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주황버섯 https://gigglehd.com/gg/5196815
제 경험치는 15입니다.
조회 수 602 댓글 7

대학휴학하면서 시작했던 독서실아르바이트.

결국 졸업하고 취준까지 하다가 이번에 취직하면서 그만두게되었습니다.

여기서 스펙이든 뭐든 다만들고 가네요.

 

복에겹게도 좋은사장님 만나서 한달치월급에 준하는금액을 퇴직금느낌으로 쥐어주셨습니다.

가뜩이나 독서실인데 최저맞춰주실려고 노력하시고 먹을거까지 챙겨주셨는데

이렇게 퇴직금이라고 챙겨주시니 가치있는사람이라고 생각해주시는거같아 너무 감사하네요.

가뜩이나 취준하면서 또래에 비해 늦기도해서 자존감이 많이 떨어졌었는데..

어릴땐 그저 돈이라 좋았겠는데 이젠 돈보다도 이런 마음에 감동되더군요.

 

거의 2년을 붙어있으면서 최고참이 된지도 몇달이 지났고 오늘이 마지막 근무일입니다.

 

아마 이번이 제 인생의 마지막 아르바이트가 될거라 생각하니 그간 해봤던 아르바이트들이 줄줄이 생각이납니다.

 

생애 처음해봤던 아르바이트는 수능끝나고 졸업까지했던 찌개 백반집 홀서빙.. 시급은 5천원

홀서빙을 하려면 어떤음식인지 보고 골라야한다는 교훈을 얻게되었죠. 수많은 뚝배기는 무거웠습니다.

 

그래서 그다음엔 막국수집에 갔어요. 스댕그릇은 무척 가벼워보였습니다.

여기는 군대가기전까지 꽤 오래했어요. 여기도 시급은 5천원.. 최저가 4100얼마였는데 가물가물하네요.

취객상대하기싫어서 술안먹는곳만 간거같아요.

 

그 사이에 대학다니면서 편의점아르바이트도 오래했는데.. 별기억은안남아요. 야간근무와 삼각김밥. 취객과 경찰.

 

군대쫒겨나서 다시군대갈때까지 공장에서도 해봤습니다.

찰리채플린이 나왔던 바로 그영화가 떠오르는 일이었어요. 끝도없는 단순스크류채우기.

시급은 7천원이었고 공장밥은 맛있다고 생각했습니다. 물론 케바케겠지만서도.

 

군전역하고는 건설현장에서 계측아르바이트를했어요.

삼성전자 기흥캠퍼스 시공현장이었는데 그곳에 들어와있던 많은 하청업체중 하나였던..

전공하곤 다른쪽이었지만 나름 재밌게했습니다. 시급7천원~1만원 (최저는 5500얼마였던걸로.)

 

그리고 하던일 잘안돼서 도망가듯 했던아르바이트는 인터넷쇼핑몰 택배포장아르바이트.

여기선 좋은사람 많이사귀어서 아직도 연락하고있는 뜻깊은곳이었죠.

여기서 느낀것은 업체택배비는 싸다. 시급은 7천원인가 7500원인가.

 

중간중간 단타치고빠진 단기도 많습니다만, 기억이 잘 안나는관계로..

 

그나저나 이번이 알바하면서 퇴직금 받은 두번째라 의미가좀 있네요.

그저 지금까지 일하던 태도나 사회성같은것이 옳았다고 생각하며 앞으로 직장에서가서도 해오던대로 열심히해야겠어요.

 

취직은 작은 공기업에 다니게되었습니다.. 처음 접해볼 사회생활에 긴장이좀됩니다.

 

여러분은 아르바이트를 할때 보내기아쉬운 사람이었나요?

아니면 저는 한번도 겪어보지못한 악덕 사장을 만나보셨나요?



