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기글하드웨어기글하드웨어

커뮤니티 게시판 : 아주 기본적인 네티켓만 지킨다면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커뮤니티 게시판입니다. 포럼에서 다루는 주제는 각각의 포럼 게시판을 우선 이용해 주시고, 민감한 소재는 비공개 게시판이나 수상한 게시판에, 홍보는 홍보/외부 사용기 게시판에 써 주세요. 질문은 포럼 게시판의 질문/토론 카테고리를 사용해 주세요.

최재천 교수님께선 어린 시절 묵독하는 법을 못 익혀서 꼭 음독을 하신다고 하던데, 저는 음독을 하면 입이 너무 바짝바짝 마르네요. 목도 아프고. 무엇보다 페이지마다 문장이 뚝뚝 끊기기 일쑤입니다. 체력도 금방 고갈되고요.

 

 

하지만 묵독을 하면 생각보다 집중이 잘 안 되는 단점이 있습니다. 눈으로는 글을 읽고 있는데 머릿속에선 자꾸만 딴생각이 나요.

 

 

그냥 참고 묵독을 할까요? 아니면 물을 마셔가며 음독을 할까요?



  • profile
    유입입니다      3600XT + 6750XT 2022.09.25 17:13
    묵독하다 집중력 흐려지거나 이해 바로 안되서 곱씹을때 조용히 음독합니다
    확실히 습득력에 차이가 있기는 해요
  • ?
    metalslug 2022.09.25 17:24
    묵독의 장점 : 페이지를 넘겨도 흐름이 끊기지 않으며, 때와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독서할 수 있음. 체력을 거의 소모하지 않음
    묵독의 단점 : 집중이 잘 안 됨
    음독의 장점 : 집중이 잘 됨
    음독의 단점 : 페이지를 넘길 때마다 흐름이 끊기기 일쑤이며, 때와 장소에 따라 아무리 목소리를 낮춰도 곤란한 경우가 있음. 체력소모가 생각보다 큼. 입이 마르고 목이 아픔

    일장일단이네요
  • profile
    스프라이트 2022.09.25 17:40
    근데 묵독이 안된다면 이런 인터넷 게시글 볼때에도 꼭 소리내서 읽게될까요? (특히 스마트폰으로 볼때)

    거의 묵독만 하다보니 소리내서 읽는다는게 어색해요.
  • ?
    metalslug 2022.09.25 17:44
    저는 나무위키 문서처럼 나름 분량과 구조가 있는 글을 읽을 땐 소리내서 읽지 않으면 영 집중이 안 되더라고요.
  • profile
    title: 몰?루책읽는달팽      악은 사람을 사람취급 안하는데서 시작된단다 - Terry Pratchett 2022.09.25 20:43
    뭐랄까.... 수천권(최소 2천권....)을 묵독으로 읽어서 몰?루 겠습니다. 왠만한 책(어렵지 않은 것)은 100p에 1~2시간(각잡고 보면)이면 가능하네요. 수천권 묵독이라 별별 기행이 가능합니다. 걸어가면서 책 읽으면서 앞에 잘 보고 간다던가...
  • ?
    metalslug 2022.09.25 20:52
    전 어렸을 때부터 (글은 일찍 배웠는데) 말이 좀 늦어서 그런지.... 국어는 잘했는데 유난히 글 읽는 속도가 느렸습니다. 아무래도 어렸을 때부터 묵독을 익히지 못했나봐요....
  • ?
    metalslug 2022.09.25 21:02
    2천권 이상이면 엄청나게 많이 읽으셨네요.
    항상 궁금했던 건데, 풍부한 독서가 수능이나 내신 국어 성적을 올리는 데 도움이 되던가요? 워낙 케바케vs도움된다 의견으로 갈려서...
  • profile
    title: 몰?루책읽는달팽      악은 사람을 사람취급 안하는데서 시작된단다 - Terry Pratchett 2022.09.26 08:19
    뭐 반자동적인 맞춤법은 되지만, 성적과는 약간 거리가 떨어진다고 생각하네요. 특히 수능은 '일부러 떨굴려는 시험' 이다보니 그에 맞는 테크닉이 필요하고...
  • ?
    recluse 2022.09.25 21:56
    저도 음독은 안 해봐서 잘 모르겠네요
    어릴때부터 묵독으로만 책을 읽는데,
    나름의 집중 방법이라고까지 말하기는 좀 그렇지만
    (정독 시)
    1. 머리 속으로 문단마다 내용 요약
    2. 내용 중에 나한테 도움 되는 내용
    3. 앞으로 미래에 써먹을 만한 게 있는가 짧은 고민
    하면서 읽으면 집중이 어느정도 유지되는 효과가 있습니다
    (속독 시)
    책에서 한 페이지를 대각선 방향으로 읽으면서 주요내용 이해정도로만 읽을 경우에는
    1. 문단 별 주요내용 요약
    이런식으로 글을 읽습니다

