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수상한 게시판, 개인적인 내용은 비공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https://gigglehd.com/gg/9498448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677 댓글 6

bf020224c8e2e38d3c041bd5e9343d9e2226c36b00ab2f460e904d9c3bbd0bde4186b1896de3e9045f86cdb63d9d8ba7f48d7c2dc7391348e34d529f04120ed76285d3b90b9e6d32ef91c378699b914fd8a7d2c2c7f2ad1cfa701c18249d41f40af5b9b7eb7ba5488f748721a33b2bed.png

 

바로 청주와 강릉입니다.

조선시대까지 그 저력 무시하지 못했습니다. 

그리고 혼란기마다 그 두 지방이 캐스팅 보트를 쥡니다.

또 인재도 많아서 문화도 발달한 편이었죠. 

 

그 이유는 먼저 지형적으로 그 지역들이 요새와 같고

거기에 땅의 넓이에 비해 생산량이 많아서 그렇습니다.

즉 그 지역 자체가 하나의 작은 천하인 샘으로

그래서 자부심이 강한 동네였죠. 

 

문제는 그러다보니 바깥에 나가서 산다는 생각이 적고

결혼도 지역 내부에서만, 풍습도 독자적인 점이 있다보니

거기를 기반으로 한 세력들은 한반도를 재패하기보다는

그 지역을 지배하고 지키는 것에 만족했었다는 거죠.

 

지금은 교통이 발달해서 그런 건 옛말이겠지만요.



  • profile
    title: 헤으응K_mount      고양이 확대중,. 2021.02.21 08:19
    당시 명주라고 한다면 영동지방 일대를 아우르던 큰 지역 이었습니다
    그리고 외부로 나가는게 힘든 동네라서 지역에서 머무는게 당연한 생활 패턴이 되고요.
    당장 지금도 매년 열리는 각종 힐크라임 대회를 생각하면 산을 넘는게 생각보다 어렵습니다.

    그런데 그런 문화가 오래 지속되다 보니 이상하게 강릉은 학연,지연을 상당히 중요하게 생각하는 문화가 있습니다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2.21 10:35
    강릉 사람 2/3이 조상 대대로 강릉에서 뿌리박은 사람들이죠. 결혼도 같은 강릉 사람끼리 했다고 하더군요. 그래서인지 희안한 풍습도 많다고 하더군요..
  • profile
    veritas      EAGLE ლ(╹◡╹ლ)  2021.02.21 13:47
    오... 새롭게 알아갑니다. 강릉라이프 16년인데 저건 처음 들어보네용.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2.21 14:35
    강릉은 최소한 1500년 전부터 영동지방의 제1도시이자 주요거점이었죠. 그런 걸 자랑스러워 하는 건 좋은 거라고 생각합니다.
  • profile
    소망노인복지센터 2021.02.21 18:22
    씨족문화의 본 형성은 고려 말에 기틀이 잡힌 측면도 있습니다.

    후삼국은 사성제도가 본관이 되기도 하기에 씨족 문화는 그리 발달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2.21 19:04
    그 시절에 제대로 성씨를 쓰던 곳은 신라 진골출신 정도고, 아자개와 견훤만 봐도 같은 가문이고 꽤 유력한 호족인데도 성씨가 있는지조차 의심되는 사례가 많았죠.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584 잡담 아 왜 포팡 안 나와요 15 file 아늑한_어묵 2021.04.01 253
52583 잡담 진짜 우유통 1 file 양념_설렁탕 2021.04.01 280
52582 볼거리(퍼온거) 거대한 우유통.jpeg 6 file 겁내는_메인쿤 2021.04.01 510
52581 잡담 구글은 음란해요! 9 file 숙성된_국수 2021.04.01 375
52580 잡담 레이크필드가 땡기네요 11 성가신_족발 2021.04.01 328
52579 잡담 민트초코를.. 7 file 눅눅한_양꼬치 2021.04.01 163
52578 잡담 설마 애플도 만우절 농담에 동참한건 아닐텐데.. 14 file 순한_랍스터 2021.04.01 415
52577 잡담 기글이 귀여워졌어요 6 놀란_메인쿤 2021.04.01 216
52576 잡담 4시간 뒤면 근무 시작이군요 6 쥬시한_갈비 2021.04.01 192
52575 잡담 여러분 그것을 아십니까 31 file 대담한_바게뜨 2021.04.01 284
52574 잡담 하와와하와와 2 발효된_마파두부 2021.04.01 161
52573 잡담 여친(남친)은 기글분들이라면 당연히 있으시겠죠~? 28 file 이기적인_바베큐 2021.04.01 422
52572 잡담 이런거 한번 써보고싶었어요 10 file 눅눅한_보쌈 2021.04.01 202
52571 잡담 ??? 러시아에서 만우절 선물(등기)이 왔어요 4 file 괴상한_놀숲 2021.04.01 400
52570 등산로(장터) 코알라 상회(장난x) 10 file 느끼한_바게뜨 2021.04.01 724
52569 잡담 한컴 오피스로 인한 고통으로부터 해방되었습니다... 30 피곤한_전골 2021.04.01 816
52568 잡담 이어폰이 주거씀다 1 슬픈_팝콘 2021.04.01 170
52567 볼거리(퍼온거) 삼성전자 게이밍 모니터 공개 2 file 시큼한_마라탕 2021.04.01 553
52566 잡담 저녁메뉴를 첨지받으러 왔습니다. 19 텁텁한_우삼겹 2021.04.01 262
52565 잡담 중고 노트북을 구했습니다. 3 바삭한_족발 2021.04.01 250
52564 잡담 기글은 여고생들의 모임 아닙니까? 3 file 양념_칡 2021.04.01 266
52563 잡담 더블 필레 오 피쉬 4 file 성가신_갈비 2021.04.01 151
52562 잡담 내 닉네임이 궁금해서 써보는 게시글 4 느끼한_우삼겹 2021.04.01 182
52561 잡담 저도 이제 고급이어폰유저 1 file 배고픈_조림 2021.04.01 167
52560 잡담 민트초코는 맛있습니다 8 file 정직한_스튜 2021.04.01 155
52559 잡담 ??? 1 맛이간_창자 2021.04.01 153
52558 잡담 멍 멍멍 왈왈 (멍멍멍멍 왈왈 멍 멍왈) 9 file 공정한_수프 2021.04.01 234
52557 잡담 게시판을 보니 휠레 오 휘시가 먹고 싶어졌습니다만 13 file 흉포한_게장 2021.04.01 179
52556 잡담 지름신고 입니다. file 꾀죄죄한_바게뜨 2021.04.01 97
52555 잡담 에오어엉 애옹 애옹 오애앵 애옹 애옹 애오옹 애... 9 file 놀란_쌀국수 2021.04.01 20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89 290 291 292 293 294 295 296 297 298 ... 2046 Next
/ 2046

최근 코멘트 30개

현아이디어
AMD
MSI 코리아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