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새벽안개냄새 https://gigglehd.com/gg/8248140
Ryzen 5800X, RX6800XT, S21 Ultra
조회 수 511 댓글 12

1FF20F33-429E-45D4-88CD-BC3C496FC9F5.jpeg

 

26ADD017-9505-41FE-903C-646B5EF1D0A9.jpeg

 

83ABB9B6-5702-4516-984E-98B7869B0F8A.jpeg

 

첫 짤은 예전에 재미있게 봤던 짤이고 아마 기글에도 한번 올렸던거 같은데요

 

어린시절 항상 꿈꿔왔지만 얻지 못한 물건은 성인이 되고서도 가슴속에 남는거 같습니다.

 

어릴적 고기가 왕창 들어간 카레를 먹고 싶어했지만 그러지 못했던 한 아이는 커서 카레에 고기를 2kg이나 넣어먹으며 어린시절의 상실감을 회복하고 있죠

 

두번째 사진은 제가 방금 62만원을 주고 산 노트10 플러스입니다. 그것도 충동구매로, 지갑에 그렇게 큰 타격 없이 살 수 있었습니다.

 

세번째 사진은 제가 중학생때 무려 29만원에 나온 넥서스4입니다. 저는 당시 넥서스4의 이전작인 갤럭시넥서스를 쓰고 있었고, 무려 36개월짜리 약정이 걸린 폰이었던데다가 1년만에 새 폰을 살 수도 없었죠. 매우 파격적인 가격인 29만원도 당시 한달 용돈 3만원이던 중학생 시절의 저에게는 닿을 수 없는 수준이었죠.

 

그렇지만 그러고나서 성인이 되고 20대 초반이 된 지금, 비록 넉넉지는 못해도 저는 50만원짜리 픽셀4a를 어렵지 않게 살 수 있었습니다.고작 29만원짜리 폰 하나 못 사서 몇달, 몇년을 끙끙대던 그 아이는 이제 그 두배의 가격의 폰을 별 고민 없이 턱턱 살 수 있게 되었고, 심지어 그것보다 더 비싼 노트10+도 어렵지 않게 살 수 있는 성인이 되었습니다.

 

태어나 처음으로 사본 제 첫 스마트폰 갤럭시 넥서스, 3년 약정 때문에 느려지고 번인이 생기고 배터리가 조루가 되어도 아껴가며 쓰던 그 중학생은 이제 맘만 먹으면 6개월에 한번씩 폰을 바꿔대는 기기덕후 대학생이 되었네요. 

 

 

행복합니다. 제가 좋아하는 기기들을 조금만 노력하면 살 수 있는 어른이 되어서. 이럴때는 성인이란것도 꽤나 괜찮은 거 같습니다. 

 

 

안타까운건.. 이제 더 이상 인생 처음으로 스마트폰을 사서 두근거리는 심장으로 첫 앱을 깔고 그걸로 네이버 웹툰을 보며 신기해했던 시절에 비해, 3년된 느려터진 구닥다리 폰을 고통받으며 억지로 커롬을깔아가며 쓰던 그 시절에 비해, 폰들은 훨씬 빨라지고 기능은 많아졌으며 저는 원할때마다 폰을 바꾸고 있음에도

 

중학생 시절 처음으로 사본 갤럭시 넥서스를 개봉하던 그 날의 기쁨, 3년동안 쓴 갤럭시 넥서스를 보내주고 중고나라에서 고작 20만원짜리 넥서스 5 중고를 사와서 떨리는 마음으로 개봉하던 그 날의 기쁨이 다시는 돌아오지 않더군요. 

 

 

스마트폰들이 다들 상향평준화 되어서 그럴까요? 아님 제가 기변을 너무 자주 해서 간절함이 사라져서? 아님 제가 나이를 먹어서?

 

부디 세번째는 정답이 아니길 바랍니다.

