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유머, 볼거리
2018.05.20 12:55

회사에 적응 못하는 사람.jpg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https://gigglehd.com/gg/2898778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1041 댓글 23

  • profile
    ChrisR      고전 인디, CD 수집가 혹은 문찐 문과 2018.05.20 13:03
    학교를 왜 다니지. 라는 문제랑 비슷한 것 같습니다. 학교와 회사는 비교하기 힘들 정도의 갭이 있겠지만, 학교도 사회의 축소판이라는 말이 있듯이 학교에서부터 그런 생각을 다 겪어보는 듯 싶어요.
  • ?
    포인트 팡팡! 2018.05.20 13:03
    ChrisR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10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20 16:52
    학교는 그나마 대입이라는 이유로 덮을 수 있고 어지간히 사고치지 않는 한 해고는 없는데 직장은 그마저도 없어요.
  • profile
    ChrisR      고전 인디, CD 수집가 혹은 문찐 문과 2018.05.20 17:08
    직장은 더욱 힘들죠 ;-;
    그렇지만 학교에서 특수한 케이스들은 직장에 다니는 것보다 학교와 자신 사이에서 이질감을 느끼더라구요.
    예를 들자면 한국 내신을 보지 않는 대학에 들어가는 일본 대학을 지망하는 케이스죠.
    학교에서는 대학 관련 조언도 안해주고, 수업시간에는 왜 자기 수업 안 듣냐고 쪼아대니 말이죠. 건축학을 지망하는 아이인데 학교에 왜 있어야 하는지 모르겠다고 하네요. 목적은 그냥 졸업증 하나라고..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20 17:11
    저도 그런 케이스였죠. 모두 수시만 올인할 때 저만 정시를 노렸죠. 선생들이 학생인 저보다 전형을 더 몰라요. 그래서 더러워서 원..
  • profile
    ChrisR      고전 인디, CD 수집가 혹은 문찐 문과 2018.05.20 17:16
    저도 모의고사 타입인지라 정시로 가고 싶은데, 읽은 책은 많아서 그 쪽은 대입때 넣고 싶어서 일단 둘 다 챙기려 하고 있습니다.
    대입 때 개인적으로 호무라님께 조언을 받고 싶습니다.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20 17:27
    전 ChrisR님보다 훨신 이전에 수능을 쳤고 지금은 대입에 관한 일을 하고 있지 않습니다만 제 경험이나 일반적인 방법론을 이야기하거나 고민을 들어주는 건 가능할 거 같습니다.
  • profile
    ChrisR      고전 인디, CD 수집가 혹은 문찐 문과 2018.05.20 17:32
    감사합니다. 저희 학교가 수시 위주로 명문대를 보내는 일반고이기에 학교 선생님들보다 호무라님이 더 큰 은혜가 되실 거라 생각해요. 갠적으로 학교 선생님들께 호불호가 극명히 갈리는 사람이어서(학부에게 기피대상 1순위입니다. 정작 학부가 관리하는 야자반에 있는 게 아이러니지만요) 의지할 곳은 딱히 없네요.
  • profile
    title: 쿰척쿰척노루      야캐요 2018.05.20 14:45
    행복을 추구하기 위해서요.
    안타깝지만, 현재 21세기 초 자본주의는 돈이 없으면, 행복 추구가 안되는 사회인지라...
    일은 하고 먹고 살아야죠. 어쩌겠습니까 흑흑.
  • ?
    포인트 팡팡! 2018.05.20 14:45
    노루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5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20 16:51
    차라리 건축학을 배웠어야 했습니다.
    그러면 저도 몸은 힘들어도 아머지 기업 그대로 물려받아서 좀 마음은 편했겠죠..
  • ?
    아루곰 2018.05.20 15:06
    그냥 먹고 살아야 하니까 하는거죠.
    솔직히 개인적으로 전 이루고 싶은 꿈도 없고 그냥 인터넷하면서 먹고 살수만 있으면 만족하는데 이거 자체가 일을 안하면 할수가 없고 요새는 그 일도 나이가 들면 찾을수가 없더군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20 16:53
    전 돈이 있다면 그냥 대학원에서 박사 학위를 따려고 공부했을 거에요.
  • profile
    title: 저사양아라 2018.05.20 15:28
    숨 왜 쉬지, 밥 왜 먹지랑 같은 문제네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20 16:54
    적응한 사람은 편한데, 문제는 처음 들어와 맨날 깨지고 고뇌하는 사람에게는 매일매일 고통에 빠지는 거죠.
  • profile
    이루파      워라벨을 꿈꾸는 통신 같지 않은 통신직종에 종사하는 어른이입니다.... 2018.05.20 15:49
    저도 그렇지요.
    사실 혼자사는 사람들은 이런 생각을 최소 한두번 쯤은 해본다고 생각합니다.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20 16:55
    가족이 있으면 아내(or 남편)과 자식을 위해 헌신한다고 생각할 수 있긴 하겠네요.
  • profile
    title: 로리콘허태재정      티끌모아티끌~ 2018.05.20 17:36
    미래에 대한 , 지금에 대한
    자기 만족을 위해 살아가는게 아닐까 생각 하네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21 00:37
    솔직히 재산만 있으면 저는 교수를 노렸을 겁니다. 왜 이런 일을 해서 머리 터지고 고생이고...
  • profile
    title: 가즈아동전삼춘 2018.05.21 00:32
    지위 높은 사람이 "당연하잖아!"라고 할 때가 사실 세상 답답합니다.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21 00:38
