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볼거리
2020.07.01 08:16

8~90년대생이 기억하는 학교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https://gigglehd.com/gg/7678963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819 댓글 37

20D3874B-4B83-46E7-8CF4-71D3FD97A6DF.jpeg

 

거기에 기름 먹인 나무 복도까지 추가하면 완벽. 



  • profile
    가우스군      푸른 풍경속으로..... 2020.07.01 08:18
    저는 나무 복도는 아니고 콘크리트 복도였지만, 기름칠 하는건 똑같았어요
  • profile
    title: 월급루팡카토메구미      카토릭교 신자 입니다.! 카토는 언제나 진리 입니다. 2020.07.01 08:19
    기름 받아다 난로에 넣고....
  • profile
    title: 야릇한Semantics      순수할수도, 야릇할수도 있습니다. 2020.07.01 08:19
    난로 지우개 없어지는 대신 나머지를 안다면 00년대생입니다.
  • profile
    title: 하와와아리스      이상한 나라의  2020.07.01 08:21
    놀토가 있었죠.. 학교 안가는 토요일.. 학교 가는 토요일은 끝나고나면 어찌나 하늘이 맑던지.. 이천원 들고 친구들이랑 밖에서 놀다가 같이 게임 피시방 한 두시간 하고 집에 가는게 낙이였습니다

    더 기억 나는건.. 컴퓨터실에서 플로피 디스크로 한컴파일 저장하는거 배우고.. 선생님들 컴퓨터도 뚱뚱한 CRT모니터인데 위에서 내려다 보는 식이였죠
  • profile
    title: 컴맹쮸쀼쮸쀼 2020.07.01 08:21
    가시 잘 박아주는 나무 복도에 왁스 칠하고 그랬죠.
  • profile
    코스피폭등기원 2020.07.01 08:25
    대형TV는 아마 초5때 없어지고 얇은 티비가 두둥
  • profile
    좌우지장지지지 2020.07.01 08:28
    저때는 브라운관 티비가 벽에 달려있었죠
  • profile
    title: 공돌이방송 2020.07.01 08:29
    옛날 군대의 체벌이 그대로 이어졌던 것 같은 학창시절을 겪고나서 군입대를 해보니 그정도의 갈굼정도는 애교같았습니다.ㅋㅋ
    그후 직장생활의 갈굼도 애교수준이었고요.ㅋㅋ
  • ?
    태조샷건 2020.07.01 09:08
    심지어 제 중학교 시절 담임 교사는 군 장교출신 체육담당이었습니다.
    개학식 하자마자 남자 여자 할거없이 군대식 제식훈련..
    무려 2004년에 일어난 일이었습니다.
    6년 뒤 입대했는데 남고까지 군대식 문화가 잔존해있었으니 훈련소는 편-안하더군요.
  • profile
    title: 공돌이방송 2020.07.01 09:44
    매우 동감됩니다.ㅋㅋ

