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퍼온글
2018.05.18 19:43

흔한 고등학교 일과

profile
조회 수 3836 댓글 22

IMG_1283.JPG

웃긴 건 이렇게 굴린다고 다 대학 잘 가는 것도 아니고 학생과 선생 모두 피곤하다는 사실. 

생각해보니 이런 막장 스케쥴을 3년간 소화하고 잠도 제대로 못 자는 생활을 어떻게 버텼을까요.



  • profile
    title: 가난한까마귀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2018.05.18 19:46
    정말 흔하군요. 제가 다니던 곳은 7교시가 3시 40분에 끝났던 것 같아요.
    1교시가 8시 10분 시작이었나...
  •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scientia potentia est 2018.05.18 19:48
    저는 0교시도 해봤죠. 시...아 욕은 금지..
  • profile
    title: 가난한까마귀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2018.05.18 19:50
    등교시간 늦추는 교육청의 뭐가 있었기 때문에 0교시는 저 고등학교 들어갈 무렵에 맞춰 사라졌다고 알고 있습니다.
    제주도만 그렇던가요.

    해가 중천에 뜰 때 잠에서 깨면 묘한 불안감과 안도감을 동시에 느끼는데 분명 고딩때의 스케쥴이 한몫 했을 겁니다.
  • profile
    title: 귀요미Recette      아 병원은 큰게 최곱니다 아 2018.05.18 19:49
    <-출석 안들어가면 학교에 없었던 1인
    실질적으로 야자 해본건 얼마 안되네요
    7시 50분까지 등교하고 4시 반인가 5시인가 그때 하교하고
    은행이 4시이후엔 접수를 안받아서 외출증 끊어달라고 징징대던게 생각나네요
    우체국도 마감이 4시 반에 마감이라고 오늘 보내야한다고 또 징징대고
    그리고 저에겐 학교에서 먹는 석식은 저에게 존재하지 않았습니다.
    집에서 라면 두봉ㅈ.....

    이상한 학생이였던거 같아요
  • ?
    화성      A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 2018.05.18 21:20
    내게 필요한건 라면 단 두봉ㅈ...
  • profile
    플로넨 2018.05.18 19:49
    오전 7시까지 등교해서 오후 11시 넘어서 하교하던 생각이 나는군요
  • profile
    title: 야행성가네샤      https://924717.tistory.com/ 2018.05.18 19:53
    생각해보니 제가 고등학생일때도 저랬었네요.
    해뜨기전에 등교하고 해떨어지고 집에가는 생활을 하다보니
    비타민d부족으로 구내염을 달고 살았었죠..
  • ?
    yamsengyi 2018.05.18 20:08
    저는 6시마다 사라지는대신 다음날 선생님의 사랑을 독차지 했습니다
    당근 '빳다'죠 ㅅ..(검열)
  • profile
    슬렌네터      Human is just the biological boot loader for A.I. 2018.05.18 20:19
    참... 지금 생각하면 잘도 버텼구나 생각이 드네요 - _-
  • profile
    ChrisR      문찐 2018.05.18 20:20
    대전의 학생들은 8시 20분에 수업을 시작해서 10시에 끝냅니다. 아 저는 물론 11시에 끝납니다.
    저는 아직도 저희 학교가 왜 1교시 야자가 100분인지 모르겠어요.
  • profile
    동글동글이      암드! 암드! 2018.05.18 20:39
    등교 7:20분 까지
    아침자습 7:30~8:00
    생략
    야자4교시 22:10~23:00

    이렇게 해도 뭐... 잘사는 동네 학교보다는 대학교를 못보내쥬...
  • profile
    올드컴매니아      어쩔티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ლ(╹◡╹ლ)  2018.05.18 20:54
    저는 야자 안합니다.
    그시간에 도서관가서 공부합니다....

    사실 야자 해봣자 도움을 전혀 못 느끼겠더라고요.
  • profile
    qua1121      대학원 후 스타트업의 길을 걷습니다. 날 죽여줘... 2018.05.18 20:56
    제가 나온 고등학교는 야자 강제했다간 학원이나 과외에 방해된다고 학부모들이 가만히 안 있었을겁니다.
  • profile
    난젊어요 2018.05.18 21:00
    잘못된 시간표네요 0교시가 없어요
  • profile
    칼토로스 2018.05.18 21:38
    저게 다 야근훈련 아닌가요(...)
  • ?
    wisewolf 2018.05.18 22:32
    9시까지 야자면 흔한거죠. 저희학교는 10시까지
  • ?
    프레스핫 2018.05.18 22:54
    뭐, 저 있던 학교는 정예반 따로편성했는데 그 반은 열한시까지 하고 그 학생들만을 위한 독서실도 있었는데 거기는 한시까지 선택이더라구요
  • ?
    AltAir 2018.05.19 00:36
    요즘 제 2의 고3 시절을 보내고 있습니다......
  • profile
    이리온너라      고기와 기기를 좋아합니다.   아. 소니도 좋아해요. 2018.05.19 00:46
    저는 자정넘어서 12시반까지 야자했었네요=_=
    지금 생각해보면 어떻게 그랬지가 아니라 맨날 잤었네요
  • profile
    그라나다      보이는 것이 다가 아니다. 2018.05.19 02:19
    저는 고등학교때 딱 4시경 끝난걸로 기억해요. 물론 인문계죠.

