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볼거리
2019.08.26 07:51

카연갤에서 대첩 일어난 만화.jpg

profile
title: AMD호무라 https://gigglehd.com/gg/5523264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1271 댓글 37

FF7C39ED-825E-4C2F-9000-1CCF56005C13.png

 

생각해보면 어느 나라나 사랑노래 많은 건 마찬가지죠. 미국, 영국도요. 그러면 미국과 영국은 저질인가.



  • profile
    poin_:D      부릉부릉부릉 2019.08.26 07:56
    요즘 아이돌노레 못듣고 그냥 10년전 발라드계열 노레 및 힙합계열만 듣거나 팝송 하드계열만 듣네요 ... 일단 운전하면서 듣는데 지루하면 차가 뒤집어질수가 있어서요 .
  • profile
    캐츄미 2019.08.26 08:17
    컴퓨터덕분에 음악을 만드는 진입장벽이 확 낮아졌고
    인터넷덕분에 전세계음악을 실시간으로 들을수 있는시대이니
    지금이 대중음악의 전성기가 아닌가 싶네요
  • profile
    아란제비아 2019.08.26 08:20
    저도 딱 저랬었는데.. 지금은 한국어가 듣기는 노래가 아주 좋네요..
  • ?
    유에      CPU: 라이젠 3600 RAM : 16GB VGA: RTX 2070s   2019.08.26 08:43
    저도 아무것도 모르는 중딩땐 저랬죠.. 지금 생각하면 중2병이였나 싶습니다
  • profile
    기온      goo.gl/9yu9I1 2019.08.26 09:47
    애니송이 청자로 하여금 히어로가 된 느낌을 만들어 주는 것들이 특히 많아요.
  • ?
    유에      CPU: 라이젠 3600 RAM : 16GB VGA: RTX 2070s   2019.08.26 19:45
    사실 느낌보다는 그당시엔 애니가 굉장히 재미있었죠 물론 제기준에선 내여귀가 뜬후로 애니시장이 개같아져서 흥미가 식은것도 있겠습니다 애니가 재미없어지니 자연스럽게 거기에 대한 관심도 떨어지까 당연한 결과인거 같습니다
  • profile
    zlzleking      쌈마이 5.1.2 굴리고 있습니다 (...) 2019.08.26 08:54
    가수따라, 장르따라 가는거죠.

    제 라이브러리도 수많은 국적과 수많은 장르가 혼재하지만 제가 산 앨범 중 제일 후회한 앨범은 소녀시대의 런데빌런 들어간 그것인 것처럼......

    하지만 아이유와 오렌지캬라멜로 가득차는 것처럼....
  • profile
    zlzleking      쌈마이 5.1.2 굴리고 있습니다 (...) 2019.08.26 10:40
    근데 그와는 별개로 차트에 올라오고 뮤직비디오가 자주 보이는 노래들 보면...


    영 아닌 것 같습니다. 누가 뭐라 할지는 모르겠는데 최소한 제 취향은 아니예요.
  • profile
    title: 고기눈팅만4년째 2019.08.26 08:55
    제가 잘 모르는 분야여서 그런지는 몰라도 어쩌다 일본만화 노래를 듣게되면 열에 아홉은 기계음과 효과음 떡칠이라서 한국 양산형 아이돌 음악하고 크게 다르지 않구나 하고 생각했었는데.. 듣는 사람에 따라서 다르게 생각하나봐요.

