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profile
title: AMDcelinger https://gigglehd.com/gg/4159125
FX8300 + ASRock 970M PRO3+ DDR3 PC12800 8 X 2EA + Radeon 7750 1GB 등등
조회 수 641 댓글 4

하고 후회하는 것과 안하고 후회하는 것...

이 중에서 고르라고 하면 저는 후자를 많이 택합니다.

 

여러분이 저를 보시기에

"네놈은 크로스핏 갈때마다 징징이가 되면서도 계속 다니면서 계속 징징대는 게 보인다. 네놈이 뭐가 안하고 후회한다고 하느냐?"

 

사실 이게 제 특성이기도 합니다. 뭔가에 꽂히면 집착한다고 해야하나? 여튼 그런게 있습니다.

 

실제로는 90퍼센트 이상은 뇌내망상으로 끝나지만요.

('나도 그런다 이눔아!' 라고 하신다면... 그냥 저 celinger이란작자가 뻘소리 하는구나... 하셔도 됩니다.)

 

안하고 후회하는 것이... 왜 학교다닐 때 운동을 안했던가...

이것이 있지만, 비록 저질체력에 유리몸이라도, 이건 지금이라도 하고 있으니, 나중에 머리가 희끗희끗 흰머리나서 지팡이 짚거나 약을 달고 다니면서 '왜 운동안해서 건강 제 때 안챙겨서 지금 이모양이냐?'소리는 안들어볼려고도 하고요.

 

아직도 마음에 두고있던게 iPhone 5c를 써보는 것... 이건 그냥 못해보고 끝났고요. (어차피 32비트물건이니 작동보증 안될 것이고) 그래도 미련으로 아련하게는 있습니다.

 

그 다음이 막차라고 할 수 있는 SE가 되겠네요.

직접 포장을 풀어가면서 쥐면서 쓰는 느낌을 가지고 싶었거든요.

 

갤럭시 A8의 약정노예에 묶였다가 폴리니 8까지 나와서 애매해져갔고....A8이 강을 건나갔을 때는 SE가 단종되었던거 포함, 같은 AP를 쓰는 기기인 6s시리즈도 같이 단종되었으니... 역시 물건나 간 것이죠.

거기에다가 그 사이에 안드로이드에 너무 익숙해져 버리면서, iOS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이 생긴 것도 있지요.

 

이번에도 그 미련은 크게는 못떨추었는지.... 중국의 아이폰 짝퉁형식으로 작게 내놓은 거에 순간 혹하더군요. anica나 soyes같은 건데... 분명히 사고서는 정작 내가 이거 왜샀나? 할 게 뻔한데도 아이폰 구형에 가까운 모습이라고 끌리는게 말이죠.

 

참 해보고 싶은 것도 많고 특히 놀고 싶은 게 많지만 내심 '그래서 다음 달 월급까지 버틸 수 있어? 자동차 보험 갱신은? 카드값은?' 이런 질문에 턱 막히니까요.

 

  참 스스로 이거 사고 싶어~ 이거 하고 싶어~ 하면서 떼쓰는 피터팬 증후군이 터지면서도, 그걸 또 현실적인 이유로 스스로 안된다고 혹은 다른 이유를 붙여가며 말리는 아이러니한 심경에서...

왠지 다시금 사춘기 시절의 내적 갈등을 십 여년 후에 다시 느끼는 '삼촌기' 터진 건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사춘기 때는 왜 난 할 수 없고 하면 안되는 게 많은 거냐? 였다면

삼촌기 에는 왜 난 하면 후회할 것 같은 것에서도 고민하고, 안하면 나중에 후회할 지도 모르는 것에서도 주저할까...

 

갑자기 초소형 폰 광고를 모르고 클릭해보고 급꽂혀서 주저리 써봤습니다.

(하지만 전 결국 안지를 겁니다.)



  • profile
    낄낄 2019.01.12 02:58
    아이폰 SE가 신품이 아직도 있나요? 포장을 풀어가면서 쓰고 싶다 하시길래..
  • profile
    title: AMDcelinger      FX8300 + ASRock 970M PRO3+ DDR3 PC12800 8 X 2EA + Radeon 7750 1GB 등등 2019.01.12 08:07
    없다고 생각해서 그냥 못해보고 지나간 것으로 주저리 썼답니다.
    내심 '있다면 그래도 써 보고 싶다는' 생각은 있지만 동시에 '이제와서 구할 수 있을 지 의문인 것에 집착은 왜 하나?' 하는 게 있어서 말이죠.