    저희 학창 시절에는 교련시간도 있었는데 교련 선생님을 화나게 만들어 교련복 입은 상태에 낮은 포복으로 반전체가 30분정도 모래 운동장을 기어본적도 있었는데 이정도 가혹행위는 군대에서도 못 경험해봤습니다.ㅋㅋ
  • ?
    title: AMD파란진주 2020.07.01 08:47
    00새대지만 저기 학교바닥이 아직 바뀌지 않을때(정확히는 이제 바뀌기 시작할때)와서 아직 안바뀐곳 바닥에서 뛰놀다가 나무 가시에 많이 찔리곤 했네요 ㅋㅋ
  • profile
    캐츄미 2020.07.01 08:49
    가운데 난로 땔감 아침마다 주번이 가져와야죠
    불 붙일 번개탄도 사서 쟁여놓고 난로에 빵 구워먹으면 존맛
  • ?
    태조샷건 2020.07.01 09:06
    사각형 여섯개짜리 전기가스난로에 문방구에서 사온 쥐포나 쫀디기 구워먹으면 완-벽.
    저 티비엔 어떤 약빤 친구가 플스를 가져다가 붙이고 1년 내내 같이 놀았지요.
    WWE...
  • profile
    title: RGB레인보우슬라임      $ dd if=/dev/zero of=/dev/null bb=500M count=1024 2020.07.01 09:10
    난로에 알미늄 호일에 버터감자 올렸는데 후각이 좋으신지 교실 들어오자마자 알아맞추는 선생님이 있었죠
  • profile
    검사      흑우 2020.07.01 09:15
    여기 댓글란에 80~10년대가 다 보이는 것 같아요.
  • ?
    cowper 2020.07.01 09:16
    70년대생이 본 학교랑은 ..
  • profile
    title: 문과책읽는달팽      MacBook Pro 2016 13 inch, Non Touch Bar + 사과농장 주인 / Que Sera, Sera 2020.07.01 09:18
    초딩때 짱구는 못말려 만화책이 엄청 유행이었더랬죠...
  • profile
    title: 가난한AKG-3 2020.07.01 09:24
    종은 본적이 없습니다.
  • profile
    뚜까뚜까      마이너스의 손입니다. 2020.07.01 09:31
    저 종은 제가 초딩때도 있었습니다.
  • profile
    THEHOONEY      만화 잘 그리고싶은 웹툰작가 지망생입니다. / 트위터 @neogury_fulgens 2020.07.01 09:41
    다 추억이네요 ㅋㅋ
  • profile
    Gorgeous      정말 위대합니다 선생! 2020.07.01 09:49
    난로빼곤 다 본적있네요
  • profile
    Λzure 2020.07.01 10:06
    00년생인데 난로빼고 다 있었네용
  • profile
    title: 하와와까마귀      잠을 미루는 건 내일이 오지 않길 바래서야. 2020.07.01 10:14
    와 추억...
  • profile
    GENESIS      쪼렙이에요 2020.07.01 10:22
    아마 저 종은 생각보다 꽤 오래된거...
  • profile
    동전삼춘 2020.07.01 10:23
    당번이 1교시 끝나고 쉬는 시간에 서울 우유 받으러 가서 애들한테 분출해줬어요. 가끔 초코 우유 주문하면 선생님한테 혼났죠. (왜지...) 나무 바닥이어서 주기적으로 책걸상 다 뒤로 밀고 애들 1열로 엎드리게 한 다음에 왁스를 선생님이 통에서 퉁퉁 바닥에 찍으면 애들이 열심히 문댔죠...그러다 나무 까시 박히고....
  • profile
    title: 야행성가네샤      https://924717.tistory.com/ 2020.07.01 10:27
    겨울에 난로에 우유 데워먹는데 뚜껑 안뜯고 올리는놈들때문에 터지는거 자주 봤었지요 ㅋㅋ
    주번은 아침마다 말통에 기름 가져오고
    왁스칠은 아니지만 분무기로 기름뿌려서 나무바닥 코팅하기도 하고 다 추억입니다 .ㅎㅎ
  • profile
    title: 이과a.k.a.QB      2017.3.13 ~ 2019.2.28 2020.07.01 10:44
    다 경험해봤습니다... 저것도 이제는 추억이군요
  • profile
    0.1      글 못쓰는 문과 / 딜을 넣읍시다 딜 / 2020 Summer&Winter학기 교환학생 2020.07.01 10:47
    대충 거의 다 경험해봤네요 흠...
  • ?
    내일로 2020.07.01 11:16
    책상이 요즘거는 높이 조절이 되는것 같던데..
    옛날건 4호니 6호니 이렇게 호수가 있었고.. 나무로 된 상판이었다가 개선한다고 플라스틱으로 씌웠던 기억이 나는군요..
  • profile
    title: 야릇한양파구름      배게 팡팡! 잘준비 완료! 2020.07.01 12:10
    이걸 보니 나이들었단 생각이드네요
  • profile
    파라블럼 2020.07.01 13:00
    난로는 본적이 없네요
  • profile
    title: 흑우아카츠키      기글 내 평범한 사양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R7 2700 DDR4 16GB Gtx1050ti] 2020.07.01 13:55
    난로는 80-90이 아니라 70-80까지 내려가야 썼을거같...
  • ?
    에마      요네즈 켄시 - 감전 https://youtu.be/WCAXK3dgY3Q 2020.07.01 14:25
    01년생
    TV는 LCD, 칠판 지우개 청소기는 전동으로 바꾸면 맞아요
  • profile
    우즈      18歲 / 약팔이지망생 / Flawless Operation 2020.07.01 14:27
    반이 두개밖에 없는 지방초등학교라 뚜꺼운 프로젝션TV 초4때까지 썻습니다. 종은 중학교때도 신나게 남용했고...