    ps) 초등학교때부터 일주일에 5~10권씩 책을 읽을만큼 다독했는데, 수능 국어성적이랑 크게 연관 없습니다. 국어에서 중요한 비문학지문 경우는 논리적 이해가 핵심이라 단순 독서랑 관련이 없고, 문학지문은 화자분석이 필요한데 이것 또한 논리적 이해로 볼 수도 있는거라...
  • ?
    metalslug 2022.09.25 22:22
    큰 연관성이 없다면... 국어는 좀 타고나는 걸까요?
  • ?
    recluse 2022.09.25 23:16
    제 생각에는 학습이라고 봅니다
    논리적 사고는 분명 수많은 독서로 습득 가능하지만 이는 사람의 타고난 두뇌구조에 영향을 많이 받죠 / 전제는 판타지같은 구조가 단순한 장르만이 아닌, 순수문학/과학기술 등 다양한 분야의 독서가 필요합니다
    (사람마다 일정 권수 이상의 책을 읽어야 하는데, 누구는 100권으로 되는데 누구는 5000권이 필요할 수 있다는 말)
    하지만 대학의 고등사고 능력을 평가하는 수능 국어영역은 충분히 교육으로 습득 가능합니다
    저는 그 중에서 텍스트언어학이라는 학문을 고등학교 때 독학하여 쏠쏠하게 도움 받았습니다
    (좀 더 쉽게 풀어쓴 책은 비문학 쫑내기라고 있습니다)
  • profile
    title: 민트초코쿤달리니 2022.09.25 22:19
    저도 말을 하면 금방 지쳐서.. 그리고 사실 음독을 해본다는 생각 자체를 해본 적이 없어서 묵독만 했는데요.
    저는 대단한 요령같은건 못만들었고.. 그냥 초점 잘 잡고 너무 급하지 않게 읽으려고 노력했습니다.
    판타지 소설이나 무협지같은 것만 읽다보니 점점 속독이 과해져서 나중에는 20분에 한 권씩 읽기도 했었는데요, 문체가 유려하고 글의 맥락이 쉽게 이어지는 - 한 마디로 읽기 쉽게 쓰여진 - 소설이라면 몰라도 작가가 조금만 횡설수설하면 휘발성이 강해지더라구요.

    PS. 저같은 경우에는 전체 독서량에서 판타지/무협을 제외하면 1%도 안남는 편식쟁이인데, 아무튼 공부 안해도 국어 성적은 잘 나오긴 했습니다.
    근데 이게 한없이 읽다보면 굉장히 인스턴트하고 양산형 소설까지 읽게 되면서 오히려 문해력이 퇴화하는 느낌은 있었네요. 한 7000권 정도부터 퇴화하는 느낌을 받은 것 같아요.
  • ?
    metalslug 2022.09.25 22:31
    문학책이 국어성적에 도움이 된 걸지도 모르겠네요.
    저는 본문의 최재천 교수심처럼 눈으로 책읽기를 익히지 못한 거 같습니다. 힘들어도 음독을 해봐야겠...
  • profile
    title: 몰?루미야™      ガルル〜っぽい 2022.09.25 23:00
    저는 음독이랑은 다른데 속발음? 마음 속으로 글자 발음을 따라하게 되는 경우가 있어요.
    한눈에 들어오는 짧은 문장은 괜찮은데 소설처럼 문장이 길어질수록 그러네요. 그래서 책 읽는 속도가 느려요.
    음독이라면 거기에 육체적 피로도 문제도 추가되니까 읽는 속도가 더 느려지지 않을까요?
  • ?
    metalslug 2022.09.25 23:15
    최재천 교수님도 책 읽는 속도가 너무 느리다보니 같은 책을 여러 번 읽지 않는다고 하시더군요.
  • profile
    캐츄미      5700g, 5800x 2022.09.26 00:19
    사람마다 맞는타입이 있는거 같습니다
    그냥 편한걸로 하는게 좋은거 같아요
    저도 묵독이 가능하긴한데 속읽기가 편해서 아무생각없으면 속잃기를 합니다 그래도 읽는속도는 빠른편이였어요
  • profile
    올해도즐겁게 2022.09.26 01:59
    음독은 속독의 적이라고 속독하려면 머릿속에서 음절씩 끊어읽기를 금지합니다.
    영어를 읽을때처럼 번역하듯이 해석하면서 읽다보면 속도가 느려질 수 밖에 없습니다.
    기억력훈련처럼 글 자체를 볼 때 이미지화하는 연습을 하시고 일차원적으로 바로 받아들이다 보면 집중과 속도 문제가 잡힐 것 같습니다.
    물론 이미지화해서 읽는 방법도 딴 생각으로 빠질 때가 많지만 그렇게 하는 잡생각이 좋아서 책 읽는거라 저한테는 잘 맞았습니다.
    그래도 시는 음독했을때 비로소 크으 하는 맛이 있는것 같습니다.
  • profile
    title: ArmArc 2022.09.26 07:31
    오래 묵독하시면 바코드 찍듯이 읽게 됩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묵독 추천하고, 중요한 내용이나 이해가 어려운 부분은 음독하게 되네요.

