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Veritas https://gigglehd.com/gg/5311798
18 / 약먹자ㅎ / 공주만들기!!!!
조회 수 1191 댓글 8

산삼보다 쓴 高... 아니 古삼은 언제나 잉여롭습니다.

수능도 준비해야 하지만... 저는 잉여인간인 고로...

 


모든 분들께서 물리 시간에 중수에 대해서 들어보신 적이 있을 겁니다. 원자력 발전소 단원에서 언급되죠...

 

중수 (Deuterium Oxide)는 H2O와 동일한 분자 구조를 가지고 있습니다.

IUPAC에서는, '물' (Water)는 반드시 '물' 이라는 표현을 사용해야 한다는 규칙을 제정했습니다. D2O도 Water에 해당하므로, 물이라고 부를 수 있습니다.

 

즉, 이 둘은 공통적으로 물이고 뒤집으면 로리가 된다는 공통점이 있습니다.

 

image.png

 


H2O와 D2O는, 딱 하나의 유일한 차이점이 있습니다.

 

image.png

 

하나의 물 분자를 구성하는 수소 원자에 차이가 있습니다.

일반적인 물에 포함된 수소 원자는 오직 1개의 양성자로만 이루어져 있으나, 중수에 포함된 수소 원자는 동위 원소로 1개의 양성자에 1 또는 2개의 중성자가 포함된 중수소입니다. 

 

image.png

 

자연 상태에서는 수소가 99.985%, 중수소가 0.015% 존재합니다.

또한, 자연 상태의 경수는 약 13-150ppm의 중수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일반적인 물과 다른 점은 오직 질량밖에 없습니다. 그러나, 이로 인해 중수는 일반적인 물과 굉장히 유사하지만 약간의 다른 물리 / 화학적인 특성을 가지며, 이 차이나는 특성은 결코 무시할 수준이 아닙니다.

 

이를테면, 중수는 경수에 비해 비중이 10.6% 정도 높습니다.

 

image.png

따라서, 중수와 경수를 각각 얼린 뒤 물 위에 띄우면 위와 같은 현상을 관찰할 수 있습니다.

모두들 아는 상식이겠지만, 액체 상태의 물과 고체 상태의 물은 비중이 다르기 때문에 가능한 현상입니다.

 

또한, 중수는 약 섭씨 11도에서 최대의 비중을 갖고, 어는점이 약 섭씨 3도에 끓는점은 섭씨 101도 정도입니다. 또한 PH는 7.44로 약 염기성을 띄고 있습니다.

 

일반적인 용도는 중성자 감속재 (Neutron Moderator)로, 원자력 발전소에서 자주 사용됩니다. 

 

중수는, 경수와 맛이 다르지 않다는 것이 이른 실험에서 증명된 바가 있습니다. 그러나, 실험용 쥐는 냄새를 이용하여 중수와 경수를 구별할 수 있었습니다. 또한, 일부 사람들은 중수가 '불타는 감각 or 단 맛' 이 난다고 보고하였습니다.

 

image.png

 

이런 맛이 아닌, 불쾌한 단 맛입니다.


잡소리는 그만하고 본론으로 넘어가 봅시다.

저는 한번도 중수를 섭취해 본 적이 없습니다. 아니, 접해본 적이 없다고 해도 무방하죠. 급식충이 실험실에서 중수를 접할 수 있다는 것 자체가 사실 정상적인 시츄에이션이 아니죠. 

 

중수를 경구섭취할 경우 몸에서는 어떤 일이 발생할까요?

 

https://www.youtube.com/watch?time_continue=50&v=MXHVqId0MQc

유명한 화학 유투버가 실제로 섭취하였습니다. 

 

앞서 언급했듯, 중수는 일반적인 물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따라서 체내에서도 물과 동일한 방법으로 대사되기 때문에, 중수를 섭취할 경우 신체의 수소 원자가 중수소 원자로 교체됩니다. 따라서 중수의 독성은, 신체의 수소 원자 치환으로 인해 발생합니다. 약 25%-50%의 수소 원자가 중수소로 치환될 경우 독성 증상이 발현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image.png

 

신체는 굉장히 많은 양의 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일반적인 성인의 신체 부피를 약 70L로 가정할 시, 물은 70*0.6=42 [L] 를 차지합니다.

여기서 약 25%의 물이 중수로 치환된다고 가정할 시, 필요한 중수의 양은 10.5L입니다.

 

https://www.quora.com/What-is-the-current-value-cost-of-heavy-water-in-dollars-per-kilogram

자연 상태에서 어떠한 인위적 처리 없이 순수한 중수를 구할 수는 없으므로, 반드시 구매해야 합니다.