    그야말로 선택장애(?)로 뜸들이다가 버스놓친 경우와 같지요.
  • ?
    노란껌 2019.01.12 16:23
    저 사는 곳엔 있습니다
    얼마전에 24만원인가 매대에 널려있더라구요..
    그 옆엔 아이폰6가 30만원..
    근데 오랫만에 본 아이폰se 의 디스플레이는 너무 조악해 보이더군요..
  • pro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와! 내가 흑우다! 2019.01.12 12:44
    전 사고 후회하고 되파는 스타일... 일단 똥이든 된장이든 경험은 해보자 느낌이랄까...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사항 [필독] 성적표현 가이드라인 28 update title: 귀요미어린잎 2019.03.03 1851
24160 유머, 볼거리 살아남아라 사축쨩! 4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1.13 513
24159 일반, 잡담 파괴빌런를 구제하는 마지막 유튜버(?) 7 title: AMDcelinger 2019.01.13 656
24158 일반, 잡담 속보. 5등분의 신부 19금 먹었대요 16 file 무식한공병 2019.01.13 2474
24157 일반, 잡담 또 다시 지름... 6 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2019.01.13 279
24156 유머, 볼거리 러시아, 라오스에서 T-34 수입 9 title: 어른이아스트랄로피테쿠스 2019.01.13 746
24155 일반, 잡담 대원TMT 외장형 USB 사운드카드 사지마세요 12 기온 2019.01.13 586
24154 유머, 볼거리 1984년형 레이싱 게임 그래픽 수준 8 title: 저사양프레스핫 2019.01.12 760
24153 일반, 잡담 컴퓨텍스 전까지는 나오겠죠 뭐 6 file title: 순수한오므라이스주세요 2019.01.12 432
24152 일반, 잡담 새로 살 이어폰을 결정했습니다. 25 file Rufty 2019.01.12 520
24151 일반, 잡담 초기불량에 무덤덤해지네요 1 타미타키 2019.01.12 334
24150 유머, 볼거리 옛날 컴퓨터 광고 모음집 2 title: 컴맹쮸쀼쮸쀼 2019.01.12 491
24149 일반, 잡담 나태한 일상 5 dss180 2019.01.12 233
24148 일반, 잡담 싸구려 스피커 마개조 title: 가난한뚜까뚜까 2019.01.12 359
24147 일반, 잡담 지갑을 샀는데 교통카드가 안 먹히더군요. 6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1.12 416
24146 유머, 볼거리 불침번 재연하는 스트리머 8 911 2019.01.12 709
24145 일반, 잡담 테스트대 청소하기에 공업용 청소기는 너무 쌔... 10 file 고자되기 2019.01.12 389
24144 일반, 잡담 Banggood 이란 쇼핑몰 사이트 이용해 보신분? 11 file 노란껌 2019.01.12 448
24143 유머, 볼거리 옥션에 올라온 1억짜리 매물.jpg 15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9.01.12 1168
24142 일반, 잡담 인테리어 업체를 잘 골라야.... 12 file title: 가난한뚜까뚜까 2019.01.12 569
24141 유머, 볼거리 이것이 바로 구케의원 10 file 고자되기 2019.01.12 682
24140 일반, 잡담 램나눔 인증 1 file title: 가난한뚜까뚜까 2019.01.12 193
24139 일반, 잡담 이쯤되면 거의 없는물건 취급 9 file title: 저사양프레스핫 2019.01.12 685
24138 유머, 볼거리 두목님의 입체감 넘치는 모니터 외 7 file 고자되기 2019.01.12 567
24137 유머, 볼거리 노트북에 그래픽카드를 추가하는 방법 20 기온 2019.01.12 756
» 일반, 잡담 사면 후회할 게 느껴지는데도 끌리는 것 4 title: AMDcelinger 2019.01.12 641
24135 유머, 볼거리 정상적인 방법인데도 오류난다고 적은 설명서 4 file title: 저사양프레스핫 2019.01.12 607
24134 일반, 잡담 주문하고 1년 5개월 후에 본 물건 2 file title: 이과이카무스메 2019.01.12 640
24133 일반, 잡담 갤투 배터리 부활 + ??? 12 file title: 용사님까마귀 2019.01.12 444
24132 유머, 볼거리 건강에 미쳤다는 그 광고 두번째 5 title: 용사님까마귀 2019.01.12 560
24131 일반, 잡담 집에 와보니 제 손에 들려있던 물건 14 file 동전삼춘 2019.01.12 57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2 73 74 75 76 77 78 79 80 81 ... 882 Next
/ 882

최근 코멘트 30개

MSI 코리아
와사비망고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