  • profile
    눈팅만4년째      꿈에만 그리던 라이젠 시스템을 2개나 가지게 되었습니다 ㅠㅠ 2019.07.06 22:54
    좋은 결과와 아름다운 이별 축하드립니다.
    저는 하던 알바가 3주 연속이나 펑크가 났는데 미안하다는 말도 없고, 심지어 이곳 저곳 땜빵만 돌리더니 엊그제 저한테는 말도없이 그만두고 나가버린 담당자 때문에 화가나서 새로운 알바 알아보고 있습니다..
  • profile
    평범한드라이버      자동차 정비사였던 운전자 입니다. (이직 준비중) 2019.07.06 23:07
    저는 아르바이트를 할때는 보내기 아쉬운 사람, 악덕사장과 상사에게는 또라X 같은 직원 (물론 회사에 손해를 입혔다기 보다는 또라X 는 또라X 짓으로 맞대응 해준것 뿐이죠.) 인 사람이었습니다.
  • profile
    중고나라VIP      (2700x / RX590) 원래 암드는 감성과 의리로 쓰는겁니다. 2019.07.07 00:32
    사회생활 7년차로 접어드는 1인입니다.
    저는 사회생활 전 학교급식실, PC방, 독서실 및 기타 잡일을 좀 했었네요.
    그래도 복되다 생각하는게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이상한 사장님이나 직원은 거의 만난적이 없었습니다.
    참 감사하게도 말이죠.

    그러나 사회생활은 얘기가 다릅니다. 맘에 드는 사람이 있는가하면, 대부분 아닌사람이 더 많은게
    현실입니다. 그래도 돌이켜보면 당시에는 저를 힘들고 어렵고 피곤하게 하는 사람이었지만, 그사람이
    가고난 다음에 저를보니, 덕분에 많이 성장해 있었습니다.
    어떤 상황이든 감사하면 감사할일이 생기고, 불평하면 불평할일이 생긴다는게 정말이더군요.

    비록 사회생활이 만만치 않겠고, 본인 생각이나 상식에 아닌 모습들도 많이 보시겠지만,
    잘 이겨내시고 지금처럼 아름다운 이별을 하시길 바라겠습니다.
  • profile
    title: 폭8허태재정      본업보다는부업 2019.07.07 12:04
    사회생활 많이 하셨네요. 다양한 사람 경험은 진짜 많이 하신듯 ~
    그래도, 결국은 남는건, 사람(인맥?)과 돈이 남는게 아닌가 하지만서도요.
  • ?
    Playing 2019.07.07 17:07
    글 잘 봤습니다
    취직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악질적인 사람과 엮이면 정말 고생 많은데요
    지금까지 노력하신 것 만큼 운도 잘 따라와 준거 같아요

    앞으로는 어쩌면 적절한 비율(?)로 다양한 분들을 만나게 되실지도

    제 예상이 맞다면
    사람을 사람으로 대하고 대원칙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셨겠지요

    새로운 일터에서도 이전처럼 행동하시면서
    상대방 행동을 있는 그대로 보시고, 그에 맞춰 판단 내리시면 무난합니다

    잘 헤쳐나가시길~!!
  • profile
    어린잎      낄냥이는 제겁니다! 2019.07.07 22:00
    다양한 경험을 하셨군요
    개인적으론 경험들은 재산이라고 생각합니다 분명 큰 도움이 될거에요
    취업축하드립니다!
  • profile
    title: 공돌이방송 2019.07.08 02:02
    취업 축하드립니다.

