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2016년 7월 이전의 글은 다음 링크를 참조하세요. 구 커뮤니티 게시판 / 구 공지사항 게시판 바로가기

일반, 잡담
2018.05.14 00:02

고등학교때 했던 가장 큰 일탈이라면..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https://gigglehd.com/gg/2865661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조회 수 310 댓글 15

제가 고등학교 때 기숙사에서 살았는데 기숙사 내에서 만화나 영화 보는 게 금지였습니다.

하지만 저는 PMP와 넷북에 만화와 영화를 담아서 기숙사 청소할 때(보통 금요일 밤 10시~12시 40분) 빠르게 기숙사 방과 맡은 구역을 청소한 후에 봤었습니다.

기숙사와 학교가 같은 부지에 있고 학교만 안 벗어나면 학교 내를 돌아다니는 건 자유였으므로 들고 적당히 학교로 나갑니다. 주로 운동장 벤치 같은 데로요. 산 아래라서 공기도 신선하고 매점에서 산 음료수 한 캔 마시면서 25분짜리 애니 하나 보고 돌아왔었습니다. 운동간다는 핑계를 대는데 막을 수 없고 들켜봐야 기숙사 내에서 안 봤으니 사감도 시비를 못 걸었죠. 어차피 들키지도 않았고요. 

시험이 끝나고 난 당일에는 밤 두시까지 기다리다가 텅 빈 공부방으로 올라갔습니다. 그리고 영화를 봤죠. 그리고 영화 다 보고 나면 새벽인데 그 때 운동장 돌고 학교를 돌아다니는데 그 공기가 얼마나 푸르고 청정했는지 모르겠네요. 그리고 맑아진 머리로 시험에서 찾은 약점을 오답노트를 만들고 공부할 거 훑어본 후 기숙사 나갔죠. 시험 친 주 토요일은 아침에 일찍 보내줬거든요.

PMP와 넷북이 없던 시절에는 신문과 책을 봤죠. 논술 및 면접 대비를 위한 고전도 있지만 대개 라노벨이었죠. 만화도 있었지만 그건 주로 주말에 몰아 봤고.. 그건 잡지 않아서 그냥 기숙사 안에서 보거나 나가서 보거나 그랬습니다.

 

그 때 만화와 애니 볼 때 지금 생각해도 꿀잼이었고, 진짜 스토리나 내용들도 와닿기도 하고 감정이입도 엄청 잘 되더군요. 심지어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같은 고전 소설을 보고도 눈물 날 지경이었으니 뭐. 정작 대학 와서는 그렇게까지 재미있고 자극적으로 다가오지 않더군요. 그래도 고등학생으로 돌아가고 싶지는 않네요. 



  • ?
    sin749 2018.05.14 00:07
    스트레스가 있는 상태에서 그런걸 즐기는거랑 스트레스가 업을때 즐기는거랑 감정이입이 천지 차이더군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14 00:09
    같은 이유로 기숙사에서 나가서 버스 타서 집으로 돌아갈 때 진짜 해방감을 느꼈습니다.
    "도시의 공기는 사람을 자유롭게 한다."는 유럽 속담이 진짜 와닿더군요.
  • profile
    Ahn 2018.05.14 00:11
    상당히 이름있는 기숙사제 학교였나 보네요 ㄷㄷ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14 00:16
    아.. 그건 아니고 기숙사 선택이었어요. 전교생의 1/5만 들어갔는데 주로 공부 하려는 학생 혹은 공부 못하는데 부모님들이 열심히 애들 굴리려고 보낸 학생들이 들어갔죠.
    일과 아직도 기억납니다. 6시 기상-6시 40분 아침점호-7시 40분 학교 등교-저녁 7시부터 12시까지 야자(80분 공부-20분 휴식X3)-12시 40분 밤 점호 후 취침..
  • profile
    Ahn 2018.05.14 00:20
    빠 빰 빠바바 (?!)

    전 그냥 평범한 뺑뺑이 인문계 출신이라 기숙사제 학교보면 신기합니다 ㅋㅋ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14 00:22
    제가 살던 곳은 비평준화였어요. 그리고 갔던 학교 수준도 낮았고요.
    자사고나 외고로 가면 아무래도 제 실력으로는 밀릴 거 같아서 대입에 유리하겠거니 해서 촌의 좀 낮은 곳 지원했다가 피 엄청 봤죠.
    선생들도 막장, 학생들도 막장, 사감도 쓰래기.