    저도 만화 그리신 분 처럼 90년대 ~ 00년대 풍의 발라드, 록 음악을 좋아합니다. 여자 보컬 밴드 노래도 좋아하고 (크린베리스, 체리필터, 자우림, 도원경 등등..) 김동률, 델리스파이스, 몽니, 김장훈. 이문세 등등의 가수님들 노래도 자주 듣는데 혹시 댓글 보시는 분들 중 추천하고픈 좋은 노래가 있으시다면 추천 부탁드립니당.
  • profile
    기온      goo.gl/9yu9I1 2019.08.26 09:44
    http://www.tonplein.com/?p=1832
    참고해보세요
  • profile
    title: 고삼Veritas      「꿈꾸는 요정」 /  이 요정은 존버합니다. 오직 ZX507을 위하여.  / 취향은 이래도 고삼 맞습니당 2019.08.26 18:06
    +1
    오토튠에 각종 저급 효과음 등등 진짜 극혐입니다.... 이런거 듣다보면 그냥 귀를 뜯어내고 싶어져요. 진심으로...
  • profile
    빨간까마귀      저는 1주에 7일만 쉬고 싶습니다! 그게 딱 적당해 보여요! 2019.08.26 09:07
    어렸을때 아이돌노래 같은거 보다
    일본노래를 좋아했던 이유는
    가사가 시같았어요
    깊이가 있고 가사에 내용을 음미하듯이 들을 수 있엇는데
    그런걸 찾다보니 80까지 내려가서 노래취향이 연상이 되기도 하고.. -_-
  • profile
    title: 귀요미Rufty      스즈나 하고 싶은 거 다 해~ 2019.08.26 09:07
    일본도 허구헌날 사랑 이야기에 나오는 가사 비슷한 거 랭킹도 나오고 까이고 그러는데 뭔...
  • ?
    title: 흑우AMDAthlon 2019.08.26 09:09
    사랑 노래는 서방쪽이 훨씬 더 많습니다. 가사에 메타포가 많아 그런디 죄다 사랑 노래죠.
  • profile
    기온      goo.gl/9yu9I1 2019.08.26 09:42
    이게 맞습니다
  • profile
    기온      goo.gl/9yu9I1 2019.08.26 09:43
    케이팝은 발전이라도 했지 애니송은 거의 비슷합니다. 오히려 구시대적인 엔카를 쓴 것이 신선하다는 평도 있고요.

    가리는 곡 없이 다 듣지만 애니송은 아래 리스트 선에서 다 정리됩니다.
    http://www.tonplein.com/?p=1832
  • pro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와! 내가 흑우다! 2019.08.26 10:16
    전 그냥 가사 안보고 제 귀에 좋은 노래 다 고르는...

    물론 가사가 좋으면 더 좋죠.
  • profile
    title: 컴맹celinger      FX8300 + ASRock 970M PRO3+ DDR3 PC12800 8 X 2EA + Radeon 7750 1GB 등등 2019.08.26 10:23
    애니메이션 송은 장르마다 꼭 같은 것은 아니겠지만...
    제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캐릭터(디자인)'가 부르는 것을 투영해서 J-POP(정확히는 애니OST)에만 파묻힌 것이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사족 좀 붙이자면 저도 남 이야기는 못하기는 하겠지만요.

    굳이 변명을 해보자면 우리나라에서 브라운관에 주력으로 비치는 게 천편일률적인 것도 없잖아 있으니까요. 2000년대 스티브 유가 사건 터트린 이 후로 한동안 거의 발라드나 RnB랍시고 소몰이가 들어가는 노래만 자주 올라왔었죠. (막 노우노우노우 우헤에이이이) 물론 그 때의 가수들이 실력이 없다는 뜻은 아니지만요. 당시에 거기에 질렸던 감이 있긴했었죠. 그리고 또 새로 기획할 것이 떨어졌는지 또 한동안 리메이크 열풍이 불었지만 또 발라드 계열만 천편일률로 또 소몰이했죠... (제 개인적으로는 RnB를 즐겨듣지는 않습니다. 세미 클래식 계열을 즐겨듣던 편이기는 하지만)그 때 당시로는 일본애니음악이 좀 참신하게 느껴졌으니까요. 지브리 스튜디오 계열은 가사없는 곡만 들어도 좋았던 것도 있었죠.

    여튼 돌아와서 제 개인적으로는 '나는7ㅏ수다'의 순수한 기획의도가 어떠했는지는 모르겠지만, 최소한 기억속에 묻혀갔던 다양한 장르의 곡(물론 원곡과는 다르게 편곡방향은 록 계열에 가깝긴 했지만)을 꺼냈던 의의가 컸던 것 같습니다. 그리고 국카스텐을 발굴하면서 대중에 확실히 각인시킨 것도 있죠. 그 이후로 속칭 네임드 운운으로 나는 7ㅏ수다를 끝내고 복면가왕으로 선회해서 이어나가고는 있지만요.

