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유머, 볼거리
2018.06.13 20:50

중세 유럽 성의 발전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https://gigglehd.com/gg/3032791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559 댓글 6

163f6fb8a7b191d19.jpg

9세기 말엽, 어느 해안 곶. 아마 선박등을 감시하기 위해 세워진 망루로 추정된다. 이러한 성이 실존했는지는 모르지만 이 '망루 요새'설을 기반으로 작성한다.

 

9세기의 무기나 용병술은 단순한 벽 정도로도 충분히 막을 수 있었으나, 벽에 쉽게 접근하는것을 막기 위해 해자를 파두었다. 해자를 파내는것 만으로도 사다리와 밧줄을 동원한 침입은 힘들게 되었다. 단순한 도적떼 수준에서는 이미 난공 불락의 성이다.

163f6fb8bdd191d19.jpg

 

10세기 말. 군사적 요충지로 격상되어서 발전한 형태로 예상된다. 단순한 군사 주둔지에서 이제 장기간 거주 가능한 주둔지로 변화한것을 우물을 통해 볼 수 있다.

 

해안선 상륙을 막기 위해 말뚝을 박아두었다. 보병은 스파이크 사이로 들어갈 수 있지만, 보병을 막으려고 해놓은 것이 아니다.

사다리가 들어가기엔 여전히 거슬리고, 기병도 접근하기가 힘들어진다.

163f6fb8d06191d19.jpg

12세기 초. 종교의 발달이 해안가 가까이 위치한 회당을 통해 엿보인다. 교회당은 종교시설일 뿐만 아니라, 기초적인 의료시설과 교육시설이기도 했다.

 

발전한 축성술의 영향으로 돌이나 진흙으로 만든 벽돌로 지은 성벽에 바닷물이 흐르는 거대한 해자와 도개교까지 설치가 되었다.

투석기와 화공술이 본격적으로 활약하기 시작하는 시기인지라 나무 성벽만으로는 더 버티기가 힘들었다. 석조 성벽은 오래 유지가 되고, 부서져도 교체하기가 쉬웠으며 화재와 흰개미로부터도 비교적 안전했다. 물론 석조 성벽이란게 중세부터 나타난건 아니다. 단지 기원전 청동기 황금시대급의 생산력을 훨씬 상회하게 된게 중세쯤의 이야기일 뿐.

해자의 경우 바다로 통하는 해자는 따로 물을 채울 필요 없이 계속 유지가 될 뿐 아니라, 요새에서 나오는 생활폐수를 전부 해자에 버리면 따로 처리하는데 수고를 들일 필요가 없다. 그게 아니라도 마실수도 농업용수로도 쓸 수 없는 물이라서 기존의 물을 떠와서 채워넣는 해자보다 더 전술적으로는 유용하다. 물론 공성탑이나 사다리 등 해자를 극복할만한 물건은 많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해자는 아직도 유효한 방어수단이다.

163f6fb8e30191d19.jpg

 

13세기 초.

 

적이 완전히 진입하는것을 막기 위해 성벽 내부에 격벽을 세우고, 헤자 바깥에 외성을 따로 구축했다.

성의 각 모서리 부분에 위치한 탑들은 망루와 포루의 역활을 수행 할 수 있다. 석궁병이 보편화되며 성벽은 매우 유용한 시설이 되었는데, 포구에 석궁을 손쉽게 거치함으로서 사수의 전투 수행시 피로를 극적으로 줄일 수 있었다. 물론 피로가 줄어든 만큼 활을 더 많이 쏴야 했기 때문에 석궁병이 농땡이 피울 일은 없었다.

아직 화포가 제대로 돌아가지 않는 시기이기 때문에, 포루에는 대포 대신에 트레뷰셋 투석기가 올라와 있다.

163f6fb8f5a191d19.jpg

15세기 초. 포방부 수준으로 배치된 화포들은 죄다 수성용이다. 아직 공성목적으로는 그닥 쓸만하지 못했지만, 그래도 위력적인터라 외성의 성벽 또한 두터워졌다.

 

대부분의 공사는 기중기를 동원한 대규모 토목공사로 변화하였다. 성도 보다 손쉽게 쌓고, 땅도 빠르게 파낸다. 물론 그만큼 더 부려먹기 마련이다. 지구는 헬을 피할 수 없다.

163f6fb9094191d19.jpg

 

16세기 중. 이때부터 흔히 보방식이라고 부르는 성형(星形) 요새들이 보편적으로 생겨나기 시작했다. 병사들을 보면 알겠지만 죄다 머스킷병이다. 불꽃과 화약의 시대이다.

 

무식하게 굵고 커다랗고 아름다운 화포들이 등장해서 성벽을 마구 뚫어대기 시작해서, 기존의 얇고 높은 무슨 막같은 성벽은 적을 내부에 허락하기 십상이었다.

대신에 대부분의 화포가 멍텅구리탄을 쏘는 직사 사석포들이었기 때문에 이를 노려서 직각으로 맞으면 튕겨나가고, 고각으로 쏘면 빗나가는 지옥의 이지선다를 강요하는 벽면들이 등장하기 시작했다. 해안가의 벽도 많이 두꺼워진 것을 볼 수 있다. 아마 포를 쏘는 선박에 대항해서 화포를 배치 할 수 도 있을 것이다.