 



  • ?
    테브리오 2020.09.18 20:52
    진짜로 나이 지긋하신 유부당 분들이 보시면 눈물 흘리실지도 몰라요 ㅠ
    그런 말씀을 하시기엔 쓴이님은 앞으로 더 발전할 앞날 창창한 청년이신걸요~
  • profile
    title: 월급루팡poin_:D      시크 2020.09.18 21:00
    맨 윗짤보고 코스트코 가고 싶은데..

    근데 와 그당시 8GB 짜리 어찌 쓰셧데... SD로 확장되는것도 아닌데
  • profile
    쿤달리니 2020.09.18 21:05
    저는 폰 없이 지내다가, 중학생 때는 피처폰이 생기고, 고등학교 가면서 중고 스마트폰이 하나 생겼었어요.
    그 때는 스마트폰이 갖고 싶거나 하진 않았는데, "요즘 애들은 다 쓴다는데 있어야하지 않겠니" 하셔서 샀던 기억이 있습니다.
    오히려 요즘이 새로운 기기 나오면 기대가 되네요.
  • profile
    title: 고양이K_mount      고양이 확대중,. 2020.09.18 21:07
    편의점 가서 당당하게 알콜 냉장고에 손 집어 넣을때
    그리고 계산할때 신분증에 ㅅ 자도 안 물어볼때

