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볼거리
2019.01.09 17:46

서양 갑옷이 몰락한 이유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https://gigglehd.com/gg/4143175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1214 댓글 16

9616CCEB-B05D-45E0-BDFF-EB4F691ACDE8.jpeg

 

Q. 서양갑주는 총때문에 쇠퇴했나요?

 

A.

원시적인 총은 1400년경부터 등장하기 시작했습니다만 1500년경부터 일반적인 구식총이 보급되었습니다.

갑주도 역사 속에서 총에 대항할 수 있도록 강화되어 왔는데

총의 강력화에 따라 마지막에는 몸 길이만한 머스킷총으로 발전했습니다(그 이상은 대포).

그래도 갑주는 흉부 장갑을 두텁게 하는 것으로 몸통을 지키는 역할을 충분히 해냈습니다.

1600년대 중기부터 갑주가 급속하게 쇠퇴한 이유는 고가의 갑주에 비해 생명의 가치가 싸졌기 때문입니다.

D367AF79-6094-421A-816F-56E54B1E1013.jpeg

 

요약하면 갑옷 입은 기사를 양성하는 것보다 총병을 양성하는 게 싸므로 갑옷 입은 병과는 시대를 거치면서 점차 사라졌다는 것. 



  • profile
    Veritas      구 Veritas / 놀 날도 얼마 안남았음. 2019.01.09 17:54
    서양갑주 질문 바로 위에것도 번역해 주세요
  •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9.01.09 18:29
    공부하세요. 아.. 이건 제가 공부해야 겠네요.
  • profile
    title: 흑우FactCore      Fact Bomber 2019.01.09 18:34
    SNL에서 패러디 한게 있습니다 ㅇㅅㅇ 아마 GTA시리즈였나?
    겨우 갑옷 다 입었는데 급작스러운 신호로 화장실 가서 갑옷 벗다가 그만...
  • profile
    픔스      2018년도 비봉클럽의 해 2019.01.09 18:34
    대충 보니 질문은 갑옷을 입고 볼일을 볼 수 있는가? 이고, 답변은 바지 끈을 풀고 소변 보는 게 가능했고, 갑옷 입은 상태에서 대변 보기는 어려웠지만 소변은 어쨌든 문제 없이 용변볼 수 있었다는군요. 한편으로는 갑옷 입은 상태에서는 볼일 보기가 힘들어서 마려우면 입은 채로 싼다는 심한 오해가 생기기도 했다고 합니다. 아마도 그런 오해는 현대식 바지 구조에서 연상해 잘못 해석한 것 같다고 합니다.
  • ?
    고자되기 2019.01.09 17:56
    기타 급소나 말까지 지킬정도로 강화하면 기병이 기동성을 상실해버리죠
  • profile
    title: 흑우FactCore      Fact Bomber 2019.01.09 18:23
    뭐 솔직히 근접해서 칼이나 창이나 메이스 휘두르기 전에 원거리에서 총이나 활로 쏘면 게임 오버라는게 큰 점이지만... 그리고 총의 운동에너지를 막을 정도로 장갑을 두텁게 하면 비용도 비용이고 애초에 움직이는 것 자체가..ㅋㅋ
  • profile
    문워커 2019.01.09 19:09
    값비싼 갑주에 비해 생명의 가치가 떨어졌다... 조금 표현이 과격하지 말입니다. 그리고 갑주의 몰락이 이 이유만도 아니고...
  •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9.01.09 19:39
    뭐.. 이 설명은 100점 만점에 70점 정도의 답이긴 하죠.
  • profile
    title: AMD야메떼 2019.01.09 19:19
    솔직히 저게 큰이유는 아니라고 봅니다.
    전술의 변화가 가장 큰것이죠....
    열병기가 나오면서 기존 냉병기의 전술이 통하질 않으니 도태된거니까요.
    30년전쟁까지도 흉갑까진 쓰였습니다..
    저건 그냥 전쟁사의 일부만 보고 이야기 한 느낌이네요.
    전쟁사를 통으로보면 사실 저건 저리 짧게 써내릴 이야기가 아니니까요.
  • profile
    그레이색이야      어둠은 없고, 무지가 있을 뿐. 2019.01.09 19:35
    어느정도 정답이에양..언제나 돈은 목숨보다 귀했어양.

    전열보병들이 100m쯤 줄지어 서놓고 서로 과녁이 되어주던 것도 다 화약사서 훈련할 돈이 없었기 때문이라지양.
  •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9.01.09 19:38
    영국은 돈이 많아서 실탄 훈련을 한 덕에 2열로 세운 병력이 3열로 세운 다른나라 군대보다 더 강력한 화력을 형성해서 별명이 Thin red line이라고 들었어요.
  • profile
    그레이색이야      어둠은 없고, 무지가 있을 뿐. 2019.01.09 19:40
    대신 그 화약조달을 위해서 아뭬리카 칭구들을 끝장냈지양 씇
  • ?
    포인트 팡팡! 2019.01.09 19:40
    그레이색이야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5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 profile
    title: 흑우FactCore      Fact Bomber 2019.01.09 19:41
    그것 보다는 당시 머스킷은 강선이 없고 탄두 형태도 그냥 구형이라 바람의 영향을 심하게 받아서 탄도가 이리 저리 날뛰어서 그런거에요. BB탄 총 마냥 그냥 이리 저리 튀니까 형편없는 명중률을 보정하기 위해 전열보병이 줄지어서 탄막을 형성해 쏜거죠.
    대신에 조금 발전한 남북전쟁 시기에는 강선과 유사한 구조의 총열과 그에 맞는 형태로 제작한 원추형 특수 탄이 있어서 500m까지 저격이 가능했다고 합니다.
  • profile
    그레이색이야      어둠은 없고, 무지가 있을 뿐. 2019.01.09 19:51
    미니에탄 발명 이전에도 머스킷은 수렵용 활을 대체할 정도의 명중률을 가졌었다고 합니다양.. 단. 숙련된 사수에 한해서.