작성된지 4주일이 지난 글에는 새 코멘트를 달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9153 잡담 방도리 뷰잉 보고 왔습니다 2 file title: 흑우Pixel 2022.09.25 280
69152 잡담 애플워치 7 45mm 차봤는데 음... 8 file title: 가난한유니 2022.09.25 574
69151 잡담 조삼모사? 14 title: 가난한AKG-3 2022.09.25 611
69150 퍼온글 애 낳고 달라진 남편 26 file title: 몰?루헤으응 2022.09.25 2487
69149 잡담 대체 이런곡을 만들려면 약이 얼마나 필요한 4 title: 흑우슈베아츠 2022.09.25 920
69148 잡담 기글 흑우의 품격(with. Apple) 28 file title: 흑우FactCore 2022.09.25 1083
69147 잡담 긴급 탄수화물 투여 8 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2022.09.25 677
» 잡담 음독과 묵독 중 어느 쪽이 좋을까요? 18 metalslug 2022.09.25 533
69145 퍼온글 군대에서 와인 몰래 담궈 마시는 만화 5 file title: 가난한유니 2022.09.25 859
69144 잡담 팔거 투성이네요 9 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2022.09.25 446
69143 잡담 KT 5G 요금제는 중간이 없네요 15 카에데 2022.09.25 606
69142 퍼온글 교수가 낸 과제를 못 풀어서 다른 교수한테 물어... 1 title: 몰?루헤으응 2022.09.25 814
69141 잡담 요즘 전통주 디자인 좋네요. 4 file title: 가난한유니 2022.09.25 536
69140 잡담 제 차를 몬지 벌써 1년 반이 지났습니다 10 file 칼로스밥 2022.09.25 548
69139 퍼온글 "아 빨리 xx주세요 현기증난단 말이에요" 10 file title: 몰?루헤으응 2022.09.25 723
69138 잡담 대기순번 1번이라고 하더군요 8 file title: 몰?루포인 2022.09.25 745
69137 잡담 기존에 타던차를 정리했네요. 14 볼스 2022.09.25 659
69136 잡담 ??? : 갓 릴리즈된 버전은 쓰는거 아니다 15 file 포도맛계란 2022.09.25 756
69135 퍼온글 러시아 군인이 탱크 당근거래 하는 이유 6 file 뚜찌`zXie 2022.09.25 856
69134 잡담 1일 1사고 8 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2022.09.25 409
69133 잡담 금요일에 먹었던 불고기 버거 5 file title: 저사양아라 2022.09.25 613
69132 잡담 4000번대는 포기해야겠습니다 6 file 유에 2022.09.25 732
69131 잡담 드디어 꿀잠이라는걸 자봤네요 3 file title: 흑우슈베아츠 2022.09.25 412
69130 잡담 광부 가챠 결과 6 file title: 흑우FactCore 2022.09.25 643
69129 잡담 오디오 트랜스포머를 사용해보았습니다 (자동차 ... 4 file Adora27 2022.09.25 491
69128 잡담 LG의 유산이 왔습니다 24 file 칼로스밥 2022.09.24 1643
69127 잡담 최근에 가장 어이없었던 일 13 piquark 2022.09.24 1085
69126 잡담 ㅇ…이게 뭐시여… 2 file title: 흑우FactCore 2022.09.24 439
69125 잡담 PC사랑 잡지 아직도 보고있지만.. 16 김해김씨 2022.09.24 733
69124 장터 가격인하) 등산로 너구리 출몰!) 아이패드 프로 1... 4 Neogury 2022.09.24 85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4 75 76 77 78 79 80 81 82 83 ... 2384 Next
/ 2384

최근 코멘트 30개
이계인
17:03
쿤달리니
17:01
K_mount
17:01
치달
17:01
K_mount
17:00
엘포
16:57
(유)스시
16:56
무명인사
16:45
라데온HD6950
16:36
마라톤
16:26
마라톤
16:25
슬렌네터
16:25
동전삼춘
16:25
마라톤
16:23
슬렌네터
16:23
슬렌네터
16:21
슬렌네터
16:20
픔스
16:19
헤으응
16:18
슬렌네터
16:17
하늘군군
16:17
슬렌네터
16:16
TundraMC
16:11
AKG-3
16:10
투명드래곤
16:08
하늘군군
16:05
카토메구미
16:05
칼토로스
16:04
NureKarasu
16:03
photino65
16:01

MSI 코리아
AMD

공지사항        사이트 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신고와 건의


기글하드웨어는 2006년 6월 28일에 개설된 컴퓨터, 하드웨어, 모바일, 스마트폰, 게임, 소프트웨어, 디지털 카메라 관련 뉴스와 정보, 사용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 사이트입니다.
개인 정보 보호, 개인 및 단체의 권리 침해, 사이트 운영, 관리, 제휴와 광고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관리자 이메일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