2015년 기준으로, 1L의 중수는 $7520입니다. 따라서, 의도적으로 10.5L를 섭취하려면 $78,960이 필요합니다.

참고로, 제네시스 G90의 MSRP는, $77,060부터 시작합니다.

 

https://www.medicalnewstoday.com/articles/318619.php

또한, 중수는 일반적인 물과 용해성이 비슷하므로 단시간에 10L 이상 섭취시 물 중독(Intoxication)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즉, 중수의 수소 원자로 인한 중독 증세가 일어나기 전에 물 중독 증세가 먼저 일어나므로, 급성 독성은 사실상 없습니다.

 

섭취용으로 적합한 일반적인 물도 약간의 중수를 포함하고 있기 때문에, 소량의 중수를 섭취하는 것은 인체에 거의 무해하다고 이야기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중수를 장기간 과다복용하여 체내 수소 원자가 과량 치환되었을 경우 중수 중독의 위험이 있습니다.

 

사람의 경우, 중수 치환으로 인해 체내 수분의 질량이 커지므로 무게가 무거워집니다. 따라서 이로 인해 일시적 저혈압이 발생하여 어지럼증을 느낄 수 있다고 합니다.

그러나, 또 다른 연구 결과에 의하면 이는 전정 기관 내 수분의 질량 변화로 인해 발생하는 증상이라는 연구가 지지받고 있습니다.

 

마우스, 래트, 강아지의 실험으로 볼 때, 체내 수분의 약 25%가 중수로 치환되었을 경우 비가역적인 불임을 유발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image.png

 

이들의 체내 수분 치환이 약 50% 진행되었을 경우, 이들은 1주일 내에 사망하였습니다.

또한, 생선, 올챙이 등 소형 수중 생물을 대상으로 한 실험에서 고용량 (약 90%) 의 중수는 이들을 빠른 시간안에 죽음에 이르게 할 수 있었습니다.

 

고등 생물체의 경우, 방사성을 띄지 않는 동위 원소 치환이 가능하지만 이는 단순히 중수소만으로는 불가능합니다.

순수한 중수소는 비방사성 원소이기 때문에, 방사성으로 인한 독성은 일어나지 않습니다.

 

한편, 장시간에 걸쳐 적은 양의 중수를 천천히 양을 늘려가며 섭취할 경우, 인체는 치환된 중수소에 적응하게 됩니다. 따라서 이 경우에는 별 탈 없을 수 있겠습니다.

 

그러니 먹지 말라는건 제발 먹지 말고 맛만 봅시다(?)

안전을 위해서는 혀도 가져다 대지 마세요...

 



  • profile
    title: 고기Centrair      http://centrair.kr 2019.07.24 23:22
    경주에선 흔합니다 HUMAN
  • profile
    title: 귀요미오므라이스주세요 2019.07.24 23:23
    드립이어도 위험한데요.
  • profile
    title: 착한쿤달리니 2019.07.24 23:33
    좋은 농담은 아닌것 같군요.
  • profile
    청염 2019.07.24 23:54
    10.5L라.... 음....
    성인의 하루 권장 섭취 물의 량은 2L 가량이고, 하루에 성인이 배출하는 수분의 량은 2.5L라고 잡는데, 이중 0.5L 가량은 음식을 통해서 섭취하지요. 음식물 내에 들어간 수분을 완전히 중수로 치환한다는건 불가능하고, 완전 탈수된 음식물만 장기 섭취한다는 전제도 지나치게 인위적이니 사실상 섭취 수분의 20%는 중수가 아닌 일반 물로 체내에 흡수되며,

    배출되는 수분의 량까지 감안하면 실제 10L 가량의 중수를 마신다하더라도, 일부는 분명히 배출될거고 체내 수분의 10L를 다 치환하지 못하겠죠. 여기에 실질적으로 20~25% 부터 독성이 발현된다는거지 확실히 죽는 시점이라고 보기 힘들다는걸 감안하면....

    흐음..... 아마 저걸로 죽을라면 적어도 한달 내내 저 드럽게 비싼 중수를 물 대신 마셔야하겠네요 (....)
    저 방식으로는 죽기도 힘들겠네요(...) 그냥 물을 미친듯이 많아먹어도 죽는다는걸 감안하면, 치사량이 아니라 독성 발현 수준의 레벨관점에서도 거의 무시할만한 독성이란 말이네요.
  • profile
    Veritas      18 / 약먹자ㅎ / 공주만들기!!!! 2019.07.25 00:06
    사실상 중수 그 자체의 독성은 '독성' 이라고 보기에도 애매한 수준이죠...
    그 정도를 먹으면 당장 물에 중독되어 죽으니 말이죠. 애초에 물 중독의 작용 기제가 체내 나트륨 농도가 일정 수치 이상 감소하는 것이고, 중수를 먹어도 똑같이 나트륨이 물에 용해되어 농도 감소하는건 똑같으니 말이죠...