 

좋은 글이라서 가져옵니다. 출처 : https://bit.ly/2JLy0vW



  • ?
    이계인 2018.06.13 20:57
    재미있네요!
  • profile
    문워커 2018.06.13 21:35
    아주 오래 전에 Castle이라는 게임도 있었지 말입니다.
  • ?
    mnchild 2018.06.14 11:51
    인터플레이! 이 게임을 기억하는 님과 저는 최소 아재!
  • profile
    title: AMD야메떼 2018.06.13 22:40
    성축조술 하면 역시 비잔티움의 3중 성벽이죠
  • ?
    ducking 2018.06.14 00:45
    예전에 했던부족전쟁 생각나네요
  • profile
    quadro_dcc 2018.06.14 10:40
    그리고 해자로 쓰레기나 배설물을 내보내도록 하면 완-벽한 생화학 방어가...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사항 [21일] 2018 MSI 게이밍 데이 썸머 피버 1 낄낄 2018.06.15 152
19193 일반, 잡담 니야님이 나눔해주신 네드롱이 왔어요!! 11 file title: 19금레라 2018.06.15 194
19192 일반, 잡담 저희 과 교수님들 강의 패턴 7 title: 파오후프레스핫 2018.06.15 465
19191 일반, 잡담 전투마당 4 구매했습니다. 4 file title: 명사수TundraMC 2018.06.14 321
19190 일반, 잡담 EMP 당해버렸습니다... 3 title: 로리콘먀먀먀 2018.06.14 231
19189 유머, 볼거리 비트코인갤의 정신승리 9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6.14 857
19188 일반, 잡담 나스가 가~득! 5 file 뚜까뚜까 2018.06.14 319
19187 일반, 잡담 고속 푸리에 변환을 이용한 무아레 제거의 전후... 17 file title: 이과숲속라키 2018.06.14 433
19186 유머, 볼거리 오뚜기 신상 떠먹는 컵파스타 11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6.14 584
19185 일반, 잡담 오늘의 소매넣기 3 file title: 고삼Blanc91 2018.06.14 290
19184 유머, 볼거리 점쟁이 문어는 가고 점쟁이 고양이가... 1 아즈텍 2018.06.14 316
19183 일반, 잡담 익스트림 하드 테스트 11 file title: 학살자평범한드라이버 2018.06.14 336
19182 유머, 볼거리 중국 전자기기 근황.JPG 10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6.14 844
19181 유머, 볼거리 에피소드마다 매번 명대사가 나오는 건담 W.jpg 6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6.14 421
19180 일반, 잡담 파워플레이 feat 깜쥐 23 file 세르넬리아 2018.06.14 374
19179 일반, 잡담 왜, 우리는 저렴하게 일하고 있나? 34 title: 로리콘허태재정 2018.06.14 709
19178 일반, 잡담 인텔 300번대 보드들에 문제가 있다고 하네요 8 스위키 2018.06.14 542
19177 방구차 WF-1000X 수요조사 합니다 3 file Elsanna 2018.06.14 325
19176 일반, 잡담 차이슨 이야기.. 24 역률 2018.06.14 608
19175 일반, 잡담 가상화폐 공부...공부.. 15 file title: 로리콘허태재정 2018.06.14 533
19174 일반, 잡담 라인라이더 고인물.mp4 4 title: 이과숲속라키 2018.06.14 429
19173 등산로(장터) 펜탁스 번들렌즈 da 18-55 등산로 file 3등항해사 2018.06.13 124
19172 일반, 잡담 드디어 보겠네요...그런데....... 15 file 뚜까뚜까 2018.06.13 614
19171 일반, 잡담 구글 참;; 11 file 에이징마스터 2018.06.13 620
19170 일반, 잡담 통곡의 다리 16 제한회원 2018.06.13 674
19169 유머, 볼거리 요즘 군용차 클래스 22 file title: 파오후프레스핫 2018.06.13 1026
» 유머, 볼거리 중세 유럽 성의 발전 6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6.13 559
19167 등산로(장터) 끌올) 조스마 반본체 판매 3등항해사 2018.06.13 283
19166 일반, 잡담 모 유저분에게 갈 폭탄입니다. 2 file 카토메구미 2018.06.13 443
19165 일반, 잡담 만능고스트(?)를 만들어 보았습니다. file 하스웰 2018.06.13 293
19164 등산로(장터) 수집가를 위한 No.1 아이템 - PDA 등산로 7 file 올드컴매니아 2018.06.13 42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44 Next
/ 644

최근 코멘트 30개
프레스핫
22:01
프레스핫
22:00
블랙빈디
22:00
프레스핫
22:00
아즈텍
22:00
블랙빈디
21:59
아즈텍
21:59
낄낄
21:58
급식단
21:53
보리챠
21:51
야메떼
21:49
하스웰
21:49
낄낄
21:44
낄낄
21:43
에이징마스터
21:42
보리챠
21:41
AKG-3
21:41
에이징마스터
21:39
에이징마스터
21:38
까마귀
21:38
하스웰
21:36
에이징마스터
21:34
케닌
21:33
제한회원
21:32
까마귀
21:29
낄낄
21:26
네모난지구
21:25
제한회원
21:22
유시란
21:17
아라
21:11

MSI 코리아
와사비망고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