    출근할때 마음 편한 회사면 오래 다닐만한 회사라고 생각됩니다.
    입사 처음부터 마음 편할 일은 당연히 없겠지만 차츰 차츰 개선될 비전이 보인다면 괜찮은 직장이라 생각됩니다.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벤트 [24일] ID-COOLING PINKFLOW 240 쿨러를 드립니다 7 updatefile 낄낄 2020.01.17 277
공지 공지사항 서명 출력 글자수 제한 14 낄낄 2020.01.11 880
30883 등산로(장터) [판매완료] 커피를 넘모 마니 마셧나바여 6 file title: 명사수깍지 2019.08.21 376
30882 잡담 안녕하세요 신입입니다! 28 AMDRyzen굿 2019.08.21 279
30881 등산로(장터) [구매합니다] i5 2세대, LP타입 그래픽카드 2 LSDddd 2019.08.21 424
30880 잡담 AMD B550이 늦네요. 32 판사 2019.08.21 1185
30879 잡담 3600 fpu 돌려봤어요 9 file title: 착한쿤달리니 2019.08.21 438
30878 잡담 여름이 끝난 게 아니었어요. 26 아즈텍 2019.08.21 472
30877 볼거리 매트릭스 4 제작 19 낄낄 2019.08.21 818
30876 잡담 PM871a는 디램리스였군요 11 title: 컴맹인민에어 2019.08.21 969
30875 이벤트 [26일] MSI 용용이 핸드폰 거치대를 드립니다 낄낄 2019.08.21 506
30874 잡담 카카오는 전화상담서비스가 없네요. 11 먀먀먀 2019.08.21 537
30873 잡담 x570 보드 전원부 ㄷㄷㄷ한 온도... 12 Drt 2019.08.21 968
30872 잡담 이게 대체 무슨 일인 걸까요 13 Makmak 2019.08.21 587
30871 잡담 라이젠 3700x Stress FPU 10 file 화수분 2019.08.21 1112
30870 볼거리 다시보는 다시 만난 세계 4 title: 귀요미오므라이스주세요 2019.08.21 825
30869 잡담 라이젠 2600은 4.0ghz에 만족해야겠읍니다 10 file title: 이과새벽안개냄새 2019.08.20 1016
30868 볼거리 자위대의 최신 차륜형 자주포 35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8.20 2930
30867 잡담 와사비망고 나빠요. 흐에엥.. 25 동전삼춘 2019.08.20 1111
30866 잡담 가방을 샀습니다. 9 file title: 저사양아라 2019.08.20 403
30865 잡담 보잉이 사고친거 인천공항공사도 치우고 있네요 1 Blackbot 2019.08.20 1008
30864 잡담 기변했습니다. 5 file title: AMD야메떼 2019.08.20 396
30863 잡담 똥은 안 밟는게 낫겠습니다. 26 title: 공돌이ExyKnox 2019.08.20 723
30862 볼거리 日노선 70% 손질한 대한항공 "동남아 늘립니... 11 title: 순수한Rufty 2019.08.20 1132
30861 잡담 그가 돌아왔습니다 4 까르르 2019.08.20 461
30860 잡담 도대체 전에 번호 쓰던 사람은 뭐 하는 사람일까요. 14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8.20 791
30859 잡담 처음으로 5성급 호텔에서 묵어볼 예정입니다. 15 title: 용사님Lua 2019.08.20 553
30858 볼거리 어느 치킨집의 신매뉴 21 file title: 흑우FactCore 2019.08.20 874
30857 잡담 갑자기 카메라 뽐뿌가 죽었습니다. 7 title: 순수한Rufty 2019.08.20 280
30856 잡담 인터넷 약정이 끝나서... 8 동전삼춘 2019.08.20 348
30855 잡담 심영물에 세뇌당했어요... 13 눈팅만4년째 2019.08.20 548
30854 잡담 예상치 못하게 폰을 바꾸게 됐습니다. 7 file title: 순수한Rufty 2019.08.20 58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63 164 165 166 167 168 169 170 171 172 ... 1197 Next
/ 1197

최근 코멘트 30개
제한회원
02:33
霊夢
02:33
하드매냐
02:25
우즈
02:13
착한생각
01:58
mnchild
01:54
새벽안개냄새
01:49
리나인버스
01:47
애플쿠키
01:37
mnchild
01:35
뚜까뚜까
01:34
4590T
01:34
analogic
01:30
analogic
01:29
완벽한_폭동
01:28
GTX야옹이
01:25
제한회원
01:24
MUSCLE
01:18
파인만
01:15
파인만
01:15
소고기죽
01:11
홍석천
01:01
홍석천
01:00
홍석천
01:00
홍석천
00:59
홍석천
00:58
TundraMC
00:55
애옹
00:54
Pixel
00:54
우즈
00:44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