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잡담
2023.06.13 12:39

인도에서 기차 타본 썰

profile
조회 수 742 댓글 10

수정됨_7cdb60ca3309a.jpg

 

1. 

제가 북인도만 가봐서 남인도는 어떤지 모릅니다만 몇 개의 기차는 화장실이 좀 황당합니다.

그냥 똥오줌이 철로로 바로 떨어지는 비산식입니다. 

그것도 바라나시까지 가는 최상급 열차가 비산식이더군요.

 

2. 

제가 켈커타까지 가는 야간열차를 탄 적이 있는데 한참 덜컥거리고 칙칙폭폭 움직이던 기차가

갑자기 멈추더니 싸악 하고 조용해져서 깨니 기차가 멈춰섭니다.

그리고 한 5~6시간 동안 멈춰선 일이 있었죠.

그런데 이 정도 연착은 흔하다고 합니다.

엔진 트러블이나 로드킬이 일어나거나 차장이 일이 생긴 경우라나...

그래도 5~6시간 선이면 운이 좋은 편으로 하루이틀 연착도 있답니다.

저거 외에도 1시간 30분 연착도 겪었습니다.

한 30분 연착은 연착으로 치지도 않죠.

 

3. 

인도의 최하급 등급 기차는 통일호가 초초호화판으로 보일 정도로 열악한데 좌석은 딱딱했고 선풍기조차 없고

사람들이 무슨 러시아워 시간 서울 지하철마냥 엄청 몰려타더랍니다.

냉방은 창문과 출입구 문을 열어서 들어오는 공기로 하죠.

그 영상이나 사진에 나온 사람이 천장까지 다닥다닥 붙어 타는 거 과장이 아닙니다.

표에 찍힌 좌석 가면 무단승차한 사람이 앉아서 있고 당당하다거나...

당연히 압사사고나 추락사도 자주 일어나죠. 

단 1등석이나 고급 열차는 이런 일이 덜합니다.

 

4. 

그런데 또 밥은 아주 잘 나옵니다.

밥도 서양식과 인도식 두가지가 있고, 거기에 또 할랄이나 채식주의자용도 따로 받던 모양입니다.

거기에 티타임이라고 차와 쿠키 등도 제공한다고도 하는데, 

정작 주는 차는 인도 자체 브렌드도 아닌 영국제 트와이닝 얼그레이네요.

 

5. 

현지에서 기차표 구하는 건 상당히 어렵습니다. 사람들이 엄청 많아서.

전 그래서 최소 한두달 전에 인도 여행 일정을 짜놓고 여행사나 앱 등으로 구하는 거를 추천드립니다.

특히 바라나시나 콜카타, 아그라, 조드푸르, 뭄바이 등 대도시나 유명 관광지행은 빠르면 빠를수록 좋아요.

 

6.

인도는 기차가 연착해도 연착한다고 방송도 안해요.

그런데 그러면 연착될 때 인도인은 뭐 하느냐..

기차에서 가만히 앉아있는 사람은 소수고 모두 기차에서 내립니다.

앉아 있으면 더우니 그냥 내려서 바람도 쐬고 잡상인들에게 밥도 먹고 

아예 철로나 역 바깥까지 나가 나들이를 하더랍니다.

저런 연착을 보면 귀신같이 알고 상인들이 오거나 해서 간단한 간식이나 밥, 과일 등을 팔더군요.

단 사람 있는 지역이라면...

그러다가 기차가 출발하면 안 놓히냐고요?

이런 사람을 위한 배려인지 아니면 기차가 낡아서인지는 몰라도 처음 출발할 떼 속도가 느립니다.

바로 달려가서 뛰어가 문에 매달려 올라타죠.

 

7. 

제가 인도에서 기차 연착 두번 당했는데요..

첫번째는 1시간 30분 연착으로, 그 이유가 뭔가 하니 철로에 사람들이 무단횡단을 해서라는데

그 무단횡단을 하는 김에 아예 기관사도 휴식을 취하려 그런게 아닌가 싶더군요.

두번째가 앞서 말한 5시간 멈춘 겁니다. 

이유는 뭔지 알 수는 없는데 아마 엔진 트러블이나 철로 궤도 차이로 차를 바꾼게 아닌가 짐작할 뿐입니다.



