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잡담
2021.05.29 19:26

일본 마트에서의 컬쳐 쇼크

profile
조회 수 871 댓글 20

99F1B5D5-6D92-4218-A437-FFD985A65191.jpeg

 

한국은 그냥 마트에서 계산후 바로 손님에게 넘겨줍니다. 

일본은 마트 직원이 계산하면 손님이 가져온 에코백이나 바구니에 깔끔하게 담아 줍니다. 
8FD119A6-0DFC-4085-B38D-D4FE04952E9D.jpeg

그 이유로 마트 카트도 손님 개인용 바구니나 에코백을 아래에 담아두고 위에 마트 소유 바구니를 올리게 만들어 놨어요. 

물론 자기가 담겠다는 사람도 있는데 그들은 셀프계산대 가거나 직접 담겠다고 직원에게 말해요. 

 

그래서 마트 노동자들의 일 난이도가 더 높죠. 

대신 손님은 계산대에서 지갑만 꺼내면 되고 에코백이나 바구니 들고다니는 게 이득입니다. 



  • profile
    동방의빛 2021.05.29 19:29
    그치만...담아주려고 하면 빨리 해야 하니까 어서 봉투를 내놓으라고 하는걸요!
  • profile
    title: 가난한호무라      scientia potentia est 2021.05.29 19:31
    전 일본에서 마트 갈 일이 적어서 편의점 비닐봉투에 담는게 더 익숙하네요.
  • profile
    동방의빛 2021.05.29 19:33
    아, 그런데 일본인들은 장바구니를 안 쓰나요? 장바구니를 쓰게 되면 직접 담는 것이 자연스러울 것 같은데요. 요즘 일본인들은 옛날 이미지처럼 아끼진 않는 걸까요?
  • profile
    title: 가난한호무라      scientia potentia est 2021.05.29 19:35
    일본 환경대신 펀쿨섹좌가 비닐 판매를 유료화하고 에토백과 장바구니를 쓰라고 정책을 펴고 있어요. 그 전에도 저 마트 서비스 덕에 장바구니 사용 비중이 높았어요.
    급하거나 내가 한다는 사람은 셀프계산대 가거나 내가 한다고 말해요.
  • profile
    스프라이트 2021.05.29 19:36
    인건비가 싼 필리핀에선 담아주는 직원이 따로 있습니다

    근데 가끔 담아주는 직원이 없을때엔 캐셔가 담아주는데 아무래도 바코드 찍고 담고 하니 느립니다.

    이때 직원이 담아주는거에 익숙한 필리핀사람들은 보통 느긋하게 기다리는데...- 시장보다 비싼 마트를 이용함에 있어 당연한 서비스라 생각한다 합니다

    빨리빨리의 민족 한국인들은 대부분 직접 봉투에 담던게 기억나네요

    물론 저도 성질 급해서 제가 직접 담습니다 ㅎㅎ
  • profile
    title: 가난한호무라      scientia potentia est 2021.05.29 19:36
    필리핀도 그런 거 보면 한국이 특이한가 보네요.
  • profile
    스프라이트 2021.05.29 19:56
    패스트푸드도 직원이 테이블로 가져다주고 다 먹고 나면 손님이 안치우고 테이블 치우는 전담 직원이 따로 있습니다

    빅맥세트면 몇시간치 최저임금에 육박하는 나름 고급 음식이고... 인건비가 싸니까 가능한거 같아요
  • profile
    title: 귀요미유우나      산정특례코드는 최대 몆개까지 붙을 수 있을까요 피 피카츄! 2021.05.29 19:47
    담아주는거 은근 좋고 편했는데 말이죠...
  • profile
    title: 가난한호무라      scientia potentia est 2021.05.29 21:20
    저런게 소비자에게 편하긴 한 거 같아요. 물론 노동자야 힘들지만...
  • profile
    cowper 2021.05.29 19:57
    쇼생크 탈출보면 모건 프리먼이 가석방후 얻는 일자리가 계산후 물건 담아주는거라 볼때 저런것도 있나....했던 기억이...
  • profile
    title: 가난한호무라      scientia potentia est 2021.05.29 21:21
    보니 의외로 저런 서비스가 흔하긴 한가보네요.
  • ?
    수중생물 2021.05.29 20:34
    비닐봉투가 유료화 되기 전에는 계산 담당 직원이 담아주는 곳이 종종 있었죠.
    지금도 지방의 작은 동네 마트는 담아주는 곳이 있을 듯 하네요.
  • profile
    title: 가난한호무라      scientia potentia est 2021.05.29 21:22
    전 사람들이 아예 전용 플라스틱 바구니를 들고다니던 게 신기하더라고요.
    에코백도 그렇고.. 지금은 한국도 흔한 모습이지만요.
  • profile
    title: 헤으응TundraMC      자타공인 암드사랑 TundraMC/애자락=MSI/난독증/무슨무슨 죄로 AMD 불매합니다 2021.05.29 20:42
    뭐지 이거 우리동네만있나...
  • profile
    title: 가난한호무라      scientia potentia est 2021.05.29 21:18
    한국에도 일부 도입한 곳이 있다고 들었어요.
    사회교과서 일부에 저런 걸 소개하기도 하더라고요..
    환경 보호를 위한 노력 이러면서요.
  • ?
    laphir 2021.05.29 21:09
    이건 매장 혼잡도랑 관계가 있는거 같던데요. 바쁜 시간엔 안 해주더군요.
  • profile
    title: 가난한호무라      scientia potentia est 2021.05.29 21:18
    보니 슈퍼 타마데같은 곳도 보니 그냥 한국처럼 던져주기도 하는거 보니 케바케같긴 합니다.
  • profile
    title: 폭8코알라      오늘도 꿈과 희망을 가지고! 맛있는 식사! Thank you for your service! 2021.05.29 21:18
    저도 세이코였나 기억이 잘 안 나는데 큰 슈퍼마켓 갔는데 직원이 담아주는 것에 놀랐고 동전을 넣으면 알아서 금액을 인식하고 잔돈도 기계에서 딱 나오는게 더 놀라웠어요