    제 개인적으로 애니메이션 음악기준으로는 K-ON 이후로 애니송을 그닥 따로 안챙긴 것 같습니다.
    사실 러브라이브나 WUG 뱅드림도 보기는 했어도 이건 음반사와 조인트하면서 나온 부수적인 것에 가깝고... 이것도 캐릭터 때문에 보는거라 뮤비를 틀어야 와닿지 그냥 음반틀고 들어보라면 듣기 어렵긴 합니다.
  • ?
    Unnamed 2019.08.26 10:30
    씹덕송 들고 살다가 힙스터?로 흑화 진화...로 일본 동인쪽... 메인스트림 하드코어, 씹덕 트랜스, 씹덕 하우스(특히 프로그래시브), 아무튼 게버같은거, 하드코어 테크노, 게다가 카멜리아나 유노미, ARM 등의 아티스트들의 전파 등 이쪽으로 노선을 타고나서 느끼건데, 애니송은 이미 엄청 예전부터 고착되고 정형화되어서 저에게는 더이상 들을 가치가 없더라고요. K-POP이야 장르가 다양해지고 트랜드를 따라가서 훨씬 좋다고는 생각 하는데 액기스 1%에 물 99% 같아서 취향이 아예 아니라 듣지는 못하겠고요.
    제가 듣는 곡들 유튜브 링크 주면 대부분이 소음같다고 하는 사람도 있는데요 뭘...
    그나마 트렌드를 조금이라도 따라가는 쪽이 데레스테나 밀리시타 뿐이라니 그것도 퓨쳐 베이스나 일렉트로 하우스 장르의 곡이 딸랑 몇개 나온게 다지만은... 뱅드림은 당초에 처음부터 밴드겜이니 논할것도 없고, 러브 라이브는 모르겠고
  • ?
    Unnamed 2019.08.26 10:36
    아 그리고 가사 말인데, 저는 그냥 노래 좋으면 된거 아니냐 라는 꺠달음을 얻었습니다.
  • ?
    고자되기 2019.08.26 10:34
    외국 노래들 가사 그럴싸해보이는건
    시를 그대로 노래로 옮긴경우가 아니면
    대부분 못 알아 들어서 그런거같아요...
    (의미나 감성 둘다 포함)
    북미나 아시아권 사랑타령도 그렇지만 유럽쪽 파워메탈도 가사 알아듣고 보니 오그라들더군요..유치해서..

    그래서 서양권 게임사들은 에픽 판타지물 노래는(워크래프트,엘더스크롤,워해머등) 라틴어등 사어들 대강 변형해서 아무도 못알아듣는 가사로 부르죠.

