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수상한 게시판, 개인적인 내용은 비공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https://gigglehd.com/gg/10136624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764 댓글 30

대략 500자 정도의 한자만 알면 중국어는 80%, 일본어도 한 70% 정도는 다 읽히고 1000자 외우면 그 비율이 90%대가 됩니다. 

달리 말하면 약 천자 정도만 알면 대강 말하고 읽을 수 있다는 거죠. 

중국과 일본 상용한자가 대략 2~3000자인데 그걸 다 암기한다면 어쩌다가 나오는 괴상한 한자 말고는 읽기 쓰기 말하기에서 문제가 없습니다. 

 

사실 제가 만나본 중국인이나 일본인도 흔히 쓰는 500~1000자 넘어가는 글자 보면 버벅이는 건 마찬가지더라고요. 

그렇다고 제가 한자 달인인가? 아닙니다. 지금 시험 치면 한 4급이나 딸까 싶은걸요. 

 

P.S 1 

물론 중국어는 간체를 외워야 합니다. 하지만 그 간체를 500자만 익혀도 80% 커버된다는게 중국어 선생님이 강조하던 말이었죠.
단어 암기도 영어처럼 맨 땅에 헤딩하기가 아니라고 하고요. 예를 들어 농부는 영어로 farmer고 중국어로는 农夫(nóngfū, 농푸)입니다. 중국어가 더 암기가 쉬운 거죠. 

 

P.S 2

그거와 별개로 한자를 만든 창힐이란 사람은 지옥에 갔을 겁니다. 



  • profile
    cowper 2021.05.23 18:27
    근데 일본어에서 쓰는 한자는 읽는 음이 여러개인 경우가 우리보다 많지 않나요? 일어는 전혀 모르니...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5.23 18:49
    음독은 한국어 한자음과 비슷해요.
    동경-도쿄, 온천-온센 등등..
    훈독이 장애물인데 어차피 일본어 공부할 때 단어 암기를 하게 되므로 자연스럽게 학습이 되요.
    물론 예외도 있는데 그런건 후리가나가 달리거나 하며, 일본인들도 헷갈리기는 마찬가지에요.
  • profile
    title: 귀요미스와마망      어-흥! 장난이야! 2021.05.23 18:41
    종강하면 2~3급 노려봐야겠군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5.23 18:50
    JLPT 한자 정석은 바로 일본어 한자암기박사 암기입니다.
    보니 그게 가장 흔한 테크트리더군요.JLPT 3급 수준에서는 한자는 딱 기본만 일아도 될거에요. 그 이상부터가 골치지.
  • profile
    유카 2021.05.23 18:50
    전 번체자를 죄다 잊어먹어서 한자자격증은 어림도없을듯.....
    머기업 채용담당자들이 뽑은 가장 쓸모없는 자격증 1위가 한자자격증이라니 별 상관은 없을 것 같지만영.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5.23 18:52
    한자능력검정시험 한국어문회 버전은 사실상 국어국문학과와 사학과에서나 쓸모있을 거에요. 차라리 HSK나 JLPT가 실용성에서 더 낫다고 봐요.
  • profile
    유카 2021.05.23 18:53
    저도 그렇게 생각해영 꿋꿋하게 번체자 고집하는곳들 아닌이상 쓰는 한자(?)를 익히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 profile
    그라나다      보이는 것이 다가 아니다. 2021.05.23 19:31
    법대도 꼭 필요합니다...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5.23 22:26
    로스쿨 다니는 지인 보니 들어가기 전에 한자부터 잡더군요.
