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위의 제목은 호쇼 마린 풍으로 읽어 주시면 약 6.9% 정도 생동감?을 더 느끼실 수 있고요~

 

그저께 제가 자주 들르는 폰 카페에서 어떤 분께서 보급형 노트북에 들어가는 아톰/셀러온의 성능에 대해 궁금하다는 글을 올리셔서 그 분과 저의 쓸데 없는 경험에 대해 말씀을 나누다가..

 

문득 뽐뿌를 받았습니다. 원래는 폰을 하나 사려고 지난 달부터 계~속 찾고 있는데, 하나는 엄청난 레어이고, 다른 하나는 거품이 아직 안 꺼져서 비싼 이유로 계속 거래가 결렬 되어서, 지름에 대한 갈망이 있었거든요. (더구나 만약 폰과 노트북, 둘 중의 하나만 지를 수 있답면?이라고 질문을 받으면 저는 볼 것도 없이 노트북을 택할 확률이 120%라서) 더구나 어제 글을 올린 것처럼 외장 하드도 하나 지르려고 중고 장터들을 뒤지던 중이라서..^^;

 

그 김에 중고 노트북들도 좀 둘러 봤고, 그 중의 몇 분께 연락을 드렸는데..

 

시세보다 역시 싸게 나온 건, 뭔 지도에도 제대로 안 나오는 곳으로 올 거 아니면 선입금 택배 거래만 한다고 적혀 있고 (혹시나 해서 거기로 찾아 가겠다고 했더니 역시 대답도 없고~), 가격들이 많이 부풀려져 있어서 고민하던 중 (그렇다고 제가 막 후려치는 것도 아닌 게, 처음에 제가 제시한 가격은 생각보다 더 싸다고 생각해 보겠다고 거절하더니만, 계속 안 팔려서 업자한테 팔려고 했더니 업자가보다는 더 낫다고, 지금이라도 거래하겠냐는 연락을 몇 개 받았네요) 판매자님과 얘기가 잘 풀려서 라이젠 2세대 노트북을 하나 업어 왔습니다.

 

그런데 제 경우에는, 어차피 용도가 사무용에 가깝기 때문에 (영상 편집이나 고사양? 게임 같은 건 전혀 안 합니다. 하더라도 벽돌 깨기나 테트리스 정도를 일년에 두세번 정도?) 중시하는 건 역시 확장성과 포트 갯수 그리고 키감인데요.

 

키감은 주관적이니 넘어 가고, 램이나 HDD가 싱글 슬롯이거나, 아니면 뜯기가 너무 어렵거나, 아니면 USB 포트가 두 개 밖에 없거나, 하면 다른 게 마음에 들더라도 포기를 합니다만..

 

찾아 보니 제가 사 온 건, 뜯는 것도 그리 어렵지 않고, 램도 추가 슬롯이 있고, 세컨 HDD를 달 수 있게 되어 있고, USB 포트도 3개라서 구매를 하면서, 대신 세컨 HDD를 장착하려면, 별도의 브라켓이 있어야 한다는 걸 알게 되어서, 요즘에는 기본 제공해 주는 업체들도 있지만, 보통은 사용자들이 그걸 처박아 버렸다가 못 찾아서 중고 거래할 때에는 빼놓고 파는 경우가 절대 다수라서 (그게 아니면 거기에 구형 하드라도 하나 달아 놓고, 그걸 사유로 좀 더 비싸게 팔죠..^^;) 솔직히 기대는 거의 안 하고 사 왔습니다.

 

그리고 거래 장소에서, 상태 확인을 하는 도중의 적막을 없애고자 가벼운 대화를 나누었는데, 왜 파시냐고 묻는 제 질문에 인텔 노트북이 더 나은 것 같아서 그걸 쓰기로 하고 이걸 파는 거라고 하시기에, 최신형 12세대라도 사셨냐고 했더니, 아니라면서 10세대 제품을 쓰실 예정이라고 하시더라고요?