    노래에 사랑물이 많은이유는..
    제생각에는 노래라는게 원래 그용도로 쓰이는거같아요.
    돌고래,앵무새,고양이,하이에나등 발정기에 노래부르거나 괴음을 내는 동물들이 많은걸 보면 노래라는게 원래 파트너탐색용 으로 개발된듯..
  • profile
    MELTDOWN 2019.08.26 11:06
    노라조 최고!
  • profile
    슬렌네터      Human is just the biological boot loader for A.I. 2019.08.26 11:10
    자신이 좋아하는 장르 자신만 만족하며 듣는것: 정상
    자신이 좋아하는 장르를 남에게 강요하는것: 비정상
  • ?
    하심 2019.08.26 11:33
    노래 이름이 언급되어있으니 나중에 한번 들어봐도 괜찮겠군요
  • profile
    title: 명사수유카 2019.08.26 11:59
    한국의 음악이 많이 발전했졍. 그 반대로 일본음악은 침체기이고...
    전 케이팝 거의 안듣지만 종종 듣다보면 많이 발전했네 라고 느껴집니다.
    그런데 원곡이 좋다는거엔 딱히 뭐라 할 이유가 있나 싶은... 저도 더빙곡보다 원곡을 좋아하는 편인데 거기엔 특별하 이유가 없읍니다. 말그대로 원곡이니까영. 원곡이 한국어면 한국곡이 좋은것이고 미국영어면 미국곡이 좋은것이고....
    단지 무작정 원곡만세를 외치지만 않으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 profile
    기하와벡터      떼껄룩-,, 2019.08.26 12:27
    저는 제가 팝송을 좋아한다고 생각했는데,,, 요즘 생각이 달라지더라구요 아이돌노래나 국힙, 외힙, 인디, 락 그냥 모든 장르에 제 취향인 곡이 있어서 번갈아가면서 듣습니당,,
  • profile
    어린잎      낄냥이는 제겁니다! 2019.08.26 12:28
    저도 예전엔 일음과 우리나라 인디밴드쪽의 음악을 들었는데 요새 나오는 일음은 거부감이 좀 들더라구요
  • profile
    neon 2019.08.26 12:33
    제 나름대로 분석한 kpop이 뜬 원인은 울나라 경제력의 상승때문입니다. 30년전에도 일본 앨범 cd 한장에 3천엔 했죠. 3만6천원인데 지금 울나라 앨범들 보통 1.8-2.4만씩하죠 풀컬러사진부록포함해서. 30년전 학생이 3천엔 지를수 있나요? 몇달 모아야 했죠.지금 2만원 쉽게 지릅니다.시디플레이어가 없는데도 모으죠.물론 음원 다운로드가 더 많지만 비교대상을 시디로 봤을경우 얘깁니다. 돈이 되는 시장이라 인재가 더 몰리고 더 다양화 고품질화 되는 거 같습니다. 해외작곡음원도 많고 한국어 타겟으로 해외음원이 나오니 음정 박자 가사도 잘 맞고 등등. 암튼 저도 일음시디 약간이나마 소유중이었는데 슬슬 시디보유량이 뒤바뀌려 하고 있어서 보면서 든 단상입니다.
  • profile
    title: 착한애플마티니      양고기를 좋아합니다. 2019.08.26 12:33
    옛날 아이돌곡은 정말 별로였던 게 맞죠. 물론 좋은 곡이 아예 없었다는 말은 아니지만. 저도 그때는 아이돌노래 싫어했습니다. 근데 지금은 물론 싫은곡도 여전히 많지만 꽤 괜찮은 노래가 확실히 많아졌어요.
  • profile
    title: 하와와미야™      #PrayForKyoani 2019.08.26 13:20
    저는 혼종이라 아이돌도 좋고 애니송도 좋아요.
  • profile
    title: 17세뚜까뚜까      마이너스의 손입니다. 2019.08.26 18:00
    저도 혼종입니다.
  • profile
    title: 어른이Kylver      ヾ(*´∀`*)ノ   AMD! Ryzen! 2019.08.26 14:11
    사실 노래가 좋으면 국적을 따지지않죠.
  • ?
    리키메 2019.08.26 14:51
    문화에 우열을 따지는게 웃긴겁니다 시대를 반영해서 소비되는 문화라면 더 그렇고요
  • profile
    title: AMDInduky      자타공인 암드사랑 정회원입니다 (_ _) 2019.08.26 15:15
    우리나라 노래의 장점은 역시 모국어다보니 가사와 멜로디에 따른 감정선을 잘 느낄 수 있다는 것이겠죠.
    저도 중2병 시절엔 우리나라 노래를 싫어했지만 위의 그림처럼 차츰 편견이 깨진 경우라고 생각 합니다.
  • profile
    skyknight      ][ ☆ ][ Helio X10 / MT6735 / Snapdragon 820 ][ 2019.08.26 17:28
    저는 남이 뭘 듣던 신경쓰지 않고, 제가 뭘 듣던 남이 신경 안써줬으면 합니다. 그냥 서로 이해와 존중만 해주면 되는 아주 간단한건데 잘 안되는 경우가 많더군요.
  • profile
    title: 고삼Veritas      「꿈꾸는 요정」 /  이 요정은 존버합니다. 오직 ZX507을 위하여.  / 취향은 이래도 고삼 맞습니당 2019.08.26 18:06
    클래식이 좋습니다. 어린 시절부터 쭉 그래왔고 죽을 때까지 안 변할 취향 같습니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음계와 박자에 아티스트가 표현하고자 하는 모든 내용을 포함해야 진정한 음악이라고 생각합니다. 가사에 집중하는 순간 소리 하나하나에 덜 집중하게 되고, 이는 의미를 해친다고 생각합니다. 뭐 다른 사람 생각도 당연히 존중하겠지만..

