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https://gigglehd.com/gg/6535308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324 댓글 12

6D53B863-7D63-4C6D-A998-38481BEC07A6.jpeg


A8B90558-C332-421F-95D6-381C136329F8.jpeg

예전에는 일부러 돈을 모아서 초밥, 스테이크를 고급을 먹으려 했습니다. 그러려고 5년간 쓴 돈만 해도 아이맥을 샀을 겁니다.

그런데 몇 번 먹다보니 느끼는데, 원래 초밥이나 스테이크나 저렴하게 만든 요리에서 시작인데 왜 돈낭비 하는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비쌀수록 질은 높아지지만, 투자한 만큼은 아니란 거죠. 

그래서 지금은 차라리 뷔페 내지는 중급을 찾게 되네요.

 

물론 남이 고급을 사주면 환영이지만요. 



  • profile
    AleaNs      iPhone 11Pro / 2018 iPad Pro 12.9" LTE / Apple Watch 5th 2020.01.29 23:44
    남의 돈이면... 불평하는 것 자체가 조심스러워지니 말이죠.
    저도 남의 돈으로 좀 얻어먹고 싶은데, 회사에서 식비 대주는 거 외에 얻어먹는 게 진짜 손에 꼽네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0.01.30 00:00
    저도 비슷해요. 하지만 전 회식을 하느니 차라리 굶을 겁니다.
  • profile
    마커스 2020.01.29 23:47
    저도 스테이크는 오히려 한우라던가... 아니면 한발 더 나가 와규같이 지방 함량 높은 고기보다는 적당히 미국산 정도가 씹는 맛도 좋고 잘 맞더라고요. 애초에 스테이크 취식에 많이 사용되는 방법인 버터 베이스팅이나, 고기의 결과 수직이 되도록 자르는 것 등도 생각해 보면 어느정도 일맥상통하는 것 같습니다.

    근데 스시는... 밑으로 내려가면 밑도 끝도 없어서 적어도 어느정도 급은 되는 편이 좋은 것 같아요. 오마카셰라면 인당 1.5~2.5만원 정도? 자주 먹을 일도 없다보니 말은 그렇게 했지만 감이 잘 안 오네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0.01.29 23:57
    초밥은 올라가도 한도 끝도 없더군요. 제가 최고로 높이 도전한게 미슐랭 3성급인데 최대로 가면 수십 수백만원 메뉴까지 있더군요. 도대체 그정도면 뭐가 다른 건지..
  • profile
    마커스 2020.01.30 00:02
    저는 그 거시기, 어렸을 적에 집이 정통일식요리를 했어서... 그렇게까지 비싼 가게는 아니었지만 상식 선에서 먹어볼 수 있는 가장 좋은 것까지 (공짜로!) 먹어본 것 같아요. 자연산 참다랑어 같은 것도 아마 종종은 먹어본 것 같고... 참치를 너무 많이 먹어서 질리다 보니 광어(자연산)을 많이 먹었던 게 기억에 남네요. 그것도 이젠 옛날 이야기지만 대강 맛의 기억을 더듬어 봤을 때는 저 정도 가격이면 맛있게 먹을 수 있지 않는가 싶어요.

    물론 조금 더 올라가면 조금 더 좋은 부위나 고급 어종이 나올 수 있겠지만, 어느 정도 이상 올라가면 거기서부터는 가성비를 따질 게 아니라 스타셰프가 만든 요리라던가 "먹어볼 수 있어서 좋았다" 수준의, 단순히 맛 이상의 소위 "파인 다이닝" 이라는 경험에 돈을 지불해야 하는지라... 이건 어느 분야로 가던 크게 다를 바가 없겠군요.