  • profile
    포도맛계란 2023.06.13 13:02
    인도라는 나라는 대체....
  • profile
    title: 부장님유니      scientia potentia est 2023.06.13 14:50
    사람의 삶과 상식이 다를 수 있다는 걸 깨달을 수 있죠.
  • profile
    title: 저사양아라 2023.06.13 13:57
    연착할때 나들이는 신기하네요
  • profile
    title: 부장님유니      scientia potentia est 2023.06.13 14:52
    기차역이나 사람 사는 동네 부근에서 멈추면 상인들이 달려와서 각종 물건이나 음식을 파는데 그거 구경하는 것도 재미있어요.
    공장제 포장된 과자나 옷가지는 물론이고 집에서 직접 만든 밥이나 공예품까지 팔죠.
  • ?
    leesoo      raysoda.com/user/leesoo 2023.06.13 15:11
    여유가 흘러넘쳐서 범람하는 분위기군요 ㄷㄷㄷ
  • profile
    title: 부장님유니      scientia potentia est 2023.06.13 16:23
    5시간 연착도 우습고 일일 단위 연착도 간간히 일어나는데, 그정도는 되야 좀 늦어진다고 합니다.
    단 비행기는 칼같긴 한데, 승강 게이트를 막 바꿔대더군요.
  • profile
    프로리뷰어      오늘은 기쁜날! 2023.06.13 15:36
    혼돈 안에 그들만의 질서가 있나보네요 ㅎㅎ
  • profile
    title: 부장님유니      scientia potentia est 2023.06.13 16:24
    그 질서와 분위기에 익숙해지면 또 인도만큼 역동적이고 질리지 않는 곳이 없다고 하더군요.
    다만 전 아무래도 못 버티겠습니다.
  • profile
    Quinoa      힘세고 강한 슈퍼곡물! 2023.06.13 16:53
    현재 저의 의식의 흐름이
    - 몇년전, 영화관에서 "세얼간이" 를 보고 인도라는 나라의 이미지가 좋게 느껴짐
    -> 몇개월 뒤 인도여행 갔다온 친구가 인도여행은 거들떠보지도 말라함
    -> 현재 기안84가 인도여행을 잘갔다와서 "내가 잘못알았나?" 싶음
    그리고 지금 게시물들을 보고 그냥 "인도"라는 나라만 알기로 정했습니다...
  • profile
    title: 부장님유니      scientia potentia est 2023.06.13 17:32
    1980년대 한국 같은 분위기라고 하더군요.
    기차는 말이죠.
    고급 기차 기준으로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239 잡담 의외로 김이 팍 식는 중세시대 서유럽 특징 18 file title: 부장님유니 2023.09.01 910
77238 잡담 오랜만에 알리에서 좀 유익할 것 '같았던' 물건을... 10 file 가우스군 2023.09.01 720
77237 잡담 다들 아실테지만, 원가는 불자입니다. 15 leesoo 2023.09.01 639
77236 잡담 탕후루 후기 10 file 뚜찌`zXie 2023.09.01 504
77235 잡담 스타필드 30분 후기 (스포없음) 2 file 카에데 2023.09.01 547
77234 퍼온글 한글화 안 해주는 게임 8 file 낄낄 2023.09.01 709
77233 잡담 의외로 유럽 기사들의 돈벌이 수단 18 file title: 부장님유니 2023.09.01 745
77232 잡담 S23 어디서 사야 할것인가... 15 포도맛계란 2023.09.01 694
77231 잡담 냉장고에 먹을 것도 없고, 밥 하기도 귀찮고, 먹... 25 file 낄낄 2023.09.01 432
77230 잡담 여름다가고 산 손풍기입니다. 6 file 리온미첼 2023.09.01 382
77229 잡담 고민... 11 바보괭이 2023.09.01 313
77228 잡담 탈모가 무조건 나쁜게 아닌 이유 18 먀먀먀 2023.09.01 712
77227 잡담 스타필드 얼리억세스 시작됐네요. 3 file 카에데 2023.09.01 332
77226 잡담 안하는건지 못하는건지 3 두리 2023.09.01 296
77225 핫딜 프리티 SKT망이 싸네요 17 file 낄낄 2023.09.01 1139
77224 퍼온글 초전도체 따위 껒여~ 진짜 혁신은 이거임 7 title: AMD아즈텍 2023.09.01 1113
77223 잡담 부피 30배 차이 5 file 멘탈소진 2023.09.01 595
77222 잡담 이제 이불덮고 자야겠네요. 5 먀먀먀 2023.09.01 330
77221 퍼온글 새벽 음감(4) 6 title: 삼성DontCut 2023.09.01 453
77220 잡담 DeepL 영어번역 성능 좋네요 4 title: 가난한까마귀 2023.09.01 620
77219 잡담 특이점이 온 RAZER의 MZ식 인스타 홍보 5 file title: 폭8Cliche 2023.09.01 662
77218 잡담 꾸진장비로 달과 토성 3 file 노코나 2023.09.01 516
77217 잡담 괜히 설랬네요 5 file 포도맛계란 2023.09.01 369
77216 잡담 n100과 함께 미니피시 붐은 다시 오나? 28 file 멘탈소진 2023.08.31 1510
77215 잡담 VGN N75 PRO 알리발 키보드 도착했습니다. 2 file 오꾸리 2023.08.31 699
77214 잡담 저녁으로 피자 두 판 먹으려다가 3 title: 가난한까마귀 2023.08.31 415
77213 퍼온글 The 16th birthday 4 file 임시닉네임 2023.08.31 470
77212 퍼온글 니네 분식집 코스요리 먹어봤냐 4 file 임시닉네임 2023.08.31 731
77211 잡담 글카 온도가 높아서 제이씨현 다녀왔는데 2 file title: 가난한카토메구미 2023.08.31 621
77210 잡담 인민토끼 열쇠고리 9 file M16 2023.08.31 52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62 163 164 165 166 167 168 169 170 171 ... 2741 Next
/ 2741

최근 코멘트 30개
RuBisCO
01:04
소주
00:58
이계인
00:51
포도맛계란
00:42
아이들링
00:42
임시닉네임
00:35
아라
00:26
아라
00:25
강제
00:20
올해도즐겁게
00:19
아스트랄로피테쿠스
00:17
celinger
00:14
FactCore
00:06
카토메구미
23:42
탐린
23:40
kid
23:27
아쉘리아
23:21
hjk9860
23:18
유카
23:16
까르르
23:15
빈도
23:09
유니
23:09
빈도
23:04
ExpBox
22:29
Lynen
22:25
포인트 팡팡!
22:25
FactCore
22:25
쩝~
22:24
야생감귤
22:22
드렁큰개구리
22:22

MSI 코리아
더함
AMD
한미마이크로닉스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