    근데 '비닐봉투 주세요'를 일어로는 어떻게 말하나요?
    일어를 몰라서 '아노 플라스틱-백 구다사이'라고 했는데 매번 잘 알아듣고 주셨는데 정확한 표현이 궁금하네요
  • profile
    title: 가난한호무라      scientia potentia est 2021.05.29 21:20
    음.. 레지후쿠로던가.. 저도 하도 안 써서 기억이 안 나네요.
    아니 비니루라고 하기도 하던가.. 전문가 등판을 기다립니다.
  • ?
    kerberos 2021.06.01 09:54
    여기 보시면 설명이 자세하더군요. - 박가네
    https://youtu.be/b1BgIrJRAWw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1545 퍼온글 미국인이 멋대로 레시피를 바꿔버렸어! 5 file 고자되기 2022.01.10 730
61544 잡담 요즘 식문화 점점 괴상해지는 거 같습니다. 25 file title: 가난한유니 2022.01.10 737
61543 잡담 조립형 노트북 리뷰가 떴군요,. 4 title: 야행성카토메구미 2022.01.10 663
61542 잡담 램 통 마렵네요;;; 10 file title: 여우Retribute 2022.01.10 500
61541 핫딜 네이버 페이 40원 적립 5 title: 몰?루헤으응 2022.01.10 337
61540 잡담 pc사랑에 로지텍에 원한 맺힌 기자가 있네요. 27 file title: 인텔배신앙앙 2022.01.09 1356
61539 장터 장난감 태블릿 상점 7 file 라팡 2022.01.09 911
61538 잡담 갤럭시 그랜드 맥스 담첨자 발표 1 file title: 가난한유니 2022.01.09 359
61537 퍼온글 스팸메일이란 이름의 유래 10 title: 가난한유니 2022.01.09 710
61536 잡담 시네벤치 10만점...? 5 file Λzure 2022.01.09 474
61535 잡담 살찌는게 느껴지는 기분을 알았습니다 17 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2022.01.09 562
61534 퍼온글 공기청정기 기사님이 남긴 문자 3 file title: 몰?루헤으응 2022.01.09 912
61533 퍼온글 싱글벙글 새로운 한자 11 file title: 몰?루헤으응 2022.01.09 1697
61532 퍼온글 부부같은 연애 12 file title: 몰?루헤으응 2022.01.09 1019
61531 퍼온글 갸루라쿠시 놋또?? 고레와 혼모노 놋토 데스www 9 file title: 몰?루헤으응 2022.01.09 722
61530 퍼온글 요즘 중국산 피규어 5 file title: 가난한유니 2022.01.09 1144
61529 퍼온글 아빠가 세상에서 제일 좋아 9 file title: 몰?루헤으응 2022.01.09 1035
61528 잡담 휫자 나눔... 3 babozone 2022.01.09 402
61527 핫딜 [품?절]삼성 25W pd 충전기 10,350/0₩ 10 title: 야행성까마귀 2022.01.09 766
61526 잡담 대충 시원하다는 글 file title: 야행성skyknight 2022.01.09 598
61525 잡담 고수 먹어본 후기. 16 야메떼 2022.01.09 732
61524 장터 [완]PD충전기(CTM-312QD) 구합니다. 파라블럼 2022.01.09 835
61523 잡담 조금 전에 순간 정전을 겪었습니다. 12 file 나루카 2022.01.09 624
61522 잡담 저자(역자) 외모 보고 책을 구매했습니다. 5 file 부녀자 2022.01.09 763
61521 잡담 비모 충전 3 file title: Arm스파르타 2022.01.09 423
61520 퍼온글 남자는 군대가고, 여자는 시집간다 5 file title: 몰?루헤으응 2022.01.09 1020
61519 퍼온글 편의점 간장계란밥 도시락 8 file title: 몰?루헤으응 2022.01.09 762
61518 퍼온글 와~ 압축프로그램 뭐쓰세요? 16 file title: 몰?루헤으응 2022.01.09 1015
61517 잡담 스마트폰의 급나누기는 이제 무선충전인 것 같아요 17 도개주 2022.01.08 688
61516 잡담 s22 울트라가 16기가 램으로 나와줘야할텐데 말이... 6 아마하네마도카 2022.01.08 61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05 206 207 208 209 210 211 212 213 214 ... 2261 Next
/ 2261

최근 코멘트 30개

MSI 코리아
신일전자 QLED STV-65MQAEH68 안드로이드
AMD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