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수상한 게시판, 개인적인 내용은 비공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https://gigglehd.com/gg/9939678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1004 댓글 10

209F33AC-1B9C-4637-9877-80EDE8948647.jpeg

 

EB482856-07D8-444F-8190-B46559EAE547.jpeg

 

인도 엘리베이터 중 상당수는 안전장치가 없어요. 

그래서 급히 엘리베이터 닫힐 때 끼어든다고 손이나 발로 문을 막아서면 사람을 인식하고 다시 열지 않고 바로 올라가요. 

그래서 습관적으로 문이 닫히려 해서 몸을 불쑥 집어넣었다가 문이 꽉 닫혀 올라가서 피가 나고 사고날 뻔한 일을 봤습니다.  저걸 본 인도 사람들은 어이없어 했고...

 

하여튼 심심하면 사고가 나서 슬슬 안전장치를 달고 있다고 합니다. 



  • profile
    title: 하와와미사토      여우 사토에요 ! 2021.04.25 14:11
    이건 조금 경악스럽네요...
  • profile
    쮸쀼쮸쀼 2021.04.25 14:37
    『팩트풀니스』에서 한스 로슬링은 인도 엘리베이터에 대해 이런 경험담을 써뒀습니다.
    ---
    한번은 한 여학생이 2단계 삶을 제대로 이해하지 못해 큰 대가를 치를 뻔한 적이 있다. 인도 케랄라주에 있는 8층짜리 멋진 현대식 사립 병원을 찾아갔을 때의 일이다. 우리는 복도에서 아직 오지 않은 학생을 기다렸다. 15분이 지나도 오지 않아 우리끼리 움직이기로 하고 복도를 따라 내려가 대형 승강기를 탔다. 병원 침대가 여러 개 들어갈 정도로 매우 큰 승강기였다. 이번 행사를 주최한 집중치료실 실장이 6층 버튼을 눌렀다. 문이 닫히는 순간, 금발의 젊은 스웨덴 학생이 병원 복도로 뛰어오는 모습이 보였다. “뛰어, 뛰어!” 그 모습을 본 학생의 친구가 소리치며 발을 내밀어 승강기 문을 멈추려 했다. 순식간에 일어난 일이었다. 승강기 문은 여학생의 발을 조이며 계속 닫혔다. 학생은 고통과 공포에 비명을 질렀다. 승강기는 천천히 올라가기 시작했다. 학생은 더 크게 비명을 질렀다. 이러다가는 다리가 부러지겠다 싶을 때, 우리를 안내하던 실장이 뒤쪽에서 튀어나와 빨간색 비상 정지 버튼을 눌렀다. 그러고는 내게 화난 말투로 도와달라고 했다. 우리는 문을 강제로 열어 피가 흐르는 학생의 다리를 빼냈다.

    나중에 그 실장이 내게 말했다. “살다 살다 이런 일은 처음 봐요. 어떻게 그런 바보 같은 학생이 의과대학에 있을 수 있죠?” 나는 스웨덴 승강기에는 자동 감지 장치가 있어 문 사이에 무언가가 끼면 닫히던 문이 저절로 다시 열린다고 설명했다. 인도 의사는 의심스러운 눈으로 말했다. “그런 고도의 기술이 매 순간 작동할 거라고 어떻게 확신하죠?” “그냥 늘 작동해요. 엄격한 안전 규칙이 있고, 정기적으로 점검하니까 잘 작동하겠죠.” 좀 어리석은 대답 같았다. 실장은 확신하지 못하는 눈치였다. “흠, 그렇다면 스웨덴이 워낙 안전해서 해외로 나가면 위험하겠군요.”

    나는 그 여학생이 그렇게 바보는 아니라고 장담할 수 있다. 어리석게도 4단계 나라에서 승강기를 타던 자신의 경험을 다른 모든 나라 승강기에 일반화했을 뿐이다.
    ---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4.25 14:41
    팩트풀니스는 확실히 좋은 책이에요. 사람들이 막연히 품고 있는 편견, 비관심리, 착각을 통계학적으로 반박하니까요.
  • profile
    title: 가난한까마귀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2021.04.25 14:59
    이런 내용도 있었죠... 군대에서 읽은 책 중 가장 좋았습니다.
  • profile
    title: 저사양아라 2021.04.25 14:42
    물론 안전장치가 있어야 겠지만 엘리베이터를 습관적으로 몸으로 멈춘 사람들은 다른 이용법을 배워야 겠군요
  • profile
    Lynen      벗어날 수 없는 병의 굴레 2021.04.25 15:23
    데스티네이션 영화에도 분명 저런 장면이....
  • profile
    title: 야릇한동방의빛 2021.04.25 15:24
    안전장치가 많을 수록 자원 낭비가 심하긴 하지요. 그런데 세상에 몰상식한 인간이 워낙 많은지라..