    근데 일본 쪽 오케스트라 앨범들 일부를 보면 꼭 앨범아트가 혼모노스러운게 있어요. 특히 이지리스닝 계열, 그 중에서도 아니메 송 오케스트라 같은 부류들... 귀에는 마음에 들지만 밖에서 좀 쪽팔리더라고요. 특히 볼륨 업 누르려다가 전원키 잘못 눌러버리면... 그래서 일부러 MP3TAG로 삭제하고 집어넣습니다.
  • profile
    title: 귀요미호토코코아      Reimu랑 388일; Perillamint랑 79일; MacBookAir4,2 (13-inch, Mid 2011) macOS 10.14.5;안암 어딘가에 서식중; 2019.08.30 08:31
    역시 생각을 비우고 듣기좋은 니팔자야... 아니 강제로 비워지는 곡이나 들으며 머릿속을 비우는 1인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벤트 [18일] MSI 용용이 스마트폰 거치대를 드립니다 1 낄낄 2019.09.13 149
공지 이벤트 [발표] MSI 용용이 거치대 3 낄낄 2019.09.12 176
공지 공지사항 이번에는 '리니지2M' 바이럴 작업입니다. 13 file 낄낄 2019.08.29 1779
공지 공지사항 이게 그 유명한 KT M모바일 바이럴 스팸입니다 16 file 낄낄 2019.08.20 2432
31207 잡담 중고거래 착각 4 노코나 2019.08.26 681
31206 가격 정보 고세아 케이스외 4종 +오디세이hmd추가 8 file 고자되기 2019.08.26 410
31205 잡담 통관 연장신청을 하는건 또 처음보네요. 7 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2019.08.26 530
31204 등산로(장터) 정복된 등산로입니다. 7 file 살라미 2019.08.26 589
31203 잡담 [대충 소리가 들리는 글] 28 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2019.08.26 598
31202 잡담 99만원일줄 알았는데 109만원 .. 1 file 고자되기 2019.08.26 1096
31201 등산로(장터) 뚜따용 툴 구합니다. 10 파란진주 2019.08.26 465
» 볼거리 카연갤에서 대첩 일어난 만화.jpg 37 file title: AMD호무라 2019.08.26 1271
31199 잡담 부러진 스피커 단자 꼭지 제거에 성공하였습니다! 12 file thdnice 2019.08.26 537
31198 잡담 지금까지의 DAC 이야기 8 zlzleking 2019.08.26 703
31197 잡담 D의 쿨러 3탄(완결) 4 홍석천 2019.08.26 564
31196 잡담 이게 사람 사는 집인가.. 16 file 낄낄 2019.08.26 752
31195 잡담 그 신개념 콘센트.. 1 file 준0111 2019.08.26 717
31194 볼거리 신개념 콘센트! 11 file 빨간까마귀 2019.08.26 969
31193 볼거리 거부해도 할 말 없는 고교 수행평가 37 file title: 흑우FactCore 2019.08.25 1107
31192 볼거리 세계 개의 날이라는 것도 있군요. 11 file title: 귀요미Rufty 2019.08.25 563
31191 볼거리 미국을 혐오하면서 누구보다도 미제를 좋아하는 16 file title: 귀요미Rufty 2019.08.25 1194
31190 잡담 콘텍트 렌즈를 처음 써봤습니다. 10 file 노코나 2019.08.25 381
31189 볼거리 맥도날드 신제품 14 file title: AMD호무라 2019.08.25 1027
31188 등산로(장터) 라이젠 3700x (정복완료) 9 file title: 이과하드매냐 2019.08.25 719
31187 등산로(장터) 태블릿 구매글입니다 (인강용) 라쥐 2019.08.25 485
31186 볼거리 건담베이스에 새로운 레이싱 미쿠 피규어 입고 18 file title: AMD호무라 2019.08.25 606
31185 등산로(장터) [정복됨]27uk600 4K HDR 모니터 하나 팔아봅니다. 4 file Olorin 2019.08.25 513
31184 이벤트 [수정/발표] 와사비망고 TV 이벤트 : 무지노트와... 9 어린잎 2019.08.25 341
31183 볼거리 오늘자 서코 근황 6 file title: AMD호무라 2019.08.25 1201
31182 잡담 구글검색은 뭔가 좀 신기합니다. 3 mnchild 2019.08.25 462
31181 잡담 토익을 본것입니다. 19 file Porsche911 2019.08.25 529
31180 잡담 쓸데없는 모니터 뽐뿌 27 file title: 귀요미Rufty 2019.08.25 716
31179 잡담 태양전지판 충전기 쓸만하네요. 6 file title: 공돌이가네샤 2019.08.25 760
31178 볼거리 일본 취업사이트의 흔한 기업용 서비스 13 file title: AMD호무라 2019.08.25 109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1066 Next
/ 1066

최근 코멘트 30개
pdp11
23:52
Kovsky
23:51
FactCore
23:49
pdp11
23:48
재성이
23:48
hjk9860
23:47
Veritas
23:45
아란제비아
23:44
이루파
23:40
화수분
23:39
낄낄
23:37
슈베아츠
23:36
슈베아츠
23:35
슈베아츠
23:34
리키메
23:31
슈베아츠
23:31
0.1
23:29
미야™
23:29
슈베아츠
23:29
캐츄미
23:28
리키메
23:28
슈베아츠
23:27
도개주
23:27
캐츄미
23:26
Veritas
23:25
Veritas
23:24
제한회원
23:24
슈베아츠
23:24
캐츄미
23:24
넥부심
23:23

MSI 코리아
와사비망고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