 

그 순간 좀 의아했던 게, 저는.. 라이젠 3세대가 인텔 11세대의 라이벌이라고 생각하기에, 그러면 그 전 세대인 라이젠 2세대는 10세대의 라이벌 아닌가?라고 생각을 했지만, 라이젠의 장점이 있듯, 인텔의 장점 때문인가?라고 생각하며 거래를 마친 후에, 지하철을 타고 나니 문득 궁금한 생각이 들어서 (이 때에도 좀 하고 싶은 얘기가 있는데, 괜히 성별간 싸움 날까봐 적지는 않겠습니다) 구글링을 해 봤는데.. 

 

라이젠 5 3500U가, 인텔의 8세대인 i5-8250u보다도 성능이 (멀티 빼고) 대부분 밀리더라고요?! (그리고 위에 적은대로, 저는 멀티 성능이 중요한 작업은 안 하고요..^^;;;)

 

순간적으로 되게 혼란스러워서 10분 정도 여기저기 구글링을 하고 나서야, 저는 제가 편견을 가지고 있다는 걸 깨달았습니다.. 제가 잘못 알고 있었네요.

 

뭐, 어차피 제가 성능에 민감해서 벤치 마크 돌리고 점수 따지고 그럴 건 전혀 없기는 합니다만..^^;;

 

아무튼 그러고 돌아와서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하판을 뜯어 봤는데..

 

아니, 이럴 수가! 판매자님이 SSD를 업글했다고 하시더니, m.2 SSD를 빼내고 2.5인치 SSD를 넣어 놓으셨더라고요?!

 

당연히 그러니, 제가 걱정하면서 따로 사야할지 고민했던 브라켓은 달려 있고요.

 

정말 운 좋게도, 제가 작년에 기존에 쓰던 노트북들을 업글하면서 남는 m.2 SSD가 있었거든요.

 

아마 향후에 더 활용성이 좋은 m.2를 빼서 본인이 쓰시고 상대적으로 덜 쓰이는 2.5인치를 넣어두신 것 같은데, 제게는 오히려 그게 매우 기쁜 상황이 됐네요.

 

비교 성능에 대한 제 착각으로 인해서 풀이 죽었다가, 내부 구성을 보니까 갑자기 기분이 좋아졌고 그 마음을 잊지 않기 위해서 여기에도 이렇게 글을 올려 보게 되었습니다~^^;

 

재미 없는 글을 읽어 주신 분들께 감사 드리며 이만 마치겠습니다.


TAG •

  • profile
    title: 헤으응(삭제예정)TundraMC      자타공인 암드사랑 TundraMC/AMD 불매/GET AMD, GET MAD. Dam 2022.09.22 09:42
    "이젠 3세대가 인텔 11세대의 라이벌이라고 생각하기에, 그러면 그 전 세대인 라이젠 2세대는 10세대의 라이벌 아닌가?"

    기본적으로 인텔은 젠(서밋릿지) 나오기 전인 2015년부터 젠3(5000번대) 출시 이후인 2021년까지 약 6년동안 아키텍처를 바꾼 적이 없습니다.
    코어수 같고 클럭 같으면 성능 똑같습니다. 세대 넘어간다고 바뀌는거 코어수랑 내장그래픽 밖에 없어서, 세대별로 나누는거 만큼 의미없는짓이 없습니다...

    6700K=7700K=8250U(이거 말고도 위스키레이크,커피레이크 모두 4코어 8스레드에 클럭만다름)=10100 인걸요...
  • ?
    랩탑 2022.09.22 10:23
    친절하고 기술적인 답변에 정말로 감사 드립니다~^^
    (그렇잖아도 저도 7세대와 8세대가 성능표 상으로도 큰 차이가 안 보여서 되게 헷갈렸었네요..
  • profile
    title: 몰?루Lave 2022.09.22 18:36
    세대가 달라지면 성능도 크게 차이가 난다는 것이 일반적인 통념인데, 실제로는 그렇지 않은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대표적으로 스카이-카비 레이크 세대의 사례가 있고, 인텔 10세대와 11세대 역시 캐시 메모리의 차이가 있을 뿐 실제로는 거의 동일하죠.

    https://gigglehd.com/gg/index.php?mid=hard&category=13779&page=8&document_srl=12878062

    그리고 AMD 모바일 프로세서는 모델명으로 더욱 구분하기 힘들어질 예정입니다. 솔직히 왜 바꾸는지 모르겠어요.