  • ?
    RuBisCO 2021.05.23 18:55
    근데 중국 간체도 베이스가 번체에서 일부 획이나 부수를 간략화한거라서 번체를 이미 알고 있으면 거기서 조금 고치면 간체가 되기때문에 번체를 알고 있으면 읽는건 쉽습니다.
  • profile
    낄낄 2021.05.23 19:00
    맞아요. 한국은 한자를 워낙 안 쓰니까 간체 번체 구분이 잘 안될거라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은듯.. 어느 정도 이상의 교육을 받은 사람들은 다 보더군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5.23 19:02
    중국인들 보니 딱히 번체 교육을 안 받아도 자연스럽게 대만이나 홍콩의 번체 잘 읽더라고요.
  • profile
    유카 2021.05.23 19:04
    읽는건 대충 때려맞추면 어느정도는 맞는데 쓰는게 문제죠...
  • profile
    Induky      자타공인 암드사랑 정회원입니다 (_ _) 2021.05.24 09:25
    번체를 베이스로 하면 간체도 어느정도 읽을 수 있긴 하더라고요.
  • profile
    애플쿠키      전세대출상환하기★ 2021.05.23 19:35
    3000자라면 A4용지에 네모칸 그려서 본다면 널널하게 10장이면 될까요?! 갑자기 외워보고 싶네요. 추천 입문서 아시면 알려주세용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5.23 20:05
    일본어의 경우 일본어 한자암기박사를 써보세요.
    일본어 하는데 한자는 상용한자 1800자에 필요하면 한 수백자만 추가하면 됩니다.
  • profile
    애플쿠키      전세대출상환하기★ 2021.05.23 22:15
    오오 정보 감사드립니다. 심심했는데 한자쓰기로 집중을 좀 하면 좋겠네요
  • ?
    Meili 2021.05.23 19:47
    그런데 한자를 등운이네 뭐니 파고 있는 제 입장에서는 생각보다 겁먹을 필요는 없는데 편한 문자는 절대 아닙니다 ㅇㅅㅇ; 한자 솔직히 불편하기는 해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5.23 20:06
    한자 만든 사람 창힐은 지옥 갔을 겁니다.
    제가 중학교, 대학 1학년때 한자 공부하면서 느낀 점입니다.
    그러고보니 한자 손놓은지 또 됬으니 다시 공부해야겠어요.
  • profile
    title: 마스크쓴Precompile      2020 -> 2021 2021.05.23 19:57
    이런 글들을 보면 세종은 대왕이 아니라 가히 God이셨군요... 그 어려운 한자를 일상 글쓰기에서 쓴다고 생각하니 어지간히 끔찍한 게 아닙니다.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5.23 20:08
    일본처럼 언어 하나 쓰는데 히라가나, 가타카나, 한자 쓰는 게 서양에서는 충격과 공포래요. 한글은 반대로 배우긴 쉬워서 호평이죠. 문제는 한국어 문법부터 어렵지만요.
  • profile
    title: 저사양아라 2021.05.23 20:06
    천자문 학원 선생님 생각나네요. 회초리 스타일이라 얼마 못다니고 도망친 기억이..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5.23 20:10
    중학교때 서실 선생님은 패지 않았습니다.
    엄청난 스파르타식 공부스타일이라 문제지.
  • profile
    title: 가난한AKG-3 2021.05.23 21:18
    저는 부끄럽게도 일본식 한자가 더 익숙합니다.
    한국에서 쓰는 한자도 대충은 읽는데, 일본어 공부한다고 더 많이 쓴 거 같아요.