    만약 제가 타임머신이 있으면 공갈협박 해서라도 제가 그 학교 가지 못하게 할 겁니다.
  • profile
    Ahn 2018.05.14 00:25
    Aㅏ.... 지역마다 차이가 있었던걸 이제야 기억해 버렸네요 (...) 벌써 까마득한 때라... 그래도 뭐... 솔직히 환경은 크게 중요치 않은거 같습니다 ㅎㅎ
  • profile
    OrakiO 2018.05.14 01:02
    진짜 너무 건전한 공부만 하는 학상 이미지 -_-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14 01:04
    제 신세가 딱 중세~근대 유럽의 유대인 꼴이라서, 공부 하는 척이라도 안하면 살아남을 수 없었어요. 돈이 있는것도 아니니까요.
  • ?
    title: AMDyamsengyi 2018.05.14 10:20
    저는 빠따맞으면서까지 야자를 쨌는데. 그래놓고 원하는 대학을 가서 후회는 없습니다 = 3=
    과가 후회가 많아서 그렇지 ㅠㅠ...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14 10:32
    전 대학은 아쉽지만 그래도 목표는 채워서 덜 아쉬워요.
    수시 트랩 빼고...
  • profile
    title: 저사양프레스핫 2018.05.15 00:34
    갑자기 pmp하니까 필통안에 코원 d2 넣고 수업 내내 소설보던 친구 생각나네요
  • profile
    title: 문과호무라      운명은 분명 바꿀 수 있어! 2018.05.15 00:35
    전 맥시안 L900이었죠.
    그때 D2도 끌렸고, 메이주에서 빅빔을 통해 낸 것들도 끌렸죠.
  • ?
    포인트 팡팡! 2018.05.15 00:35
    호무라님 축하합니다.
    팡팡!에 당첨되어 5포인트를 보너스로 받으셨습니다.
  • profile
    그뉵미남좌식 2018.05.15 01:38
    전 부모님에게서 독립하고 싶었습니다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사항 [20일] 3RSYS J700 RGB BLACK 케이스를 드립니다 낄낄 2019.02.15 164
공지 공지사항 최고 관리자 등급이 되었습니다 113 update title: 귀요미어린잎 2019.02.10 1327
17666 일반, 잡담 약빤 MSI ㅋㅋㅋ 15 file 투명드래곤 2018.05.14 678
17665 일반, 잡담 AONE M-ATX 파워 이야기 2 title: AMDMoria 2018.05.14 302
17664 공지사항 [27일] MSI 트윈프로져 USB 메모리를 20분께 드... 9 낄낄 2018.05.14 675
17663 일반, 잡담 왜 뻥파워가 근절이 안되는가 8 file 고자되기 2018.05.14 880
17662 일반, 잡담 저도 기묘한 꿈을 꾸었습니다 11 file Olorin 2018.05.14 232
17661 등산로(장터) 1070상점 6 file 홍석천 2018.05.14 612
17660 일반, 잡담 플4후로용 2TB SSD가 한국까지 왔네요... 12 나이 2018.05.14 470
17659 일반, 잡담 참 기묘한 꿈을 꾸네요. 10 title: 문과호무라 2018.05.14 232
17658 일반, 잡담 고삼의 소소한 일탈 18 file ExyKnox 2018.05.14 397
17657 핫딜, 가격 정보 미 파워뱅크 20,000mah 2c 14190/2500 12 file title: 신입까마귀 2018.05.14 404
17656 일반, 잡담 요즘 파워 순위를 보면 마닉이랑 FSP가 많이 팔... 44 file 뉴비틀 2018.05.14 3981
17655 유머, 볼거리 유튭을 보다가.... 11 file 슬렌네터 2018.05.14 407
17654 유머, 볼거리 마춤뻡파게 5 file title: 가난한뚜까뚜까 2018.05.14 384
17653 일반, 잡담 아마존 라이트세일 서울 리전 정식 발표네요~ 1 file 뉴비틀 2018.05.14 370
17652 일반, 잡담 nas파워 터진거 기글emp 일지도 모르겠네요. 5 title: 가난한뚜까뚜까 2018.05.14 201
» 일반, 잡담 고등학교때 했던 가장 큰 일탈이라면.. 15 title: 문과호무라 2018.05.14 310
17650 일반, 잡담 나눔을 가장한 이벤트 (?), (!)의 힌트 드립니... 9 file R.Review 2018.05.13 200
17649 등산로(장터) i7-4790k 구합니다. (완료) 3 Acura 2018.05.13 279
17648 유머, 볼거리 이 사람이 당신의 전화를 잠금을 풀려고 합니다 8 file RuBisCO 2018.05.13 524
17647 일반, 잡담 동묘에서 찾은 판 한 장 11 file title: 이과숲속라키 2018.05.13 431
17646 방구차 HDR 방구차 file Blackbot 2018.05.13 294
17645 일반, 잡담 어벤저스:인피니티 워를 보고 왔습니다.(노스포) 5 conix 2018.05.13 253
17644 일반, 잡담 롯데리아 오리지널 팥빙수 후기 11 file title: 문과호무라 2018.05.13 547
17643 핫딜, 가격 정보 [아마존] 샌디스크 960GB SSD. 199.99달러 7 낄낄 2018.05.13 518
17642 일반, 잡담 컴퓨터 맞추고 싶네요 13 file title: 순수한오므라이스주세요 2018.05.13 286
17641 일반, 잡담 3주째 식단조절하고 있습니다 17 3등항해사 2018.05.13 473
17640 등산로(장터) 폐쇄)b350 박격포 판매합니다 4 file 3등항해사 2018.05.13 350
17639 일반, 잡담 assrock...너란보드 14 file 가다랑어 2018.05.13 432
17638 방구차 Hdr 방구차 1 file conix 2018.05.13 253
17637 방구차 HDR 방구차 1 file 하드매냐 2018.05.13 37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48 249 250 251 252 253 254 255 256 257 ... 841 Next
/ 841

최근 코멘트 30개
슬렌네터
02:24
노란껌
02:18
어린잎
02:16
Letrhee
02:16
노란껌
02:15
어린잎
02:14
노란껌
02:11
천군낙원
02:09
슈베아츠
02:08
노란껌
02:04
낄낄
01:57
슈베아츠
01:56
Rufty
01:55
몌무링마지텐시
01:51
기온
01:47
ForGoTTen
01:47
기온
01:46
ASTRAY
01:45
GoULT
01:44
기온
01:44
포인트 팡팡!
01:44
0.1
01:44
기온
01:44
0.1
01:43
quadro_dcc
01:37
슈베아츠
01:31
슈베아츠
01:30
쮸쀼쮸쀼
01:30
멘탈적분
01:29
슈베아츠
01:28

MSI 코리아
와사비망고
쓰리알시스템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