    하교시 애들 막 떠들고 골목에서 담배피고 그런것 때문에
    힘있는 분들이 많은 동네라서 절대로 못하게 반대했다죠.

    하교시간을 늦게 설정 못하는 학교의 비애이긴 했습니다.
  • ?
    PLAYER001 2018.05.19 03:45
    고3되니까 일단 고2 겨울방학 반납, 겨울방학없이 학교가야함...
    0교시 폐지요? 그런건 잘 모르겠고 저희는 -1교시부터 있었습니다.
    6시 30분이었나 7시부터 수업 시작해서 5시까지, 그다음엔 석식을 6시까지 먹고 밤10~11시까지 야자하고
    집에가면 11~12시쯤 되는 생활이었죠...
    물론 여름방학 그런거 없음 ㅋ, 일단 명목상 방학이긴 한데 학교는 매일갔어요 ㅠㅠ
    아오 지금 생각해도 그 힘든 스케쥴을 왜 했나 싶어요...
  • profile
    리피 2018.05.19 09:22
    기숙사 살아서 6시30분 기상 12시 취침이 일상..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447 잡담 혹시 1600 8코어제품 18 스위키 2018.05.24 421
17446 잡담 소셜판매업체 3사 갑질로 과징금 6 고자되기 2018.05.24 299
17445 잡담 책 나눔 선정입니다. 3 file 마법소녀 2018.05.24 109
17444 핫딜 북미회담 기념주화 59달러 4 title: 애플선라이즈 2018.05.24 515
17443 잡담 또 있었네양 7 file 0.1 2018.05.24 211
17442 잡담 태블릿 eMMC 교체 22 file 노코나 2018.05.24 2383
17441 잡담 (?) 왔습니다. 1 file title: 가난한AKG-3 2018.05.24 179
17440 잡담 작업실 드디어 인터넷 개통! 4 title: NVIDIA스파르타 2018.05.24 277
17439 잡담 2째여동생 컴퓨터 수리 8 file 알파 2018.05.24 580
17438 잡담 폰 강화유리 공짜라는데 갈까요? 1 프레스핫 2018.05.24 306
17437 잡담 저도 올게 왔군양...ㄷㄷㄷ 2 file 0.1 2018.05.24 265
17436 퍼온글 요즘 변호사 체용공고.jpg 12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8.05.24 729
17435 잡담 보리챠님 나눔 도착 3 file 노코나 2018.05.24 122
17434 잡담 암호화폐 투기 근황 7 file wisewolf 2018.05.24 979
17433 잡담 긁힘사고 1 file 케닌 2018.05.24 317
17432 퍼온글 20년전 한솥도시락 14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8.05.24 929
17431 잡담 숙원사업 달성? 4 file 숲속라키 2018.05.23 375
17430 잡담 밤토끼 운영자가 잡혔군요 ㄷㄷ 13 뉴비틀 2018.05.23 704
17429 잡담 VIA는 찬밥신세... 16 title: 저사양뚜까뚜까 2018.05.23 608
17428 잡담 예전의 나와 지금의 나의 바뀐 점 4 Minny 2018.05.23 244
17427 잡담 주소록등에서 자음만 눌러서 선택하는 앱이 혹시 ... 10 archwave 2018.05.23 318
17426 잡담 근황이랄까요.. 5 file 병아리 2018.05.23 217
17425 잡담 살 엄청 찌게 생겼군... 8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8.05.23 419
17424 잡담 도데체 왜그러니ㅠㅠ file title: 저사양뚜까뚜까 2018.05.23 152
17423 잡담 진짜인지 확인하려다 후처리(?)가 곤란해진... 5 file title: 저사양뚜까뚜까 2018.05.23 413
17422 잡담 컴뱃셔츠 좋네요 4 orz... 2018.05.23 503
17421 잡담 G7 디스플레이 감자가 종결될거 같습니다 8 file Blackbot 2018.05.23 701
17420 퍼온글 ms dos에서 실행 가능한 최고의 그래픽 5 프레스핫 2018.05.23 769
17419 잡담 윈10 업뎃후... file title: 저사양뚜까뚜까 2018.05.23 274
17418 잡담 공유 자전거 근황 7 file title: 애플선라이즈 2018.05.23 53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800 1801 1802 1803 1804 1805 1806 1807 1808 1809 ... 2386 Next
/ 2386

최근 코멘트 30개
K_mount
12:29
K_mount
12:28
K_mount
12:27
PLAYER001
12:27
ExpBox
12:26
K_mount
12:25
PLAYER001
12:24
ExpBox
12:23
슬렌네터
12:22
임시닉네임
12:22
동방의빛
12:21
동방의빛
12:21
동방의빛
12:20
동방의빛
12:20
동방의빛
12:19
아라
12:19
아라
12:17
AD102
12:17
단또
12:13
임시닉네임
12:12
유니
12:06
니아옹이
12:05
니아옹이
11:58
RuBisCO
11:56
AZUSA
11:51
RuBisCO
11:49
공탱이
11:49
AZUSA
11:46
cowper
11:45
슈베아츠
11:44

MSI 코리아
더함 Ultra High Speed HDMI v2.1 케이블 (3m)
AMD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