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수상한 게시판, 개인적인 내용은 비공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예전에 제가 갓 고등학교를 졸업했을 무렵

한 청소-이사-인력업체(좆소)에서 일했었습니다.

뭐 모집할때에는 홍보와 고객 응대였는데

어느 순간 저를 청소 업무와 이사 업무에 끌고가서 시키더군요

초반에는 별 생각 없이 그냥 했었는데..

 

어느 순간 업무가 과부화 되더군요.

하루 종일 현장에서 구르고 구르다가

결국 다시 사무실 일까지 하고 그 와중에 일 안되어 있다고 사장한테 깨졌습니다.

그런일이 하루이틀 반복되다가, 결국 야근해서 일을 다 끝냈죠.

 

홍보도 응대도 저한테 시키면서 심지어 인력관리 업무까지 시키더라구요

원래 법적으로 인력 관리 회사는 관련 자격이 있는 사람만 할 수 있습니다

즉 저는 자격도 없는데 그 일까지 하게 된거죠.

 

그 와중에 사장은 밥쳐먹고 일하는거 없다는 경리를 짜르고.

경리 누나의 일까지 저한테 맡기더군요 (장부 관리 기타등등)

즉 저는 사무실 일을 혼자 다 하면서 현장 일까지 전부 다 하게 된겁니다.

 

혼자서 최소 3인분 아니 4인분이 넘는 일들을 한겁니다

소장-경리-홍보-현장

이렇게 많은 일이 쌓여가는 와중에 소장이 저한테 휴대폰을 하나 던져줍니다

야! 니가 앞으로 주말에 인력 요청오면 콜 보내!

 

 

,,,,,네?

 

저는 당황해서 사장에게 따졌습니다.

야근하는 야근 수당도 안주면서 주말 일까지 시키면 이게 노예지 않느냐!

그러자 사장은 육두문자를 다 쏟아가며 개시키 소시키 말시키

지럴지럴을 다하더군요.

월급날이 몇일 안지났으면 그냥 쿨하게 때려칠껄

그때는 참 뭣도 모르고 월급 안줄까봐 그냥 휴대폰을 받아갔습니다.

그렇게 일주일 내내 노예처럼 구르기를 2주

사장이 저보고 이제는 평일에도 응대를 하라고 하더군요.

보다보다 못한 현장 소장(청소-이사)이 사장에게 따집니다.

 

아니 홍보를 전담해야할 애가 홍보를 오전 오후에 하질 못하는데

어떻게 이사-청소 분야가 굴러가느냐.

얘가 제대로 홍보업무만 하던 시기보다 일감이 3~4할 넘게 줄었다.

그러자 사장의 대답이 더 가관입니다.

 

"꼬우면 니가 홍보하던가 아니면 니가 나가서 회사 차리던가"

 

 

그렇게 몇번 심한말이 오가다 결국 현장 소장이 일을 때려친다고 합니다.

현장 소장이 일을 때려친다니까 사장이 순간 얼굴이 굳더군요.

그것도 잠시 바로 욕과 함께 짜증을 냅니다.

 

떄려쳐라! 때려쳐! 니가 안하면 현철이(현장 최고짬) 시키면 될거 아니냐!

 

그러자 그 최고짬은

 

아뇨? 저도 때려치겠습니다 그냥.

그냥 사장님 혼자 하세요.

저도 소장님도 그만두고 그냥 돈모아둔걸로 회사차리기로 했으니까

 

사장 얼굴이 정말 굳더군요.

즉 회사에서 청소 이사 노하우가 가장 쌓인 두명은 이미 짜고 친겁니다.

회사 일감은 줄고, 그나마 회사 굴러가게 해주던 경리 누나는 짤리고

이미 돈도 안돌아가는 상황이 오고 있는데

그 와중에 회사 들어온지 1년도 채 되지도 않은 저한테 모든일이 다 쏟아지니

결국 회사가 안돌아간다 이건 망한다 라는 결론이 술자리에서 나왔다고 합니다.

 

그렇게 하루만에 회사 정직원 10명중 2명이 나갑니다

심지어 소장급 부 소장급이 나갔으니 그나마 그 연줄로 들어오던 청소-이사 일도 확 줄죠.

청소-이사의 일감이 제 입사 직전의 3할~4할로 줄어듭니다.

그 상황에서도 사장은 결국 정신을 못차리고 싸돌아다니고 술마시고.

결국 청소-이사 분야의 모든 직원이 일을 때려치고 소장-부소장쪽으로 갑니다.

 

그렇게 모든 사람이 나갔는데도 저는 아직 있었습니다.

저만 월급날이 달랐거든요... 다른 사람 다 10일인데 저만 20일..

그렇게 10일을 더 지옥속에서 버티고 월급이 들어오자마자

그 다음주 월요일에 회사를 떄려쳤습니다.

사장 책상에 휴대폰 던져놓고 업무관련 자료 몇개만 던져놓고 나왔습니다.