    따라서, 윗 분 말씀대로 세대로 구분하는 것 보단 코어 갯수, 클럭, TDP 등의 실제 성능에 초점을 맞추는 것이 조금 더 정확하게 판단할 수 있습니다.

    이건 여담입니다만, 7년 전에 제 친구에게 스카이레이크 i7-6700K로 PC를 맞춰주었습니다. 그리고 제작년에 저렴한 송출용 컴퓨터가 필요하다고 해서 i3-10100으로 한대 더 맞춰주었죠. TDP 30W 줄어든 것 빼면 둘이 사실상 똑같더군요.
  • ?
    랩탑 2022.09.23 08:34
    보다 더 이해하기 쉽게 설명해 주시면서 링크까지 걸어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899 잡담 결국 이번 광군제는 별로 지르지 못했습니다. 4 file title: 월급루팡유니 2022.11.06 527
44898 잡담 이번 달 처음이자 마지막 지름 13 file title: 오타쿠까메라GT 2022.11.06 466
44897 잡담 탱크주의가 주겄습니다. 6 file title: 오타쿠포인 2022.11.06 786
44896 잡담 [잡담] 경부선 탈선사고 발생 3 file 임시닉네임 2022.11.06 644
44895 잡담 DRX 뭔가 응원해주고 싶어서 굿즈라도 사볼까 가... 3 dmy01 2022.11.06 336
44894 잡담 읒증읒증 12 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2022.11.06 538
44893 잡담 해피해킹 키보드를 구매했습니다. 14 file 국밥맨 2022.11.06 459
44892 잡담 터치공조는 안되겠어요. 15 file title: 저사양아라 2022.11.06 400
44891 잡담 [잡담] 옵티머스 구형 기기들도 꽤 쓸만하네요. 18 file 임시닉네임 2022.11.06 379
44890 잡담 의식의 흐름 1 file title: 오타쿠포인 2022.11.06 203
44889 잡담 영화감상낄: 기생충, 조커 8 낄낄 2022.11.06 416
44888 잡담 ???:아저씨 고급 휘발유 가득이요 16 file 알파 2022.11.06 733
44887 잡담 새로구입한 한성 TFG7576XG 노트북 도착해서 소프... file 리온미첼 2022.11.06 914
44886 잡담 까메라GT님에게 나눔받은 스위치 교체기입니다. 4 file title: Armuss0504 2022.11.06 245
44885 잡담 요즘 편의점에는 게임기가 있군요.. 6 file title: 월급루팡유니 2022.11.06 633
44884 잡담 항상 과제 채점하면서 느끼는 점은 18 ForGoTTen 2022.11.06 520
44883 잡담 워치4 요단강 사태가 소프트웨어 문제라니... 6 file Quinoa 2022.11.06 638
44882 잡담 (13.34MB)싱글벙글 서울행 고속도로.... 6 file title: 오타쿠포인 2022.11.06 550
44881 잡담 '츠레가 우울증에 걸려서' 영화 감상 8 file 배신앙앙 2022.11.06 379
44880 잡담 듀얼 모니터를 어느 정도 높이로 두어야 좋을까요? 10 file 동방의빛 2022.11.06 46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5 96 97 98 99 100 101 102 103 104 ... 2344 Next
/ 2344

최근 코멘트 30개
cowper
20:35
mkrrkk
20:33
mkrrkk
20:32
책읽는달팽
20:31
Normie
20:30
책읽는달팽
20:29
mkrrkk
20:28
시로이소닉
20:28
mkrrkk
20:27
낄낄
20:25
낄낄
20:24
DecAF
19:59
유우나
19:54
임시닉네임
19:51
고자되기
19:50
나르번
19:47
슈베아츠
19:47
Normie
19:46
슈베아츠
19:43
고자되기
19:42
린르와르
19:36
고자되기
19:35
AlphaARIA
19:35
Quinoa
19:33
까마귀
19:32
하뉴
19:14
파인만
18:56
chofee80
18:56
Quinoa
18:41
임시닉네임
18:39

MSI 코리아
더함 Ultra High Speed HDMI v2.1 케이블 (3m)
AMD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