    그렇기 때문에 이 주제가 알아두면 쓸모없는 신기한 잡학에 해당하고, 그래서 더욱 재미있는 것인지도 모르겠습니다. 쓸데없는 것은 거의 대부분 재밌으니까요. 읭?
  • profile
    IMGAMER92 2019.07.25 07:42
    아니 그걸 왜 마셔....
  • ?
    파란진주 2019.07.25 09:27
    저도 물리를 배우긴 하나 포기했는데 같은고3인데 고3이 아닌것 같군요 ㅠ
  • profile
    title: 고양이부천맨      Life is not a game 2019.07.25 20:53
    굉장히 잉여로운 글이네요...
    천천히 끝까지 읽었는데... 반전이 없어...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441 잡담 새버스가 생각만큼은 편하지가 않더라고요 22 Blackbot 2019.10.24 661
32440 잡담 LG는 못팔고 있는데 델은 팔고 있네요.. 23 file 고자되기 2019.10.24 12055
32439 잡담 새로운 케이스가 오고 있습니다. 1 file title: 월급루팡AleaNs 2019.10.24 490
32438 잡담 크롬에서 윈도 로그인 api를 쓸수 있나보네요. 2 file Loliconite 2019.10.24 456
32437 볼거리 열한달만에 돌아온 아마존 관세 디파짓 8 file 가우스군 2019.10.24 638
32436 등산로(장터) 침식되고 있는 등산로입니다 1 Lazcos_043 2019.10.24 682
32435 이벤트 [발표] 지원아이앤씨의 친환경 무지 노트와 북스... 4 낄낄 2019.10.24 1157
32434 잡담 결정했습니다 이번 아이폰은 13 소망노인복지센터 2019.10.24 883
32433 잡담 패럿 비밥2 간단히 사용해 보았습니다. 15 file title: 랩실요정스파르타 2019.10.24 381
32432 잡담 아프리카&유튜브가 시끌시끌한 사건이 하나 ... 화니류 2019.10.24 934
32431 등산로(장터) 끌올)노키아 바나나폰 판매해요 title: 문과3등항해사 2019.10.23 373
32430 잡담 뭔가를 만들면 스트레스가 풀립니다. 26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10.23 652
32429 잡담 쫴깐한 핸드폰이 갖고싶은 이야기. 18 주황버섯 2019.10.23 666
32428 잡담 EMP 터진거같네요. 4 천군낙원 2019.10.23 482
32427 잡담 요즘 갑자기 전기가 궁금해서 찾아보는데... 25 title: 귀요미쿨피스엔조이 2019.10.23 491
32426 볼거리 나무위키 올타임 레전드 문서 15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10.23 1325
32425 잡담 결국 Keka를 구매했습니다. 7 file title: 하와와쿠민 2019.10.23 510
32424 잡담 요샌 이런 할인(?)방식도 있네영. 25 유카 2019.10.23 834
32423 볼거리 수정)홍콩 경찰 번들 11 file title: 공돌이에마 2019.10.23 1096
32422 볼거리 막장 학교에 뿔난 학생들 23 file title: 공돌이에마 2019.10.23 1080
32421 잡담 폰 충전기로 노트북을 충전했었더랍니다 21 title: 문과책읽는달팽 2019.10.23 1205
32420 볼거리 한국인 아동포르노 다크웹 운영자 미국 소환 검토중 18 title: 흑우FactCore 2019.10.23 1161
32419 잡담 이번 한국인 아동포르노 운영자 여러가지로 골때... 21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10.23 1207
32418 등산로(장터) [너구리장터] iptime NAS와 스피커 팝니다 6 file THEHOONEY 2019.10.23 945
32417 볼거리 '남의 정자로 태어난 자녀는 친자인가?' 판결 결과 26 title: 하와와이루파 2019.10.23 1043
32416 가격 정보 Windscribe VPN 월20GB 무료 6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10.23 1279
32415 볼거리 KBS 방송사고 15 file title: 흑우FactCore 2019.10.23 1561
32414 볼거리 질량폭격 당하는 중인 장범준 인스타 16 file title: 흑우FactCore 2019.10.23 1069
32413 잡담 (야구이야기) 언더독의 도전은 어려울까요? 5 소망노인복지센터 2019.10.23 264
32412 볼거리 미국인들이 아침에 베이컨 먹는 이유 12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10.23 121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73 274 275 276 277 278 279 280 281 282 ... 1359 Next
/ 1359

최근 코멘트 30개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