그러자 제 개인 휴대폰으로 전화가 와서는 사장이 고소를 한다고 하더군요.

 

 

이야기가 길어지네요.

나머지는 다음 시간에..

 



  • profile
    title: 하와와이루파      메이드 모에!! 2020.12.26 23:00
    블랙기업에서 첫 사회생활을 하셨군요 ㅠㅠ
    우리나라의 가장 큰 문제는 나이로 사람을 판단한다는 거지요.
    나이어리다고 무시하는건 기본이구요. 예의도 없어서 좀 호구같아보이면
    바로 말놓으려고 드는것도요.
    가장 좋은 방법은 입사 전 미리 회사의 정보를 알아내거나..
    (잡플래닛 같은 곳에서 회사 평가를 볼 수 있죠)
    입사 후 며칠동안 상황을 보면서 블랙기업이라고 생각되면 바로 나가야 합니다.
  • ?
    오늘도안녕히 2020.12.26 23:03
    ㅎㅎ 저건 빙산의 일각입니다 2편을 봐주셔요 ㅋㅋ
  • profile
    title: 어른이허태재정      본업보다는부업 2020.12.26 23:15
    정말 살아서 나오신 걸 축하드립니다.
    ㅜㅜ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178 볼거리(퍼온거) 실용적인 SFF 사용법 11 file Semantics 2021.02.02 940
50177 볼거리(퍼온거) 각종 먹는팁 6 file title: 여우하뉴 2021.02.02 700
50176 잡담 팀그룹 T183 병따개 USB가 왔습니다 6 file 유지니1203 2021.02.02 508
50175 볼거리(퍼온거) 카메라의 줌 성능 2 title: 여우하뉴 2021.02.02 599
50174 잡담 Re:다시시작하는 기글생활 26 file 가지 2021.02.02 888
50173 잡담 생각해보면 그 시절이 행복했었죠. 26 소망노인복지센터 2021.02.02 706
50172 볼거리(퍼온거) 대략 난감한 상황 21 file Semantics 2021.02.02 783
50171 잡담 글 쓸 때 카테고리 분류가 어려워요 1 title: 가난한까마귀 2021.02.02 160
50170 등산로(장터) 갤럭시 스마트 태그 / 무선충전 듀오 / 갤럭시 워... file 실핀 2021.02.02 350
50169 볼거리(퍼온거) 솔직한 딸내미한테 도시락 싸주는 만화 8 file title: 하와와미사토 2021.02.01 726
50168 잡담 칠성제로 나왔다고 하네요. 15 file 냐아 2021.02.01 737
50167 잡담 mx keys 키보드 스킨 절대 쓰지마세요 17 file 오늘도안녕히 2021.02.01 1198
50166 잡담 요즈음의 혼술 68 file title: 누나몜무 2021.02.01 1058
50165 잡담 천장등에서 물이 샙니다..(?) - 2 5 file title: 헤으응카토메구미 2021.02.01 313
50164 잡담 손맛좋은 건담을 한대 조립하고 싶어요 4 오늘도안녕히 2021.02.01 207
50163 잡담 저조한 응모율로 인해 고심하다가 나눔물품 사전 ... 15 반다크홈 2021.02.01 430
50162 잡담 이번에 출시될 맥 프로가 더 작아진다는데... 20 국밥맨 2021.02.01 569
50161 잡담 갤10 5G 업데이트 떳네요 5 file 슬렌네터 2021.02.01 254
50160 잡담 갤탭 S6라이트 낙서 모음 4 file quadro_dcc 2021.02.01 284
50159 잡담 요즘 보드사들은 왜 와이파이를 끼워넣는걸까요? 28 jin★ 2021.02.01 730
50158 잡담 흔한 키보드 직구 14 file Semantics 2021.02.01 658
50157 잡담 하와와... 큰 지름입니다... 6 file title: 헤으응360ghz 2021.02.01 278
50156 잡담 제로썸 아시나요. 7 file 차단 2021.02.01 446
50155 잡담 하이퍼바이저들이 하나같이 제 환경에서 하자가 ... 3 title: 고양이애옹 2021.02.01 324
50154 잡담 [나눔수령인증] 파이어프로님이 보내주신 E5200 +... 6 file 메케메케 2021.02.01 281
50153 볼거리(퍼온거) 한국 최초의 양식당에 갔습니다. 20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1.02.01 929
50152 잡담 후우.... 심신의 안정이 필요합니다 5 title: AMD포도맛계란 2021.02.01 365
50151 잡담 HWINFO에서 3080 메모리 정션온도가 보이네요 9 file valafar 2021.02.01 1410
50150 잡담 천장등에서 물이 샙니다..(?) 6 file title: 헤으응카토메구미 2021.02.01 395
50149 잡담 노트10 안드11(ONE UI3)떳네요.. 2 file cowper 2021.02.01 33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89 290 291 292 293 294 295 296 297 298 ... 1966 Next
/ 1966

최근 코멘트 30개

현아이디어
AMD
MSI 코리아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