    정작 저는 일식이나 한식에는 아는 게 택도 없고, 집에서는 주로 양식을 해 먹지만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0.01.30 00:09
    어쩐지 맛은 좋긴 한데 요리만화처럼 리엑션은 안 나오더군요. 흠잡을 데도 없고 훌륭한데.. 그렇습니다. 분위기나 손님들은 평범하지는 않았어요.
  • profile
    title: 귀요미knock      개구리는 미숙하지만 어리석진않아요 2020.01.30 00:02
    분명 할머니집가면 고기만먹었는대 요즘엔 고사리같은 나물류가 더 손이가더라구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0.01.30 00:10
    설날에 한우 세트가 3개 들어왔는데 저도 3색 나물에 손이 가긴 합니다.
  • profile
    title: RGB부천맨      Life is not a game 2020.01.30 08:38
    이제는 음식물의 성분과 영양소가 대부분의 고려사항입니다.
    맛은 그다지....
  • ?
    드렁큰개구리 2020.01.30 09:12
    저도 그생각으로 음식을 선택하고 있는데 ....
    선택 가능한 음식이 제한적이고 시중에 파는 음식은 먹기 힘들다는 결론이 나오더군요. 그래서 정착한게 생야채와 현미밥 그리고 닭가슴살 200g에 정착했습니다. 문제는 먹는 즐거움이 없다는게 가장 큰 단점입니다.
  • profile
    title: RGB부천맨      Life is not a game 2020.01.31 03:02
    저도 닭가슴살, 연어, 튜나 등 단백질, 잡곡위주 탄수화물, 신선한 야채들 스틱으로 먹기로 전환한 후에, 소화계통 트러블이 거의 사라지고, 체력도 이전보다 훨씬 좋아졌습니다.
    면역력도 좋아지고...
  • ?
    Tego 2020.01.30 12:23
    나이 들며 느낀 게 맛이란게 식재료의 질, 조리사의 실력 그리고 내 몸 컨디션에 따라 달라지기에 아무리 좋은 음식이라도 어느 정도 선을 넘는 고가의 음식은 그날 그날 따라서 느끼는 맛이 다르더라고요. 부자라서 매일 자기관리 할 수 있고 그런 여유가 넘치면 모르겠지만...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105 잡담 기름화상을 당했습니다. 20 전기기사 2020.03.18 521
37104 등산로(장터) 1660s 구해봅니다 슈크림 2020.03.18 255
37103 볼거리 신형 아반떼 오피셜 사진들 12 file 1N9 2020.03.18 626
37102 잡담 지인의 어머니께서 특수폭행 누명을 쓰셨습니다. 17 title: 야행성가네샤 2020.03.18 628
37101 잡담 같이 게임 하실분 있나요?.. 14 title: 하와와아리스 2020.03.18 302
37100 가격 정보 [아마존] 아마존 파이어 HD 8 태블릿 1 낄낄 2020.03.18 400
37099 잡담 카카오톡 가입을 미루고 있습니다. 16 뚜찌`zXie 2020.03.18 459
37098 잡담 신형 아반떼 공개됬네요. 37 file 슈베아츠 2020.03.18 429
37097 잡담 오늘이 카톡 출시 만 10년 되는 날이네요. 8 file title: 월급루팡카토메구미 2020.03.18 388
37096 볼거리 코로나 19를 맞이하는 각계각층 16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0.03.18 919
37095 잡담 방찍달 (방금 찍은 달입니다) 8 file 갑충 2020.03.18 254
37094 잡담 므시걸에 대한 사소한 아쉬움을 스스로 해결중입니다 15 file 부전나비 2020.03.18 619
37093 잡담 상품권 발행 14 Gorgeous 2020.03.18 471
37092 잡담 20살 되자마자 로망이 깨졌던것 36 file title: 하와와아리스 2020.03.18 1003
37091 잡담 55인치 UHD TV 17만6천원 22 file 주식왕 2020.03.18 1310
37090 잡담 오늘 2년에 걸친 재판에 승소 했습니다. 43 배신앙앙 2020.03.17 1031
37089 잡담 게임 할때 마이크가 키기 싫어요.. 26 title: 하와와아리스 2020.03.17 592
37088 잡담 이런걸 뭐라고 하나요? 17 file Gorgeous 2020.03.17 466
37087 볼거리 적금 깨서 과금하다가 집에서 쫒겨난 디시인 21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0.03.17 1059
37086 잡담 포맷할때는 항상 하나씩 까먹는거 같습니다... 9 title: AMD파란진주 2020.03.17 384
37085 잡담 다이어트 예정대로 80kg에 진입했습니다. 23 GENESIS 2020.03.17 416
37084 잡담 오늘 잠깐 타본 LF 소나타 느낌 (뉴라이즈) 34 title: 야릇한poin_:D 2020.03.17 704
37083 볼거리 K9 자주포 TOT 실시간 착탄 현장 30 file title: 고기FactCore 2020.03.17 4107
37082 볼거리 아기판다 유괴하기 8 file title: 고기FactCore 2020.03.17 630
37081 잡담 많은 경쟁자분들을 제치고 당첨된 MSI 미소녀 장... 12 file 급식단 2020.03.17 522
37080 잡담 마스크 맥심 손잡이 아이디어 4 file 고독한솔로 2020.03.17 657
37079 잡담 hTC One m8 받았습니다 13 file 슈베아츠 2020.03.17 316
37078 볼거리 (9mb) 게임 만화를 팬에게 맡기면 좋은 이유 7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0.03.17 616
37077 볼거리 스마트폰 엣지 스크린의 장점 9 file 낄낄 2020.03.17 812
37076 잡담 연비운전 vs 그냥운전 26 Minny 2020.03.17 54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63 164 165 166 167 168 169 170 171 172 ... 1404 Next
/ 1404

최근 코멘트 30개
dmsdudwjs4
20:22
야메떼
20:21
dmsdudwjs4
20:11
白夜2ndT
20:09
TrustNoOne
20:07
포인트 팡팡!
20:07
白夜2ndT
20:07
zlzleking
20:02
포인트 팡팡!
20:01
동전삼춘
20:01
240Hz
20:00
ohnada
20:00
240Hz
19:57
dmsdudwjs4
19:54
ohnada
19:52
KTHDevKR
19:52
까르르
19:49
hjk9860
19:49
240Hz
19:40
하스웰
19:37
까마귀
19:34
소망노인복지센터
19:31
레인보우슬라임
19:29
그저웃지요
19:28
나이저
19:27
하스웰
19:26
꽃중년앙자
19:24
기온
19:22
기온
19:22
애옹
19:20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