    물론 미니에탄은 대단한 발명이었기 때문에 남북전쟁 당시 참관하러 왔던 유럽장교들이 '저것들은 각잡고 줄잡는 법도 모르고 시궁창에 코박고 싸우네 천박한 양키들'이랬다가 지들끼리 전쟁나서 직접 겪어보고선 천박한 양키들과 똑같은 짓을(.....)
  • profile
    title: 흑우FactCore      Fact Bomber 2019.01.09 19:52
    거기다가 전장식 특유의 느려터진 장전 탓도 있죠 ㄲㄲ 순차 사격보다는 일제 사격을 통한 제압이 당시 전술이였으니....
    아마 저 남북 전쟁 관련 스토리로 존 세지윅 북군 군단장이 참호에서 일어서서 연설하다가 저격으로 전사하기 직전 유언이 가관이였죠.
    "They couldn't hit an elephant at this distance..." (BANG) "이 정도 거리에서는 코끼리도 맞히기 힘들..." (탕)
    남군의 강선 달린 위트워스 소총에 전사한장군.....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벤트 [24일] ID-COOLING PINKFLOW 240 쿨러를 드립니다 5 file 낄낄 2020.01.17 197
공지 공지사항 서명 출력 글자수 제한 14 낄낄 2020.01.11 807
25069 잡담 펜치를 바꿨습니다. 7 file title: RGB뚜까뚜까 2019.02.19 213
25068 방구차 정치성향 방구차 file title: 공돌이에마 2019.02.19 95
25067 방구차 정치 성향 방구차 file title: 하와와쿠민 2019.02.19 105
25066 잡담 이 분도 돌아가셨네요... file 프레스핫 2019.02.19 313
25065 방구차 정치 성향 방구차 6 file title: 월급루팡노루 2019.02.19 273
25064 잡담 대우 X2 고치던 중에? 10 file title: 이과이카무스메 2019.02.19 310
25063 볼거리 이사하는 만화(+a) 9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2.19 504
25062 잡담 긴급상황이네요 19 file 고자되기 2019.02.19 850
25061 등산로(장터) [완료] 체리 Cherry board 1.0 TKL (텐키리스, 흑축) 3 file donky 2019.02.19 368
25060 등산로(장터) [너구리장터] 펜티엄 G4500+B150보드 팝니다. file THEHOONEY 2019.02.19 408
25059 잡담 아파요. 10 file 마법소녀 2019.02.19 457
25058 잡담 호무라님 나눔 인증 2 file title: 하와와HAYAN 2019.02.19 148
25057 잡담 [인증] 마법소녀님의 발렌타인데이 나눔 인증합니다. 16 file title: 컴맹쮸쀼쮸쀼 2019.02.19 214
25056 잡담 서피-스 다이알 4 quadro_dcc 2019.02.19 350
25055 잡담 로지텍 M590지른거 취소 안당했네요 1 file Blackbot 2019.02.19 286
25054 볼거리 익스트림한 부산의 어떤 아파트 10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2.19 692
25053 잡담 [2보]대우 X2분해 7 file title: 이과이카무스메 2019.02.19 517
25052 잡담 제대로 질렀슴다 6 file 0.1 2019.02.19 334
25051 잡담 분리수거 득템목록 12 file title: 저사양노코나 2019.02.19 734
25050 잡담 두목님 친구아들의 친구 컴퓨터 ... 13 file 고자되기 2019.02.19 510
25049 잡담 느브므 좋아요 느브므 15 file 판사 2019.02.19 327
25048 잡담 Eriol님 나눔 감사드립니다 1 file title: 하와와이루파 2019.02.19 110
25047 등산로(장터) [구매상점] Lenovo ThinkCentre M72e Tiny 구합니다 2 므시므시 2019.02.19 355
25046 가격 정보 이베이 5달러 할인쿠폰(일부계정) 12 file title: 명사수깍지 2019.02.19 502
25045 방구차 i7 860 8K 방구차 file 므느으르 2019.02.19 325
25044 방구차 E5-1680v2/GTX 980M 1 file quadro_dcc 2019.02.19 302
25043 방구차 GTX1080Ti와 5960x file int20h 2019.02.19 276
25042 방구차 6600K 1050TI 순정 8k@60hz file 슬렌네터 2019.02.19 191
25041 방구차 i7 7700HQ, GTX 1060 1 file 미쿠미쿠 2019.02.19 272
25040 방구차 i5-4460/RX460 8K(33.3Mbps) VP9 5 file title: 공돌이에마 2019.02.19 36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54 355 356 357 358 359 360 361 362 363 ... 1194 Next
/ 1194

최근 코멘트 30개
Gorgeous
13:21
레이지버드
13:20
Gorgeous
13:19
Gorgeous
13:19
하스웰
13:18
GENESIS
13:17
깻잎
13:16
FactCore
13:16
Retribute
13:16
깻잎
13:15
평범한드라이버
13:14
슈베아츠
13:11
레이지버드
13:11
Gorgeous
13:10
Regex
13:10
Retribute
13:09
금산조
13:09
사고오류
13:09
Gorgeous
13:08
유우나
13:08
염발
13:08
레이지버드
13:07
하스웰
13:05
Induky
13:03
PHYloteer
13:03
하스웰
13:03
Induky
13:02
하스웰
13:02
파인만
13:00
Induky
13:00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