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볼거리
2019.04.26 22:25

미국의 흔한 어린이용 시럽

pro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https://gigglehd.com/gg/4790493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1118 댓글 14

MrsWinslowsSyrup_sml.jpg

Mrs. Winslow's Soothing Syrup

276d130160d3baccc465530024f159ce.jpg

이 시럽을 아침에 먹이면 아이들은 푹 잠을 자다가 저녁에 깨어난다는 광고.

10_03_001173a.jpg

윈슬로우 여사의 진정제 시럽

 

이 약은 원래 1849년 미국의 샬럿 윈슬로우라는 전직 간호사가 개발한 시럽입니다. 원래는 젖니가 빠지고 새로 치아가 나는 손자가 아파하자 만든 약이었는데, 이 약이 치통에 아주 잘 들을 뿐만 아니라 병사들과 일반 노동자들도 부상 입었을 때 쓸 만큼 효과 좋은 진통제였습니다.

특히나 저 시럽을 아이에게 먹이면 5분 안에 잠이 든 탓에 19세기~20세기 초에 미국과 유럽의 각 가정에는 반드시 있는 필수약품이었습니다. 예나 지금이나 시도때도 없이 울어대는 아이들을 기르는 게 고통인 어머니들에게 이 시럽은 신의 선물이나 다름없었습니다. 그래서 아예 아침에 저 약을 먹여서 아이를 잠들게 한 후 맞벌이를 위해 나가는 여성들도 널렸다고 합니다. 

 

그러나 이 좋은 약은 1911년 결국 판매금지를 먹고 맙니다. 왜냐면 모르핀에 아편까지도 들어갔기 때문입니다. 저걸 지나치게 먹이면 아이들 뿐만 아니라 어른들도 죽을 수 있습니다. 그런데도 금지가 늦은 아이들이 죽어도 이 약 때문이 아닌 전염병이나 영양실조, 가난 등으로 인한 유아 사망률이 높아서 이 약이 죽음의 원인이라 생각치 못했기 때문입니다.

저 약은 얼마나 많은 아이들을 잡았는지 모릅니다. 하지만 저 약이 없으면 맞벌이를 못 해서 굶어죽어야 하는 가정도 많았으니, 자본주의와 산업 혁명의 희비극입니다.



  • profile
    레인보우슬라임      $ dd if=/dev/zero of=/dev/null bb=500M count=1024 2019.04.26 22:28
    거 참 위험한 시럽이네요.
  • ?
    백이 2019.04.26 22:45
    왼쪽아기가 되고싶어용
  • profile
    title: AMD야메떼 2019.04.26 22:45
    저때까지만 해도 지금은 마약으로 분류된 성분이 아무제제없이 팔리던 시절이니까요.
  • profile
    파인만 2019.04.26 23:10
    (신) 대륙의 기상이군요.
  • profile
    Veritas      18 / 약먹자ㅎ / 공주만들기!!!! 2019.04.26 23:12
    저한테나 주지.
  • profile
    title: 가난한아스트랄로피테쿠스 2019.04.26 23:14
    아편, 메스암페타민, 수은, 납… 오랫동안 약으로 활용되던 물건들이죠.
  • profile
    그라나다      보이는 것이 다가 아니다. 2019.04.26 23:31
    저거 정말 유명한 약이었다고 하네요.
  • ?
    뚜찌`zXie 2019.04.27 01:02
    역시 돈은 위대하군요.
  • profile
    title: 흑우FactCore      Fact Bomber 2019.04.27 02:25
    아주 죽여주는 좋은 특효약이군요;;;; ㄷㄷ
  • profile
    title: 컴맹쮸쀼쮸쀼 2019.04.27 02:39
    마! 이거 한번 무 봐라! 디진다! (←말 그대로)
  • ?
    AMDAthlon 2019.04.27 03:51
    필로폰(히로뽕)도 당시에 박카스같은 피로회복제였죠.
  • profile
    title: 어른이celinger      AMD Harder Faster Fire??? 2019.04.27 04:23
    헤로인도 초기에는 아편중독 치료제였다고 하니까요.
    나중되어서야 아편보다 더 독한 녀석임이 드러났지만
  • ?
    유여 2019.04.27 10:40
    코카콜라의 코카도 코카인의 그 코카죠. (정확히는 원료인 코카잎)..