    그러게 말입니다. 저는 해본 적 없는 일이고 익숙하지 않은데, 고객이고 윗선이고 마치 숙련자처럼 일하기를 요구해요.
    물론 그러려고 노력하고 있고 그러는 게 맞지만 그래도 쉽지 않아요.
  • profile
    벨드록 2018.05.21 15:00
    물론 제가 윗사람일 때가 많아서 그렇긴 한데.......
    "모르면 제발 물어보고 하라고!"라고 할 때가 좀 많긴 합니다.
    근데 또 그러면 하루종일 물어보죠; 10분 일하고 물어보고 10분 일하고 물어보고....
    그럴거면 제가 왜 그일을 시킵니까.... 그냥 제가 하고 말죠; ㅠㅠ
    사람에 따라 그냥 일 머리가 없는 경우가 간혹 있더라구요;;;
  • ?
    노란껌 2018.05.22 18:49
    일머리는 사무실에서도 마찬가지고 현장에서도 마찬가지고
    경력 늘면 같이 늘어가는 경우도 많지만
    처음부터 잘하는 사람들도 많고..
    이런건 직접 보지 않으면 이력서에 적을 수도 없는거라..어필하기도 어렵죠ㅎㅎ
    올해 회사 그만두고 자영업 시작할건데
    저런 넋두리 만화는 막 공감가는 내용은 아니네요
    저런건 그냥 간단히 말해서 실어병이죠... 일하기 싫어병..
    남의 돈 버는데 즐거운 일만 할 수 있나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사항 [21일] 2018 MSI 게이밍 데이 썸머 피버 1 낄낄 2018.06.15 215
18397 일반, 잡담 기글분들의 고기 선호도가 궁금합니다! 23 title: 파오후프레스핫 2018.05.20 254
18396 일반, 잡담 흑우를 먹었습니다 7 file 갑충 2018.05.20 300
18395 유머, 볼거리 정관장 정몰 광고 9 반다크홈 2018.05.20 444
» 유머, 볼거리 회사에 적응 못하는 사람.jpg 23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5.20 1041
18393 일반, 잡담 스마트폰 한손으로 쓸 때 어떤 손으로 쓰시나요? 15 실핀 2018.05.20 238
18392 일반, 잡담 dmz 내부 모습? 8 file title: 파오후프레스핫 2018.05.20 351
18391 일반, 잡담 요새 배우고 싶은거 11 낄낄 2018.05.20 257
18390 일반, 잡담 양귀비 7 file 아즈텍 2018.05.20 226
18389 일반, 잡담 다들 자신을 어떤 사람이라 생각하나요 16 타미타키 2018.05.20 308
18388 등산로(장터) 마감)소니 코드리스 이어폰 등산로 9 file title: 명사수플레타 2018.05.20 285
18387 일반, 잡담 기본이 안된 정치인 10 title: 파오후프레스핫 2018.05.20 575
18386 등산로(장터) i7 6400t를 구하는 등산로 3등항해사 2018.05.20 297
18385 일반, 잡담 난이도 별 다섯 개 16 file title: 이과숲속라키 2018.05.19 465
18384 일반, 잡담 베드섹터 싫어요!! 2 file 카토메구미 2018.05.19 223
18383 일반, 잡담 방이 친환경적입니다. 8 뚜찌`zXie 2018.05.19 321
18382 등산로(장터) 1테라 HDD 등산로 (정복됨) 4 file Ek2 2018.05.19 311
18381 등산로(장터) XZP 라 쓰고 PS 리모트 머신이라 읽는물건 ㅠㅠ 13 file 보리챠 2018.05.19 466
18380 일반, 잡담 18년전 벤치마크 프로그램으로 벤치마크 26 file title: 파오후프레스핫 2018.05.19 774
18379 일반, 잡담 역시 구형 테블릿 좋은 pmp에요. 13 file 뚜까뚜까 2018.05.19 591
18378 유머, 볼거리 모바일 베그 근황 14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5.19 1146
18377 일반, 잡담 토요일도 일해야 한다라... 14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5.19 375
18376 일반, 잡담 모노 스피커를 샀습니다. 11 file title: 저사양아라 2018.05.19 305
18375 일반, 잡담 잠이 안와서 유튜브를 돌아다니다 개인적인 희... 4 title: AMD슈베아츠 2018.05.19 470
18374 일반, 잡담 새로운 의자가 왔습니다. 1 title: AMD슈베아츠 2018.05.19 287
18373 일반, 잡담 작업실(사무실) 청소및 시스템 네크로 멘서질 ... 2 file title: 용사님스파르타 2018.05.19 264
18372 일반, 잡담 요즘 선풍기보단 옛날 선풍기가 더 강력한듯 합... 7 file 뚜까뚜까 2018.05.19 418
18371 일반, 잡담 소매넣기 글을 보고 생각난 사건 - 공항에서 주... 2 file 부천맨 2018.05.19 337
18370 일반, 잡담 694X 와이어트릭 8 file 노코나 2018.05.19 317
18369 일반, 잡담 레이븐릿지 가격이 정말... 어후.. 11 3등항해사 2018.05.19 543
18368 유머, 볼거리 구글 두들이 만들어지기까지... 1 title: 파오후프레스핫 2018.05.19 43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 647 Next
/ 647

최근 코멘트 30개
숲속라키
19:16
4590T
19:14
3등항해사
19:11
아이들링
19:08
델몬트
19:04
방송
19:01
까마귀
18:53
이루파
18:51
4590T
18:48
파팟파파팟
18:48
두리
18:47
Eriol
18:44
Moria
18:41
Moria
18:40
아이들링
18:40
Moria
18:40
하뉴
18:37
까마귀
18:34
용산급행
18:32
Retribute
18:31
그게말입니다
18:27
rnlcksk
18:24
그게말입니다
18:23
이러지맙시다
18:10
프레스핫
18:08
방송
18:08
인민에어
18:07
프레스핫
18:04
광수와컴
17:56
올드컴매니아
17:50

MSI 코리아
와사비망고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