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조회 수 3258 댓글 26

4/4에 발생했던 사건이에요.

 

전국 이마트에서 4/5에 닌텐도 스위치 동물의숲 에디션을 판매하기로 했고

 

4/4 저녁에 입고 예정이었지요.

 

 

문제는 이 소식이 퍼지자마자 줄 서기 시작한 사람들, 그리고 이에 대한 이마트의 대응이었어요.

 

이마트는 코로나로 인한 안전문제에 대한 대응을 위해

4/3 밤부터 줄서기 시작한 사람들에게

4/5에 판매 예정인 닌텐도 스위치 동숲에디션의 '구매권'을 줍니다.

이걸 가지고 오면 그날 아침에 줄을 서지 않아도 구매할 수 있는 것이고

안 오면 다른 사람에게 넘긴다는 거에요.

 

공정한 경쟁이라면 몇일 전부터 줄을 서고 자시고 간에

그날 아침에 문 열고 좀비러쉬하던 어쩌던 해서

진열대에 놓인 제품을 가지고 계산대로 가야함이 맞을 건데 말이지요.

 

 

오늘만해도

"내가 다음 입고될 때까지 코로나 걸리건 말건 여기 서있는다 하면 저에게도 구매권 줄거에요?"

라는 분도 나오던데 이마트에서는 과연 어떻게 대응할 것인지 모르겠습니다;;



  • profile
    아엠푸 2020.04.05 01:12
    헐. 저건 개민폐 일하는 사람도 생각해줘야죠
  • profile
    title: 랩실요정스파르타 2020.04.05 01:20
    이마트 대응이 좀 잘못되긴 한것도 있는데 무섭긴 하더라구요.;;;;
  • profile
    아엠푸 2020.04.05 01:23
    저는 이마트 대응이 잘못한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지금같은 시국에 고객들이 줄서있으면 욕먹는건 소비자보다는 이마트가 될수 밖에 없거든요 ...
  • profile
    title: 랩실요정스파르타 2020.04.05 01:25
    문제는 그걸 당일날 막 정해서 나눠주었다는거죠(아침에 정해졌더라구요;;)
    사전에 몰릴께 충분히 예상되었던 상황이고 이전 판매에도 그랬었는데 이러니요.
    (전 오늘 장보러 갔다가 눈앞에서 싸우고 있는걸 봤는데 충분히 말이 나올수 있는 상황은 맞는듯 합니다.)
  • profile
    HP 2020.04.05 10:38
    그러면 공지를 '코로나로 인해 미리 줄 서는 행위를 금지합니다. 당일 아침에 선착순으로만 판매합니다' 라는 식으로 했어야 맞죠.
  • profile
    아엠푸 2020.04.05 17:30
    그 금지가 공권력도 없고 미리 그런 공지가 있다고해도 미리 서있을텐데 지금 상황하고 뭐가 다를까요
    담당자가 퇴근안하고 야근하면서 밖에서 5일 0시부터 체크할까요? 그건 좋은 방법이 안될것 같습니다
  • profile
    HP 2020.04.05 18:13
    그럼 그냥 한 달 전부터 서있는다 해도 줘야하는 거죠
  • profile
    title: 귀요미오므라이스주세요 2020.04.05 02:47
    일을 이상하게 해놓고 생각해주고싶진 않아요
  • profile
    title: 랩실요정이리온너라      고기와 기기를 좋아합니다.   아. 소니도 좋아해요. 2020.04.05 02:12
    차라리 모여있는 사람들한테 다음날 공지하겠습니다 하고 돌려보내고 메일로 이마트 고객들한테 예약 받는다고 알렸으면 더 낫지 않았을까 싶네요
  • profile
    아엠푸 2020.04.05 17:32
    그거야 말로 미리 줄서 있던 사람들 한테 욕이란 욕은 다 먹는 상황이죠
    다음부터는 차라리 발매일을 미리 공지안하는게 제일 좋은 방법이거나 온라인 사전 접수만 받는다고 하는게 더 좋을거라 생각합니다
  • profile
    title: 랩실요정이리온너라      고기와 기기를 좋아합니다.   아. 소니도 좋아해요. 2020.04.05 18:40
    미리 공지 안하면 수요가 이만큼 있는 상황에서 정보 공개가 제대로 안됐다고 욕먹지 않을까 싶어요.
    줄서있는건 누가 시킨것도 아니고 본인들이 원해서 서있던거기도 하고 해서 굳이 꼭 챙겨줘야 되나 싶어요.
    줄 서있는 사람들은 온라인 공지 전에 미리 공지하겠다는 이야기 들었으면 그정도면 충분하지 않나 싶네요.
    제일 좋은건 말씀하신 것처럼 온라인 접수만 받는거 같아요.
  • ?
    피자피자      VEGA IRON, XZ1, TP X1C6 2020.04.05 02:18
    혹시 모를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서 나름 대응을 한 것 같은데 많이 아쉽네요.