    그리고 저시대의 후손들은 방사능 좌약을 만들어 팔아서 성공했습니다 (...)
  • profile
    하드매냐 2019.04.27 15:19
    약도 약이지만 설명에 있는 시대상이 지금의 시대상에도 나타나고 있는거 같아서 그게 참 마음이 아프네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819 잡담 v40개인적인 장단점 4 title: 어른이Adora27 2019.04.27 670
26818 가격 정보 마이크로소프트 Microsoft Sculpt Mobile Mouse ... 6 file 고자되기 2019.04.27 639
26817 볼거리 컴퓨터를 주은 컴갤러 12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4.27 1128
26816 잡담 귀차니즘이 문젠지 불감증이 문젠지 11 title: 명사수슈베아츠 2019.04.27 289
26815 잡담 갈수록 노트북에 7까는게 힘들군요 6 file 고자되기 2019.04.27 512
26814 잡담 영업 시작 전부터 줄 서는 가게에 왔습니다. 4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4.27 441
26813 잡담 아침에 뜬금 없이 업그레이드 갑니다. 5 file 어우동매냐 2019.04.27 299
26812 잡담 가망이 없어 보고왔습니다(노스포) 4 file 세르넬리아 2019.04.27 314
26811 잡담 피자피자님 나눔 수령 인증! 2 file 에이엔 2019.04.27 120
26810 잡담 픽셀 직구에 성공한 듯 합니다 5 file 하스웰 2019.04.27 721
26809 잡담 백업의 부질없음을 느끼는 중입니다 14 file 낄낄 2019.04.27 771
26808 등산로(장터) 씽크패드 Thinkpad W500 등산로 10 file 그라나다 2019.04.26 1422
» 볼거리 미국의 흔한 어린이용 시럽 14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4.26 1118
26806 볼거리 옛날 일본 화풍으로 그린 어벤져스 6 file 낄낄 2019.04.26 898
26805 잡담 오늘의 작업 5 file title: 이과이카무스메 2019.04.26 403
26804 잡담 4일째 카레 먹는 중 17 title: 어른이celinger 2019.04.26 485
26803 볼거리 가난한 얀데레 5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4.26 773
26802 잡담 두서없기 짝이 없는 잉여력 넘치는 잡담. 8 Veritas 2019.04.26 503
26801 잡담 버블 메모리 에뮬레이터 구매 7 file title: 이과이카무스메 2019.04.26 593
26800 볼거리 손실 1300억 깨진 회사의 결의 대회(+a) 8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4.26 1261
26799 볼거리 눈에 넣어도 안아픈 내 아이라는데 6 file 고자되기 2019.04.26 818
26798 잡담 손해보는 느낌의 볶음밥 16 file 낄낄 2019.04.26 983
26797 잡담 IBM 5100 2대 23 file title: 이과이카무스메 2019.04.26 902
26796 잡담 구글에서 '타노스' 검색해 보세요. 11 file 아즈텍 2019.04.26 891
26795 잡담 역시 악세서리는 비싼걸 사야하는군여 6 file 뚜찌`zXie 2019.04.26 771
26794 등산로(장터) 1테라 외장하드 수요조사 2 title: 하와와기온 2019.04.26 537
26793 잡담 하드렌즈 13년차 썰? 15 우워어어어어 2019.04.26 3172
26792 잡담 낙서들 3 quadro_dcc 2019.04.26 265
26791 등산로(장터) 이 등산로는 아이패드를 팝니다! 7 file quadro_dcc 2019.04.26 806
26790 볼거리 남성에게 18% 추가요금 부과하던 카페 근황 15 file title: 월급루팡호무라 2019.04.26 152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58 459 460 461 462 463 464 465 466 467 ... 1356 Next
/ 1356

MSI 코리아
지원아이앤씨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