    저는 일어 공부를 하긴 했는데 지금은 야매라서, 대충 한자를 구성하는 변이나 다른 것들로 대충 유추하는 한자도 많습니다.
    그러면 대충 한 70-80%는 맞더라구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5.23 21:37
    부끄러울 건 없어요. 일본어를 열심히 공부하셨다는 거니..
    전 반대로 한국식 번체 한자를 익혀놔서 일본의 신자체나 중국 간자체 배울때 걸리적거리던걸요.

    한자는 대충 발음이 생각 안나도 일본식(?)으로 발음을 꼬아보면 거의 맞더라고요.
    아무래도 한자란게 A라고 쓰고 B로 읽는 그런 해괴한 건 아니니 말이죠.
  • profile
    title: 가난한AKG-3 2021.05.23 22:34
    하지만 아주 가끔 있기도 합니다.

    특히 중국 계열에서는 발음 표시하려고 요상한 한자를 붙이는 걸 보기도 합니다.
  • profile
    title: 민트초코맥주쥐      고기 ! 맥주 ! 사진 ! 2021.05.23 22:08
    한자 문화권에서 한국이 유독 한자가 배제된 상황인듯 합니다.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5.23 22:22
    세월이 지날수록 한자가 점점 밀려나고 있죠. 예전에는 일본마냥 한굴은 그냥 조사 정도만 쓰고 죄다 한자 쓰던 시절도 있었으니까요.
  • profile
    Induky      자타공인 암드사랑 정회원입니다 (_ _) 2021.05.24 09:21
    일본 한자가 어려운건 음독 훈독이 별도로 있는데다 발음도 지맘대로 해서 그런게 아닐까 합니다.
    우리나라도 몇 가지 사례는 있습니다만(金 같은..) 극히 드물고 중국은 걍 한자만 써서 외워야 하는 한자가 많을 뿐이지 발음이 여러가지인 한자는 그렇게 많지 않잖아요?
    저도 중국 놀러갔을땐 생활한자 수준인데도 어느정도 알아볼 수 있을 정도더라고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21.05.24 11:48
    사실 그게 문제긴 합니다.
    다만 음독은 의외로 일본어 해보면 대충 감이 잡히고, 훈독은 단어 암기로 때울 수 있긴 해요.
    그게 어렵지만...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6541 볼거리(퍼온거) 요즘 대세는 라면이 아니라 고양이라고 하더라고요. 22 file title: 야릇한동방의빛 2021.07.06 1035
56540 볼거리(퍼온거) 삼겹살이 백신 통증 완화....사실 아냐.jpg 21 file 플라위 2021.07.06 870
56539 등산로(장터) [정복됨] RT-AX56U 등산로 4 title: 명사수건틀렛 2021.07.06 410
56538 볼거리(퍼온거) 1억5천만원 짜리 에르메스 신상 가방 14 file title: 하와와미사토 2021.07.06 908
56537 잡담 벌써 장마로 사상자가 발생하는군요. 11 file title: 야릇한동방의빛 2021.07.06 548
56536 잡담 용인에서 문이 탈출했다고하네요 20 file 차단 2021.07.06 853
56535 잡담 용인에 곰이 탈출했다고 합니다. 2 file title: 야행성가네샤 2021.07.06 460
56534 잡담 동네 치킨집 대세에 대해서 잘 알거같은 사람 12 file 고자되기 2021.07.06 624
56533 잡담 찐가성비와 소음을 놓고 고민하다가... 7 file title: 헤으응360ghz 2021.07.06 389
56532 잡담 라면 사주세요 10 록키베어 2021.07.06 378
56531 잡담 폴드3 언제나오려나요... 7 title: 흑우슈베아츠 2021.07.06 347
56530 잡담 vs code는 정말 편리하네요... 18 title: 헤으응360ghz 2021.07.06 751
56529 잡담 알렉산더가 아랍에서 이스칸다르라 불리는 이유 10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1.07.06 629
56528 방구차 디스크 SMART 방구차 6 file 유지니1203 2021.07.06 277
56527 볼거리(퍼온거) 투스타 전역자가 말하는 괴담 7 file 성우덕후 2021.07.06 1037
56526 잡담 새벽 지름을 참지못하고(갱신,또갱신) 6 file kinstone 2021.07.06 495
56525 잡담 퀘이사존에서 쿨링팬 벤치마크가 나왔군요. 15 Moria 2021.07.05 1308
56524 잡담 서울문산고속도로의 안내판은 불친절 하더라고요 5 file Blackbot 2021.07.05 546
56523 잡담 이건... 귀한 짤이군요 15 file title: 공돌이공탱이 2021.07.05 1850
56522 잡담 생일선물 고민(feat. 애플병) 8 Neogury 2021.07.05 610
56521 볼거리(퍼온거) [볼거리] 평화로운 당근마켓 근황 12 임시닉네임 2021.07.05 1260
56520 잡담 감귤동네 팬 벤치를 보고 팬갈이 중 입니다:1911 ... 28 file title: 헤으응360ghz 2021.07.05 723
56519 잡담 서피스 독 어댑터를 터뜨려먹었습니다 ㅡㅡ;; 9 file 노예MS호 2021.07.05 680
56518 잡담 셧다운제 폐지 청원 29 title: 폭8야메떼 2021.07.05 766
56517 등산로(장터) 가민 슴가벨트 심장박동센서 팔렸습니다 7 file veritas 2021.07.05 751
56516 잡담 자가격리갑니다. 6 타미타키 2021.07.05 425
56515 볼거리(퍼온거) 이스칸데르 케밥 17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1.07.05 644
56514 잡담 플래시 퇴출과 IE 퇴출에 이런 대응이면....... 16 file cowper 2021.07.05 788
56513 잡담 므시 마우스 한번 사봅니다. 7 file title: 가난한SOCOM 2021.07.05 352
56512 잡담 김정기 전시회 관람기 2 file 붉은찌찌샤아 2021.07.05 32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63 164 165 166 167 168 169 170 171 172 ... 2052 Next
/ 2052

최근 코멘트 30개

현아이디어
AMD
MSI 코리아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