    다음날 예약받겠다고 돌려보내는게 나았을 것 같습니다.
  • profile
    유카 2020.04.05 02:42
    이럴땐 차라리 로또마냥 랜덤판매가 더 나을지도 모르겠읍니다.
    제가 가챠운이 좋은적이 없어서 랜덤을 굉장히 안좋아하는데... 선착순이든 구매권이든 예약이든 말이 나올 건덕지가 하나씩은 있으니 그냥 운빨 랜덤하는게 공평한것 같네영.
  • profile
    Semantics      나비 한마리 보고가세요 2020.04.05 05:38
    1) 구매권이 재고량보다 많이 풀릴때
    - 나는 구매권 있는데 왜 못사냐?
    - 따라서 구매권 가진 뒤 줄서기 진행
    - ???
    2) 구매권이 재고량만큼 풀릴 때
    - 구매권을 사기 위해 줄서기 진행
    - ???
    3) 다음 구매권 가지신 분 있으세요?
    - 없으니 넘어감
    - 해당하는 사람이 5분 뒤 도착, 재고 다 나감
    - 말다툼 시작
    4) 구매권을 가진 분들이 안나오기 시작
    - 재고는 있는데 팔지 못하는 사태
    - 알고보니 사재기
    - 말 바꿔서 구매권 없이 판다고 하면 또 뭐라할것이 분명
    - ???

    생각나는것만 이정도인데, 현실은 얼마나 더 심할지...
    가장 현실적이고 안전한건 온라인 티켓처럼 판매가 아닐까 싶어요. 사재기 위험부담 커지니 인당 하나 구매로 제한하면 어떻게 되지 않을까요...?
  • profile
    HP 2020.04.05 10:39
    정확히 보셨습니다 ㄷㄷㄷ
  • profile
    아엠푸 2020.04.05 17:33
    온라인 판매가 제일 무난하죠 ㅎㅎ
  • profile
    title: RGB나이저 2020.04.05 09:26
    그래도 가격이 몇배로 뛴 지금 시국에 재고확보후 정가 판매를 시도했다는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 profile
    HP 2020.04.05 10:39
    가격이 뛴 건 중고나 되팔렘 시장이구요...마트는 정가판매니까 저게 당연하달까요???
    건담마트 같은 곳이 아니잖아요 ㄷㄷ
  • profile
    무명인사 2020.04.05 11:20
    희망소비자가,권장 소비자가에 대형마트가 안팔면 그게 더....
  • ?
    nsys 2020.04.05 11:50
    줄 서있던거 배려해준거 잘했네요
  • profile
    HP 2020.04.05 12:40
    그렇게 배려해줬는데 어제 바로 되팔렘 출현하던데요 ㄷㄷ

    강제로 돌려보냈던게 맞다고 봅니다..
  • profile
    아엠푸 2020.04.05 17:37
    되파렘을 판매삭 어떻게 할수 없죠
    구매자가 그런 사람인지 모르는데...
    모든지 양면입니다
  • profile
    투명드래곤 2020.04.05 13:13
    "내가 다음 입고될 때까지 코로나 걸리건 말건 여기 서있는다 하면 저에게도 구매권 줄거에요?"
    뭐라고 대답했을지 궁금합니다.....

    차다리... 상황파악을 한 본사였다면 물량 전량을 ssg 로 풀었으면 되었죠. 그냥 이마트가 잘 한 것이 아니라 대응을 못한 것 같습니다. 위에 저렇게 지금부터 여기서 줄 서있겠다는 사람 안주면 차별이죠. ㅋ (예로 이틀전에 줄 서있는 것은 나눠주고 3일전에 줄 서있는 것은 안주는 것도 웃기니깐요ㅋ)
  • profile
    HP 2020.04.05 13:28
    식은땀만 흘리더라구요 ㅋ 양해를 부탁한다며;;

    이건 진짜 이마트가 실수한 거라고 봐요.