    ..... 생각해보니 이건 좋은게 아니라 면상이 그만큼 늙었다는 이야기군요 ㅜㅜ
  • pro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사람말을 할수 있는 흑우가 있다? 뿌슝빠슝 2020.09.18 21:14
    노트10플...팔았는데.....
  • pro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사람말을 할수 있는 흑우가 있다? 뿌슝빠슝 2020.09.18 21:14
    별개로 어릴때 돈이 궁했으면 커서 그걸 보상하려는 심리가 가득해지더라고요.
  • profile
    title: 가난한까마귀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2020.09.18 21:23
    저는 손에서 돈을 떠나보내는 게 아까워지더라구요. 실제로 그리 궁하지 않더라도 마음은 계속 가난한 것 같아요.
  • profile
    Freud 2020.09.18 21:43
    맞아요 어린날의 새 휴대폰을 쓰는 기쁨을 성인이 되고 나서는 아직 느껴보질 못했습니다.. 억압되어 있던 현실이 즐거움을 증폭시켰던 걸까요
  • ?
    포인트 팡팡! 2020.09.18 21:43
    Freud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5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 profile
    임시닉네임      i5-4590+16GB+GTX750Ti, SM-N910S+A1687+SM-G920S   미나토 유키나 사랑해... 2020.09.18 22:16
    넉넉하면 오히려 간절함은 사라지게 되더라고요.
  • profile
    title: 귀요미우즈      STAY DOCKED ლ(╹◡╹ლ) 2020.09.18 22:34
    연령으로는 성인이지만 전혀 넉넉하지도 않고 심지어 이나이먹고 폰을 뻇기는 사람은 아직 성인이 아닌...거겠죠?
  • ?
    analogic 2020.09.19 00:14
    그냥 답이 세번째네요.
    닿기 어려운 것에 도달했을 때의 기쁨은 나이 들어감에 따라 느끼기 힘들어지죠.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벤트 [4일] MSI 미소녀 장패드를 드립니다 4 update 낄낄 2021.02.26 422
44068 잡담 PS3 초기형 모델은 볼때마다 패기돋는거 같습니다. 10 file 새벽안개냄새 2020.09.19 745
44067 잡담 버즈플러스 크래들 업데이트 후기 2 title: 폭8야메떼 2020.09.19 1071
44066 잡담 지름을 했습니다. 6 file rnlcksk 2020.09.19 269
44065 잡담 GTX 1080 아직은 쓸만하네요 14 file Retribute 2020.09.19 590
44064 방구차 집에서 쓰는 ssd 준 새뺑이 file 하아암 2020.09.19 285
44063 볼거리(퍼온거) 간밤에 KBS가 수신료의 가치를 증명했군요 24 BlackBird 2020.09.19 1456
44062 볼거리(퍼온거) 기글 고대 유물.raw 14 file andu 2020.09.19 771
44061 잡담 LG윙.. 모노스피커네요. 26 title: 흑우Moria 2020.09.19 840
44060 잡담 그냥 써 보는 애니 이야기 4 title: 컴맹celinger 2020.09.19 393
44059 잡담 부품 보유 기간을 못 채우는 회사가 있다? 17 911 2020.09.19 821
44058 잡담 이사 2달만에 2 file andu 2020.09.19 269
44057 잡담 제 시스템에 닥친 참사(?)들 10 포도맛계란 2020.09.19 725
44056 잡담 야밤에 갑자기 아마존 결재문자가 왔습니다. 6 title: 컴맹까르르 2020.09.19 596
44055 잡담 야밤중에 삽질중 4 천군낙원 2020.09.19 240
44054 잡담 오늘의 흑우 지름 12 file title: 흑우FactCore 2020.09.19 366
44053 잡담 ...마소 스토어 진짜 똥도 이런 똥이 없네요 10 file title: 고양이냐아 2020.09.19 687
44052 잡담 SKT 셋톱박스를 바꿨습니다. 10 file title: 귀요미우즈 2020.09.19 2846
44051 볼거리(퍼온거) 사펑 2077 라이브 19일 새벽 1시부터 2 file title: 흑우Moria 2020.09.19 328
44050 잡담 [스포] 역시 내 청춘 러브코메디는 잘못됐다. 11 file clowl 2020.09.18 444
44049 잡담 조립컴 KC면제는 특혜이며 수반하는 법규를 지키는가 11 file pmnxis 2020.09.18 807
44048 잡담 호오 디스코드 니트로 이용자에게 엑박패스 3개월... 3 file title: 고양이냐아 2020.09.18 402
44047 볼거리(퍼온거) 대머리인 사람이 무언가에 빠지면 안되는 이유 11 먀먀먀 2020.09.18 583
44046 등산로(장터) 마감!! 올킬! 12 file 오버쿨럭커 2020.09.18 560
44045 볼거리(퍼온거) 카본케이스 도착 및 조립 6 file 멘탈소진 2020.09.18 544
44044 잡담 나눔에 관한 고민 5 title: 가난한까마귀 2020.09.18 253
44043 볼거리(퍼온거) 돗자리스런 전자파 차단커버라니..너무 고부가가... 5 file 고자되기 2020.09.18 474
44042 잡담 진정한 과제암살자 9 file Blackbot 2020.09.18 475
44041 볼거리(퍼온거) RTX 3080 각 제조사 별 pcb 23 file title: 문과칼로스밥 2020.09.18 2003
» 잡담 성인이 된다는건 꼭 나쁘지만은 않은거 같습니다 12 file 새벽안개냄새 2020.09.18 511
44039 잡담 일본 손 씻기 홍보물(2) 8 file title: 고양이K_mount 2020.09.18 45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52 253 254 255 256 257 258 259 260 261 ... 1725 Next
/ 1725

최근 코멘트 30개
glue
12:08
동방의빛
12:06
사랑방안주인
12:06
Makart
11:58
TundraMC
11:56
MA징가
11:55
TundraMC
11:53
TundraMC
11:52
MA징가
11:46
슈베아츠
11:45
슈베아츠
11:43
벨드록
11:43
타로
11:42
슈베아츠
11:41
미사토
11:41
미사토
11:40
이계인
11:38
벨드록
11:37
dmy01
11:34
벨드록
11:34
달가락
11:31
수리
11:29
카토메구미
11:26
donky
11:23
rnlcksk
11:21
포인트 팡팡!
11:21
이계인
11:21
donky
11:15
군필여고생쟝-
11:14
donky
11:14

AMD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