    제티 갖고갔다가 담임한테 쓸데없이 욕쳐먹고 시무룩했습니다
  • ?
    leesoo 2020.07.01 17:45
    걸을때마다 요란하게 삐그덕 거리던 나무바닥이 생각나네요. 기름은 모르겠고 고체왁스 발라서 열심히 문댔었는데... 건조한날은 괜찮았지만 비오는 습한날은 나무바닥이 왜그리 끈적거리던지...
  • profile
    Lynen      벗어날 수 없는 병의 굴레 2020.07.02 01:39
    제가 다닐때는 온풍기 있었고 제가 졸업하니까 에어컨이 들어왔어요
    그리고 컴퓨터는 CRT모니터가 아래에 쳐박혀 있는 형태였고요
  • profile
    title: RGBPrecompile      2020 2020.07.02 22:29
    초등학교 저학년 때 2, 3, 4번 경험했습니다. 난로는 한 5년 늦은 것 같군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647 방구차 폴더버거는 비추.. 14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0.07.01 585
41646 잡담 아 지금보니 수식어 놓쳤네요... 8 슈베아츠 2020.07.01 227
41645 볼거리 환경부 공식 이산화탄소 줄이는 방법 48 file 낄낄 2020.07.01 975
41644 잡담 버거는 무조건 로컬입니다 8 file 기온 2020.07.01 515
41643 등산로(장터) [정-복]g4560 + h110 등산로 file Olorin 2020.07.01 297
41642 잡담 처음으로 수식어를 사봤습니다 4 title: 어른이오늘도안녕히 2020.07.01 159
41641 잡담 코카콜라 라이트도 맛있네요 24 file title: 하와와아리스 2020.07.01 414
41640 잡담 비록 그 분의 닉네임은 기억나지 않지만 40 file 낄낄 2020.07.01 524
41639 잡담 출책을 누르지 않으니 21 title: 저사양Marigold 2020.07.01 203
41638 잡담 오늘 노트북 몇종을 만져보고 왔습니다. 16 title: 어른이오늘도안녕히 2020.07.01 432
41637 잡담 홍콩식 완탕면을 파는 가게가 서울에 있네요. 16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0.07.01 485
41636 잡담 폴더버거 추천하지 않아요 10 file 기온 2020.07.01 497
41635 잡담 저도 폴더버거 먹었습니다. 3 file title: 야릇한poin_:D 2020.07.01 329
41634 잡담 너무 춥네요 ㅠ.ㅠ 12 우즈 2020.07.01 205
41633 볼거리 세상이 옷입니다. 12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0.07.01 438
41632 잡담 오랜만에 컴터 조립을 했습니다. 11 file title: AMD야메떼 2020.07.01 320
41631 잡담 수식어를 달고 싶은데 14 file 붉은찌찌샤아 2020.07.01 151
41630 볼거리 고전) 어느 소가 일을 더 잘 하오? 10 file title: 야릇한poin_:D 2020.07.01 554
41629 잡담 알리에서 구매한 제품 3개의 배송 상황 5 file 낄낄 2020.07.01 406
41628 볼거리 작년에 나왔던 지옥을 주제로한 작품 5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0.07.01 535
41627 잡담 저도 폴더버거... 6 file SOCOM 2020.07.01 321
41626 잡담 안녕하세요. 야행성 가네샤 입니다. 10 title: 야행성가네샤 2020.07.01 228
41625 잡담 폴더버거를 먹어보았읍니다. 9 file title: RGBASTRAY 2020.07.01 503
41624 등산로(장터) 끌올) 스팀 월렛 삽니다. 2 SOCOM 2020.07.01 197
41623 잡담 스타만돌아가는똥컴임님이 나눔해주신 보드, CPU,... 2 file 배신앙앙 2020.07.01 241
41622 잡담 (RGB주의) R G B 29 file title: RGB레인보우슬라임 2020.07.01 473
» 볼거리 8~90년대생이 기억하는 학교 37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20.07.01 819
41620 잡담 드디어 하와와를 얻었어요 13 file title: 하와와아리스 2020.07.01 418
41619 등산로(장터) 사혼의 구슬이 산산조각난 플로넨 산맥 11 file 플로넨 2020.07.01 656
41618 잡담 콜옵이 개적화 인걸까요 제컴퓨터가 똥컴 인걸까... 13 file 코스피폭등기원 2020.07.01 29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398 Next
/ 1398

최근 코멘트 30개
급식단
13:56
아즈텍
13:55
캐츄미
13:52
캐츄미
13:51
남겨진흔적
13:46
문워커
13:44
슈베아츠
13:43
남겨진흔적
13:39
우즈
13:33
나이
13:23
동전삼춘
13:22
태조샷건
13:17
아드님
13:09
아드님
13:03
화수분
13:03
Induky
12:58
poin_:D
12:49
센트레아
12:45
고자되기
12:44
무명인사
12:40
무명인사
12:39
벨드록
12:36
knock
12:34
Sunyerid
12:32
웹서비스
12:30
타로
12:28
poin_:D
12:26
하드매냐
12:22
아스트랄로피테쿠스
12:21
Soen
12:21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MSI 코리아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