡담 이제 돌아온건가요? 2 title: 여우하뉴 2021.04.02 202
52608 가격 정보 [알리익스프레스] USB C to C 케이블 0.8달러 6 숙성된_김치 2021.04.01 472
52607 잡담 오늘 만우절은 많이 아쉽네요 3 놀란_우삼겹 2021.04.01 221
52606 잡담 포팡 테스트(?) 5 file 관대한_우동 2021.04.01 167
52605 잡담 이 글은 포팡 안 맞습니다. 4 불안한_스콘 2021.04.01 149
52604 등산로(장터) 2차 등산로 웨이브 15 file 설익은_사자 2021.04.01 739
52603 잡담 D-29분 5 단짠_칡 2021.04.01 137
52602 잡담 운영자 보아라 기름진_스튜 2021.04.01 291
52601 가격 정보 [G마켓] 쟌슨빌 소시지 1810g x 2봉 (27,980/무료) 10 축축한_삼색이 2021.04.01 251
52600 잡담 어?? 닉이 3 시큼한_볶음 2021.04.01 142
52599 잡담 [고양이 게시판을 신설합니다.] 6 file 매콤한_재규어 2021.04.01 197
52598 볼거리(퍼온거) 매드맥스 :바지락 4 애매한_두루치기 2021.04.01 268
52597 잡담 근데 오늘 하루 포팡으로 들썩들썩하긴 했는데 5 지친_카레 2021.04.01 144
52596 잡담 29인치 21:9를 쓰다가 34인치로 바꿨습니다 1 가난한_국밥 2021.04.01 170
52595 볼거리(퍼온거) 제주도말로 부르는 only my railgun 6 얄팍한_소바 2021.04.01 344
52594 볼거리(퍼온거) 꽉차서 넘쳐 흐르는 맘마통 9 file 단짠_카레 2021.04.01 508
52593 잡담 포팡 포팡킬 10 성실한_탕 2021.04.01 213
52592 잡담 과연 12시가 지나면 원래 닉네임이 보일까요! 11 사나운_앙고라 2021.04.01 253
52591 잡담 갑자기 드는 이상한 의문 8 크리스피_사자 2021.04.01 226
52590 잡담 5 흉포한_튀김 2021.04.01 269
52589 잡담 ⠀⠀⠀ 21 달콤한_파스타 2021.04.01 424
52588 잡담 포팡킬을 당하지 않는 방법.jpg 12 file 두툼한_김말이 2021.04.01 33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91 292 293 294 295 296 297 298 299 300 ... 2049 Next
/ 2049

최근 코멘트 30개

AMD
MSI 코리아
현아이디어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