    진짜 찐또가 나타나서 기침 해대며 서있으면 줄라고 그런 건지...
  • profile
    KINGG999 2020.04.07 15:31
    아마도 줄 선 인원 숫자가 들어오는 재고 물량보다 많아져서 뿌리고 해산시킨 것 같네요.
    마스크도 어느 순간 이렇게 진행하더라구요..
  • ?
    title: 고기알파카      파카파카 2020.04.08 01:21
    요즘 닌텐도 스위치와 관련 게임들이 핫하네요,, 구하고싶어도 못 구해서 웃돈을 많이 주고 구매해야하던데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892 잡담 코시국만 아니었으면 갔을 길 10 file 가우스군 2020.04.05 651
37891 등산로(장터) 아이폰8 골드 64gb 등산로입니다.(끌올인하) 주황버섯 2020.04.05 524
37890 볼거리 요즘 인싸들의 PPT 7 file title: 명사수Gorgeous 2020.04.05 969
37889 등산로(장터) [판매완료]이런것도 팔리나요..? - AMD 불도저 8 file 깍지 2020.04.05 765
37888 볼거리 유튜브의 알 수 없는 알고리즘에 빠졌습니다. 2 title: 흑우가네샤 2020.04.05 644
37887 잡담 이게 농업의 미래.. 21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20.04.05 744
37886 볼거리 이 노래가 머리에서 떠나질 않습니다.(2) 2 레라 2020.04.05 496
37885 잡담 스캐너 샀어요. 2 file title: 명사수달가락 2020.04.05 398
37884 잡담 고배늦의 사이언스... 4 title: 명사수슈베아츠 2020.04.05 419
37883 잡담 동숲이 장난아니긴 한가 보네요. 5 title: RGB나이저 2020.04.05 553
37882 볼거리 서울역 가는 지하철 소리 4 clowl 2020.04.05 730
37881 잡담 음머어어어ㅓㅓㅓ 16 file title: 명사수슈베아츠 2020.04.05 506
37880 볼거리 마스크 쟁탈전... (약육강식) 13 file title: 고양이부천맨 2020.04.05 953
37879 잡담 환장하겠네요 진짜 8 file title: 컴맹애옹 2020.04.05 559
» 잡담 이마트 유감(feat.닌텐도 동물의 숲) 26 HP 2020.04.05 3258
37877 볼거리 굶는 사람도 거르는 음식. 10 file 유카 2020.04.04 1047
37876 볼거리 닌텐도 스위치 동숲에디션 근황 16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20.04.04 1380
37875 잡담 개인적으로 싫어하는 음식.. 25 file title: 17세아리스 2020.04.04 557
37874 잡담 스팀 사용자가 최고치에 거이다 다 달았네요... 3 file title: 폭8poin_:D 2020.04.04 549
37873 잡담 SPA게티님 나눔 감사합니다 2 file Pixel 2020.04.04 97
37872 잡담 [EMP]1년 3개월 간 안쓴 태블릿 14 file 까마귀 2020.04.04 649
37871 잡담 가까운 데 덮밥집이 있어 다행입니다. 3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20.04.04 406
37870 잡담 천국낙원님이 보내주신 사블Z 11 file 배신앙앙 2020.04.04 366
37869 잡담 일본 세탁기의 특이한 점 33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20.04.04 2805
37868 잡담 델 래티튜드 5175용 펜을 샀습니다. 16 file 깍지 2020.04.04 351
37867 잡담 sfc /scannow 자주 하시나요? 20 title: 명사수Gorgeous 2020.04.04 605
37866 잡담 이 짤의 정체는 뭘까요 10 file Λzure 2020.04.04 581
37865 잡담 기묘한 이야기 2.. 아니 결말.. 2 우타하 2020.04.04 378
37864 잡담 알리발 잡동사니 나눔 시작합니다. 19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20.04.04 330
37863 볼거리 이 노래가 머리에서 떠나질 않습니다. 7 title: 흑우가네샤 2020.04.04 58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7 78 79 80 81 82 83 84 85 86 ... 1345 Next
/ 1345

최근 코멘트 30개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