    그러고보니 최근 우리나라 엘리베이터엔 문에 손대지 말라는 표시가 없는 것 같네요?
  • ?
    RuBisCO 2021.04.25 15:47
    ㄷㄷㄷㄷㄷㄷ
  • ?
    leesoo      raysoda.com/user/leesoo 2021.04.26 05:51
    안전장치가 있어도 최후의 보험같은걸로 생각해야지, 그거믿고 저러는건 위험할것 같아요. 저는 버튼으로 조작하지 신체를 끼워넣고 그러진 않네요.
  • profile
    title: 고기부천맨      Life is not a game 2021.04.26 09:24
    역시 판타스틱한 인도네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301 잡담 갖고있는 J3455 ITX가 맛갔군요 9 title: 고양이애옹 2021.06.07 449
55300 잡담 신세계도 정말 카피수준이… 6 file 1N9 2021.06.07 721
55299 잡담 신세계가 왜 런칭했다가 말아먹었는지 모를 가게 12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1.06.07 902
55298 잡담 안녕하세요 좋은 아침입니다. 2 위모남 2021.06.07 260
55297 잡담 결국 파리를 못 잡고 잡니다 10 낄낄 2021.06.07 437
55296 잡담 구입한 기기 세팅하기 12 file 임시닉네임 2021.06.07 467
55295 볼거리(퍼온거) 엘더스크롤 볼따구 에디션 2 file title: 고양이애옹 2021.06.07 633
55294 잡담 오드로이드 H2+가 되게 끌리네요. 16 title: AMDExpBox 2021.06.07 595
55293 볼거리(퍼온거) 음식 가지고 장난치면 벌받읍니다 3 file title: 여우하뉴 2021.06.07 649
55292 잡담 다이소에 HDMI 'ㄱ'자로 꺾이는 케이블 발견. 7 file 에스페로 2021.06.07 1133
55291 잡담 신분당선이 노인무임승차를 없애려고 하네요 24 Blackbot 2021.06.07 866
55290 잡담 어제 분명 출석 누른거 같은데 1 file title: 흑우Pixel 2021.06.07 231
55289 잡담 백만년만의 발견...? 6 file Mr.10% 2021.06.06 485
55288 잡담 잡담_210606 2 임시닉네임 2021.06.06 150
55287 볼거리(퍼온거) 왜 정가보다 비싸게 파세요? 18 file title: 하와와미사토 2021.06.06 898
55286 볼거리(퍼온거) Subaru and Duck Dance - Hey Ya (Full) 2 타미타키 2021.06.06 314
55285 등산로(장터) 모니터 등산로를 찾습니다 1 야고 2021.06.06 320
55284 잡담 의외로 다이소에 모니터 케이블이 다양하게 있더... 10 file Blackbot 2021.06.06 1065
55283 볼거리(퍼온거) [볼거리] "보청기 주인을 찾습니다" 6 file 임시닉네임 2021.06.06 500
55282 잡담 아는 대표님이 점심사준다고해서 나갔는데.. 7 file 차단 2021.06.06 548
55281 잡담 배송비가 더 나오는 메인보드 맛집 12 file title: AMD포인 2021.06.06 657
55280 잡담 지난주는 프라탑을 철거했습니다. 9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1.06.06 404
55279 볼거리(퍼온거) 틱톡 유행 네이처스 시리얼 12 file title: 하와와미사토 2021.06.06 663
55278 잡담 쿠키 다섯통 샀습니다. 7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1.06.06 422
55277 잡담 일전에 키보드 등산로를 우르르 올려서 방출을 했... 11 file title: 헤으응360ghz 2021.06.06 434
55276 볼거리(퍼온거) 저세상 엔진 17 file title: AMD포인 2021.06.06 909
55275 잡담 더워지기 시작했어요.. 13 title: 하와와미사토 2021.06.06 299
55274 볼거리(퍼온거) 익스트리ㅣㅣㅣㅣ임~~ 당그ㅡㅡㅡ은!!! 1 file title: 가난한ReXian 2021.06.06 396
55273 볼거리(퍼온거) 전국 우마무스메 자랑 4 title: 헤으응카토메구미 2021.06.06 539
55272 볼거리(퍼온거) 19세기에 메이드복 입는 방법 2 file 성우덕후 2021.06.06 72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02 203 204 205 206 207 208 209 210 211 ... 2050 Next
/ 2050

최근 코멘트 30개
야메떼
20:08
Lynen
20:05
kh179
19:51
포인트 팡팡!
19:42
탐린
19:42
임시닉네임
19:41
조그만나무
19:40
화수분
19:29
임시닉네임
19:29
화수분
19:26
포인트 팡팡!
19:22
화수분
19:22
Precompile
19:19
포인트 팡팡!
19:13
1N9
19:13
슬렌네터
18:54
오꾸리
18:52
건틀렛
18:44
부천맨
18:44
푸른바람
18:42
까르르
18:42
오꾸리
18:37
아라
18:36
배신앙앙
18:32
까르르
18:31
cowper
18:25
배신앙앙
18:25
까르르
18:20
choi4624
18:17
건틀렛
18:15

현아이디어
AMD
MSI 코리아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